Date 2011/01/27 19:16:47
Name Yesterdays wishes
Subject 인터페이스에 대한 제안..
이전 지게로봇 논란글을 통해 밸런스 논쟁은 무한한 시각차이만을 불러오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타 종족의 인터페이스적 수정안에 대해 제안해 보고자 합니다. 다른 유저 분들의 생각이 궁금하기도 해서요..

제가 제안하고자 하는 인터페이스는 중복알까기와 중복 시간 증폭에 대한 인터페이스인데요..

중복알까기란 퀸 마나가 허용된다면 부화장에 중복으로 알을 깔 수 있도록 하는 것인데요, 단 알까기의 효과(라바생성)는 한번의 알까기가 실행된 후 발생하는, 즉 마나가 축적된 상황에서 미리 마나를 써서 예약 알까기를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것인데요..

중후반 저그유저들이 신경을 써준다 해도 풀로 알을 깔 수는 없다는 점에서, 그리고 다수 부화장이 확보된 상황에서 알까기때문에 컨트롤적인 손해를 본다는 점에서 제안해 봅니다.

중복알까기가 된다면 초보층에서 특히 좋을 것이고 고수는 고수대로 미리미리 알을 까두는게(마나가 안싸이는게) 몰아 까는것 보단 유리하므로 이점이 유지될 거라고 봅니다.


중복 시증도 마찬가지로 현재 중복으로 걸면 아무 의미가 없던걸 시증 효과시간을 증가시키는 걸로 해주면 중후반 시증활용에 훨씬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하는데

다른 유저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솔직히 전 토스 유저지만 저그 중후반 알까고 점막관리하고 생산에 컨트롤(순삭유닛들 ㅠㅠ)까지 하면서 게임하는건 너무 우울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지니쏠
11/01/27 19:22
수정 아이콘
후반에 되어 여왕의 마나가 많이 쌓일때 쯤엔 본진에 부화장이 2~3개정도까지 펴지는 경우가 많은데요, 전 후반에 그 부화장들에서 추가여왕생산을 하지 않고 본진여왕으로 그것들에 한꺼번에 주사를 줘서 마나를 다 소진하면 마나가 많이 남아있는 멀티의 여왕과 교대를 해 주는 방법을 종종 사용합니다.
11/01/27 20:04
수정 아이콘
"즉시시전스킬"을 15초나 25초마다 꾸준히 시전하도록 예약지정할 수 있게 하자는 건,
현재까지의 스타1,2 인터페이스의 근간을 뒤흔드는 발상이라고 생각합니다.
Yesterdays wishes
11/01/27 20:28
수정 아이콘
좋은 팁이네요.. 그래도 인터페이스가 나아지면 중후반 저그 유저들의 컨트롤적인 부분, 점막생성 부분이 조금이나마 나아지지 않을까 싶네요.. 특히 하위리그 분들에게 도움이 될거같고..
Yesterdays wishes
11/01/27 20:29
수정 아이콘
예약사용은 아니고요.. 알까기를 중복해서 쓸수있는데 라바가 쿨타임간격을 두고 나오게끔 하자는 거죠..... 예약스킬과는 좀 다른게 즉각적으로 마나를 소모한다는것... 스킬 자체는 즉시시전이죠..
11/01/27 21:35
수정 아이콘
네, 그런 의미인 것 잘 알고 있습니다.
건물에 예약생산을 해 놓으면 돈이 미리 빠져나가고, 나중에 예약해놓은 생산이 이뤄지듯이
스킬을 예약지정해놓으면 마나는 미리 빠져나가고, 나중에 예약해놓은 스킬이 발동되게 하자는 말씀이시고,
저는 그러한 개념은 스타크래프트1,2에서의 인터페이스와 매우 다른 성격이라는 이야기를 한 것입니다.

마나를 즉시 소모한다고 해서 즉시시전스킬이 아니죠. 시전 즉시 발동되는 스킬이 즉시시전 스킬입니다.

본문처럼 패치해서는 안 된다는 말이 아닙니다. 단지 그럴 경우 스타크래프트가 스타크래프트답지 않아진다는 이야기일 뿐이었습니다.
Yesterdays wishes
11/01/27 23:17
수정 아이콘
네.. 스타크래프트 답지 않다는게 정확히 어떤건지는 모르겠지만, 그냥 인터페이스적으로 충분히 구현가능하고 보다 편리할 수 있으면서 고수와 하수의 차이를 둘 수있는데 블쟈에서 해주면 어떨까.. 해서요.. 근간을 뒤흔들 정도인가요;;
11/01/27 23:56
수정 아이콘
스타크래프트에서 마법은 에너지를 소모하며 쓰는 개념이죠.
단지 '인터페이스를 편하게 하기 위해서' 에너지를 미리 사용하고 마법은 나중에, 그것도 예약 횟수에 따라서 각기 다른 시간이 경과한 후에 발동된다는 게 제가 보기에는 너무 억지스러운 설정이어서요.
어떤 게 스타크래프트다운지, 전략시뮬레이션다운지는 개개인의 판단에 따라 모두 다르겠지만, 적어도 제 기준에서는 고작 인터페이스를 편하게 하기 위해서 이렇게나 억지스러운 설정을 하는 건 굉장히 부자연스러워 보입니다. 물론 주관적인 판단이며, 다른 분들은 저와 다르게 생각할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11/01/27 23:59
수정 아이콘
그리고 개인적으로는 교전시 컨트롤하느라 저그가 알까기 못하는 거나, 교전시 컨트롤하느라 병력생산을 못 해서 테란이나 토스의 자원이 쌓이는 거나 하등의 차이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저그초보가 알까기 타이밍을 놓쳐서 자원을 병력으로 다 환산하지 못하듯이, 토스나 테란 초보는 교전컨트롤하느라 생산건물이 놀아서 자원을 병력으로 다 환산하지 못하죠.
울트라먹는 디
11/01/28 00:18
수정 아이콘
하지만 테란은 그 남는 마나를 전부다 자원으로 환산시킬 수 있는 지게로봇을 가지고 있죠.
같이 콘트롤 못하더라도 중후반 자원 우위를 확실하게 가져갈 수 있는 수단이 테란에게 있기 때문에, 요즘처럼 메카닉 업테란 같은 빌드가 나오는 겁니다.
예를들어 서로 200 채우고 자원이 남아 돌때, 테란은 일꾼 60마리 다 던지고 지게로봇 막 뿌리고 마린 60기 더 생산해서 나오는 수도 있습니다. 저도 그런 테란에게 몇번 당해 본적도 있구요.
11/01/28 00:24
수정 아이콘
각 종족별 인터페이스와 생산력의 관계를 이야기한 제 리플에 왜 갑자기 궤도사령부의 마나 얘기를 하시는지 그 의중을 잘 모르겠네요.
저는 교전시와 같은 급박한 상황이 각 종족별 초보유저의 생산력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에 대한 이야기를 했을 뿐,
어느 종족이 중후반 자원력에서 앞서가는지나 200을 채운 극후반 밸런스를 논한 적이 없습니다.
Yesterdays wishes
11/01/28 00:27
수정 아이콘
병력생산은 3종족 다 하는거고 알까기는 +@ 인거 같네요.. 스2 시스템상 교전화면에서 병력 생산이 수월하나 알까기는 화면을 반드시 돌려야만 하죠... 그걸 병력생산과 비교하는건 많이 무리수네요...
11/01/28 00:38
수정 아이콘
전혀 +@가 아닙니다.
저그는 교전이 끝나고 별다른 어려운 조작 없이 쌓여있는 라바를 모두 병력으로 변태시킬 수 있기 때문에 교전중의 알까기 능력이 곧 교전 후의 생산력입니다.
테란은 교전이 끝나도 지어진 건물의 갯수만큼만 병력을 생산할 수 있기 때문에 교전중의 병력생산 능력이 곧 교전후의 생산력입니다.
즉, 저그의 교전중 알까기 숙련도와 테란의 교전중 병력생산 숙련도는 모두 교전후의 생산력에 직결됩니다.

그리고 "스타2 시스템상 교전화면에서 병력 생산이 수월하나 알까기는 화면을 반드시 돌려야만 하죠"라고 하셨는데 완전히 잘못된 말씀이십니다.
정상적인 테저전 중반 교전 양상을 생각해봅시다.
저그는 3해처리, 테란은 5~8배럭1팩1스타 정도 있을 겁니다.
테란은 병력을 생산하기 위해 (배럭단축키), (마린단축키 9~15번 연타), (팩토리단축키), (탱크 또는 토르 단축키), (스타포트단축키), (의료선 단축키 두번 연타)를 할 겁니다. tap키를 사용하는 테란의 경우는 팩토리단축키와 스타포트단축키가 tap키로 대체되겠죠.
저그는 알까기를 하기 위해 (퀸단축키), v->미니맵해처리클릭->v->미니맵클릭->v->미니맵클릭, (해처리단축키), (s), (생산할 유닛 1초간 누르고있기) 를 할 겁니다.

교전중 병력 생산에 테란이나 저그 모두 화면전환은 "전혀" 필요없으며,
테란은 약 15~20번의 키보드클릭이, 저그는 7번의 키보드클릭과 미니맵에 대한 3번의 마우스클릭이 필요합니다.

테란이 모든 생산건물에서 빠짐없이 생산을 하는 것보다 저그의 모든 해처리 알까기 및 병력 생산이 더 수월합니다.
11/01/28 01:15
수정 아이콘
근데 중복 시증은 초반에 차관업을 엄~청 빠르게 하지 않을까요? 또 중복 알까기도 초중반에 엄청난 위력을 발휘할거같은데...
아 그리고 후반 테란 생산이나 저그 생산이나 비슷하다고 보고 오히려 병력생산면에선 중복알까기가 없어도 저그가 훨씬 앞선다고 보는데 말이죠. 200찬 상태에서 17라바 꽉채워놓으면 안되나요? 중복알까기가 생기게되면 횟수는 2번정도로 제한하고 라바 펌핑도 3마리로 줄여야된다고 봅니다. 시증에 대해서는 아직 판단을 잘 못하겠네요. 시증 잘쓰는거야말로 정말 토스의 실력이 나오는거라고 생각해서..
Yesterdays wishes
11/01/28 01:59
수정 아이콘
어짜피 초반엔 마나가 딸려서 중복으로 해주나 마나일거 같네요.. 후반에는 확실히 유리해지겠죠.. 그래도 지금 잘 써주는 사람들은 마나를 거의 풀로 써주므로 못써주는 사람들은 여전히 못써줄거 같기는 해요..
Yesterdays wishes
11/01/28 02:01
수정 아이콘
저그는 유닛을 한가지만 뽑는 모양이네요..... 테란이 생산이 더 어렵다는 말은 처음 들어봐서 이건 다른 분들의 의견이 더 필요할거같습니다..
Yesterdays wishes
11/01/28 02:04
수정 아이콘
저그 생산이 비슷한건 어짜피 자원력에 달린거라고 보고 인터페이스를 좀더 편하게 해보자는 의도에서 제안한건데.. 저그는 점막과 알까기를 다른 종족에 비해 추가적으로 신경써 줘야하는 종족이라고 봐서 (물론 타종족도 지게로봇과 시증을 신경써야하지만 그렇다 쳐도 한가지는 더 신경써야하니) 현 인터페이스는 너무 apm 노가다 스럽지 않나 해서요.. 특히 후반전엔..
11/01/28 03:36
수정 아이콘
테란도 자원 안남기면서 유닛 찍기 은근 빡세다는..
충원유닛이 제대로 안나오면 시망하는 종족이라..
11/01/28 09:22
수정 아이콘
뭐, 뮤탈저글링을 뽑는다면 m누르고 z누르고 하면 되겠지요.
제가 리플을 약간 오해의 소지가 있게 달았는데, 제가 하고싶었던 말은
저그 역시 알까기 및 생산을 위한 화면전환이 전혀 필요없다는 것과, 테란이라고 해서 저그보다 교전중 병력생산이 훨씬 쉬운 건 아니라는 얘기입니다.
Inception
11/01/28 09:50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상당히 좋은 의견이라고 봅니다. 개인적으로 보는게임은 저그랑 프로토스를 좀더 좋아하지만..... 주종은 테란인데요-_-; 이유가 저그랑 플토는 제가 손이 느려서 증폭이랑 알까기를 제대로 쓰기가 너무 힘들더라구요 테란은 교전하면서도 건물 부대지정눌러서 단축키만 따다닥해주면 그래도 생산이 좀 되는데 플토랑 저그는 너무 힘들더라구요
Alexandre
11/01/28 12:03
수정 아이콘
너무 인터페이스를 단순화하면 게임이 더 재미없어집니다. 손속을 이용한 컨트롤도 게임에 대한 재능이자 고수층을 상징하는 한 가지 척도가 될 수 있죠. 중복투하야 그렇다 쳐도 이 의견은 전혀 납득이 가지 않네요. 이정도 인터페이스면 충분합니다. [m]
Yesterdays wishes
11/01/28 12:50
수정 아이콘
솔직히 중복투하 막는게 속편한데 테란이 망할것처럼 이야기 하시는 분들이 있어서요.. 아무리 고수라도 중후반 알까기와 시증을 궤도사령부만큼 활용할 순 없다고 생각해서.. 제안해 보았습니다. 물론 손속도와 종특 활용이 고수의 척도이긴 하지만 타종족과 요구되는 숙련도의 차이가 있고 극한까지 숙달된다해도 한계가 있다면 문제가 될거 같아서... 중복투하 수정이 불가하다면 타종족을 편하게 해주는게 어떨까 했습니다.

저런 인터페이스가 생겨도 손은 빠를 수록 좋고 시증과 알까기는 제때 해줄수록 좋으므로 고수와 하수의 차이는 존재할거 같긴 하네요..오토로 해주는건 아니니...
Yesterdays wishes
11/01/28 12:52
수정 아이콘
테란이 쉽다는게 아니라 저그가 상대적으로 미미할지언정 조금 힘들다는 거구요.. 중복으로 알을 깔 수 있다해도 자동시전이 아닌이상 신경을 써줘야합니다. 가능한 몰빵으로 안까는게 제때 알을 깐다는 점에서 더 유리하고 몰빵으로 깠다는것 자체가 그시점에서 라바 부족을 의미합니다(마나축적되는 동안 놀았다는거죠)

여기서 테란이 힘들다는말이 왜나오는지 이해가 안되네요.
Alexandre
11/01/28 13:49
수정 아이콘
Yesterdays wishes님// 그건 개인차죠...지게로봇 스캔 골라쓰는 것보다 알까고 시증쓰는게 편한 사람도 있습니다. 저만 해도 시증이 더 편하거든요. 시증도 마나 남으면 차관에 써주면 되고요. 저그 알까기 중복이라....후반가면 밸붕일어날 것 같네요. [m]
Psychedelic Moon
11/01/28 14:31
수정 아이콘
님은 좀 너무 극한적으로 상황을 보시는것 같네요. 인터페이스에서 저그분들의 차별은 좀있기는합니다. 저그가 어렵기도 하고 그러다보니 유저의 수도 제일적고 유닛수도 제일 적다보니 전략의 한계도 존재한다고 봅니다.
그런면에서 인터페이스 바뀌어야 하긴 할거 같은데... 잘하시는 분들만 보시지 마세요. 상위권 유저도 중요하지만 하위권 유저도 유저입니다. 너무 고수층만을 바라보시네요. 알까기는 필요할때 안하고 그런게 아니라 무조껀해야 할꺼라 더 이런애기가 많이 나온듯합니다.
Alexandre
11/01/28 14:46
수정 아이콘
Psychedelic Moon님// 제가 하위층인데요......저런게 고수층에서나 차이나지 하수층에서 골드리그에선 거기서 거깁니다...지게로봇 못쓰는 테란, 시증 못쓰는 플토, 알까기 못하는 저그. 다 동급인데 테란만 포풍너프? [m]
Psychedelic Moon
11/01/28 14:53
수정 아이콘
다 동급인데 알까기 못하는 저그만 보상을 못받죠. 시증이나 지게로봇 특히 지게로봇 같은경우는 나중에 보상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시증이나 특히 알까기 같은경우 때를 놓치면 끝나는 거죠 저는 그러한 저그의 불합리함을 얘기한겁니다.

테저전이 문제가 있기는 한데... 맵으로 어느정도는 가능할것 같지만 애초에 저그가 만들어지다만 것 같은느낌은 게속드네요.
Yesterdays wishes
11/01/28 16:08
수정 아이콘
근데 여기서 어디가 테란 너픈가여.. 님의견이 그럴수도 있다고 생각하다가 이글은... 뭔가요......
스치파이
11/01/28 18:10
수정 아이콘
알까기를 미니맵에 찍으면 된다는 분이 많으시네요.
실제로 저그를 안해보신 것이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알까기는 생산 체제와는 달리 예약이 되지 않습니다.
테란은 돈이 남는다 싶으면 생산건물 눌러서 뽑고 싶은 유닛 단축키를 누르는 동작만으로 명령 수행을 보장하지만,
저그는 퀸 부대를 지정해서 미니맵에 알까기를 시전해도 만약 해처리에 알까기가 1초라도 남아있다면 아무 의미없는 행동이 된다는 뜻입니다.
알까기 진행상황은 부화장 부대를 눌러도 알 수 없고
각각의 해처리를 확인해야만 알 수 있습니다.
이것이 굉장히 불편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화면전환하면서 알까기를 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이런 연유로 전투 중 증폭생산의 편의성은 테란 쪽이 높다고 생각합니다.
11/01/29 00:33
수정 아이콘
저를 지칭하시는 것 같은데, 저그가 주종이 아니긴 저그 실력도 다이아 상위권 정도는 됩니다. 저그도 많이 해봤습니다.
미니맵 알까기 시전시 해처리에서 알까기가 진행되고 있으면 이미 알까기가 진행중이라는 경고메시지가 뜨며, 스킬이 사용되지 않기 때문에 스킬 사용 대상을 정할 때의 마우스 모양이 화면에 그대로 떠 있기 때문에 모를 수가 없습니다.
초반을 넘겼을 시 모든 해처리의 알까기 쿨타임은 동시에 돌아가고 있기 때문에, 스킬이 발동되지 않는 것을 보면 교전컨트롤 마저 하고 난 이후에 한꺼번에 알까면 됩니다.

교전상황이 아닌 평소에는 해처리를 직접 클릭하여 스킬을 시전하는 경우가 많지만, 미니맵으로 알까기는 교전시에는 필수적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스치파이
11/01/29 01:59
수정 아이콘
알까기 시전 실패 메세지를 봤다는 것이 이미 잘못된 것 아닌가요?
퀸 부대 클릭 → 알까기 시전 → 미니맵에서 부화장 클릭 → 시전실패 인지 → ESC로 취소
이 무의미한 행동을 그것도 교전 중에(!!) 했다는 거잖아요.
테란은 시전이 실패할 리가 없는 해병을 잔뜩 예약해 놓고 이미 교전 컨트롤을 하고 있을 겁니다.

게다가 미니맵 알까기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부화장 근처에 있는 모든 퀸의 마나가
25 이상 확보되어야 한다는 조건도 포함시켜야 합니다.
점막이나 수혈을 사용하여 마나가 부족한 퀸이 있을 시
본진의 퀸이 멀티 지역까지 꾸역꾸역 기어가서 알을 까는 끔찍한 사태가 벌어질 수 있습니다.
물론 부화장 근처에 있는 모든 퀸의 마나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방법은 없습니다.

정리하자면 미니맵 알까기 기능은
시전을 실패할 확률도 높은 데다가 시전이 됐다 하더라도 정상적으로 수행되고 있는지 확신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
zephyrus
11/01/29 05:54
수정 아이콘
알까기를 일정범위, 혹은 지정된 부화장에 화면전환 없이 단축키로만 되도록 하는건 안될까요?

단축키를 한 번 누르면 부화장 클릭이 활성화 되고, 그 상태에서 부화장을 클릭하는게 아니라 단축키를 한 번 더 누르면
지정된(혹은 범위 내 가장 가까운) 부화장으로 가서 알까기를 하도록 말이죠.
물론 지정된 부화장에 알까기가 진행중이라면 지금과 같이 안되도록 해서요.
11/01/29 09:59
수정 아이콘
과장이 상당히 심하신데요, 오히려 스치파이님이 교전시 미니맵 알까기 활용을 충분히 여러번 해 보지 않으시고 그 효용성에 의문을 제기하시는 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퀸 부대 클릭 → 알까기 시전 → 미니맵에서 부화장 클릭 → 시전실패 인지 → ESC로 취소
이게 다 행동인가요? 실제로 알까기가 이미 진행중일 경우 하게 되는 무의미한 클릭횟수는
퀸 부대 클릭 → 알까기 시전 → 미니맵에서 부화장 클릭 의 겨우 세 번의 클릭입니다.
ESC버튼은 사용할 일이 없습니다. 그냥 스킬시전이 안 되면, 병력부대지정한 단축키 누르거나 컨트롤해야하는 병력 드래그해서 해야 할 교전컨트롤 하면 되죠. 낭비되는 클릭횟수는 단 세번입니다.
반면 테란의 병력생산컨트롤은 실패할 리는 없는 대신, 위 리플에 적었듯이 저그보다 훨씬 많은 클릭횟수를 필요로 합니다.

그리고 프로게이머의 경기를 봐도 중반 이후의 교전시 알 까기 해야 하는 타이밍에 퀸의 마나가 25가 안 되어 알까기를 못하는 경우는 '전혀'라고 해도 될 만큼 극히 드뭅니다. 또한 해당 타이밍에는 당연히 본진과 앞마당 사이에 점막이 펼쳐져 있기 때문에 앞마당의 퀸의 마나가 모자를 경우 본진의 퀸이 가서 대신 수혈을 하는 것은 전혀 끔찍한 사태가 아닙니다(그런 일 자체가 거의 일어나지 않기도 하지만요). 알까기를 두 번 할 만큼이나 교전을 오래할 리는 없기 때문에, 교전 끝나고 바로 퀸의 위치가 옮겨져 있는 건 파악할 수 있구요.

또한 교전시 알까기가 이미 이루어지고 있는 중에 중복알까기를 시전하는 경우보다는, 알까기가 완료된 이후 알까기를 미니맵으로 시전하는 경우가 훨씬 많습니다. 교전시 정신없기 때문에 할 거 하다 보면 정확한 알까기 타이밍을 넘겨서 시전하는 경우가 많으니까요. 이건 교전시 다른 종족들의 생산건물이 칼같이 가동되기보다는, 놀고 있는 경우가 많다는 점에 비추어봐도 잘 알 수 있습니다. 프로게이머 레벨에서도 그런데, 초보나 아마추어 레벨에서는 더 심하겠죠.

정리하자면 미니맵 알까기 기능은
시전을 실패할 확률은 거의 없는 데다가 정상적으로 수행되고 있는지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교전시 화면전환 없이도 테란의 병력생산에 필요한 클릭수에 비해 훨씬 적은 횟수의 클릭만으로 알까기를 가능하게 해 주는 기능입니다.
스치파이
11/01/29 13:37
수정 아이콘
퀸 부대 클릭 → 알까기 시전 → 미니맵 부화장 클릭
이 어찌 세 번의 클릭 뿐일 수가 있습니까?
미니맵 부화장을 클릭하기 위해서는 마우스 이동이 필수적으로 따라 붙습니다.

저그는 알까기 시 마우스가 미니맵으로 이동해야 하고 테란은 키보드로 해결이 가능한 것만으로도
엄청나게 차이가 납니다. 긴박한 교전 상황에서 마우스가 화면을 떠나야 하는 행동이 편할 수가 있나요?
단축키만으로 해결이 가능한 행동과 마우스를 써야 하는 행동의 편의성은 비교될 수가 없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519 저그여러분 토스전 조언 좀 해주세요 [3] 통파3130 11/02/09 3130
2518 스타 2 테란의 3대 사건 [5] 하나4979 11/02/09 4979
2517 GSTL Feb. 1일차 직관 후기 [4] Lainworks3418 11/02/08 3418
2516 문득 생각난 스1과 스2의 막멀티 차이 [37] 김연우7060 11/02/07 7060
2515 테테전, 1병영 더블 후 해불체제 상대하기 [9] 김연우3904 11/02/07 3904
2514 [초보이야기] 3v3 빠른 발업 맹독충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2] DEICIDE3606 11/02/06 3606
2513 테란 2병영 파해법은 존재하는가? [11] 충달4977 11/02/05 4977
2512 GSL MARCH 코드A 외국인 시드자 4명이 정해졌네요... [11] 잘가라장동건4529 11/02/04 4529
2511 저도 2인용 밀리맵 만들어 봤는데 올려봅니다.(수정되었습니다.) [10] winpark4666 11/02/03 4666
2510 맵을 최종적으로 수정했습니다. [3] 물의 정령 운디3609 11/02/02 3609
2509 GSL 투어 Jan. 결승전 직관후기 [2] Lainworks3526 11/02/01 3526
2507 2011 스타크래프트2 상금랭킹 TOP 20 (1.31) [8] sleeping0ju6281 11/01/31 6281
2503 대저그전 토르의 사기성 울트라에 비교해보다 [25] 창이7624 11/01/30 7624
2502 레더시스템(혹은 베틀넷)은 진짜 실패라고 봅니다. [35] 도달자6233 11/01/30 6233
2501 PGR21 신년 정모 후기 [6] 으랏차차3683 11/01/29 3683
2500 자동수리를 불가능하게 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36] 별이돌이5964 11/01/29 5964
2499 테란의 위엄... 이랄까요? -_-; [17] Dizzy6831 11/01/27 6831
2498 인터페이스에 대한 제안.. [33] Yesterdays wishes4311 11/01/27 4311
2497 스타크래프트2 에 공식 유즈맵 (Beta) 이 공개 되었습니다. [7] kimbilly5972 11/01/27 5972
2496 금주의 칼럼입니다. [2] The xian3567 11/01/27 3567
2479 2011년 신년 정모 (스타2 / 스타1 결승 관람) 를 합니다. [1] kimbilly4250 11/01/21 4250
2495 스타2 스폰서에 대한 약속을 지켰습니다. [5] 중년의 럴커4705 11/01/26 4705
2494 개인적인 밸런스 패치 제안 (나름 고민) [64] 창이4389 11/01/25 438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