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02/14 16:11:42
Name Davi4ever
Subject 안철수 신당의 이름은 결국...
안철수 신당, 돌고돌아 결국 '국민의당' 확정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79&aid=0003322855


다시 한 번, '국민의당'입니다.

선관위가 국민의당은 가능하다고 했으니 이대로 갈 가능성이 높아보입니다.
안철수 입장에서도 이 이름이 최상의 플랜까지는 아니었겠지만
어쨌든 2016년 총선에서 돌풍을 일으켰을 때의 그 이름을 다시 쓰게 됐네요.
다만 색깔은 예전의 녹색이 아닌 오렌지색을 쓴다고 합니다.
(민중당의 항의는 그냥 넘어가는 모양이네요)

요즘 들어 오랜만에 보는 당명이 많아지는 느낌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Misaki Mei
20/02/14 16:13
수정 아이콘
국민의당이 당가 노래 하나는 정말 좋았는데, 그거 당가로 다시 쓰면 재밌겠네요
유료도로당
20/02/14 16:58
수정 아이콘
역시 요즘 레트로가 유행이네요 민주통합당 국민의당..
하심군
20/02/14 17:33
수정 아이콘
와 이걸 누구도 안먹네..
20/02/14 20:22
수정 아이콘
국민의당 again!
다람쥐룰루
20/02/14 20:58
수정 아이콘
국민의당 당명 자체는 괜찮지 않나요? 굳이 저 이름을 버리고 안철수신당으로 만들고싶어한 이유를 잘 모르겠네요
이라세오날
20/02/15 10:14
수정 아이콘
2016년에 나름 선방한 이미지이지만 지금 생각하면 글정적인 이미지가 아닌듯 한데 이걸 또 쓰네요
푸른호박
20/02/15 10:43
수정 아이콘
철수형 화이팅!!
라니안
20/02/15 12:09
수정 아이콘
창당 후 해체
우승 후 해체

많이본듯한...
FanTTastic
20/02/15 19:28
수정 아이콘
'굳이 저 이름을 버리고 안철수신당으로 만들고싶어한 이유를 잘 모르겠네요'
--> 찍는 유권자들에게 보기 쉬우라구요 아마도?
미국에서 머무는 동안 consultant 들이랑 전략짜고 그랬을텐데 1st 옵션이 '안철수신당' 였다는 건...뒤집어서 보자면 결국 미국쪽 정치꾼들이 보니 팬덤(인물)정치 수준이 현 대한민국 국민수준이다 라고 평가내린듯...

박근혜, 문재인...최소 지난 10년동안 그랬다는데는 동의하네요.
다람쥐룰루
20/02/15 21:34
수정 아이콘
[찍는 유권자들에게 보기 쉬우라구요 아마도?] 이건 보기에 따라 다른데요
저번 총선때 국민의당이라는 이름이 뉴스를 사실상 지배했거든요
인지도면에서 그 국민의당이 충분하지 않다는 생각을 했다면 무슨이름을 써도 부족할것이고(저번 총선결과 정당지지율 26.74%보다 높은 결과를 원한다면 할말이 없습니다.)
국민의당과 현재 정당간에 이념격차가 심각해서 국민의당이라는 이름을 채택하기 어려웠다면 지금 채택한다는게 모순이죠
즉 위의 두가지 이유중 하나였다면 판단미스라고 생각한겁니다.
그리고 국민의당은 의석순서에서 밀리는 이번 신정당이 비례 가나다순에서 유리하게 작용하는점도 고려해볼 장점이죠
나중에 누가 인터뷰로 당직자에게 좀 물어봐줬으면 좋겠어요 그냥 판타스틱님 말씀대로 전략미스일 가능성도 있긴 있지만요...
FanTTastic
20/02/16 06:55
수정 아이콘
'그냥 판타스틱님 말씀대로 전략미스일 가능성도 있긴 있지만요'
--> 저는 이런 말 한 적 없습니다. 제 리플을 '전략미스'라는 이해되지 않는 단어로 멋대로 함축 마셨으면 하는데요.
--> 당신께서 쓰신 '전략미스'란 어구에 대한 정의/설명 부탁 드립니다.

'국민의당과 현재 정당간에'
--> '(구)국민의당과 (현)국민의당 간에'으로 이해하겠습니다.

님께서 무엇이 궁금하신지 이해한 것 같구요, 제가 보기엔 요 부분이 아마도 mass psychology? sociology? 영역을 파보셔야 이해하실 듯요.

'즉 위의 두가지 이유중 하나였다면 판단미스라고 생각한겁니다.'
--> 더 생각해 보시지요. '과연 이 세상 모든 일이 두가지 이유로 간단정리가 가능한가?' 라는 물음을 머금으시고 좀 더 생각하신다면 한 두개는 더 생각해 내실거라고 믿습니다. 위에서 언급한대로 mass psychology? sociology? 영역 참고하시고, 인간이 정보를 어떻게 저장하는지에 대해서도 한 번 훑어보시면 도움 되실 걸요.
다람쥐룰루
20/02/16 18:42
수정 아이콘
전략미스라고 생각하지 않으신다는점에 대해서 이해했습니다. 제가 좀 성급했네요
군중심리학이나 사회학에 대한 어떤 논의가 있어서 구 국민의당의 이름을 계승하지 않은데 어떤 이유가 있는지에 대한 궁금증은 아직 풀리지 않습니다.
댓글 달고나서 그나마 몇 없는 인터뷰를 좀 찾아봤는데요 국민의당 신당의 방향을 보면 구 국민의당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최근 이슈에 대한 대응만 좀 달라졌죠
결국 국민의당이라는 이름보다 안철수신당이라는 이름이 더 많은 득표로 돌아올것이다는 기대를 했다는거죠 중간과정을 제외하고 결과만 보면 그렇게 됩니다.
다만 안철수신당이라는 이름을 쓸 수 없게 되었으니 안철수신당이라는 이름을 쓰면 더 적은 득표를 할것이라는 제 주장은 증명할 방법이 없어졌네요...
혹시라도 관련된 자료를 첨부해주시면 좀 더 찾아보고 이해를 높이도록 하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2020년 선거게시판 운영 관리 규칙을 공고합니다. 노틸러스 20/02/24 6157
공지 선거 관련된 여론조사 결과를 담은 글 작성시 주의사항 [28] jjohny=쿠마 18/04/18 12961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5252
4977 김정은이 아픈 이유가 나왔군요 [16] 마바라4785 20/04/22 4785
4976 김종인은 비대위원장 자리를 받을것인가? [24] 꿀꿀꾸잉3286 20/04/22 3286
4975 [펌] 13년전 일본 우경화를 예언한 김대중 대통령 [26] 가라한4070 20/04/22 4070
4974 재난 지원금이 쉽게 통과 될것같지가 않네요. [45] 키토4456 20/04/22 4456
4973 차기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40.4% 독주 속 홍준표 10.6%.jpg [194] SKT8590 20/04/22 8590
4972 현재시점 다음 총선에 선거구 변화는 어떨것인가. [19] DownTeamisDown3009 20/04/22 3009
4971 21대 국회에서 처리 됐으면 하는 소소한 법들 [21] 움하하3875 20/04/21 3875
4970 애들아 4년동안 수고했고 다시보진 말자 [26] 꿀꿀꾸잉6161 20/04/21 6161
4969 일본 간호사가 SNS 올린 글 [66] 가라한7843 20/04/21 7843
4968 21대 총선으로 보는 조선붕당의 이해 (보수편) [30] 이니그마4359 20/04/21 4359
4967 조국 사태의 역설? [50] 로빈7697 20/04/21 7697
4966 21대 총선 비레대표국회의원 카토그램 [10] 아마추어샌님4419 20/04/21 4419
4964 [속보] CNN "김정은 수술 후 중태"…미국 정부관리 인용 [46] aurelius9273 20/04/21 9273
4963 굽시니스트 - 7전 8기 [61] kkaddar8255 20/04/21 8255
4962 경상도로 장가간 전라도 사람(정치이야기) [94] 공노비12035 20/04/19 12035
4961 6공화국 총선,대선 득표 분석 [30] 솔로15년차3832 20/04/21 3832
4960 최근 선거게시판에 생각없이 쓴글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13] i_terran4344 20/04/20 4344
4959 호남 토호의 첫 번째 퇴장(정동영 정계 은퇴) -> 다시 본인은 부정 [83] 독수리의습격8604 20/04/20 8604
4957 통합당도 총선 참패 미리 알았다 [46] 마바라8405 20/04/20 8405
4956 진짜 이준석은 선전했을까? [72] 아우구스투스7679 20/04/20 767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