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7/03 15:26:28
Name 겨울삼각형
File #1 east.jpg (5.4 KB), Download : 0
File #2 east2.jpg (3.8 KB), Download : 0
Subject [일반] 동아시아 3국의 젓가락, 숟가락





https://pgr21.com/humor/390754
유게 로컬라이징이 어색한... 글에서 이어지는 내용입니다


한, 중, 일 3국은 수저를 사용하는 문화를 공유하긴 하지만

각 국가마다 사용하는 수저의 재질과 모양이 다릅니다.

1. 한국
추가로 설명할 필요가 없죠.
다들 사용하시는 바로그 숟가락 젓가락입니다.

다른 국가와의 차별점은
일반적으로 금속재질을 사용한다 것이지요.

현재만 그런것이 아니라 고대 유물에서도 발견되는게
금속재질의 숟가락 젓가락입니다.

젓가락모양이 원통형이 아니라 납작한모양이라는것도 타 국가와
다르지요.


2. 중국
중국 젓가락의 특징은
위쪽과 아래쪽의 굵기가 거의 같은 일자형 이고.
타국가대비 길다는것 입니다.

고대에는 대나무, 상아등의 재료를 사용했다고하는데,
현재에는 플라스틱재질이 대중화 되어 있습니다.
(물론 갑부들은 상아를 쓸수도..)

예전 사스사태 이후로 중국남쪽지역(홍콩을 포함한)에서는
개인당 2벌의 젓가락을 사용하는게 대중화 되었다고 합니다.

하나는 개인식사할때 직접입으로 사용하는 것
다른 하나는 음식 덜어올때만 사용하는것

그래서 홍콩식당에 가면 보통 흰색, 검은색 젓가락 2벌씩 세팅이 되어 있지요.

중국의 숟가락은 모양은 서양의 스푼과 비슷한데,
재질은 플라스틱, 혹은 도자기를 주로 사용합니다.
주로 국물을 먹을때만 사용합니다.


3. 일본

일본의 젓가락은
중국보다 짧고, 아래로 갈수록 앏은모양을 하고 있습니다.
재질은 나무와 플라스틱을 사용하는데.
나무를 더 많이 사용합니다.

숟가락은 나무와 플라스틱을 사용하고
중국과 같이 주로 국물을 먹을때만 이용합니다.




동아시아 3국의 수저가 비슷하면서도 세세하게 다른데,
그 이유는...

전문가님들이 설명해 주실거죠?




아 불금인데 빨리 퇴근하고싶네요.
아리가 보고싶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40년모솔탈출
20/07/03 15:28
수정 아이콘
한국의 숟가락은 흰 쌀밥을 퍼먹기 위한거 아닙니까?
그러니 어머니...잡곡밥말고 흰밥 좀 주세요...ㅠㅠ
20/07/03 15:32
수정 아이콘
저는 순수 쌀밥을 단한번도 숫가락으로 퍼먹어 본적이 없는것 같아요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15:36
수정 아이콘
통설로는 중국은 기름에 볶은 요리를 집기에는 굵은 쪽이 편하고 큰 원탁에서 먹어서 비교적 길다.
일본은 생선 가시를 발라내면서 먹기에 편하도록 끝이 뾰족하다 라고 하는데..... 신빙성이 어디까지 있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겨울삼각형
20/07/03 15:36
수정 아이콘
우리집의 밥당번은 접니다.

잡사람 시키면 잡곡밥 나와요...

고시히카리 꿀맛!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15:39
수정 아이콘
오히려 흰 쌀밥일수록 숟가락이 필요없죠. 점성이 있어서 젓가락으로도 집어지니까. 중국이나 일본에서는 예나 지금이나 젓가락으로 쌀밥을 먹고있구요. 잡곡이 많이 들어간 밥이나 동남아 인도쪽 쌀같은 그런놈들은 젓가락으로 어렵지만.
지니팅커벨여행
20/07/03 15:54
수정 아이콘
일본은 밥먹을 때 숟가락을 안 쓰니 짧은 젓가락으로 밥그릇 들고 퍼먹기 유리하도록 한 것 같네요.
거룩한황제
20/07/03 15:54
수정 아이콘
예전에 네이버에서 한일 교류의 장(은 무슨..그냥 치고 박고 싸우는 곳)을 위해서 만든 네이버 저팬인가요...
여튼 거기에서 일본인 한명이 왜 한국은 쇠젓가락을 쓰냐로 디스를 했는데
한일 네티즌이 더 좋네 마네 하다가 하나의 사진으로 일본애들 모두 입다물게 했죠.

일왕이 쇠젓가락 쓰는 사진이 뙇 나오니까...그냥 조용해진...크크크크크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15:55
수정 아이콘
중국도 밥그릇 들고 먹는데 반대로 깁니다.
겨울삼각형
20/07/03 15:57
수정 아이콘
중국도 밥먹을때 숟가락 쓰지 않습니다.

물론 흰밥을 많이 먹지는 않지요.
국수를 대신먹거나 빵(찐빵)을 밥대신 먹더라구요.
묻고 더블로 가!
20/07/03 16:01
수정 아이콘
일본 중국 숟가락들은 국물이 많이 담겨서 좋긴한데
저걸로 볶음밥 같은거 뜨면 움푹패인 안쪽 부분에 쌀이 달라붙어서 넘나 불편...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16:03
수정 아이콘
격하게 공감합니다. 요새는 일본이나 중국에서도 중식요리 먹을때 서양식 스푼같은 뭐랄까 한국 숟가락보다 조금 깊고 모양은 좀더 달걀형인 놈들이 나오더군요.
새강이
20/07/03 16:09
수정 아이콘
지리적으로 가까운 세 나라가 이렇게 기본적인 먹을 거 관련해서 다른걸 보면 신기하네요 흐흐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16:13
수정 아이콘
사실 이런건 마이너한 차이라 본인들은 다르다고 느끼지만 서양사람들 같은 남이 보면 다 비슷한거죠.
가깝다고 해도 사실 유럽쪽 스케일로 보면 세나라 문화 중심지 사이 거리는 가깝지도 않고, 일본은 더구나 바다건너 있구요.
20/07/03 16:16
수정 아이콘
안그래도 유게 보고 복사해뒀는데
글을 써주셨네요. 스크랩합니다. 잘 봤어요
대학생이잘못하면
20/07/03 16:16
수정 아이콘
저도 이렇게 들었어요. 덤으로 한국은 채소를 많이 먹어서 집기 편하게 납작한 젓가락을 쓰게 됐다고...
20/07/03 16:25
수정 아이콘
저도 이쪽이 가장 그럴듯해 보였던.
모데나
20/07/03 18:18
수정 아이콘
유럽은 서쪽끝 아일랜드부터 러시아까지 북쪽끝 노르웨이부터 그리스까지 별차이가 없는데, 동북아시아 4국(몽골포함)은 뭐든지 다 다름.
이런이런이런
20/07/03 18:50
수정 아이콘
서양쪽도 쇠로 만든 포크 쓰는데 그게 그렇게 이상한가 싶네요.
20/07/03 19:01
수정 아이콘
일본사람은 왜 밥그릇을 들고 밥먹는가도 재미있죠 요즘이야 그런게 잘 없지만 밥그릇 들고 먹으면 거지가 밥그릇 들고 먹는다고 밥상머리 교육 당했는데 말이죠 크크
배고픈유학생
20/07/03 21:12
수정 아이콘
중국이나 일본사람들은 한국젓가락 무거워서 손아프다고 하더군요
20/07/03 23:14
수정 아이콘
원탁은 일본에서 발명 했으니 상관 없을거에요.
대륙에서는 수백년 전부터 긴걸 써왔을테니...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23:22
수정 아이콘
일본에서 발명한건 빙글빙글 돌아가는거지 원탁 자체가 아니죠. 원탁이야 발명이고 뭐고 할것도 없이 고금동서 사용했을거같은데요
醉翁之意不在酒
20/07/03 23:40
수정 아이콘
한국이 중국과 일본과 다르게 숟가락으로 밥을 퍼먹는게 원인이 바로 이 밥그릇을 들고 먹는걸 기피하는 것에 있다고 봅니다. 왜 그렇게 정착이 된건 모르지만.
젓가락으로 밥을 집어서 먹으려면 결국 질좋고 찰기가 있는 백미여야 되는데 이걸 맘대로 먹을수있게 된건 현대에 와서야 가능해졌죠. 그것도 마지막 좀 남은것들은 공기를 존으로 잡지 않으면 어렵구요. 대부분 인구가 잡곡밥같은걸 먹었던 과거에는 더더욱 어려웠을거구요. 그러니 젓가락으로 먹는 중국이나 일본은 결국 밥공기를 손에 들고 집기 어려울때는 젓가락으로 떠올려서 입에 털어넣는 방식을 취하는거고요.
BibGourmand
20/07/04 03:48
수정 아이콘
우리는 일본식으로 밥그릇 들고 먹는 걸 거지가 먹는 방식이라 욕했고, 일본은 우리식으로 밥상에 놓고 먹는 걸 개가 먹는 방식이라 욕했다지요 크크
찰기가 적은 잡곡밥을 먹는 방법은 숟가락으로 떠먹기 vs 밥그릇을 들고 입에 밀어넣기 vs 손으로 먹기 외에는 딱히 떠오르지 않네요. 한국은 밥그릇으로 무거운 자기나 유기 같은 걸 썼던 데다 사이즈도 무진장 커서 들고 먹을 상황이 아니었고, 일본은 가벼운 목기를 쓰면서 적게 먹기까지 하니 들고 먹기 편했다는 말도 들어보긴 했는데, 얼마나 믿을만한 썰인지는 모르겠습니다.
20/07/04 05:54
수정 아이콘
아..완전 착각했네요 흐흐흐
뼛속까지문빠
20/07/04 10:17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 숫가락이 중-일과 다르게 둥그렇고 납작한 이유는 밥을 '
퍼'먹기 위한 용도이기 때문이죠. 깊고 넓은 밥주발에 고봉으로 쌓은 밥을 밥상에 놓은 채로 밥을 '퍼'먹으려면 젓가락은 안되고 중-일같은 국물 떠먹기용 숫가락으로도 힘들죠.

저런 놋쇠 숫가락에 밥을 '퍼'서 그 위에 김치같은 반찬 얹고 한입에 우겨 넣은 뒤 그 숫가락으로 국에 건더기와 국물을 '퍼'먹고 다시 젓가락으로 다른 반찬 집어 먹고.. 이 행위를 그 많은 밥을 다 먹을때까지 반복 하는건 우리 숫가락 아니면 아주 번거로울 겁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변동과 상시모집을 공지합니다. [26] 오호 20/07/02 9044 6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76785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34724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9] Kaise 19/10/23 53460 15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56414 1
87647 [일반] 우리제일교회 관련 60명 추가 확진 [58] 시원한녹차4244 20/08/14 4244 0
87646 [정치] 드디어 업로드된 fivethirtyeight의 미국 대선 예측 [28] Charli2558 20/08/14 2558 0
87645 [일반] 긴박했던 의암댐, 100미터전부터 8척 사투를 벌였다 [36] 밸런스3938 20/08/14 3938 0
87644 [일반] [역사] 윤치호가 바라본 직장상사로서의 민영환 [11] aurelius2478 20/08/14 2478 8
87642 [일반] [역사] 아관파천 이후 고종이었다면 무엇을 할 수 있었을까? [21] aurelius2235 20/08/14 2235 3
87641 [정치] 8월 2주차 갤럽 여론조사가 나왔습니다. [149] 영양6591 20/08/14 6591 0
87640 [일반] 코로나 국내 감염 85명이 찍혔습니다. [178] bifrost8779 20/08/14 8779 21
87639 [일반] 마스크 착용은 의무인가?매너인가? [57] 아는지인이라고는없다5085 20/08/14 5085 3
87638 [일반] [서브컬쳐/스포있음] 나루토 후속작 보루토 이야기 [6] TAEYEON3435 20/08/13 3435 4
87637 [정치] 서울 전세값. 9년만에 최대 상승폭 기록(KB) [227] Leeka12062 20/08/13 12062 0
87636 [일반] 정부에서 외식비 330억을 지원합니다. [107] Leeka12525 20/08/13 12525 0
87635 [정치] 리얼미터 "더불어민주당 33.4%, 미래통합당 36.5%"ᆢ국정농단 이후 첫 역전 [643] 미뉴잇23623 20/08/13 23623 0
87634 [일반] [샘숭]갤럭시탭 S7 가격 공개(?) [161] 길갈14226 20/08/12 14226 0
87633 [일반] 소소하다면 소소하고 크다면 클 수 있는 유튜브 자막 정책 변화 [23] 인간흑인대머리남캐7119 20/08/12 7119 1
87632 [일반] 숨진 경비원 유족, '갑질 입주민' 상대 1억 소송 이겼다 [34] Cafe_Seokguram7933 20/08/12 7933 0
87631 [정치] 민주당 또 성추문…“부산시의원, 식당 직원 2명 만지고 술 강요” [131] 미뉴잇9773 20/08/12 9773 0
87630 [정치]  김부겸 "호남은 문제없는데…보수당 묻지마 지지하는 영남은 문제" [112] 미뉴잇8906 20/08/12 8906 0
87629 [정치] 손혜원 전의원 징역 1년 6개월 [160] bspirity12104 20/08/12 1210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