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e 2012/12/10 13:55:44
Name RUNIUS
Subject [LOL] 정글러 아이템의 효율 고찰(시작부터 첫 리콜까지)
반갑습니다. 국내 유일 해설 아르바이트생 루니어스라고 합니다.

두 달의 기나긴 기다림 끝에 글을 쓸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네요.

각설하고, 시작 전에 어제 NLB 얘기를 가볍게 해볼까 합니다.

12월 9일 국내 최초로 시즌3가 적용된 경기가 진행되었습니다.

고랭커들의 시즌3를 살펴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죠.

제가 아무래도 안정적인 탑갱킹을 선호하는 정글러다보니 초반 마체테는 안 좋다 혹은 영혼석은 무용하다는 말을 했습니다.
(가성비나 효율에 앞서 단정적인 어투로 무조건 안 좋다고 말한 점은 저의 불찰이라 생각됩니다. 사과드립니다)

그리하여 단순 저의 생각보단 며칠간 랭크1800에서 전 시즌 다이야 친구와 게임을 하며 얻은 경험과 아이템의 능력치 계산을 바탕으로 정글러의 아이템에 대해 얘기해볼까 합니다.


1. 시작 아이템

정글러의 시작 아이템도 다양해졌습니다. 하나하나 짚어보도록 하죠.
(사용 아이템은 적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1) 마체테 + 175골드
요즘 가장 많이 사용되는 시작 아이템입니다. 포션도 많아서 체력도 충분하고 집에 가서 정글러용 상위 아이템을 맞추기도 편한 아이템이죠.
다만 스킬로 공격 속도가 증가하는 챔피언이 아닌 스킬딜형 챔피언들은 크게 효과를 보지 못합니다. 첫 캠프와 첫 버프는 리쉬를 받고 두 번째 버프는 강타를 사용하기 때문이죠.

2) 갑옷 + 175골드
갑옷의 장점은 마체테랑 비교해서 느리지만 안정적이라는 점입니다. 첫 캠프와 2버프까지는 속도 차이가 오초 정도로 크지 않습니다. 또한 마드레드의 하위 아이템으로 평타형 정글러는 상위 아이템을 맞추기 편합니다.
다만 스킬형 챔피언들 입장에선 1시즌과 마찬가지로 갑옷이 한동안 쓸모가 없습니다. 정글링도 느려서 첫 리콜 타이밍이 애매해지죠.

3) 신발 + 125골드
필살 삼렙 찌르기를 위한 아이템입니다. 다만 갱을 실패하면 초반에 눈물나죠.

4) 요정의 부적 + 원기 회복의 구슬 + 115골드
올방룬 아무무정도되면 삼포션으로 안정적인 정글링이 됩니다. 첫 캠프와 2버프까지 잡고 탑커버, 리콜타서 바로 현자의 돌을 뽑을 수 있는 운영형 템트리입니다.
다만 아이템의 효과가 있는 듯 없는 듯해서 시작 정글을 길게 못 돈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5) 수정 플라스크 + 250골드
해봤는데 효율이 영 안나오나 적긴 적습니다. 장점은 마나가 풍부합니다. 여기에 리젠 아이템 하나 섞어서 2포션으로 시작하면 4포션급 회복량이 나와서 초반 마나가 모자른 정글 챔피언한테는 괜찮아보입니다. (저는 스카너로 사용했습니다)
단점은 위와 같습니다.



2. 첫 리콜 아이템
첫 리콜 아이템은 킬이나 어시를 제외하고 최대 600골드의 여유분을 둡니다.

1) 마드레드의 갈퀴손
이걸 끼면 평타 당 추가 데미지가 85 상승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즉, 정글링이 두 배 정도 빨라집니다. 이 아이템이 나오면 정글링만 두고 봤을 때 시즌2보다 속도가 더 빠릅니다. 방어력도 붙어있고 가격까지 싸서 현재로선 이 아이템에 단점은 없습니다.

2) 영혼석
골드 안 주는 현자의 돌이랄까요. 이 아이템은 정글 속도가 딱 20퍼센트 빨라집니다. 평타 추뎀을 고려해서 30프로로 쳐도 마드레드를 따라가진 못 합니다. 수치상으로만 따지면 스킬형 정글러라 할지라도 7렙 전까진 마드레드가 무조건 정글링이 빠릅니다.
게다가 비쌉니다. 정글 한 바퀴만 딱 돌았을 때 대략 500골드가 나오는데 와드를 못 산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3) 현자의 돌 혹은 하위템
그래서 대책으로 나온게 현자의 돌이 아닐까 싶습니다. 어차피 운영형 정글러한테 필요하니까요.

4) 신발
신발이 없으면 정글링은 빨라도 이동 시간이 길어서 할 수 있는게 적어지다보니 첫 리콜에 바로 신발을 뽑는 분들도 더러 있습니다. 갑옷으로 시작했다면 두 번째 리콜 타이밍에 닌자의 신발을 가져가기도 합니다.
다만 대부분 정글러는 첫 리콜 때 신발을 사면 정글링이 불안한 편입니다.


※여기부터는 제가 자주 가는 아이템입니다.
5) 군단의 방패/강철의 솔라리 팬던트 하위템
제가 문도로 자주가는 아이템입니다. 갑옷 5포션으로 시작한 뒤, 빠르게 군단의 방패를 올리는 거죠.
다만 정글링이 느린 챔피언이나 마나가 모자른 챔피언으로 군단의 방패를 바로 올리면 정글링에 크나큰 하자가 생깁니다.

6) 도란의 검
리신으로 갑옷이나 마체테를 먼저가고 도란의 검을 올리는 템트리를 개발 중입니다. 리신은 Q가 %데미지다보니 마드레드가 없더라도 정글링이 크게 느려지지 않습니다. (그래도 마드레드를 간 것보단 느립니다) 그걸 이용해 초중반 갱킹 타이밍에 엄청난 힘을 발휘하기 위한 템트리입니다.



시간이 살짝 남아서 글을 마무리 짓게 되었네요.

댓글로 피드백 주시면 감사히 받겠습니다.


ps. 스킬형 정글러들도 레벨이 상승하면서 영혼석이 있는 것이 좋습니다.
ps2. 질문들은 몰아서 Q&A로 추가하겠습니다. 조금 있다 뵙겠습니다!

* 信主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12-18 07:15)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2/12/10 13:58
수정 아이콘
반가워요 루니어스해설 고생 많습니다.

날카로운 해설갱킹 기대할께요!!
꼬깔콘
12/12/10 13:59
수정 아이콘
오오 루니어스해설!!
12/12/10 14:00
수정 아이콘
오~ 안그래도 시즌3 정글템에 대해 좀 알고 싶었는데 루니어스 해설님이 글을 써주시는군요.
마무리 기대하겠습니다.
12/12/10 14:01
수정 아이콘
학업병행하시느라 고생많으세요..
시즌바뀐후 정글러는 손 안대고 있었는데 잘 보겠습니다
스치파이
12/12/10 14:01
수정 아이콘
어머 이건 꼭 봐야해! 덕분에 좋은 해설 잘 듣고 있습니다. 힘내세요.
빨간당근
12/12/10 14:02
수정 아이콘
오호! 루니어스 해설
좋은해설 기대할께요~화이팅
방과후티타임
12/12/10 14:02
수정 아이콘
잘 읽었습니다. 준비 잘 하시고 나중에 뒷부분도! 크크
뭘해야지
12/12/10 14:03
수정 아이콘
3시에 겜하는거 루니어스님이 해주시나요? 인벤 첩자네여....
좋은방송 기다릴게요
Do DDiVe
12/12/10 14:08
수정 아이콘
루니어스해설의 마체테무용론 잘 들었습니다!
얼마전 개인방송에서 아직 pgr 글 못쓰신다더니 기간이 지났나보네요.
개인적으로 내고 계신다는 시즌3 정글러랭킹도 알려주세요!
12/12/10 14:08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루니어스님 늘 응원하고 있습니다. ~
12/12/10 14:12
수정 아이콘
퍼플일 때 돈룬 돈특성박고 무무쨔응 마체테정글 해봤는데 진짜 리쉬 잘받으니까 쩔더군요

근데 그 리쉬를 10판동안 2번받음 -_- 나머지 8판은 레드앞에서 주저주저하다 집에감...
살만합니다
12/12/10 14:13
수정 아이콘
음 오늘이 복한규 선수 복귀전인가요? 무튼 글은 이따 마무리하면 마저 보겠습니다!
노틸러스
12/12/10 14:15
수정 아이콘
피들스틱은 글을 다 쓰고 해설준비하러가라!! 크크

잘읽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부탁드려요
천진희
12/12/10 14:16
수정 아이콘
오오 멋지십니다. 기대하면서 글 기다릴게요!!
두 달의 기다림은 참 독특한 매력이죠 크크크크ㅠㅠ
SkinnerRules
12/12/10 14:22
수정 아이콘
안녕하세요 루니어스님 흐흐 오늘 해설 기대하고 정글러 썰도 기대하겠습니다
정글전문인데 요즘 시험기간이라 게임을 못해서 어떻게 돌아가는지도 모르겠네요 ㅠ
트릴비
12/12/10 14:23
수정 아이콘
오오 인간 피들스틱 루니어스님..
pgr 갱킹 오셨다가 홀사장님 카정에 급하게 돌아가셨군요
12/12/10 14:23
수정 아이콘
무무 스카너의 경우 보조쪽 트리에 추가돈이 많기떄문에 아이템 선택은 더 다양해질수 잇겟죠

공격 방어 유틸 정글러에따라 어느쪽에 더 좋을지도 연구되야하기떄문에 아직 모른다고봅니다
니가가라하와��
12/12/10 14:24
수정 아이콘
흠..랜턴 너프되서 별로라고 생각했는데 이상하게 정글링이 빠르다 했더니.....그런게 있었군요.
빨리 갔다오셔서 마저 써주시길 크크
근데 고랭커들은 고대골렘의 영혼 어떻게 보시나요?
이거 완전 OP템이던데......기존 모빌가는 탱커형 정글러들이 이거 가니까 미친이속에 강인함,탱킹까지 되서
전 무조건 마체테를 가거든요.
Cafe Street
12/12/10 14:32
수정 아이콘
로...롤리학 박사님!!!!!!
항상 좋은 해설 해주셔서 잘 듣고 있습니다.
12/12/10 14:35
수정 아이콘
로리학 박사시다...
12/12/10 14:35
수정 아이콘
혼자 방파서 리신으로 정글 돌아보니까 천갑옷보다 마체테가 속도도 빠르고 체력도 더 덜 달더군요. 추가데미지가 은근히 큰 듯 합니다. 팀원에게 하드리쉬 받았을 때는 잘 모르겠네요.
에반스
12/12/10 14:36
수정 아이콘
루니어스 기여어.... !!!
좋은 해설 잘 보고 있습니다.
유료체험쿠폰
12/12/10 14:37
수정 아이콘
?!
12/12/10 14:41
수정 아이콘
정글러라면 룬 방벽을 가야만 해서 고대 골렘까지 올리기에 무리가 많더군요.
아티팩터
12/12/10 14:42
수정 아이콘
해설하실때 너무 강력하게 마체테->영혼석 무용론을 주장하시던듯 한데... 마체테 불쌍해요 너무 괴롭히지 마세요...
나름 헤르메스 안가도 강인함 받을 수 있는 템으로 업글도 가능하고... 혹시 모르잖아요. 누가 어떻게 활용할지..
뭘해야지
12/12/10 14:43
수정 아이콘
지금인벤에 stx 창단설 돌고잇네요 고전파가 기업은행팀이 아니라 stx라고.. 본인방송에서 얘기햇다는데
12/12/10 14:44
수정 아이콘
앞으론 단정적으로 말하지 않겠습니다. 피드백 감사합니다.
화잇밀크러버
12/12/10 14:44
수정 아이콘
전 말파이트나 스카너할 때 원딜 리쉬만 제대로 받을 수 있으면 마체테+원기회복+1포션을 삽니다.
2 / 7 / 21 특성을 쓰기 때문에 비스켓도 있고 이러면 포션없이도 첫 귀환전에 정글도 돌면서 라인 찔러볼 정도의 체력은 되더군요.
문제는 첫 정글 카운터 갱킹에 쥐약이라는 점이라서 그 것만 신경쓰면 나름 활용해볼한만 트리라고 생각합니다.
사실 제가 좀 삐뚤어져서 남들과는 다른 방법으로 돌고 싶다의 표현이죠. ㅡㅡa

마체테의 경우 정글 속도가 빨라진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가치있는 템이라고 생각합니다.
빨리 잡으면 그만큼 필요로 하는 곳을 향해 빨리 출발할 수 있는 셈이니까요.
12/12/10 14:46
수정 아이콘
아무무는 올방룬이 대세인가요? 방송 여기저기에서 올방룬 아무무에 대한 얘기를 많이 들리네요.
빨노파왕 전부 방어 도배하는 식으로 하는게 정석화 된건가요?
뭘해야지
12/12/10 14:48
수정 아이콘
파랑엔 성장마방..
Cafe Street
12/12/10 14:48
수정 아이콘
!!!!!!! 크크
12/12/10 14:49
수정 아이콘
전 돈템돈룬...

마체테에 플라스크 빵 들고 돌았던 적은 있습니다. 포션이었나 플라스크였나...
저그네버다��
12/12/10 14:57
수정 아이콘
마나 쓰는 정글러도 영혼석이 구린가요? 저번에 본 오드원은 우디르와 말파이트로 영혼석을 가던데...
12/12/10 15:01
수정 아이콘
랜턴 정글러들은 마체테로 시작해서 어차피 랜턴 올리고 그 후 템트리도 시즌2와 비슷하게 가고 있는데,
현돌 하오골 정글러들은 시즌3 되고나서 어떻게 템을 가야할지 너무 막막하던데 가이드 좀 주실 수 있나요?
일단 현돌은 너프는 됐지만 돈도 주니까 첫 템으로 가긴 하는데,
하오골이 없어지는 바람에 그 다음 템부터 생각이 꼬이네요 ㅠㅠ
현돌 후에 바로 군단의방패를 가야하나요? 아니면 하오골 대신 영혼석을 중간에 넣으면 될까요?
아티팩터
12/12/10 15:11
수정 아이콘
아, 정글러에게 시야석이 좋다는 의견들도 있던데 이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제생각엔 시야석을 가기에는 다른템들이 더 급한 경우가 많은거 같더라구요. 리신같은 경우를 제외하면 가기 애매할 듯 싶던데.
사티레브
12/12/10 15:11
수정 아이콘
루니어스님도 해설에서 첫버프에선 리시 두번째버프에선 스마 이니까 마체테가 무용하다 라고 하셨었죠 일리있다고 생각햇습니다
Practice
12/12/10 15:12
수정 아이콘
아마추어 정글러 3대장 중 한 명인 러키로키 같은 경우는 정글 자르반으로 랜턴, 페이지, 이지스, 글래셜을 갔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얼핏 보고 지나간 거라서 이지스는 가물가물한데, 어쨌든 모든 템이 시즌2 템으로 채워진 걸 보고 왠지 안심했습니다.(?) 그리고 장병기마스터 같은 경우는 버서커, 페이지, 골렘, 룬방벽을 갔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이것도 어제 얼핏 보고 지나간 거라서 룬방벽 부분은 가물가물한데, 도대체 왜 버서커를 갔는지 한참 고민했던 기억이 나네요.-_-;; 덧붙여서 지금 확인해 보니 엑토신은 모빌, 도란, 하오골, 이지스, 라위, 질을 갔는데, kda를 보니 워낙 흥한 판이라 뭘 해도 돼서 라위 트포 띄우고 학살하려고 한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크게 참고는 안 되는 듯합니다. 다만 도란 스택을 쌓았다는 점은 흥미롭네요.
정성남자
12/12/10 15:16
수정 아이콘
아무무를 해보고 느낀거 '아 지금 북미에 아진기는 난리났겠구나...'

찾아보니 역시나 난리났음.
감자튀김
12/12/10 15:17
수정 아이콘
정글을 손을 댈까~했는데 시즌3 대격변때문에 위치 바뀐 레이스 빼먹기도 바쁘네요 크크
항상 해설 잘 듣고 있어요. 오늘 IEM 해설도 잘 부탁드립니다.
근데 시험기간일텐데..... 크크크크크크크
이헌민
12/12/10 15:18
수정 아이콘
현재 룬방벽+군단의방패를 각각 정글+서폿이나 정글+탑이 갈 경우 오라가 중첩되서
체력회복에 방어력에 마방은 무려 45나 올려주는데...
정글 입장에서 최대한 빠르게 룬방벽 뽑는게 대세가 될듯해요.

세비가 갱플정글 하는거 보고 올공속or공속+방관룬으로 갱플정글 돌려봤는데
랜턴이후 신발올리기 때문에 정글속도 준수하고 다음바로 이지스,룬방벽 이후에
쿨감신이나 닌탑가고 페이지에 건틀렛 나오면 딴딴한데 Q한방맞추면 누커든 원딜이든 멈추게하는 갱플 탄생....
스킬트리도 QWEEEREWEWWWQQQQ로 팀파이트에 유용하고 W로 굉장히 단단하더라구요.
좀더 돌려봐야 할듯하지만 현재로선 괜찮은듯...지금 아무무,샤코가 OP이긴 하지만...
민족의아리아
12/12/10 15:18
수정 아이콘
내일 시험이시랍니다...크크크크
물키벨
12/12/10 15:19
수정 아이콘
아무무가 몹에게 스킬딜 할때 영혼석 효과를 못받나요? 저는 어제 한번해보긴 했지만 영혼석 트리를 타서..
Practice
12/12/10 15:26
수정 아이콘
오... 참고가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런데 그렇게 템트리를 가도 딜링이 되나요?
이헌민
12/12/10 15:34
수정 아이콘
E스킬의 AD증가량과 이속 등으로 초중반 정글싸움에선 딜링도 상당히 강력하지만 Q를 1레벨만 찍기때문에
흥하지 않는이상 딜링은 그다지 기대하지 않는게 좋죠.
그런데 E+룬방벽 오라등 버프효과가 커서 바텀 3:3이나 용싸움타이밍에 엄청 강력합니다.
이속이 빠르고 W가 있어서 잘 죽지 않구요.
건틀렛 나온이후에는 E스킬로 접근후 플래시딱콩으로도 이니시가 가능할정도로 슬로우가 좋아서 하나 물고 늘어지기 좋습니다.
Practice
12/12/10 15:37
수정 아이콘
아아 Q 한 방 맞추면 누커든 원딜이든 멈추게 한다는 게 아파서 움찔한다는 게 아니라 슬로우로 멈추게 한다는 거였군요 크크

자세한 감사합니다. 나중에 한 번 해봐야겠네요.
12/12/10 15:39
수정 아이콘
마드레드의 상위템은 랜턴뿐이지만 영혼석은 정글러에 따라 다양하게 상위템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는게 장점 아닐까요?
Mephisto
12/12/10 15:42
수정 아이콘
마체테와 영혼석 효과 받습니다.
우딜이나 노틸의 정글링이 정말 빨라졌죠.
노틸이 주 정글링 챔프인데 마체테와 영혼석이 정말 도움 많이 됩니다.
스킬 기반 챔프들이 오히려 첫탬으로 마체테를 가는게 필수가 될 느낌이에요.
XellOsisM
12/12/10 16:15
수정 아이콘
정령석의 애매함은 상위템으로 가는 동안 시간이 너무 걸리는점이라고 생각해요. (상위템은 정말 좋습니다만..)
룬방벽이 정말 좋고, 강철의 솔라리도 좋고, 란두인도 좋고 신발도 업그레이드 해야 하는데
정령석 상위템이 위의 아이템들 보다 우선되지 않는다고 생각해서 정령석은 참 애매합니다...
그나마 아무무만이 정령석만 가지고도 플레이할만 하다 생각하고 있습니다.
아직 까지는 랜턴가는 정글러들이 좀 더 괜찮은 것 같아요.
12/12/10 16:35
수정 아이콘
현재 룬방벽+이지스가 중첩되는건 버그같네요.
피지알러
12/12/10 17:18
수정 아이콘
주챔이 정글러는아니지만잘봤습니다. 앞으로도 좋은글부탁드려요!
12/12/10 17:29
수정 아이콘
오 루니어스 해설님 크크
정글러 특성도 좀 분석해주세요!!
12/12/10 17:33
수정 아이콘
도란검 써보고 있었는데, 글을 보니 효율이 안나오는 군요... 역시 빨장을 가야겠네요.
순대국
12/12/10 17:36
수정 아이콘
많은분들이 까먹으시는게 기본 골드 수급이나 정글몹이 주는 골드가 많아 졌다는 사실이더라구요;
은장언저리에서 노는 실력이지만 시즌3에서 정글러나 서포터들 선 돈템 갈필요 없다고 생각합니다.
정글은 빨리 랜턴이나 영혼석 뽑아서 꾸준한 정글링으로 골드 보충하고
서포터는 선 시야석으로 와드값 아끼는게 훨신 좋은거 같습니다~
12/12/10 18:15
수정 아이콘
DEICIDE 님의 말씀처럼 마드레드의 단점은 상위템이 랜턴밖에 없다는 거겠죠. 특히 상위템에 강인함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엄청난 장점이죠.

어차피 마드레드, 정령석까지만 올리고 상위템은 나중에가는 추세이다 보니 반듯이 랜턴챔프가 좋다거나
하는 느낌은 없네요. 챔프 특성에 맞는 걸 고르는 느낌이고 각가 장단점이 분명해보이네요.
12/12/10 18:33
수정 아이콘
하드리쉬를 탑이해주면 탑이 cs랑 경험치를 한 2~3개놓치는거같아서...전 첫버프몹을 강타써버립니다. 저랭크라 리쉬잘못해주는분도 많고-_-
흰코뿔소
12/12/10 22:03
수정 아이콘
탑 입장에서는 2~3개 경험치 놓치면 크게 말릴 수도 있죠.
하카세
12/12/11 00:51
수정 아이콘
정글돌때 유틸 21이 같는 문제는 언제나 카정에 취약하다는거죠
R.Oswalt
12/12/11 15:38
수정 아이콘
시즌 2 말미에 마오카이나 아무무같이 2돈템 운영-갱킹 밸런스형 정글러들로 꿀 빨다가 시즌3 되면서 정글 포지션이 너무 어려워진 것 같아요.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그동안 잠시 손 놓고 있었던 자르반 정글을 다시 집어 들었는데, 너무 좋아진 것 같아요. 비단 자르반 뿐만 아니라 시즌 2에서도 랜턴이 코어템(혹은 랜턴 없이는 정글링이 안되는 이유로 반강제적으로...)을 삼던 챔프들이 강력해진 것 같습니다.

기존에는 무조건 신발 3포션 스타트로 시작했다면, 지금은 랜턴의 재료 아이템인 마체테와 5포션 스타트가 주된 방법이기 때문에 랜턴(혹은 마드레드의 갈퀴손)으로 가는 시간과 비용이 절감되었죠. 이를 통해서 빠른 정글 클리어!!와 루트를 따라가는 라인갱킹으로 인해서 정글러 본인의 스노우볼링 효과가 극대화되는 것 같아요.
여기에 란두인의 예언 재료아이템인 황금의 심장이 사라지면서, 어쩔 수 없이 나가던 850골드를 활용해 모빌리티 슈즈나 군단의 방패, 빠른 오라클 혹은 거인의 허리띠에 투자할 수 있게 된 것도 크지 않나 생각합니다.

다음번에는 기존 2돈템 정글러들을 언급하신 현돌재료템 스타트를 해봐야겠네요. 가끔 서포터들이 이렇게 시작하기는 하던데요... 크크~
Legend0fProToss
12/12/18 15:18
수정 아이콘
제가요즘 쓰는정글러는 4개정도인데
갱킹 위주의 자르반 신짜오
안정적정글링과 후반한타의 초가스 무무
재미의 리신! 손이안되서실전용x
개인적으로 인베스트레스가심해서
아무무는 보라팀일때 아예 픽을안하구요
랭에서요즘 정글은 5픽이라도 한다고만하면 거의 주셔서 정글만하네요
Legend0fProToss
12/12/18 15:22
수정 아이콘
짜오 자르반은 랜턴안가고
마드레드 신발 몽둥이 이즈스로갑니다 이후 흥하면 룬방벽 도끼 워모그 이런식으로갑니다
초가스 무무는 영혼석 신발 후 슈렐
방 마방 체템 둘둘 이런식으로가는데
괜찮은거같네요 신발업은그때그때달라요
마드레드에서 랜턴가기가 좀걸려서그런지
랜턴잘안가게되더라구요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676 [연애학개론] 아직은 GG를 칠 때가 아닙니다 (부제 : 밀당과 한타이밍 쉬기) [38] Eternity21503 12/12/08 21503
1675 [후기] 끝났다! [47] 눈시BBbr9259 12/12/05 9259
1674 [LOL] 정글러 아이템의 효율 고찰(시작부터 첫 리콜까지) [60] RUNIUS10098 12/12/10 10098
1673 태양계 시리즈-화성(2) [7] K-DD6995 12/12/05 6995
1672 [LOL] 서포터 선택 가이드 [70] 아마돌이9231 12/12/03 9231
1671 여자가 벌거벗은 채로 말을 타고 동네를 한 바퀴 도는데... [38] Neandertal15615 12/12/03 15615
1670 [연애학개론] 거절의 트라우마 (부제 : 숙제를 내자) [19] Eternity9243 12/12/02 9243
1669 술 없이는 대화가 불가능한 한국 남자. [46] Realise13249 12/12/01 13249
1665 게임의 법칙 : 스타크래프트, 리그 오브 레전드, 축구 그리고 [10] bachistar7252 12/11/29 7252
1664 소닉TV 7차 BJ 스타리그 - 3/4위전 + 결승전 <현장 스케치> [4] kimbilly14034 12/12/02 14034
1663 Blizzard Community Party 2012 - "CLUB barCRAFT" 현장 스케치 [5] kimbilly7608 12/11/14 7608
1662 [LOL] 독특한 서포팅을 원하는 그대에게 - 트런들 서폿 [16] DEICIDE9015 12/12/03 9015
1661 안녕하세요. 이재균 감독입니다. [71] 이재균12137 12/12/07 12137
1660 화미 [3] tyro7202 12/11/28 7202
1659 아 쩐다 [27] 이명박9765 12/11/28 9765
1658 태양계 시리즈-화성(1) [11] K-DD8957 12/11/27 8957
1657 조선왕릉, 살아 숨쉬는 역사가 있는 곳 [23] 光海10576 12/11/25 10576
1656 치킨 유감 [16] 알킬칼켈콜10208 12/11/24 10208
1654 자살로 마라톤을 선택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을 것이다 [35] 떴다!럭키맨11206 12/11/22 11206
1653 [LOL] 한국팀들이 제시한 LOL 뉴메타 20선 [64] 잊혀진꿈12336 12/11/28 12336
1652 스타크래프트2 프로게이머 - 그래프를 통해 보는 연대기(10.10.11~12.12.19) [12] 이카루스7927 12/11/20 7927
1651 다스릴 수 없는 강, 황하 [47] 눈시BBbr11839 12/11/20 11839
1650 연애에 앞서 크리티컬 찍으셨습니까? [30] Love&Hate11811 12/11/18 1181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