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8/06/15 15:43:55
Name 태연이
Subject "죄 없는 여성 대통령 마녀사냥" 노인 분노 부추기는 극우 인사들
http://v.media.daum.net/v/20180615044505340

읽어볼만 한 기사라 갖고 왔습니다.
태극기 집회에 나오는 사람들이 어떤 생각으로 나가는 지도 알 수 있고
얼마나 극우쪽 포지션 잡고 있는 사람들이 선동을 해대는 지도 알 수 있죠

“대구 시민들이 지금 다 속았어요. 정치하는 놈 중에서 가장 배신자 유승민 같은 놈이 있으니까 대구가 이제 다 죽은 것 아닙니까? 유승민, 김무성 없었으면 박근혜 대통령 탄핵 됐습니까? 죄 없는 여성 대통령을 마녀사냥 해가지고 무슨 미래를 (만들어)낸다 하고 이 인간들이 해도 해도 너무 한 것 아니에요?”

기사본문에 나와있는 내용인데 보면서 참 웃기다가도 슬프고 화나고 그러네요 허허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소환술사
18/06/15 15:49
수정 아이콘
문재인이 박정희의 아들이었다면 지지율 한 95%쯤 나왔을까요 크크
정지연
18/06/15 15:50
수정 아이콘
내가 뽑은, 내가 좋아하는 사람을 나 빼고는 다 나쁜 사람이라고 하는데 그렇지 않을거야 뭔가 이유가 있을거야라고 자신을 세뇌하고 싶고 저런데 나가서 나랑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이 이만큼이나 많다는거에 자위하고 있는거죠..
적당히 좋아했으면 그 사람이 나쁜 짓을 했을때 실망하고 돌아설수도 있지만 적당히를 넘어서 마약 중독 수준이었으니 그 사람의 잘못된 점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도 믿지 않고 말도 안되는 소리만 믿게 되고 주변에서 버림받고 하다 보니 점점 중독이 심해지는거 같습니다..
내일은
18/06/15 16:01
수정 아이콘
대통령이면 사람 좀 막 가두고 죽여도 된다고 생각하던 사람들이라
503이 대체 뭘 잘못한건지 이해 못하는건 그러려니 합니다.
포도씨
18/06/15 16:02
수정 아이콘
아직은 먼 이야기 일테지만 문대통령 하프갓만들고 그 이름팔아 정치하려는 인간들도 반드시 나올텐데 그걸보면 참 기분이 오묘할듯...
바밥밥바
18/06/15 16:07
수정 아이콘
이번선거의 보이지않는 승자죠 대한애국당, 저러고도 정당으로서 역할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으니 조금씩이라도 세는 늘어날겁니다.
18/06/15 16:17
수정 아이콘
속이는 놈들이나 속는 놈들이나..
정상을위해
18/06/15 16:32
수정 아이콘
김무성이 뭐가 어쩌고 해도 PK 보수의 핵심인데 또 PK를 적으로 돌리네... 보수당의 찬란했던 시절은 우리기 남이가의 기치 아래 TK와 PK가 단결했기에 나왔던 것을...
그대의품에Dive
18/06/15 16:33
수정 아이콘
문근혜,박재인이 아니라서 생긴 문제죠...
18/06/15 16:43
수정 아이콘
자충수죠 뭐.

저러면 저럴수록 자기들 극우 지지층에 갇히게 되는데 생각보다 파이가 적다는걸 깨달을 때도 됬는데 말이죠.
판콜에이
18/06/15 16:44
수정 아이콘
설득해도 안바뀝니다. 서로 끝까지 이해 못할겁니다. 그냥 시간이 답이지요.
18/06/15 17:44
수정 아이콘
(수정됨) 어디에나 콘크리트 꼰대 20프로는 있습니다.
이건 안바뀌는 숫자에요. 어느나라나 마찬가지 입니다.
저런 발언에 솔깃하게 된다는 건 애초에 이미 조중동 사설 옮기는 수준의 판단력일테고,
어짜피 상식 안통합니다. 그냥 포기해야하는 숫자에요.
꺄르르뭥미
18/06/15 20:44
수정 아이콘
자유당은 이런분들을 바라보는 정치를 계속해줬으면 좋겠군요.
피카츄백만볼트
18/06/16 02:20
수정 아이콘
이 노인들이 바뀔것이다 이런 기대는 진작에 버렸습니다. 바뀌시기엔 너무나 멀리가신 분들이죠. 지지자들도, 저거 선동중인 정치인도요. 다행인건, 어차피 요란한것과 별개로 실권은 하나도 없는 사람들입니다. 정치적 힘도 없고, 현실에서도 저 노인분들은 힘이 없어요. 그냥 기다리면 시간이 해결해줄겁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2020년 선거게시판 운영 관리 규칙을 공고합니다. 노틸러스 20/02/24 5196
공지 선거 관련된 여론조사 결과를 담은 글 작성시 주의사항 [28]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8/04/18 11940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4242
4977 김정은이 아픈 이유가 나왔군요 [16] 마바라4087 20/04/22 4087
4976 김종인은 비대위원장 자리를 받을것인가? [24] 12회차 글쓰기 이벤트꿀꿀꾸잉2912 20/04/22 2912
4975 [펌] 13년전 일본 우경화를 예언한 김대중 대통령 [26] 가라한3626 20/04/22 3626
4974 재난 지원금이 쉽게 통과 될것같지가 않네요. [45] 키토4052 20/04/22 4052
4973 차기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40.4% 독주 속 홍준표 10.6%.jpg [194] SKT8137 20/04/22 8137
4972 현재시점 다음 총선에 선거구 변화는 어떨것인가. [19] DownTeamisDown2693 20/04/22 2693
4971 21대 국회에서 처리 됐으면 하는 소소한 법들 [21] 움하하3574 20/04/21 3574
4970 애들아 4년동안 수고했고 다시보진 말자 [26] 12회차 글쓰기 이벤트꿀꿀꾸잉5790 20/04/21 5790
4969 일본 간호사가 SNS 올린 글 [66] 가라한7405 20/04/21 7405
4968 21대 총선으로 보는 조선붕당의 이해 (보수편) [30] 이니그마3958 20/04/21 3958
4967 조국 사태의 역설? [50] 로빈7339 20/04/21 7339
4966 21대 총선 비레대표국회의원 카토그램 [10] 아마추어샌님4068 20/04/21 4068
4964 [속보] CNN "김정은 수술 후 중태"…미국 정부관리 인용 [46] aurelius8891 20/04/21 8891
4963 굽시니스트 - 7전 8기 [61] kkaddar7637 20/04/21 7637
4962 경상도로 장가간 전라도 사람(정치이야기) [94] 공노비11590 20/04/19 11590
4961 6공화국 총선,대선 득표 분석 [30] 솔로15년차3514 20/04/21 3514
4960 최근 선거게시판에 생각없이 쓴글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13] i_terran4035 20/04/20 4035
4959 호남 토호의 첫 번째 퇴장(정동영 정계 은퇴) -> 다시 본인은 부정 [83] 독수리의습격8237 20/04/20 8237
4957 통합당도 총선 참패 미리 알았다 [46] 마바라8030 20/04/20 8030
4956 진짜 이준석은 선전했을까? [72] 아우구스투스7282 20/04/20 728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