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e 2006/12/05 21:20:54
Name 아유
Subject 프로야구 용병제도 확대에 대해서...
현재 프로야구 용병제도에 대한 말이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번 도하 아시안게임만 봐서는 용병제가 절대 실력향상에 도움이 되기는 매우 어렵다고 봅니다.

각 팀만 봐도 팀의 용병에 모든 운명을 거는 경우가 너무나 많습니다.
이건 용병제의 너무 큰 악영향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투수군단 삼성만 봐도 선발 중 두명이 외국인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삼성에서는 아시안게임에 배영수의 부상으로 인해 선발투수 출전이 불가능
한화 역시 홈런구단으로 이름을 날리지만 공수 활약한 선수는 용병 데이비스
기아 역시 선발은 그레이싱어가 있었기에 4강에 오를 수 있었던 것이고
두산이 5위까지 오는데도 외국인 두 투수의 힘이었고, 4강에 못 오른 것도 외국인 두 투수의 난조로 인해 생긴 것이었습니다.

솔직히 이런 상태에서 용병제도를 무작정 확대시키면 오히려 실력급하락만 될 듯 보입니다.
우리나라는 일본이랑 미국과 달리 아마선수층이 너무나 얇습니다.
일본이나 미국은 층이 넓으니 실력 좋은 자국선수가 많이 나오는 편이지만
고교야구도 비활성화 된 우리나라에서 무작정 용병확대만 하다가는
오히려 아마야구에 악영향을 미쳐 야구판 전체가 침체에 빠질 수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용병제도는 지금 이정도도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더 늘렸다간 얇은 선수층의 국내에서는 버티지 못합니다.
일부 사람들이 우리나라가 무슨 일본이나 되는 줄 알고 용병 수입하자 그러는데

그렇게 용병 받아들여셔 지금 우리나라 프로스포츠가 어떤 상태입니까?
농구, 야구, 축구 할 것 없이 실력 급하락입니다.
우리나라는 선수육성책이 적기 때문에 팀이 외국인용병에 절대적으로 의존합니다.
용병농사를 잘못 지어 한해를 실패한 구단도 꽤 됩니다.

결국 용병만 더 불려들이면 국내야구실력만 붕괴되는 꼴이라 생각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TicTacToe
06/12/05 23:31
수정 아이콘
그런거 하나하나 따지면 기업들 다 발 빼지 않을까요.

용병로또라도 제대로 걸려야 내년시즌 도약을 기대할 수 있는게 지금 우리나라 프로야구 같습니다만..

막말로 삼성이 각팀에서 에이스급 되는 선수들 다 빼오고 있는 현 시점에.

용병이라도 없으면 막장을 달리고 있는 롯데같은 경우 어떻게 합니까?

박진만. 심정수 합쳐서 100억 쓰고 삼성으로 데려갔다 해도.

현대와 두산은 용병 잘 뽑으면 그 100억의 가치를 지닌 포지션. 충분히 메꿀 수 있습니다.

롯데는 지금 마무리투수 하나 없어서 선발로 쓰려고 데리고온 선수 고정도 아니고 로테이션으로 돌려쓰고 있습니다.

비약일진 모르겠지만. 전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프로야구도 이런식으로 계속 되면요. 삼성화재가 배구 9연속 우승해서 재미가 없어지는 것처럼 야구도 되지말라는 법 없습니다.

그 갭을 약간이나마 줄이고자 하는게 용병확대고요.


그리고 용병 확대 때문에 우리나라 야구가 수준떨어졌다 라고 하는건 지나친 비약 같습니다.

용병 확대라는 이유도 있겠지만, 제 생각에는 우리나라 수준급 선수의 해외진출이 커져서 라는 이유가 더 큽니다.

박찬호 선수가 메이저리그에서 대박 터트린 후에. 초특급 고교생들은 해외로 가고 있습니다.

그나마 남아있는 고교생들은 한경기에 공을 200개씩 던져서 프로진출 계약 도장 찍자말자 병원에서 수술받고 재활치료 합니다.

프로야구에서 FA자격 얻은 선수들은 일본을 선택합니다.

한국 프로야구의 상징이었던 이승엽 선수는 일본에서 뛰고 있습니다.


모든 결과는 한가지 원인으로만 설명할 수 없습니다. 물론 용병제도 때문에 국내선수의 질이 떨어졌다고 말할 수도 있겠지만. 그 용병제도 라는 것이 모든 원인은 아닌 것 같습니다.
06/12/06 12:02
수정 아이콘
용병확대가 전부가 아니라는 것에는 저도 인정합니다.
하지만 현재 우리나라는 일본처럼 고교팀이 2000개 있는 나라가 아닙니다.
심지어 그렇게 고교야구 2000개 팀이나 되는 일본도 용병은 그 나라 야구수준에 비해선 매우 적은 편입니다.
한명 정도 늘리는 것은 저도 어느정도 괜찮다고 봅니다.
하지만 그 이상 늘리면 국내 야구선수들은 살 길이 없습니다.
현재 야구의 문제는 용병부족이 아니라 스트라이크존과 아마야구육성실패에 있습니다.
무슨 용병이 모든 다 처리해주는 만능 해결사로 자리잡는 것 같아서 너무 아쉽습니다.
용병이란 말 그대로 용병으로 남아야 합니다.
용병을 잘못 고용해서 망한 나라도 꽤나 있습니다.
그러므로 용병을 너무 확대하는것은 정말 안된다고 봅니다.
특히 용병에 투수가 증가하면 좋은 인재들 죄다 미국 갑니다.
이유는 용병투수는 선발라인업에 100% 포함이거든요.
그리고 삼성이 좋은 선수 다 가져갔다고 평하셨는데
삼성 예전에 비해선 선수층이 굉장히 얇은 편이거든요.
예전처럼 화려한 클린업트리오가 있는 것도 아니고, 그냥 투수진만 강할 뿐입니다.
그 투수진도 용병투수 두명이 선발을 빠지지않고 돌았기에 가능했죠.
어쨋든 아무 대책도 없이 용병수만 늘린다면 아마야구는 침체에 빠질 공산이 너무나 큽니다.
WizardMo진종
06/12/06 16:36
수정 아이콘
그나마 용병 없으면, 프로 팀간의 차이를 돈을 제외하곤 메꿀수 없을꺼 같은데요;; 일종의 조커인데..

선수들 기량의 발전도 있겠지만, 몇팀이 수십억으로 선수사들이고 싹쓸어버리면서 무패로 게임진행되다간
아예 숟가락 놓아야하는 상황이 생길수 있습니다.

뭐 가정이긴 하지만요

루니가 없었다면 현대가 삼성의 독주를 막을수 없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허저비
06/12/06 17:24
수정 아이콘
말씀하신 것처럼 용병이 팀성적을 너무 좌우하기 때문에, 저는 오히려 용병쿼터를 늘려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단 조건이 있죠.
일본처럼 보유한도와 출전한도를 다르게 정하면 됩니다. 우리나라 여건상 3명보유 2명출전 정도가 딱 좋다고 생각하는데 이렇게 되면 지금처럼 용병 하나 잘못 뽑아서 시즌 전체 말아먹는 사태를 막고 팀간 용병에 질에 의한 실력차이를 줄일 수 있다고 봅니다. 3명이 경쟁해서 어쨌든 각팀마다 수준 어느정도 되는 2명이 1군에서 뛰게 될테니 말이죠. 게다가 뛰는 선수 숫자는 2명으로 어차피 이전과 다를바 없고 적응에 문제있는 용병을 좀 더 기다려줄 여유가 생기겠지요..
율리우스 카이
06/12/08 00:04
수정 아이콘
쩝... 전 우리나라 프로팀들이 전부다 우승 내지는 우승가능권이 가능하다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웃기던데.. 좀 강팀은 계속 강팀으로, 약팀은 좀 약팀으로... 박혀있어야 된다고 봅니다. 전. 팀간 실력차이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편입니다.
창해일성소
06/12/08 23:39
수정 아이콘
율리우스 카이사르님// 글쎄요... 전 상하위팀간 전력차가 심하게 나는것보다 전력차가 얼마 안나는 진흙탕 싸움이 더 흥미진진하던데요;

일례로 EPL의 첼시나 맨유는 하위권 팀들과 비교도 안되게 승점이 높죠(EPL은 팀간 격차가 3대리그중 가장 큰 편이었죠). 반면 프리메라리가의 레알이나 바르샤는 중위권 팀들과도 얼마 안되는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빅3으로 평가되던 발렌시아는 주전이 몇명 부상당하자 바로 8~9위권에서 골골대죠 -0-;).

전통의 강자가 있다고 해도 격차가 큰 것보단 적은 것이 리그 끝까지 재밌지 않을까요?
율리우스 카이
06/12/11 12:32
수정 아이콘
창해일성소 // 개인적인 기호차이라고 해두죠.. ^^

그렇다고 EPL 이 프리메라보다 재미없다고 생각하지는 않거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484 스타리그 vs OSL [138] 11회 글쓰기이벤트 참가자쿙쿙12946 07/01/24 12946
1482 고건의 대선포기가능성과 향후 대선구도 [62] 아유7233 07/01/16 7233
1479 부동산 문제 해결책은 인구분산 밖에 없는데... [28] 아유5778 07/01/13 5778
1478 규제되어야 할것은 통신어체와 이모티콘 뿐인가? [17] OMG5107 07/01/12 5107
1477 노무현 정부가 잘못한 게 무엇일까? [79] 아유11301 07/01/11 11301
1476 노무현대통령의 대통령 4년 연임제 개헌 제안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37] Luth8095 07/01/09 8095
1475 새로운 게시판들의 운영방식 [46] 카오루4552 07/01/09 4552
1474 리플레이 복기에 대한 생각. [17] 바닷내음5214 07/01/08 5214
1473 평화의 해 표기에 대한 생각 [38] 아유4954 07/01/08 4954
1472 '여중생 집단폭행' 가해자 영장기각, 어떻게 생각하세요? [24] Irelandaise7280 07/01/06 7280
1471 임요환 이전에 테란이 암울했었나 [118] SEIJI13516 07/01/06 13516
1470 한반도 빅딜설에 대한 여러분의 생각은? [22] 아유6762 07/01/04 6762
1469 군문제와 관련하여....... [46] 숭숭가리5329 07/01/02 5329
1468 후세인 사형에 대하여.....(옮겨옴) [51] 순수나라7543 06/12/30 7543
1467 지금 막가자는거죠...(현 정부를 변명 합니다) [149] 순수나라10391 06/12/25 10391
1466 군복무 축소에 대해서... [78] 아유8417 06/12/22 8417
1464 최근 스타판의 앞마당의 개념의 변화의 원인은? [12] lxl기파랑lxl8150 06/12/14 8150
1462 대학때의 인맥관리에 대하여... [26] 연식글러브11184 06/12/12 11184
1454 슈퍼파이트 흥행참패에 따른 e스포츠의 위기 [41] 아유9555 06/12/11 9555
1453 스타크래프트 랭킹 산정 방법에 따른 고민과 제안 [16] Altair~★6258 06/12/09 6258
1452 예선방식 변경에 대해서 [4] 信主NISSI4562 06/12/06 4562
1451 프로야구 용병제도 확대에 대해서... [7] 아유6041 06/12/05 6041
1447 대한민국 AG야구대표팀 완패의 원인은 어디에 있을까? [27] 아유5311 06/12/02 531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