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Date 2011/11/08 18:50:43
Name 왕은아발론섬에..
Subject [P vs T] 노겟 더블의 재구성
테란의 대응이 최적화를 이루면서 공방에서도 쉽사리 꺼내기 힘든 카드가 되어버린게 노겟 더블입죠.
그런데 최근에 게임을 하던 중 즐겨 하던 빌드에 식상함을 느끼고는 다른 빌드를 연마 해볼까 해서 노겟 더블을 다시 해보던 중에 꽤 쓸만하게 재조립이 된 거 같아서 소개를 해봅니다.

12넥> 13게이트> 14게이트, 파일론 소환 후 정찰> 15 가스통> 1프러브 누른 후 2질럿> 2프러브 추가>  
> 코어> 1질럿 2프러브 생산> 1질럿> 2드라군+드라군 사업> 인구수29에 파일론 추가> 2프러브+2드라군>
36에 파일론 추가후 아둔 건설

일단 빌드를 보시면 일반적인 노겟 더블에 비해서 코어가 늦습니다. 대신 2번째 게이트를 빠르게 올려서 질럿을 다수 생산하는 형태입죠.
이렇게 되면 테란의 벙커 러쉬를 막기에 용이합니다.
벙커링 타이밍에 4질럿 정도의 병력이 모이는데 앞마당에 붙은 프러브와 함께 적당히 컨트롤만 잘 해주면 벙커 러쉬는 비교적 쉽게 막습니다.
(참고로 10번 정도 게임을 했었는데 벙커러쉬에 앞마당 날린적 1번 있었네요. 그것도 빌드가 정립이 안됐을 때구요)

그런데 문제가 하나 있는데 빌드의 특성상 드라군의 생산이 늦어서 생벌쳐에 프러브가 다수 털릴 가능성이 있습니다.
그렇기에 벌쳐의 본진 난입은 최대한 신경써서 막으시되, 본진 난입을 허용했다면 원질럿 정도로 벌쳐를 따라다니시고 나머지 질럿들을 공격을
보내서 벌쳐 컨트롤에 집중하지 못하도록 하는 방법으로 해서 드라군이 나올때까지 최소한의 프러브만을 희생시키는 쪽으로 진행하시면 자원에서
우위를 가져갈 수 있지 싶네요.

그리고 어느정도 안정화가 되면 아둔을 올리는데 왜 로보틱스가 아니라 아둔이냐면,테란의 올인성 조이기에 로보틱스 테크가 약점이 있는거
같아서 아둔 테크를 밟았는데, 아둔 테크가 훨씬 좋게 느껴졌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포프의대모험
11/11/09 00:42
수정 아이콘
올인하면 당연히 아둔이 좋은데 그냥 마인두르고 트리플까지 빠르게 가져가는 테란은 무슨수로 상대하죠?
포프의대모험
11/11/09 00:43
수정 아이콘
옵이 없으니 집안에서 짓는게 팩인지 커맨드인지 알기가 힘들거같아서요
나나리지
11/11/09 04:10
수정 아이콘
읭? 노겟 더블넥을 일단 성공하면 테란의 올인성 조이기는 ...
2팩이든 멀티 4팩 5팩이든 전부다 동실력대에서 플토에게 다 막힙니다. 사실 온리 드라군+옵 만으로도 타이밍러쉬는 다 막을 정도가 됩니다.
노겟 더블넥을 늦게 본 테란이 할 수 있는건 그나마 마인 트리플이 최적이구요..

굳이 올인성 조이기가 무서워서 아둔을 갈 필요는..없어보이는데요..
왕은아발론섬에..
11/11/09 08:06
수정 아이콘
아둔을 가는 이유는 이 빌드가 일반적인 노겟 더블에 비해서 코어가 늦다는 단점 때문입니다.
코어가 늦다보니 옵저버를 기다려서 테란을 압박하기에는 타이밍이 늦고 테란이 뭘 하는지 파악하기가 힘들어서 트리플을 가져가기도 좀 불안하구요.
그래서 좀 답답한 경향이 있는데, 아둔을 빨리 올리면 이런 약점이 어느 정도 보완이 됩니다.
4겟 늘린 상태에서 발질로 마인을 제거하면서 질드라도 테란을 압박하는게 가능하고, 압박이 용이 하지 않으면 빠르게 아비터 테크를 타면 되구요.
마늘향기
11/11/09 10:07
수정 아이콘
빌드 스팩을 확인하고 직접 막아봐야 정확히 알겠습니다만,
투팩타이밍에 드라군 사업이 안되어 있어서 조금 애매하네요.
왕은아발론섬에..
11/11/09 22:53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치즈러쉬 안오고 틀어박혀 있다가 기습적으로 투팩이나 쓰리팩 러쉬 오는게 매우 까다롭더군요
그런데 이것도 몇번 당해보니 요령이 생겼는데, 일단 프러브 한기로 눈치를 보다가 조이기라고 생각되시면 템테크를 바로 타세요. 그러면서 4겟에서 나오는 질드라로 다크가 나올 때까지 시간만 벌면 될 겁니다.
그리고 앞마당 가스는 일찍 파는게 좋습니다.
김구라황봉의시사대담
11/11/09 15:55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배넷어택에서 정명훈 선수가 언급한 김택용식 노겟더블이 무척 궁금하네요. 투게이트로 시작해서 치즈러쉬도 쉽게 막고,드라군도 빠르다고 하던데 이 빌드와 본문 빌드가 비슷한지 궁금하네요. [m]
11/11/09 22:06
수정 아이콘
음.. 노겟 더블이 투팩 막는 빌드죠..
왕은아발론섬에..
11/11/09 22:37
수정 아이콘
이 빌드가 약간 애매합니다.
질럿을 다수 뽑느라 원겟 코어 빌드와 동시간대 비교해서 드라군이 적고, 드라군 사업도 좀 늦은 편이거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전략 게시판 임시 공지사항 Timeless 11/08/11 82853
공지 검색을 위한 말머리 공지입니다. [4] 관리자 04/05/07 88967
1975 [P vs T] 원배럭 더블 때려잡는 더블콘토스 [10] 이슬먹고살죠41669 12/11/02 41669
1961 [P vs T] [팀리퀴드 번역] 스타2 무작정 따라하기 - 프테전 MC식 1관문 빠른확장 [1] storq35864 12/08/28 35864
1948 [P vs T] [팀리퀴드 번역] 스타2 무작정 따라하기 - 프테전 생더블 storq12499 12/08/25 12499
1928 [P vs T] (일부 팁 추가) 투혼 전진 찌르기! 테란을 초반부터 찔러찔러~! [11] CtheB23742 12/05/09 23742
1902 [P vs T] 발업질드다 - 신개념 운영형 다크 전략 [12] ArcanumToss18767 12/01/08 18767
1891 [P vs T] 노겟 더블의 재구성 [9] 왕은아발론섬에..18014 11/11/08 18014
1874 [P vs T] 공방용 33~44 게이트 전략 [17] ArcanumToss22546 11/09/25 22546
1871 [P vs T] T1 더블 vs 3드라군 더블 [14] 장자27997 11/08/23 27997
1857 [P vs T] 템페스트 박재영의 200토스 [12] protoss~20896 11/07/30 20896
1849 [P vs T] 프로토스의 대테란전 요즘 나온 새로운 빌드를 소개합니다.(빌드추가) [93] 개념은?39766 11/06/05 39766
1838 [P vs T] 공방에서 토스로 대테란전 승률 90%까지 끌어올리기. (Part2) [13] Phantom28135 10/08/29 28135
1836 [P vs T] 공방에서 토스로 대테란전 승률 90%까지 끌어올리기. (Part1) [10] Phantom35291 10/08/29 35291
1834 [P vs Z] 스타2 Kingtca 식 2/2/2 빌드 [7] 커피우유17646 10/08/12 17646
1833 [P vs T] 마컨 protoss 대업테란전용운영 출처-ygosu 하키오님 [13] 기옴패트리18576 10/08/03 18576
1820 [P vs T] 앞마당 먹는 테란을 스무스하게 이겨보자 [5] ROKZeaLoT20397 10/03/15 20397
1816 [P vs T] FD가 아닌 정석 원팩 더블을 하는 테란을 털어봅시다. [6] Kreinvaltz17435 10/03/10 17435
1803 [P vs T] 원팩 더블 테란 한타에 찔러보기 빌드 [7] ManUmania14857 10/02/15 14857
1777 [P vs T] 프로토스 초급자를 위한 클레식한 트리플 넥서스 운영법 [8] 박영인21379 09/11/10 21379
1774 [P vs T] 투게이트 압박 다크. [14] 가츠7916238 09/10/28 16238
1754 [P vs T] 3게이트 올인 다크. [14] ManUmania16345 09/09/03 16345
1751 [P vs T] 더블다크드랍아비터 + tip [16] courts15874 09/08/29 1587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