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이전 질문 게시판은 새 글 쓰기를 막았습니다. [질문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3/04/01 09:16:47
Name 김두식
Subject 돈빌려준거 받는 방법 있나요?
안녕하세요..

같이 회사다니던 형이 있었습니다. 술도자주먹고 친하고 그랬죠

퇴사하고 연락도하고 몇번보긴했었는데 어느 날 돈이 필요하답니다

20만원꿔달라고했는데 그렇게 가까운 사이도 아니어서 10만원만 꿔주게되었죠

일주일만에 부쳐준다던 형이 두달째 연락이없어서 전화를했더니

첨에 받더니 바로 전화기꺼버리고 완전 잠수타버리네요. (주위사람한테 알람이 울렸다면서 ㅋㅋㅋㅋ)

카톡 카카오스토리 전화 다 피하네요ㅎㅎㅎㅎㅎㅎㅎ

10만원 어떻게보면 큰돈이고 작은돈이기한데

나름 의지하고 친한형이라 생각했는데 이렇게 배신당하니 좀 화나더군요..

친구놈들 경찰하는애들있어서 물어봤더니 이런 민사소송은안되고 형사소송밖에 안된다네요 ㅜㅜ

제가 근무하는데서는 파주 용인이니 2시간정도거리고, 음............

직장에 전화로 독촉을할까요?? 페북이나 카스에 올려버릴까요? 아무리 생각해도 너무 괘씸하네요

아 참고로 퇴사하게된이유는 룸메 카드 훔침거 남용해서 그래요 ㅋㅋㅋㅋㅋ

뭐 좋은방법없을까용?ㅠ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가을독백
13/04/01 09:31
수정 아이콘
저도 비슷한 이유로 초등학교 동창놈 하나 연락 확 끊었습니다. 전 20만원이었지요.
10만원으로 인간성 알게된건 오히려 싼값이라고 보이고요. 연락을 끊으세요. 김두식님 인생에 알면 더 피해만 가지, 도움은 절대 안되는 사람일겁니다.
13/04/01 09:35
수정 아이콘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sprezzatura
13/04/01 09:55
수정 아이콘
짜증나는 경우죠. 옛날에 pc방 알바할때 나름 친했던 전타임 형한테 5만원 꿔줬다가,
돌려받는데 3개월 걸렸습니다. 그것도 월급수령때 제가 뺏다시피했죠. 뭐그리 푼돈에 찌질하게 구는 인간이 있는지.

그냥 버린셈 치고 잊어버리시거나, 못받으면 그만이지 하는 심정으로 질릴 만큼 계속 연락해보세요.
상대가 귀찮아하거나 성질내는 걸 목적으로.
13/04/01 10:02
수정 아이콘
직장에 전화하세요. 단, 옆자리나 대표전화로요. 다른 직원이 받으면 정중한 태도로 이렇게 말씀해주시면 됩니다.
"안녕하세요. [채무자인데] 혹시 OOO 선생님 계신가요?"
1.바꿔준다 : 빚을 독촉하시면 됩니다. 이미 소기의 목적은 달성했어요.
2.안 바꿔준다 : "그럼 채무자인데 OOO 선생님께 빚을 꼭 갚으라고 메모 좀 남겨 주시겠습니까?"
이후 매일 반복합니다. 이걸로 단돈 10만원에 직장내 이미지가 박살나게 됩니다.
김두식
13/04/01 10:09
수정 아이콘
그사람자리밖에전화모르는데 옆자리나 대표전화 알만한방법있을까요?ㅎㅎ
13/04/01 10:10
수정 아이콘
아무리 작은 회사라도 인터넷으로 검색하면 보통 대표전화번호가 나옵니다.
작은 회사면 경리가 받겠죠. 일반적으로 꽤 수다스럽고 사내 소문을 잘 내는 아가씨가....크크.
별일없이산다
13/04/01 10:41
수정 아이콘
그 방법은 안됩니다. 일단 김두식님은 채무자가 아니라 채권자이며
제 3자에게 채무가 있다는 사실을 알리는 방법으로 채권을 추심하는것은 불법입니다.
채권추심업자들이 전화 또는 방문시 채권자라고 안하고 친구나 동료라고 하는 것은 채권자라고 하면 없다고
하거나 피하기 때문이라는 이유도 있지만 그보다는 스스로를 채권자로 밝혀서는 안되기 때문입니다.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3/04/01 14:56
수정 아이콘
오호.. 알리는 방법은 불법이었군요

하나 배우고 갑니다.
카스트로폴리스
13/04/01 10:20
수정 아이콘
10만원.....찌질하네요...
SuiteMan
13/04/01 11:24
수정 아이콘
350만원중에 150만 받았는데..제가 연락안하니까 연락도 없네요. 포기한지 2년가까이 되어가지요~ ㅋㅋ
아케르나르
13/04/01 11:26
수정 아이콘
그냥 똥 밟았다 생각하고 잊어버리세요. 앞으론 돈 같은 거 함부로 빌려주지 마시고.
호야랑일등이
13/04/01 12:16
수정 아이콘
저도 일주일 뒤에 갚는다면서 10만원 꿔갔는데 일년뒤에 5만원만 갚더군요. 적은돈으로 사람 하나 걸러내서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13/04/01 13:11
수정 아이콘
저도 온라인에서 만난 사람 20만원 빌려줬는데 반년이 넘게 변명만 대길래 그냥 20만원도 못한애구나 하고 연락 끊었습니다.
13/04/01 13:23
수정 아이콘
편하고 빠르고 좋은 방법은 없는 것 같습니다. 저 역시 아는 이에게 십만원 빌려줬는데 시간이 흘러 흘러 이제 포기했습니다.
나름 오랫동안 알아 왔는 사람인데, 십만원에 인연을 끊게 되니 찹잡하더라고요. 소액심판이나 지급명령 등 알아 보기도 했는데
이런 게 해당되는지 모르겠네요.
성난큰곰
13/04/01 14:55
수정 아이콘
김두식님 난감한 상황이시겠네요.
그런 사람들은 경찰에 신고를 하셔서 법의 처벌이 있을지 모른다는 위기의식을 심어주고, 돈을 돌려 받는게 최선이 아닐까 싶네요.
우선 중요한게 돈을 빌려주실 때 계좌이체로 주셨는지, 아니면 직접 주셨는지 여부입니다.
경찰서에 신고를 하실 경우 돈을 빌려주셨다는 사실을 김두식님이 입증하셔야 하기 때문입니다.
만일 돈을 빌려준 사실을 증명할 방법이 없다면 고소가 힘들 수 있습니다.
돈을 빌려준 사실을 입증하시면 다음은 경찰이 알아서 해줄 겁니다.
경찰서에서 그 사람에게 연락을 취하는 등 조치를 하여 김두식님이 돈을 받을 가능성이 커질겁니다.
경찰의 연락을 받고도 돈을 돌려주지 않는다면, 사기죄로 고소하셔서 약식기소로 벌금형을 받게 하는 방법이 있을꺼 같네요.

물론, 위에분들 말씀처럼 그냥 한 사람 저렴하게 정리했다고 생각하시는게 여러모로 편할듯 합니다. 힘내세요 !!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63781 리얼 야구게임 추천 부탁드립니다. FoxHole4283 13/04/01 4283
163779 [확밀아] 질문 세 개 드려요, 세이렌 리미치, 라니아 3배수는 쓸만한가, 음표 15,000등 가능여부 [7] 옵티머스LTE24752 13/04/01 4752
163778 독일어 vs 프랑스어 난이도 [4] 선비21430 13/04/01 21430
163777 제품사용자 시연회 알바 이런거 괜찮나요? 살다보니별일이7494 13/04/01 7494
163776 일주일에 10kg 살 찌우기 [7] 너에게힐링을11859 13/04/01 11859
163775 태블릿피시 질문입니다 뭐가 좋을까요? [7] azurespace4664 13/04/01 4664
163773 빨고 난 옷에서 나는 냄새(빨래 냄새) 관련 질문드립니다 [20] 생선가게 고양이9144 13/04/01 9144
163772 네이버 웹툰 스펙트럼 분석기 [2] NO.6 Xavi4616 13/04/01 4616
163771 첫 정기휴가때는 뭐를 하는게 좋을까요? [10] 제발 베인하지마5187 13/04/01 5187
163770 돈빌려준거 받는 방법 있나요? [15] 김두식6629 13/04/01 6629
163769 마우스로만 가능한 게임이 머가 있을까요? [3] 마스터충달4570 13/04/01 4570
163768 퍼드 갓패스후 초반 육성 질문입니다. [4] 너는나의빛^^5762 13/04/01 5762
163767 휴대폰 소액결제 문자가 왔는데요... [3] 先憂後樂4517 13/04/01 4517
163766 스무살 여자아이 생일 선물로 좋은 게 어떤 물건이 있을까요? [3] 마에6272 13/04/01 6272
163765 스타2할때 건물 체력바,건물 눈금바 사용하시나요? [2] 쩍이&라마4919 13/04/01 4919
163762 살빼기/근육 만들때... [6] 살다보니별일이4898 13/04/01 4898
163761 프리마켓 정보 어디서 알수 있을가요 라캉~4348 13/04/01 4348
163760 [lol] 정글 문도 초반 체력관리 팁 있을까요? 그리고 돈템에 대한 질문도.. [14] sungsik6242 13/04/01 6242
163759 컴터조립업체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1] JISOOBOY4593 13/04/01 4593
163756 lol 미드 ad일시 ap케일로 봇가는건 별로인가요 [4] 뭘해야지5203 13/04/01 5203
163755 틀린 영어문장인데 어떻게 고쳐야하나요? [2] 김멘붕4734 13/03/31 4734
163754 [LOL] 왕귀시 최강의 챔프는? [33] 독수리의습격10762 13/03/31 10762
163753 여수와 순천 맛집 추천부탁드립니다. [9] kogang20018041 13/03/31 804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