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7/10 16:19:24
Name 요정 칼괴기
Subject [기타] 왠지 이 아저씨가 국대 감독 되었으면 좋겠네요.

스티븐 클락

전 첼시, 리버풀 코치, 그후 WBA 감독.

이 냥반 보면 수비전술을 정말 잘짜죠. 첼시 시절도 그렇게 리버풀 시절도 그렇구요.
WBA에서 한해 잘했습니다. 그 다음에 죽써서 문제였지만요. 사실 이 감독으로 그대로 갔어야 했는데
WBA에서 오판 해버렸죠. 그 뒤로 온 페페 멜은 더 죽써버리는 바람에 14위 때 짤렸는데
결국 WBA는 겨우 17위 해서 프리미어 리그 강등은 면했습니다.

우리나라 국대가 부족한게 수비이고 그렇게 비싼 감독이 아닌지라 한번 써봤으면 좋겠지만
솔직히 크크크 그냥 국내파 감독으로 땜빵하겠죠. 아시안 컵 성적 안좋으면 자르고 다시 돌려 막기
이런 식으로.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꽃보다할배
14/07/10 16:23
수정 아이콘
그냥 알제리 감독 데리고 왔음 좋겠습니다. 가장 한국에 맞는 감독이죠. K리그 분석도 하신 분이고...
14/07/10 16:26
수정 아이콘
이분 모셔올 수 있을까요 힘들겠죠

저는 2010 년에 슬로베니아를 이끌었던 케크감독 정도를 섭외하면 어떨까 생각합니다

정말 좋은 감독같았는데... 물론 유로 예선탈락하고 경질됬지만..

http://en.wikipedia.org/wiki/Matja%C5%BE_Kek
Scharnhorst
14/07/10 16:26
수정 아이콘
터키리그 쪽으로 갈 거 같다는 이야기가 있더라구요.
파벨네드베드
14/07/10 16:30
수정 아이콘
전 소년명수 보고 싶네요
그냥 정이 가요
14/07/10 16:33
수정 아이콘
소년명수 크크
저도 보고 싶네요.
꽃보다할배
14/07/10 16:34
수정 아이콘
성격이나 언론 대처, 선수 아끼는 마음, 공정한 선발, 주전 로테이션의 변화...그냥 딱 우리나라하고 가장 잘 맞지 않나요?
Scharnhorst
14/07/10 16:37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는 한 번 모셔서 국대 지휘하는모습을 보고 싶긴 합니다만

축협과 본인 의사가 있을지가 ㅠ
인터스텔라
14/07/10 17:08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에 맞는 처방이긴 한데 축협이랑 맞지가 않겠죠...
Neandertal
14/07/10 17:35
수정 아이콘
디 마테오 감독 지금 놀고 있으면 함 불러볼만 할 것 같은데...그래도 첼시 감독 출신이라고 연봉 세게 부를 지 모르겠네요...
나름 첼시 시절 잘하지 않았나요?...

그런데 기사 검색해 봤더니 첼시에서 지금도 받고 있는 주급이 13만 파운드 (약 2억 2천만 원)...올리가 없네요...--;;;
안심입니까
14/07/10 17:50
수정 아이콘
말 안듣는 해외파들에게
"뭐임마 나는 챔스 우승한 감독인데"를 시전할 수 있다는게 매력적이네요.
영혼의 텐백을 시전할 수도 있고요.
클로로 루시루플
14/07/10 19:12
수정 아이콘
반댑니다. 챔스 올인이었지 리그 성적 별로 안좋았고 일단 감독 경력 너무 적어요. 챔스 우승 다음 시즌에도 초반에 잘나가다가 베스트11만 돌리다 연말에 퍼지고 망했죠. 그리고 경력이 적기때문에 전술적 능력이나 대처도 좋지 않습니다. 유벤투스 원정에서 3:0으로 털리고 결국 최초로 조별 예선 탈락했었죠. 와봐야 별반 다를거 없을겁니다.
Ace of Base
14/07/11 01:44
수정 아이콘
프란델리
명탐정코날두
14/07/11 15:16
수정 아이콘
으리가 없어서 안될듯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755 [기타] ================= 구분선 ================= 캐럿5312 14/07/18 5312
2754 [기타] 월드컵 게시판 닫겠습니다. [5] 캐럿6146 14/07/17 6146
2753 [기타] 월드컵의 가치를 우습게 본 한국선수들의 태도는 일종의 매너리즘이라고 봅니다 [6] 개평3냥7388 14/07/17 7388
2752 [기타] [늦었어요ㅠ] 피자이벤트 결과! [6] 바밥밥바5889 14/07/16 5889
2751 [기타] 2014 브라질 조석 축구 만화 <6화> 2014 월드컵 결산 [6] 효연광팬세우실9318 14/07/15 9318
2750 [기타] 월드컵이 끝나고 - 월드컵이 가지는 가치와 위상 [24] Duvet8201 14/07/15 8201
2749 [기타] 실패로 끝이 난 메시의 월드컵 도전기 (2014 브라질 월드컵 후기) [98] 쌈등마잉12454 14/07/14 12454
2748 [기타] 월드컵과 함께 한 광고들 다시 한번 보실까요? [27] Duvet7981 14/07/05 7981
2744 [기타] 결승전 최고의 한 컷 [18] Tad8684 14/07/14 8684
2740 [기타] [이벤트] 대미의 장식 이벤트 완료 [12] dokzu5835 14/07/14 5835
2735 [기타] [스포츠] 반 할, 진정한 '엔트으리' 23人 모두 기용 [21] 곰성병기7315 14/07/13 7315
2734 [기타]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 [10] Neandertal7216 14/07/13 7216
2731 [기타] 그래서 축구 짱은 누군가요? [42] 건독8639 14/07/12 8639
2730 [기타] 결승 예상과 중요변수 [31] 캡슐유산균4788 14/07/11 4788
2729 [기타] 지긋지긋한 펠레 마라도나 특별법 [192] 모리모7836 14/07/11 7836
2727 [기타] 메시가 펠레 마라도나보다 더 위대한 선수라는 근거 [272] 모리모10872 14/07/11 10872
2724 [기타] 월드컵. 그 총성 없는 전쟁 [10] Leeka3576 14/07/11 3576
2723 [기타] 천하의 로벤도 마지우개앞에선 [24] 풍림화산특5332 14/07/10 5332
2722 [기타] 현재 월드컵 Top 플레이어 Best 20 [8] 사장4360 14/07/10 4360
2719 [기타] 왠지 이 아저씨가 국대 감독 되었으면 좋겠네요. [13] 요정 칼괴기4415 14/07/10 4415
2717 [기타] MB 요정설..... [5] 동네형3769 14/07/10 3769
2715 [기타] 브라질 할아버지 - Gaucho da Copa [6] 엘에스디3959 14/07/10 3959
2712 [기타] [스포츠] 축구 국대, 음주가무 동영상 .link [72] 장군님 축지법5323 14/07/10 532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