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6/30 08:30:37
Name 고윤하
Subject [기타] 일본 대표팀 주장이 블로그에 남긴 글.jpg
2014년 6월 25일

브라질 월드컵은 조별 리그 탈락이라는 결과로 끝났습니다.

어떤 글을 쓰면 좋은 것인지, 무엇을 여러분에게 전하고 싶은 것인지 좀처럼 정리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우선, 일본 대표를 위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믿고 응원 해 주셔서 정말 감사했습니다.

그리고 그 기대에 부응하지 못해서 정말 죄송합니다.

이 결과는 우리들의 부족함과 다름 없습니다.

주장으로서 책임을 강하게 느끼고 있습니다.

이 브라질 월드컵 결과는 앞으로 일본 축구의 큰 분기점이 될 것입니다.

결과가 나오지 않았을 때 방식을 바꾸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반대로 결과가 나오지 않았다 하더라도 방식을 바꾸지 않고 계속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어느쪽으로든, 그 전에 제대로 된 계획이었다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번에 재차 축구는 세계의 문화라고 느꼈습니다. 그 중에서도 강호로 불리는 나라는 100 년, 200 년의 역사를 가지고 축구를 문화로 깊이 뿌리 내리고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J리그가 출범한지 아직 20 년 정도이고 축구가 문화로 뿌리 내리고 있다고는 도저히 말할 수 없습니다. 선수가 높은 의식을 가지고 성장해야 합니다.
일본 국민분들은 월드컵이나 일본 대표팀의 경기뿐만 아니라 일본 축구 전체에 눈을 돌려 때로는 엄격하게 때로는 따뜻하게 함께 축구 문화를 만들어 가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조금 전, 자케로니 감독의 퇴임이 발표되었습니다.

결과가 나오지 않았을 때 감독이나 선수를 비판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4년 전 말도 문화도 완전히 다른 나라에 와서 일본이라는 나라 · 일본인의 마음을 이해하려고 최대한 노력하고 그 마음과 문화를 존중하고 일본을 사랑 해준 훌륭한 인간??성 을 가진 분이었습니다 이것은 일본인으로서 꼭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콜롬비아 전이 끝난 뒤 몇 년 동안 흘리지 않던 눈물이 저절로 흘러 나왔습니다.

30살이나 되서 눈물을 흘리는 것은 부끄럽기 때문에, 어떻게든 견디려고 했습니다.

그렇지만 무리였습니다.

동시에, 자신의 감정을 컨트롤 할 수 없게 될 정도로 열정을 다한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런 기분은 인생에서 자주 느낄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그런 마음을 갖게해준 축구, 또한 일본 대표팀에 감사하고 앞으로의 축구 인생을 걸어가겠습니다.

-의역 오역 있음
http://s.ameblo.jp/makoto-hasebe17/entry-11884282989.html

출처는 엠팍 벨라무르님..

팀내 최고참이라는 정성룡과...... 팀 주장이라는 구자철의 인터뷰를 보고 난뒤 이 글을 보니까

굉장한 딥빡이 올라오네요...... 에휴......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4/06/30 08:34
수정 아이콘
퐈이야
Psychedelic Moon
14/06/30 08:37
수정 아이콘
하 애초에 마인드 부터가... 이러니...

엿은 진짜 조용하게 한거군요... 솔직히 말하자면 밀가루에 게란에 별의 별거 날라올줄 알았는데...
몽키.D.루피
14/06/30 08:53
수정 아이콘
구자철 경험드립 들으니까 딥빡이 올라오더군요. 자기들은 당연히 국대인줄 아나 봅니다. 국대에 당연히 뽑혀왔으니 다음번에도 뽑힐테고 그러니까 경험드립이 가능하죠. 이번 경험을 발판 삼아서 다음에 잘하면 되니까요. 근데 의리 멤버들 말고 다른 선수들은 그 무대가 마지막 국대인 것처럼 생각하고 뛰었습니다. 그러면 절대로 경험드립이 나올수 없죠. 다음 번에는 국가대표라는 기회가 없을 수 있으니까요. 구자철, 정성룡 이딴 선수들은 마인드부터가 글러먹었습니다. 그리고 이 모든 것을 자처한 인간이 홍명보구요. 경쟁없이 의리로 뽑아온 결과입니다.
Adnan JanuZaj
14/06/30 08:58
수정 아이콘
한국대표팀 최고참 : 퐈이야~
14/06/30 09:44
수정 아이콘
같은 팀에서 뛴적도 있는데... 마인드가 이렇게 차이나나.. ;;
14/06/30 09:47
수정 아이콘
이에 반해 정성룡은 대표팀 최고참급이면서 눈치도 없이 뭐? 퐈이야~~~~♡ ? 기가 찹니다 크크크

이 글 적은 선수가 하세베 마코토 맞죠?
글 정말 잘쓰는군요
14/06/30 09:50
수정 아이콘
하세베 마코토가 구자철보다 5살 많던가 그럴테니...확실히 나이라는 것도 중요한거 같아요...
14/06/30 09:57
수정 아이콘
하세베랑 정성룡은 한살차이인데...
씁쓸하네요 크크크
당근매니아
14/06/30 10:01
수정 아이콘
퐈이야~~~
14/06/30 10:14
수정 아이콘
이런글을 보고도 우리나라 대표팀 비판하는게 과하다는 의견이 나올까 싶네요
싸구려신사
14/06/30 10:27
수정 아이콘
구자철은 무슨 인터뷰를 했었죠?
엑스밴드
14/06/30 14:16
수정 아이콘
http://www.kyeongin.com/?mod=news&act=articleView&idxno=872429
"팀이 하나로 뭉쳐지기 위해서는 예선부터 함께 해 나가는 것도 좋았을 것 같다.예선부터 함께 했다면 조금 더 아니 확실히 단단한 팀이 됐을 것 같다.월드컵을 앞두고 모여서 우리가 생각하는 팀을 만들기에는 외적으로 받아야 할 압박감과 스트레스가 많았다"
런던파를 예선부터 쓰지 않고 주위에서 흔들어서 어려웠다. 답없죠.
탕수육
14/06/30 16:34
수정 아이콘
처음 봤는데 기가 차네요.
도대체 니들을 왜 예선부터 붙박이로 써야 되는거냐? 니들은 태어날 때부터 가슴에 태극기 달고 나왔냐? 어처구니가 없네 진짜...
아스미타
14/06/30 10:32
수정 아이콘
본격 정성룡 소환글인가요 크크

성룡아..트윗질 하지 말지 ㅠ
Eluphant Bakery
14/06/30 12:08
수정 아이콘
귀국하기 부끄러워 피시방에 간 보통축구선수 글일줄 알았는데 아니군요..
14/06/30 12:57
수정 아이콘
이런 태도 겉으로라도 보여주는게 그렇게 어려운가....;;;;
14/06/30 15:14
수정 아이콘
홍명보가 물고빠는 선수들은 멘탈이 하나같이 문제에요.
손흥민 김승규 이근호 이런선수와 참 비교됩니다.
루카쿠
14/06/30 16:14
수정 아이콘
하세베 마코토 멘탈 좋아보이는데 멋지네요.

좀 보고 배워라 이것들아;;;
14/06/30 17:58
수정 아이콘
하세베 마코토인가요?
멘탈 좋아보이던데
실제로 그렇군요
14/06/30 21:45
수정 아이콘
클라스가 다르구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606 [기타] [16강 하이라이스] 브라질 Vs 칠레 / 콜롬비아 Vs 우루과이 / 너덜란드 Vs 멕시코 / 코스타 Vs 그리스 k`3508 14/06/30 3508
2605 [기타] 일본 대표팀 주장이 블로그에 남긴 글.jpg [20] 고윤하6432 14/06/30 6432
2604 댓글잠금 [기타]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귀국... [151] 행복한남자 8438 14/06/30 8438
2603 [기타] [기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가장 많은 연봉을 받는 대표팀 감독 Top10 [22] 김치찌개4055 14/06/30 4055
2602 [기타] [이벤트] 4강 진출국 맞추기 이벤트 응모 현황과 결과 (16강 4일차 업데이트) [17] dokzu3864 14/06/29 3864
2601 [유머] 수아레스의 해명 [29] 이호철7207 14/06/29 7207
2600 [유머] 합성이 아닙니다. [3] ㈜스틸야드5814 14/06/29 5814
2599 [기타] 콜롬비아..."에스코바르"의 원혼을 풀 것인가? [5] Neandertal4783 14/06/29 4783
2598 [기타] [하이라이스] 포르투갈 Vs 가나 / 미국 Vs 독일 / 알제리 Vs 러시아 / 대한민국 Vs 벨기에 [2] k`3744 14/06/28 3744
2597 [분석] 2002년의 홍명보는 어디로 갔을까. [15] 라울리스타10310 14/06/28 10310
2596 [기타] [이벤트] 이번에는 4강 진출국을 맞춰봐요 [107] dokzu4288 14/06/28 4288
2595 [기타] 국민 브로콜리 [8] 돼지불고기5222 14/06/28 5222
2594 [기타] 기시감 [19] 박초롱5854 14/06/28 5854
2593 [기타] 조별 경기 종료 후 각 경기장별 평균 스코어 니시키노 마키3983 14/06/28 3983
2592 [유머] 월드컵 조별예선 미녀 관중 결산 [9] 사티레브7361 14/06/28 7361
2591 [분석] 월드컵 조별예선 결산 (by Miguel Delaney) [4] 사티레브7867 14/06/28 7867
2590 [소식] 김승규선수 인터뷰.. [1] V.serum8485 14/06/28 8485
2589 [기타] 알제리전 끝나고 공중파 해설자들 반응.jpg [32] 실버벨7533 14/06/27 7533
2588 [분석] [펌]한국 vs 벨기에, 김신욱의 딜레마 [84] 향냄새10410 14/06/27 10410
2587 [기타] 홍명보감독에 극딜한 오늘자 SBS 8시 뉴스 [16] 타나토노트7215 14/06/27 7215
2586 [기타] [펌]의리축구의 최후 홍명보호 [24] 인내심6935 14/06/27 6935
2584 [소식] 외신이 김승규를 높이 평가하고 있군요. [45] 저 신경쓰여요10330 14/06/27 10330
2583 [기타] 이영표가 KBS를 선택한 이유 [61] 박초롱7281 14/06/27 728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