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6/29 09:39:38
Name Neandertal
Subject [기타] 콜롬비아..."에스코바르"의 원혼을 풀 것인가?
1994년 미국 월드컵이 개막하기 전 펠레는 콜롬비아가 강력한 우승 후보 가운데 하나라고 말합니다. 그 당시만 해도 펠레의 언급이 "저주"라는 농 섞인 가십거리 취급을 받지는 않던 때라 저도 그 당시 콜롬비아라는 나라의 전력에 관심이 꽤 컸었던 기억이 납니다. 남미 예선도 상당히 좋은 성적으로 통과했었기에 사실 펠레의 그 말이 그냥 하는 소리는 아니었습니다.

하지만 막상 월드컵이 개막되자 콜롬비아는 우승후보 다운 모습은 전혀 보여주질 못한 채 예선 첫 경기에서 94년 월드컵 최고의 반짝 스타 루마니아에게 1 대 3으로 패하더니 두 번째 경기인 미국 전에서는 전반 33분 콜롬비아의 중앙 수비수 에스코바르 선수가 미국의 하크스 선수가 크로스 한 공을 걷어 내려다가 그만 자책골을 기록하고 맙니다. 자책골을 넣고 망연자실하던 에스코바르 선수의 표정은 전파를 타고 전 세계로 중계가 되었습니다.

콜롬비아는 결국 16강에 오르지 못하고 탈락했습니다. 하지만 비극은 아직 시작도 하지 않은 상태였지요. 고국으로 돌아간 에스코바르 선수는 나중에 여자 친구와 함께 술집에서 나오다가 무려 12발의 총격을 맞고 살해되는 비극의 주인공이 되고 말았습니다. 범인들은 그에게 총을 난사하기 전 "자책골에 감사한다"고 비아냥댔다고 합니다. 그 당시 우리나라에서도 이 사건이 매우 크게 보도되었습니다. 저도 그 소식을 들었을 때 자책골을 넣고 망연자실하던 에스코바르 선수의 모습이 겹쳐지면서 상당히 충격을 받았었지요.

이제 정확히 20년이 지난 후 에스코바르 선수의 후배들이 이제 선배의 원한을 풀기 위한 여정을 펼치고 있습니다. 16강의 문턱은 가볍게 넘었고 8강에서 이 대회 최고의 우승 후보 홈팀 브라질을 만나게 됩니다. 하지만 오늘 새벽의 브라질의 경기력이라면 결코 콜롬비아가 넘지 못할 산은 아닌 것 같습니다. 펠레의 예언은 20년의 버퍼링 기간을 두고 실현될 것인지...에스코바르의 원혼은 후배들의 우승으로 조금이나마 달래질 것인지...앞으로 콜롬비아의 움직임을 주목해 봐야 할 것 같습니다...


콜롬비아 에스코바르 선수의 자책골 동영상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스웨트
14/06/29 10:55
수정 아이콘
진짜 안타까워요 왜 하필 브라질이야..
어제 칠레도 보면서 여기서 떨어질 팀이 아닌데 떨어진다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하긴 8강까지 오면 8강에서 만나는 대전 상개가 대진운이라고 보기엔 다들 강팀들만 올라오게 되긴 하지만..
그래도 브라질이 아닌 다른 강팀과 만났으면 어땠을까 싶은 생각ㅠ
롤링스타
14/06/29 10:59
수정 아이콘
이번 대회 최고의 골 세리머니를 보여주고 있는만큼 더 높이 올라가길 바랍니다.
몽키.D.루피
14/06/29 13:08
수정 아이콘
브라질이 털릴 거 같은 느낌이...
이보나
14/06/29 13:34
수정 아이콘
브라질의 우승길 최대 고비가 될듯..
singlemind
14/06/29 20:51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브라질은 4강서 털릴겁니다 2골차 정도로 이겨서 신나게 기분내다가 독일이 털어줄껄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606 [기타] [16강 하이라이스] 브라질 Vs 칠레 / 콜롬비아 Vs 우루과이 / 너덜란드 Vs 멕시코 / 코스타 Vs 그리스 k`3856 14/06/30 3856
2605 [기타] 일본 대표팀 주장이 블로그에 남긴 글.jpg [20] 고윤하6790 14/06/30 6790
2604 댓글잠금 [기타]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귀국... [151] 행복한남자 9368 14/06/30 9368
2603 [기타] [기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가장 많은 연봉을 받는 대표팀 감독 Top10 [22] 김치찌개4385 14/06/30 4385
2602 [기타] [이벤트] 4강 진출국 맞추기 이벤트 응모 현황과 결과 (16강 4일차 업데이트) [17] dokzu4188 14/06/29 4188
2601 [유머] 수아레스의 해명 [29] 이호철7890 14/06/29 7890
2600 [유머] 합성이 아닙니다. [3] ㈜스틸야드6156 14/06/29 6156
2599 [기타] 콜롬비아..."에스코바르"의 원혼을 풀 것인가? [5] Neandertal5118 14/06/29 5118
2598 [기타] [하이라이스] 포르투갈 Vs 가나 / 미국 Vs 독일 / 알제리 Vs 러시아 / 대한민국 Vs 벨기에 [2] k`4084 14/06/28 4084
2597 [분석] 2002년의 홍명보는 어디로 갔을까. [15] 라울리스타10764 14/06/28 10764
2596 [기타] [이벤트] 이번에는 4강 진출국을 맞춰봐요 [107] dokzu4630 14/06/28 4630
2595 [기타] 국민 브로콜리 [8] 돼지불고기5553 14/06/28 5553
2594 [기타] 기시감 [19] 박초롱6199 14/06/28 6199
2593 [기타] 조별 경기 종료 후 각 경기장별 평균 스코어 니시키노 마키4329 14/06/28 4329
2592 [유머] 월드컵 조별예선 미녀 관중 결산 [9] 사티레브7692 14/06/28 7692
2591 [분석] 월드컵 조별예선 결산 (by Miguel Delaney) [4] 사티레브8314 14/06/28 8314
2590 [소식] 김승규선수 인터뷰.. [1] V.serum8922 14/06/28 8922
2589 [기타] 알제리전 끝나고 공중파 해설자들 반응.jpg [32] 실버벨7879 14/06/27 7879
2588 [분석] [펌]한국 vs 벨기에, 김신욱의 딜레마 [84] 향냄새10857 14/06/27 10857
2587 [기타] 홍명보감독에 극딜한 오늘자 SBS 8시 뉴스 [16] 타나토노트7573 14/06/27 7573
2586 [기타] [펌]의리축구의 최후 홍명보호 [24] 인내심7290 14/06/27 7290
2584 [소식] 외신이 김승규를 높이 평가하고 있군요. [45] 저 신경쓰여요10774 14/06/27 10774
2583 [기타] 이영표가 KBS를 선택한 이유 [61] 박초롱7630 14/06/27 763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