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tvN '더 지니어스' 관련 게시글을 위한 임시 게시판입니다.
- 방송 기간 한정 임시로 운영됩니다. (선거, 올림픽, 월드컵 게시판과 같음)
Date 2014/01/12 12:20:02
Name Leeka
File #1 gai.jpg (46.8 KB), Download : 11
Subject [분석] 김가연의 일침



첫 트롤링이였던 이상민과의 불멸의 징표건을 제대로 짚었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4/01/12 12:21
수정 아이콘
시즌3에 정말 나오셧으면 좋겠어요 크크
하늘의이름
14/01/12 12:22
수정 아이콘
도대체 나이가 어떻게 되는거죠.. 덜덜
14/01/12 12:23
수정 아이콘
헐..2번째줄에 "상민이에게.."라니
찾아보니 누나였군요.;;;
14/01/12 12:25
수정 아이콘
간단하게 "몇 자리에요?'만 물어봐도 이상민의 블러핑은 깨집니다. 그것조차도 못하고 졸라대니 순순히 알려주는 건 이 사람이 지니어스에 정말 어울리지 않는다는 걸 보여줍니다.
김장독
14/01/12 12:39
수정 아이콘
임요환은 그냥 스타만 잘하는거 같아요.. 그외적인부분은 별로.
레이몬드
14/01/12 12:53
수정 아이콘
빌드를 개발하는 것처럼 판을 짜는 능력은 뛰어난 것 같은데 순발력이 좀 부족해 보입니다...
견우야
14/01/12 12:42
수정 아이콘
상민이 ????????? 존칭?????
RedDragon
14/01/12 13:25
수정 아이콘
가연누님 40대 이십니다 크크
be manner player
14/01/12 12:42
수정 아이콘
임은 전략적 사고는 뛰어난데 그걸 실천에 옮길 때 사람 대하는 걸 잘 못하는 거 같아요.
전략적으로 생각하면 거기서 이상민 씨와 딜을 하는 거 자체는 맞죠. 그런데 화술이 부족한 거 때문에 얻어내야할 거도 못 얻어냈지만요..
14/01/12 12:48
수정 아이콘
이스포츠판에 종사한 경력의 5분의1만 회사 영업직으로 있었어도 얘기는 좀 달라졌을지도 모르겠네요.
딜이 실패했을때 완전히 정색을 하고 갈라설것까지는 없어보였는데..
페리페
14/01/12 12:46
수정 아이콘
확실히 김가연씨가 임 보다 훨씬 게임을 잘 하실듯.....
지니어스에 더 어울리기도 하구요
14/01/12 12:51
수정 아이콘
가연씨가 있음 너무 쌀벌해질듯.. 뭐 그것도 좋지만
14/01/12 12:50
수정 아이콘
임이 있어 홍진호가 더 대단해 보입니다..
Fanatic[Jin]
14/01/12 13:52
수정 아이콘
이번방송으로 뭔가 임요환의 분노로 각성할 지도 모른다는 기대가!!!!
IdoIdoIdoIdo
14/01/12 16:19
수정 아이콘
이번 방송을 보니 임요환은 분노해도 안될거 같아요.
1. 신뢰 쌓지도 못할 이상민과 딜
2. 금고헌납
3. 폭탄헌납
4. 이래놓고 다시 이상민과 협의
5. 울분
어느 한가지만 실수여야 각성을 기대할텐데, 어느 것 하나 잘한게 없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403 [분석] 지니어스 속 장동민이 미화됐다? [12] 게바라7862 15/09/05 7862
2399 [분석] 시즌4 배신 통계 [63] 카미너스7492 15/09/05 7492
595 [분석] 사실상 임vs홍 결승은 불가능해졌네요 [6] YounHa3401 14/01/12 3401
591 [분석] 시즌2 1~6화. 현재 전적. [8] Leeka2978 14/01/12 2978
588 [분석] 독점게임 룰이 이랬다면 어땠을까요? [13] 찌질한대인배2701 14/01/12 2701
587 [분석] 3번의 습득. 그 3번의 차이. [8] Leeka2982 14/01/12 2982
586 [분석] 다음주 불안하네요. [12] I.A.L3091 14/01/12 3091
2381 [분석] [스압]예전에는 pd가 이렇게까지 특정 출연자를 밀어주지 않았다고 생각해요 [18] 삭제됨8708 15/08/30 8708
584 [분석] 시즌 2 감상.. 흥미진진한 지니어스 [12] 하늘의이름3882 14/01/12 3882
2379 [분석] 이번화 홍진호 입장에서 시청한 데스매치에서의 매우 아쉬웠던 상황 [26] I.A.L7939 15/08/30 7939
582 [분석] 제작자의 인센티브도 생각해보자 [6] 레지엔2967 14/01/12 2967
580 [분석] 김가연의 일침 [15] Leeka4371 14/01/12 4371
578 [분석] 지금까지의 게임흐름은 지극히 정상적이라고 봅니다. [29] 레이몬드3582 14/01/12 3582
576 [분석] 은지원은 어설픈 김경란 같습니다. [13] 잭윌셔3753 14/01/12 3753
575 [분석] 과몰입의 끝은 어디인가. [8] Zel2964 14/01/12 2964
2366 [분석] 홍진호가 20라운드까지 버티며 마지막에 올인을 했다면? [9] 타인의 고통7740 15/08/30 7740
570 [분석] 모든 원흉은 가넷이다 [9] 에텔레로사3197 14/01/12 3197
2358 [분석] 어쩔수 없었던 이번 데스매치... txt [5] 아리마스6961 15/08/29 6961
563 [분석] 지니어스 6회까지 보고 인물별 평가 [5] 북극4164 14/01/12 4164
560 [분석] 뒷통수와 아이템 습득이 허용되는 게임 [8] 방구차야3206 14/01/12 3206
2345 [분석] 요즘 지니어스 게임이 재미없어지는 이유. [41] 이라세오날11700 15/08/24 11700
2344 [분석] 이번 시즌 최대의 노잼 회차..9회차 [21] 사악군8512 15/08/24 8512
547 [분석] 친목질이 독이 되는 데스매치가 필요하다 [12] 슈터3821 14/01/12 382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