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2/11/27 00:51:03
Name 김치찌개
File #1 1.jpg (248.5 KB), Download : 584
Subject [일반] [팝송] 카이고 새 앨범 "Thrill Of The Chase"



Kygo - Dancing Feet (Official Video) ft. DNCE


Kygo - Lonely Together (Audio) ft. Dagny


Kygo, Dean Lewis - Never Really Loved Me (with Dean Lewis)

안녕하세요 김치찌개입니다!
카이고의 새 앨범이 나왔습니다 2년만에 나온 4번째 스튜디오 앨범입니다
카이고는 1991년생 노르웨이 DJ입니다 제가 3번째 앨범 리뷰를 올릴 정도로 좋아하는 가수이고요
분위기가 밝고 흥겨운 트로피칼 하우스라는 장르의 대표적인 아티스트입니다
제가 좋아하는 음악 장르이기도 하고요 또한 피처링 라인업이 화려하기로 유명하죠
데뷔앨범은 2016년에 나온 "Cloud Nine" 대표곡은 Stay,Oasis,Happy Birthday
피처링 라인업은 존 레전드,폭시스,코다라인,줄리아 마이클스
2017년에 나온 2집 "Kids In Love"는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앨범으로
제가 직접 리뷰도 올렸고"제가 생각하는 2017 최고의 앨범 Best 10"에서 9위에 오를 정도로 좋게 들었는데요
The Night Game,Riding Shotgun,Stargazing등등 좋은 노래 많습니다
피처링 라인업은 셀레나 고메즈,엘리 굴딩,사샤 슬론,원리퍼블릭
2020년에 나온 3집 "Golden Hour"는 제가 직접 리뷰도 올렸고
"제가 생각하는 2020 최고의 앨범 Best 15"에서 13위에 올랐을 정도로 좋게 들었고요
대표곡 Lose Somebody,Higher Love,The Truth
피처링 라인업은 원 리퍼블릭,오 원더,휘트니 휴스턴,사샤 슬론,자라 라슨
이번 앨범은 총 14트랙으로 기대만큼 좋았고요 트로피칼 하우스의 다시 한번 빠져보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스타견습생
22/11/28 11:07
수정 아이콘
요즘 유튜브 뮤직에 카이고 자주 나오길래 내가 모르는 노래가 있었나? 했는데 새 앨범이 나온거였군요

저도 카이고 매우 많이 좋아합니다 밤에 드라이빙 갈때는 항상 카이고 노래로 시작해요!!
김치찌개
22/12/17 01:33
수정 아이콘
카이고 저도 좋아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4] 오호 20/12/30 184926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84313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09530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66771 3
97800 [일반] 정년연장에 대해 어찌생각하십니까? [56] 미즈레이2017 23/01/30 2017 1
97799 [일반] 훈수 [4] 초모완528 23/01/30 528 5
97798 [일반] 직장 선택의 어려움 [17] 백수갓수1430 23/01/30 1430 3
97797 [일반] 한 능력자가 만든 그래픽카드 중고 시세 조회 페이지 [7] SAS Tony Parker 1289 23/01/30 1289 0
97796 [정치] 학교구성원 순결조례 등장 [56] SkyClouD3360 23/01/30 3360 0
97795 [정치] 국민연금 보험료율 9%→15% 합의, 노예로의 길 [335] dbq1237910 23/01/30 7910 0
97794 [일반] 흰머리 단상 [16] nm막장3351 23/01/29 3351 6
97793 [일반] <몬티 파이튼의 성배> - 이런 미친 영화가. [35] aDayInTheLife3321 23/01/29 3321 4
97792 [일반] 마스크 의무 조정과 판데믹의 결말 [75] 여왕의심복7185 23/01/29 7185 178
97791 [일반] 엄마와 키오스크. [51] v.Serum5120 23/01/29 5120 44
97790 [일반] 개인적인 마블영화시리즈 재미 순위(본것만) [24] 꽃차3358 23/01/29 3358 0
97789 [일반] <현기증(1958)> - 매혹적 명작. [17] aDayInTheLife1908 23/01/29 1908 1
97788 수정잠금 댓글잠금 [일반] 만 40~60세 무자녀 남녀 국민연금 납입금 2배 인상 [298] 마블러스썬데이17187 23/01/28 17187 25
97787 [일반] 워킹맘의 주저리 주저리... [17] 로즈마리5771 23/01/28 5771 38
97786 [일반] 육아가 보람차셨나요? [294] sm5cap12176 23/01/28 12176 115
97785 [일반] 약간 알쓸신잡이 섞인 바르셀로나 호텔 이야기 #1 [8] Traumer3747 23/01/28 3747 5
97784 [일반] [컴덕] 3rsys, 수냉쿨러 누수사고 대응 일파만파 [71] Nacht9224 23/01/27 9224 3
97783 [일반] 10년 계정 벌점 없이 영구 강등 당한 썰 [220] 뿔난냥이12723 23/01/27 12723 32
97782 [정치] "실탄 검색하셨죠" ···뜬금포 경찰전화 [68] 11825 23/01/27 11825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