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22 23:14:16
Name 나쁜부동산
Subject [일반] 부린이가 부동산정책을 까는 글을 쓰는 것은 온당한가 (수정됨)
반말은 매우 죄송합니다.
1. 나작슈때부터 보던 모 공대장출신 유튜버는 구독자가 80만인데, 나는 왜 어둠땅 트레일러를 봐도 처음으로 결제버튼에 손이 가지 않는가
2. (고)피트번즈 뮤비를 계속 보면 알고리즘이 릭애슐리를 연결하는데 이유를 모르겠다
3. 부린이가 분명한(손혜원 투기건을 진짜 투기로 보는것을 보면) 회원이 부동산글로 맹활약하는 것을 보고 배알이 뒤틀려 재가입했는데 그게 뭐가 중요한가 하는 생각이 듦
4. 식은걸 다시 데운 교촌이 다른 것 새삥보다 낫다
5. 명백한 통풍 전조증상이 1년이상 지났는데 술이 끊어지진 않습니다
6.
7. 고오쓰가 훨씬 잘 만든 게임인데, 세키로가 더 재밌는 게임입니다.
8. 되게 오래전에는 지송빠르크와 치맥이 낙이었는데
9. 오늘부로 조직의 정말 진취적인 사람이 능력도 의지도 아무것도 없는 다수한테 십면매복포화를 받고 그민뒀습니다. 해줄 수 있는건 술사는 것뿐
10. 유사 투다리에서 파는 닭날개는 먹지 말자
11. 파리가 똥을 끊을 수 있는가
12. 근데 아직 사다리는 있어요.
13. 협동전 사령관은 이제 지겹다.
14. 그래도 어둠땅 그건 아니지........

제목과 내용이 아무 연관이 없는 것은 제가 만취상태라서 그런것이지 아무런 악의 및 왜곡의 의도가 없습니다. 그러니 낚시는 아닙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여수낮바다
20/11/22 23:24
수정 아이콘
교촌 넘넘 좋아요
고추바사삭도 좋지요
하지만 식은걸 데워도 좋은건 교촌이 좋아서라기보다 그 때 함께한 분이 좋은 분이라 그러신거 아닐까요
나쁜부동산
20/11/22 23:30
수정 아이콘
여수부동산이 오른건 장범준덕이 아닙니다
20/11/22 23:31
수정 아이콘
댓글에서 술냄새나요
피쟐러
20/11/22 23:31
수정 아이콘
부동산은 죄가 없다
나쁜부동산
20/11/22 23:33
수정 아이콘
스티븐타일러 + 슬래쉬가 최고입니다.
다른 손님 다 나가는 분위기
요기요
20/11/22 23:46
수정 아이콘
교촌도 이제 제대로 된 할인을 하라!
나쁜부동산
20/11/22 23:53
수정 아이콘
인정합니다
20/11/22 23:56
수정 아이콘
실거주 대행업체를 부러워 하시는 분양대행업체 운영자 이신가 보네요. 그런데 혹시 주종목이... 지역주택조합 아닙니까? 요즘 부동산 광풍에 힘입어 동네마다 현수막이 난리난리 났더라고요. 아니시라면 죄송합니다...
나쁜부동산
20/11/22 23: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지주택은 안한다능
20/11/22 23:57
수정 아이콘
피트번즈나 릭 애슬리나 한 때 밈의 주역들이라서?
그래도 네버 고나 기브 유 업은 너무나 좋지 않나요.

그 드림온 어느집 드림온입니까.
나쁜부동산
20/11/23 00:00
수정 아이콘
저에게는 십년동안 같이 술을 마신것 같은 댓글입니다.
감사하다능.
20/11/23 00:00
수정 아이콘
그럼 수익형 부동산이시겠네요. 좋은 건이면 (에둘러서)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김재규열사
20/11/23 00:38
수정 아이콘
논문을 쓰는 거라면 부린이가 함부로 입을 털어선 안되겠지만 pgr 자게에 부린이가 부동산 정책을 까던 찬양하던 별 상관 없다고 봅니다
아르네트
20/11/23 00:46
수정 아이콘
부동산 유명 블로거들도 다 부동산 정책 까던데요. 조용하게 글만 쓰는 고수분들도 다 까고...
맥스훼인
20/11/23 00:47
수정 아이콘
손혜원건은 법원에서 투기를 인정했습니다.
실명법 위반 대해 '도시 재생 사업으로 부동산 가격 상승을 노린 것이 동기로 볼 수 있다'고 판시했어요..
김재규열사
20/11/23 00:48
수정 아이콘
손혜원씨가 좋은 취지로 투자를 한건지는 모르겠으나 손혜원씨의 주장을 1000% 인정해서 정말 좋은 의도가 있었다 한들 국회의원이 이익충돌로 볼 소지가 다분할 일을 하는거 자체가 문제였다고 봅니다.
이자크
20/11/23 00:52
수정 아이콘
어둠땅 갓겜 아닌가요?
김연아
20/11/23 04:16
수정 아이콘
논문도 부린이가 써도 됩니다
주장전개 논리적으로 하고 근거만 제대로 되면 어디서 실어줄 수도 있겠죠
실을 만한 논문인지는 에디터들이 판단할 거고
쓸 자유야 누구나 있죠
보통 제대로 쓰질 못해서, 실을 만한 논문이 아니겠지만요 크크

어찌 보면 거를 장치가 있다는 점에서 입터는 것보다 논문이 낫습니다
20/11/23 08:04
수정 아이콘
말씀에 크게 동의합니다. 몇십억씩 시세 차익 본 주호영과 박덕흠은 왜 감빵행은 커녕 수사조차 받지 않는 걸까요. 너무 기울어진 운동장이라 생각합니다.
사당보다먼
20/11/23 08:29
수정 아이콘
읽는 사람이 읽고 싶어하는 글을 쓰는게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게 수준이 낮거나 틀렸을지라도요. 현재 피지알은 부동산 정책에 불만이 많은 사람들이 매우 많아서 최신 부동산 정책 뉴스로 불판 깔아주면 반응이 좋죠. 주식도 내재가치보다는 인기있는 주식이 잘나가는거 보면 이런 방향이 꼭 틀린 방향은 아닌 것 같습니다.
신류진
20/11/23 08:40
수정 아이콘
어둠땅 안하길 잘했다..
이부키
20/11/23 09:11
수정 아이콘
전 드군때 열심히 하고 2개확팩 쉬었더니 어둠땅 매우 땡기네요. 34칸 가방도 먹어두고 템렙도 100 넘겨두고 달릴 준비중입니다.
나쁜부동산
20/11/23 09:16
수정 아이콘
아 쪽팔린다능....
20/11/23 09:22
수정 아이콘
박병석이나 여타 쏠쏠하게 돈 버신 여당 의원님들은 언급조차 안하셨는데 그것부터 기울어진 운동장이죠.
카미트리아
20/11/23 09:55
수정 아이콘
구독도 하고 있는데
영상 안 올라온지 3개월입니다..ㅜ.ㅜ
유료도로당
20/11/23 10:01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는 정치 카테고리행이 벌도 아닌데, 좀 엄한 기준으로 운영해도 될것 같습니다. 본문만 봐도 느낌이 왔는데 댓글에서 역시...
공정사회
20/11/24 07:56
수정 아이콘
국민의짐에서 자꾸 민주당 발목 잡는데 제대로 국정운영이나 가능하겠습니까 그리고 부동산 정책은 그 효과가 오래 오래 지나야 나타납니다. 일단 믿고 기다려주는게 참국민으로서의 자세라고 생각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105789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57111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30] Kaise 19/10/23 79296 16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 jjohny=쿠마 19/11/08 86165 1
88894 [정치] 아청법에 출판물을 포함하자는 개정안이 발의되었습니다 [163] 크레토스5981 20/11/24 5981 0
88893 [일반] 정책 이야기: 왜 이런 정책이 만들어지는걸까? [7] 댄디팬2287 20/11/24 2287 8
88892 [일반] 공무원 시험의 과목을 바꿀 수는 없을까? [91] 메디락스4476 20/11/24 4476 9
88891 수정잠금 댓글잠금 [정치] 추미애 법무부장관,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39] 개미먹이7543 20/11/24 7543 0
88890 [정치] [전문] 추미애 법무장관, 검찰총장 직무정지 및 징계청구 [379] 이카루스8815087 20/11/24 15087 0
88889 [일반] 브라질리언 왁싱에 대해 자주 묻는 질문들? [41] Brasileiro4532 20/11/24 4532 27
88888 [일반] 바이든 행정부의 새로운 인도태평양 전략 구호 [20] aurelius4927 20/11/24 4927 10
88887 [정치] 바이든 호의 첫 재무장관은 결국 자넷 옐런이네요. [59] chilling6162 20/11/24 6162 0
88886 [일반] 인류의 적과 맞서 싸우는 애니 노래 모음 [55] 라쇼3334 20/11/24 3334 1
88885 [일반] 봉쇄 종료 후 우한에서 약 1천만 주민 SARS-CoV-2 핵산 스크리닝 검사 결과 [32] 아난9421 20/11/24 9421 0
88884 [일반] 1인가구 내집마련 - 보금자리론 활용하기 [29] Leeka4262 20/11/24 4262 25
88883 [일반] 가족장 치른 이야기 [14] 깃털달린뱀2971 20/11/23 2971 5
88882 [일반] 주요 국가 코로나 확진자 및 사망자 누적그래프 [15] 일반상대성이론4378 20/11/23 4378 4
88881 [일반] 그야말로 미.친.소.설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24] 4178 20/11/23 4178 5
88880 [정치] 지지자들의 집단 폭행 [27] kien6197 20/11/23 6197 0
88879 [일반] [시사] 신임 미국 국무장관에 대한 각종 반응 [9] aurelius3312 20/11/23 3312 3
88878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도 효과발표 [148] 맥스훼인11636 20/11/23 11636 1
88877 [정치] 차기 서울시장 적합도…박영선 18.3%, 나경원 17.9% [303] 유료도로당12436 20/11/23 12436 0
88876 [일반] 토요일 새벽. 서울. [15] -안군-4466 20/11/23 4466 1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