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4/17 23:37:41
Name Leeka
File #1 IMG_8040.png (542.6 KB), Download : 1449
Subject [LOL] 결승전에서 순간적으로 ?!?가 나왔던 장면 (수정됨)


젠지이~ 하면서 1세트 끝났구나 하고 있는데

갑자기 아지르 쿼드라킬이 화면에.

2:5에서 서폿뽀삐는 궁 취소된 순간 없는 챔프 수준이라
실질적으론 1:5였는데…


류또죽
페이커 쇼크웨이브
징동전 그 토스같은건

보는 순간부터 와 쩐다. 페이커어어! 하고 인식했는데


저 아지르 쿼드라는 순간적으로 먼일이 일어난건지도 몰랐음

나중에 ps의 분석영상까지 보고나서야
와 저걸 박치기해서 병사 4명 만들었다고? 하면서 추가 감탄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4/17 23:40
수정 아이콘
젠지가 압승하고 장로 먹을줄 알았는데 갑자기 쿼드라 떠서 놀랐습니다.
반대로 뽀삐있는데 전령 박치기 한것도 놀랐습니다..
캡틴백호랑이
24/04/17 23:43
수정 아이콘
아~ 졌다 하면서 고개를 돌렸다가 다시 화면을 보니 아지르 쿼드라킬????
이번 결승에서 가장 기억나는 장면은 저 쿼드라킬 인거 같아요.
24/04/17 23:53
수정 아이콘
저거 보면서 캬 저게 연봉값이지 이 생각이 절로 나더라고요 크크
김삼관
24/04/17 23:57
수정 아이콘
끝났다고 생각했을때 페이커 선수가 아직 끝나지 않았다며 직접 보여준 멋진 장면이죠..
로메인시저
24/04/18 00:08
수정 아이콘
1세트가 진짜 재밌는 세트였죠
원시제
24/04/18 00:30
수정 아이콘
T1이 우승했다면 롤드컵 넘겨줄게만큼이나 회자되었을 장면인데...
슬램덩크엔딩 크윽..
24/04/18 01:23
수정 아이콘
이 장면은 진짜 본인이 왜 아지르1타인지 모여줬던 장면이었죠. 앞e뒷플의 디테일이 기가막혔다고 봅니다
별개로 다른장면생각하면서 피지알에서 이런글을??싶으면서 누르긴했네요
루아흐
24/04/18 02:06
수정 아이콘
근 몇년 페이커 활약상중에 룰러 토스가 가장 상징적인 장면은 맞는데

개인적으로 본문에 적힌 쿼드라킬과 22월즈 4강전 라이즈의 집텔궁이 더 소름돋았던 것 같아요
No.99 AaronJudge
24/04/18 04:26
수정 아이콘
진짜 놀랐습니다
뭐 어케 된거지??? 싶었음
시원시원
24/04/18 06:10
수정 아이콘
저도 이어폰 뽑고 화장실 출발하려다 깜짝놀라 다시 앉았어요 크크크크
Arya Stark
24/04/18 06:53
수정 아이콘
진짜 오랜만에 소름돋는 장면이었습니다.
차은우
24/04/18 07:15
수정 아이콘
응? 뭐지? 했던 장면 진짜 개잘한다
기사조련가
24/04/18 07:21
수정 아이콘
아지르는 나온지 그렇게 오래 되었지만 아직 한판도 손도 안댄 챔프라서 박치기하면 병사 하나 더 생기는지도 몰랐네용 크크
그냥 뭔가 비호감챔프(솔랭에서)라서 할 엄두도 안남 사실 솔랭에서 하는 유저도 100판하면 한판 만날까 말까 수준이라...
Rorschach
24/04/18 08:39
수정 아이콘
결승 현장 젠지 팬존에 있었습니다.
"우와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3초 후 정적....... 크크크
카즈하
24/04/18 09:12
수정 아이콘
진짜 페이커가 왜 슈퍼스타인지 보여주는 장면이었습니다
모래알
24/04/18 09:14
수정 아이콘
저 상황에서 저렇게 침착하게 플레이 가능하다니..
당시에 채팅창에선 플로 바로 빠질거 쓸데없이 e는 왜 써서 아깝게 플 빼냐는 채팅이 좀 올라왔었는데 역시 프로들의 디테일은 차원이 다르네요.
응 아니야
24/04/18 09:21
수정 아이콘
?!?는 아지르가 맞죠. 오리아나는 ???????고
안철수
24/04/18 09:28
수정 아이콘
저는 버그나서 장로 처형효과 발동한줄 알았어요.
파르셀
24/04/18 09:41
수정 아이콘
티원이 페이커의 팀인 이유죠

페이커는 항상 증명합니다
포테토쿰보
24/04/18 09:54
수정 아이콘
(수정됨) 겜안분이라 라이브에서 리플레이 볼때는 페이커 손꼬여서 모래조이 했지만 템이 잘나와서 터트린 줄 알았는데

나중에 설명해주는거 보니까 그 정신 없는 와중에 최선의 컨트롤을 실수 없이 완벽하게 실행 한거더라구요.

1세트 장로를 오너가 먹었으면 3대떡 티원 우승이였고 파엠은 1세트 아지르랑 3세트 탈리야로 페이커 였을거 같은데..



이거랑 별개로 오리아나는 미스터리입니다. 뽀삐 w를 몰랐을리가 없는데
24/04/18 10:14
수정 아이콘
1세트 마지막 장로를 캐니언이 못먹었다면...?
근데 며칠 지나고 보니까 기인 럼블밖에 생각 안납니다 진짜 대단했음
24/04/18 10:59
수정 아이콘
20년도 쵸비가 했던 갈리오 쿼드라킬이 생각이 나더라고요. 분명 한타 패하고 경기끝나는 각인데 갑자기 쿼드라킬이 떳을 때 그 황당함이란..
Capernaum
24/04/18 11:01
수정 아이콘
솔직히 저 플레이로 티원이 다 잡은 경기..

장로만 먹었더라면
종말메이커
24/04/18 11:10
수정 아이콘
이거 보고 봇전에서 요즘 아지르만 하는데 봇 상대로 슈퍼토스 하기도 쉽지않더라고요...
샤한샤
24/04/18 11:18
수정 아이콘
이거 리플레이 봐도 이해가 안됐는데 PS 영상 보고 나서 그때서야 아... 했어요
레드빠돌이
24/04/18 11:41
수정 아이콘
저 당시에 앞e로 병사 챙기는 페이커도 대단했지만 또 그걸보고 e쓴자리에 qr 날리는 쵸비도 대단했던....

그냥 제자리에서 찌르기만 했으면 코르키 딜에 터졌을텐데 내 딜은 더 챙기면서 상대 딜은 상쇄한 대단한 플레이였죠
눈물고기
24/04/18 12:21
수정 아이콘
저는 이거랑 5경기 마지막 제리 궁 장면이요...
음성들어보니까 그 각도 페이즈 혼자만 봤더라구요...

둘다 선수 크랙으로 쿼드라킬 이라는 공통점이 있네요 크크
24/04/18 13:05
수정 아이콘
1경기는 완전 수련회 메타였고 T1이 이겼더라도 전혀 이상하지않았음..
알카즈네
24/04/18 13:06
수정 아이콘
우승했으면 제드미러전, 롤드컵 4강 슈퍼토스에 이은 페이커 인생 3대 명장면이 될 수 있었는데 경기를 지는 바람에...
이른취침
24/04/18 13:58
수정 아이콘
1세트는 장로강타싸움으로 끝난 세트죠.
무딜링호흡머신
24/04/18 19:46
수정 아이콘
1세트 마지막 장로를 캐니언이 못먹었다면
3대0으로 끝날수도 있는 시리즈였는데

그 결과가 나왔다 치더라도 젠지 대떡당했네
할 수없는 경기력이었죠

그런거 안보고 그냥 이겼으니까 어쩌고
패배했으니까 저쩌고
상대 까내리고 갈드컵할 생각밖에 없는 사람들은
반성해야죠(할 리가 없지만)
24/04/19 15:32
수정 아이콘
이장면 현장에서 t1이지훈이 보고 [아지르가 다 잡는각이다]
라고 하자마자 쿼드라 터졌다고 하더라구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3212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3882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06356 13
79601 [LOL] 2024 LPL 서머 1라운드 조편성이 완료되었습니다. [1] BitSae363 24/05/22 363 0
79600 [스타1] 임성춘 해설이 백혈병 투병 사실을 밝혔습니다. [27] BitSae1603 24/05/21 1603 7
79598 [기타] Dplus KIA, 도마 위에 오르다. [34] AGRS5201 24/05/21 5201 9
79597 [모바일] 기대작 명조:워더링 웨이브의 사전 다운로드가 시작됐습니다. 시작하기 전 소개 글! [23] 대장햄토리1642 24/05/21 1642 0
79596 [기타] 공격, 수비, 죽음을 중심으로 살펴본 게임 속 두려움의 활용 [5] Kaestro1039 24/05/21 1039 3
79595 [모바일] [림버스 컴퍼니] 매력적인 세계관, 좋은 스토리, 멋진 브금, 친화적인 과금셋 [28] Cand4509 24/05/20 4509 7
79594 [기타]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개발 소식이 있네요 [48] 인생을살아주세요6611 24/05/20 6611 0
79593 [LOL] 통산 커리어 벵기>케니언 이 부등호는 참일까? [228] 리힛9820 24/05/20 9820 3
79592 [LOL] LCK 샐러리캡 성적 우수를 올해 만족할 수 있는 선수들 [25] Leeka6166 24/05/20 6166 2
79591 [LOL] 현역 중, 국제대회 우승자들의 우승 커리어 총 정리 [35] Leeka4778 24/05/20 4778 0
79590 [LOL] 국제대회 다전제에서 LCK 상대로 이긴 해외팀들 [20] Leeka4320 24/05/20 4320 0
79589 [LOL] 제오페구케 vs LPL 다전제 상대전적 [27] Leeka4558 24/05/20 4558 1
79588 [LOL] 페이커 명예의 전당 아리 스킨은 5월 22일에서 23일 넘어가는 자정에 공개됩니다 [38] EnergyFlow4965 24/05/20 4965 3
79587 [기타] 다크 소울과 마리오를 필두로 한 게임에서 두려움을 다루는 방법 [47] Kaestro3676 24/05/20 3676 10
79586 [LOL] MSI에서 G2의 스크림 성적 [38] 라면8688 24/05/20 8688 2
79584 [LOL] [MSI] '카서스, 블리츠크랭크, 마오카이'...;조커픽' 자신있게 꺼내든 김정수 감독 [45] Leeka7244 24/05/19 7244 2
79583 [LOL] LCK 팀으로 MSI 우승팀의 또 다른 소소한 특전 [20] manymaster6091 24/05/19 6091 1
79582 [LOL] 24 젠지 로스터 커리어 최신버전 [24] EnergyFlow4640 24/05/19 4640 1
79581 [LOL] 이번 MSI 여러분은 어떠셨나요? [83] 껌정4796 24/05/19 4796 10
79580 [LOL] 페이즈의 누적킬 페이스를 알아보자 [11] Leeka2795 24/05/19 2795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