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Date 2003/08/14 13:40:03
Name 황명우
Subject 불독토스 ;;
요즘 각종 스타 전략게시판을 보니 불독토스가 거의 센세이션에 가까운 반응을 일으키고 있더군요 ^^;
그런데 아시는분들도 있겠지만 이 pgr전략게시판에 약2달전 이와 거의 비슷한 전략이 올라온적이 있었습니다. 제목은 '플토 vs 테란상대로의 패스트옵저버'였고 쓴 사람은saia님으로 되어있었습니다 .
근데 당시에 이 글에 대한 여러사람들의 리플들을 보니 지금의 불독토스와는 달리 초반조이기에 매우 약한 안좋은 전략이라는 식의 비판이 주를 이루고 있더군요. 반면 불톡토스는 어떤 전략게시판을 가봐도 결점이 거의 없는 빌드라는 식의 칭찬일색이었습니다.
그래서 혹시나 하고 다시 읽어봤지만 노드래군패스트 옵이후 3게이트.. 설명이나 기본 마인드도 불독토스와 거의 흡사하더군요..
2달사이에 토스대 테란전의 기본양상이 크게 달라진것도 아닌데 왜 똑같은 전략을 두고 사람들의 생각이 이토록 틀린지 참 그렇더라구요..
궁금하신 분들은 6/05자로 전략게시판에 올라온 패스트 옵저버에 관한 글 한번 읽어보세요;;뭐 따지려고 이런글을 쓴건 아니고 그냥 좀 이상해서요 ^^;
* 항즐이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3-08-14 13:43)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야성엽기
03/08/14 13:48
수정 아이콘
근데 그 빌드 진짜 그렇게 좋나요? 셔틀을 되게 잘 써야 될거 같던데...상대방이 더블할 때 말이죠...요즘 테란 더블 많이 하지 않나? 나같은 초보가 쓰기엔 좀...
진짜 엑스터시
03/08/14 14:30
수정 아이콘
불독토스가 실제 방송경기에서 나왔나요??
궁금합니다..
바이폴..
03/08/14 14:36
수정 아이콘
saja님이 아니라 saia님이네요...^^; (이름으로 검색하기 귀찮으시다면 3페이지 상단쯤에 있습니다^^)
아..그리고 제가 지금 그 글을 읽어봤는데요...
불독토스랑 거의 똑같.. 아니 완전 같네요...
그리고 댓글도 황명우님의 말씀처럼 좋은 평가만은 아니군요..
아무튼 요즘 스타계 최고의 화두는 불독토스가 아닌가 싶습니다...^^
황명우
03/08/14 14:43
수정 아이콘
수정했습니다 .
황명우
03/08/14 14:48
수정 아이콘
정확히 불독토스와 똑같은 빌드를 방송경기에서 별로 본 기억은 없구요..
좀 오래전이긴하지만 기욤선수가 한동안 노드래군패스트 옵빌드를 자주 썼었죠. 근데 당시에는 기욤선수가 패스트옵이후 3게이트가 아닌 빠른멀티쪽으로 플레이했던것으로 기억합니다. 대표적인 경기로는 리버오브플레임에서의 임요환선수와 펼쳤던 경기가 생각나네요^^; 당시에 임요환선수가 2팩벌쳐이후 드랍공격으로 승기를 잡은후 후반 물량으로 승리를 거뒀었죠..
03/08/14 15:01
수정 아이콘
글 찾아서 읽어봤는데 정말 똑같네요....^^;

그때는 왜 주목을 못받았는지 생각해보면....
테란의 원팩더블을 저지하기 위한 토스의 해법으로는....
빠른 삼룡이 멀티를 차지하는것이 일반적이고 테란보다는 멀티가 빠르거나....
멀티가 하나 더 많아야 된다는 성향이 강했습니다....
(물론 원팩 더블의 활성화를 늦추기 위해 다크템플러나 리버를 사용하는 유저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최근의 추세....
임요환 vs 박정석 선수의 지난 온게임넷 경기(신개마고원)를 살펴보면....
토스보다 앞마당 멀티를 빠르게 가져간 테란에게....
박정석 선수는 무리하게 멀티 갯수를 따라가는 것보다는....
리버+다크템플러를 사용하여....
테란에게 초반 압박을 최대한 주면서....
테란의 전진 타이밍을 최대한 늦추면서....
자신의 멀티를 하나하나 가져가는 패턴의 경기 방식을 보여주었습니다....

멀티를 욕심내지 않는 토스가 테란에게 좋다는 마인드로 토스유저들이....
생각을 바꾸었기 때문이 아닐런지 생각이 드네요....^^;
FreeZone
03/08/14 16:17
수정 아이콘
거의 같은 방식인데 밑에 댓글들은 거의 상극적이네요 -_-;;
어딘데
03/08/14 16:24
수정 아이콘
아무래도 불독 토스 전략과 함께 올라온 리플의 영향이 크죠
듣는것과 보는것의 차이겠죠
그래도 약점이라든지 파해법은 그때나 지금이나 똑같은 생각을 하고 있네요
(대나무 조이기를 파해법이라고 리플을 많이 다셨던데 리플 올라온걸 보면 대나무 조이기에도 그렇게 약하진 않더군요)
미네랄은행
03/08/14 17:34
수정 아이콘
쓰리게이트까지 올리는것은 똑같네요.근데 AS에서 차이가 난다는..^^
불독은 이후 대처방법까지 꽤 상세히 나와있는점이 주목을 받았다고 생각합니다.
7드래군 3질럿으로 원팩이나 투팩 무력화나 동시 2개 멀티를 위한 일꾼의 중요성 강조등....
스타라는게 직접 손으로 하는 게임이라 말로만 대강 설명하면 참 헛점이 많은것 처럼 느껴지죠.
미소천사
03/08/14 17:50
수정 아이콘
미네랄은행님 말씀에 찬성
03/08/14 23:40
수정 아이콘
미네랄은행에다가 올인 |^^/
03/08/19 15:49
수정 아이콘
저도 불독토스라는 전략을 처음 봤을때 제가 전에 적었던 전략과
많이 닮아서 정말 놀랐어요. ㅡㅡㅋ
불독토스를 만드신 분께서 혹시라도 제 글에서 모티브를 얻으셨는지
아닌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왠지 기쁘네요.
제가 생각했던 것이 괜찮은 방법이었다고 생각하니 ㅋㅋ
그리고 저도 다음부터 전략을 적을때는 AS 도 신경쓰도록 노력할께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861 테테전 팁인데요 보세요 [10] Vegemil-180ml12400 03/09/04 12400
859 [전략]kingtca식 대 테란전 더블넥 및 운용법 [23] 커피우유13156 03/09/03 13156
858 왜 온지 시즈 조이기에 그렇게 쉽게 당하는가...!? [15] ShiNe~★13142 03/09/01 13142
855 테란유저가 고수로 가는 관문......저그와의 힘싸움 [22] Ace of Base14426 03/08/31 14426
852 프로토스의 대 저그전 몇가지 도박 전략 [5] 코코둘라11942 03/08/24 11942
851 허접이지만 나름대로 열심히 생각한 저그의패러독스 파해법! [12] Legend0fProToss9560 03/08/23 9560
848 초.중수 저그를 위한 대 테란,플토 꽁수 전략 [6] 아델12516 03/08/22 12516
846 파라독스에서의 저그대 저그..... [8] NarabOayO8462 03/08/21 8462
843 헌터에서 메카닉테란 운용시 입구막는 형태 Ella-Misty16862 03/08/20 16862
841 서지훈 vs Zerg 로템에서의 병력 운용 [10] 박경태14283 03/08/18 14283
840 벙커전진 [불독토스대비] [2] Cherry_Marine8334 03/08/17 8334
839 변형 대나무조이기[불독토스 대비] [12] 커피우유11435 03/08/16 11435
838 삽살토스식 대 저그 상대법 [6] 코코둘라9716 03/08/16 9716
837 불독토스에 대한 느낌... [25] 미네랄은행14240 03/08/15 14240
834 나만의 불독토스 파해법... [14] TheLike8640 03/08/14 8640
833 진돗 토스 개발!-_- [16] 코코둘라11165 03/08/14 11165
832 불독토스 ;; [12] 황명우15006 03/08/14 15006
831 불독토스에 대한 프로게이머들의 의견들 듣고 싶네요. [40] 코코둘라18057 03/08/13 18057
830 세퍼트 토수를 살짝 공개합니다... [5] 심술호랑이[심8851 03/08/14 8851
828 불독토스 파해법... [17] Lunatic9392 03/08/14 9392
823 테란으로 3해처리 저그상대할때 전략 [8] kaka9118 03/08/12 9118
822 불독토스 참고하시기바랍니다.[리플] [21] Dole17146 03/08/11 17146
821 YG전략게시판이 불독으로 난리군요. 파해법 소개입니다. [21] SunBy[sD]14002 03/08/11 1400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