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2/04/16 00:23:58
Name 김치찌개
Subject [일반] 배철수의 음악캠프 30주년 특별기획 - 배캠이 사랑한 음악 100(6)
안녕하세요 김치찌개입니다!
6번째 시간입니다^^
배철수의 음악캠프 30주년 특별기획으로 배캠이 사랑한 음악 100을 라디오에서 진행을 했는데요
30년동안 20만곡정도 청취자들에게 소개되었고 그 중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100곡입니다
37위부터 보시죠~


37위 Quincy Jones - Ai No Corrida (Feat. Dune)
1981년 작품으로 미국 싱글차트 28위입니다
1976년 프랑스,일본 합작 영화 "감각의 제국" 일본어 제목 사랑의 투우에서 채용되었다고 합니다
퀸시 존스는 프로듀싱만 하고 곡은 찰스 메이와 패티 오스틴이 불렀습니다


36위 Fun. - We Are Young (Feat. Janelle Monae)
2011년 작품으로 미국,영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35위 Bon Jovi - You Give Love A Bad Name
2004년 영국 음악 명예의 전당 헌액
2018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 헌액의 빛나는
본 조비는 1983년에 결성된 미국의 전설적인 록밴드입니다
존 본 조비,Phil X,티코 토레스,데이비드 브라이언,휴 맥도널드로 구성되어있습니다
데뷔앨범은 1984년에 나온 "Bon Jovi"입니다 개인적으로 3집,5집을 좋아하는데요
1986년에 나온 3집 "Slippery When Wet" 대표곡 You Give Love a Bad Name,Livin' on a Prayer
1992년에 나온 5집 "Keep the Faith" 대표곡 Keep the Faith,I'll Sleep When I'm Dead,Bed of Roses
그 외에 Always,Runaway,It's My Life를 좋아합니다^^
최근 앨범은 2020년에 나온 15집 "2020"인데요 제가 직접 리뷰를 올릴 정도로 좋게 들었습니다
You Give Love A Bad Name은 1986년 작품으로 미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34위 Kim Carnes - Bette Davis Eyes
1981년 작품으로 미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33위 David Bowie - Starman
1972년 작품으로 영국 싱글차트 10위를 차지했습니다
영화 마션에 나와서 화제가 되었죠


32위 Sting - Englishman In New York
Englishman In New York은 1988년에 나온 2집 ...Nothing Like the Sun 수록곡이자 대표곡으로
스팅의 친구가 미국으로 이주한 뒤에 느꼈던 걸 스팅에게 얘기해준걸로 곡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31위 Daniel Powter - Bad Day
대니얼 파우터는 1971년생 캐나다 싱어송라이터입니다
2000년에 데뷔하였고 데뷔앨범은 "I'm Your Betty"입니다 개인적으로 정말 좋아하는 곡이에요^^
Bad Day는 2005년 2집 "Daniel Powter" 수록곡이자 대표곡으로 미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30위 Prince - When Doves Cry
2004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 헌액
2006년 영국 음악 명예의 전당 헌액의 빛나는
프린스는 1958년생 미국의 전설적인 천재 싱어송라이터입니다
1980년대 마이클잭슨,라이오넬리치와 함께 팝을 이끌었던 천재뮤지션이죠
데뷔앨범은 1978년에 나온 "For You"입니다
개인적으로 1984년에 나온 6집 "Purple Rain"을 가장 좋아하는데요
대표곡 Purple Rain을 필두로 Let's Go Crazy, When Doves Cry,I Would Die 4 U
그 외에 I Wanna Be Your Lover,1999,Little Red Corvette,The Most Beautiful Girl In The World등등
좋은 노래 너무 많지요+_+
When Doves Cry는 1984년 작품으로 미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베이스가 없는 곡으로 유명하죠
많은 악기를 다루고 많은 악기들에 연주실력도 대단하다는 천재 뮤지션 프린스!
2016년에 안타깝게 우리 곁을 떠났지만 영원히 기억될겁니다


29위 Kansas - Dust in the Wind
1978년 작품으로 미국 싱글차트 6위를 차지했습니다


28위 Coldplay - Viva La Vida
2001년 최우수 얼터너티브 앨범상
2002년 최우수 얼터너티브 앨범상,최우수 록 퍼포먼스상
2003년 올해의 레코드상
2009년 올해의 노래상,최우수 록 앨범상의 빛나는
콜드플레이는 크리스 마틴,가이 베리먼,윌 챔피언,조니 버클랜드로 구성된 4인조 영국 얼터너티브 록 밴드입니다
데뷔앨범은 2000년에 나온 "Parachutes"입니다 Yellow가 대표곡으로 명반으로 인정받고 있죠
2002년에 나온 2집 "A Rush of Blood to the Head"는 제가 제일 좋아하는 앨범이고 참 많이 들었던 기억이 나네요
In My Place,The Scientist,Clocks등등 좋은 노래 많고요
Viva La Vida는 2008년에 나온 4집 "Viva la Vida or Death and All His Friends" 수록곡으로
미국,영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2/04/16 15:01
수정 아이콘
흠 배캠 참 좋아했는데 유깁 러브 어 배드네임은 한번 듣기 힘들었는데 크크.. 배캠 코드가 극 올드팝 아니면 최신곡 구성이라 80년대 팝메탈 듣기가 참 힘들어요
김치찌개
22/04/16 22:49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저도 듣기 힘들었던거 같습니다^^
PLANTERS
22/04/17 12:08
수정 아이콘
팝송을 좋아하는 사람으로써 순위 올려주시는 수고는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솔직히 옛날 19세기 사람이라 영국 싱글은 그닥 관심없고 오로지 빌보드 순위에만 관심이 있었죠

근데 한가지 의문이드는데. with out you 같은 곡은 어떻게 되는겁니까? 쓴이분의 취향으로 선정이 안돼었으면 할수없지만
되었다면 제가 아는 버전이 3가지라서 원곡은 너무 올드해서 대중의 인지가 없겠지만 ... 닐슨 버전과 캐리 버전은 나름 각각의 개성이 있을텐데요 ?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6] 오호 20/12/30 255575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6] empty 19/02/25 330612 9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53271 28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324883 3
101762 [일반] 삼국지 황건적 두목 '장각'은 한낱 사이비 교주였을까 [8] 식별1564 24/06/24 1564 2
101761 [정치] 해외에서 본 한국의 전세제도 [140] 보리야밥먹자3945 24/06/23 3945 0
101760 [정치] [서평]《포퓰리즘의 세계화》 - 포퓰리즘은 정치가 잘못되었다는 경고다 [2] 계층방정1363 24/06/24 1363 0
101759 [일반] 도로공사/교통안전공단은 혼유사고 방지를 위해 고속도로 주유소에 들어오는 차량 정보를 수집할 계획입니다 [49] Regentag5869 24/06/23 5869 0
101757 [정치] “과학계 난리났다” 6년→2년 연구평가 단축…출연연 줄세우기 현실화 [93] 사브리자나12313 24/06/23 12313 0
101756 [일반] [팝송] 시아 새 앨범 "Reasonable Woman" [4] 김치찌개2976 24/06/23 2976 4
101755 [일반] [서평]《행복의 기원》 -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음식을 먹는 것, 그것이 행복이다” [15] 계층방정4715 24/06/22 4715 12
101754 [정치] 채상병 특검법 입법 청문회, 쩔쩔매는 임성근 사단장 [68] 빼사스17368 24/06/22 17368 0
101753 [정치] 대통령들의 과거모습을 법조인대관을 통해서 보자! [15] 기다리다8218 24/06/21 8218 0
101752 [정치] 유럽의 극우화 - 반이슬람, 반이민&반난민, 자국우선주의때문인가? [34] 라이언 덕후7616 24/06/21 7616 0
101751 [정치] 민주당, 이사의 주주 충실의무 추가, 전자투표 의무화, 의무공개매수 100% 개정안 발의 [35] 사람되고싶다9122 24/06/21 9122 0
101750 [일반] 오늘은 감자의 날 입니다 [23] Regentag4693 24/06/21 4693 3
101748 [정치] ‘얼차려 훈련병 사망’ 사건 중대장•부중대장 구속 [74] 무화10549 24/06/21 10549 0
101744 [일반] 삼국지 황건적의 난이 로마 제국 탓인 이유 [11] 식별4328 24/06/21 4328 17
101743 [일반] 어느새 연고점을 돌파한 [69] 안군시대6325 24/06/21 6325 0
101742 [정치] 2055년 건강보험료로 얼마를 내야할까? [82] 여왕의심복32507 24/06/21 32507 0
101741 [정치] 초유의 국회 청문회 증인선서 거부 [97] 네야10230 24/06/21 10230 0
101740 [일반] [전통주가 처음이시라고요?] ①막걸리 취향 찾기 [19] Fig.11900 24/06/21 1900 3
101739 [일반] 巳(뱀/여섯째지지 사)에서 유래한 한자들 - 늪, 제사, 빛남 등 [4] 계층방정1121 24/06/21 1121 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