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9/15 11:07:39
Name onDemand
Link #1 https://www.economist.com/espresso
Subject [정치] 오늘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 왕이가 1박2일 일정으로 방한합니다. (수정됨)

 오늘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 왕이가 12일 일정으로 방한합니다. 최근 우리나라에서 개발된 SLMB 미사일, 한미중 관계에 대해 얘기를 나눌 것으로 보입니다. 한중관계는 사드 이후, 그리고 코로나 이후 최근까지 반중 정서가 강해지고 있는데, 앞으로 한중관계 어떠한 방향으로 갈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대화를 나눌 것 같습니다. 왕이 부장의 방한은 지난해 11월 이후 약 10개월 만이고, 한중 외교장관회담은 올해 4월 중국 샤먼 개최 이후 5개월여 만입니다.


 올해 7월 이후의 중국 경제에 대해서 간략하게 말씀드리자면, 중국에서 플랫폼 같은 빅테크 외에도 게임, 사교육, 엔터테인먼트 등 전반적인 규제가 강화되고 있습니다. 당연히도 규제를 받는 업종은 주가하락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게임의 경우에는 넷이즈, 텐센트가 규제 이후에 20% 급락을 했습니다. 넷이즈는 얼마 전 해리포터 모바일 게임 출시 기대감으로 주가가 오르기는 했지만, 규제로 인한 하락폭을 넘기에는 역부족으로 보입니다. 텐센트는 매출의 게임 비중이 30% 정도지만 앤트그룹 규제 이후에 빅테크 때리기로 같이 내려가는 모양새입니다.


 엔터사의 경우에는 중국 규제 이후에 하이브, 와이지, JPY 모두 하락 했지만, 최근 음반수출관련 매출은 중국의 성장세가 둔화되었고, 미국, 남미가 크게 성장하는 추세라 하락폭은 제한적일 것 같습니다.


 경제 성장력을 억제하고 통제력을 강화하는 이러한 정책이 어떻게 중국에 영향을 미칠지, ‘공동부유론이 성공적으로 민심을 사로잡을지 아니면 빅브라더의 재림으로 갈 지 지켜봐야겠네요.


------------


참고

이코노미스트 에스프레소

https://www.economist.com/espresso

ytn 기사

https://www.ytn.co.kr/_ln/0101_202109140944121954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1/09/15 11:12
수정 아이콘
잠수함발사미사일 말하는건가...
아직 공식적으로는 탄도미사일은 단거리밖에 없을텐데...
onDemand
21/09/15 11:18
수정 아이콘
네... SLBM 맞습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1/09/15 11:18
수정 아이콘
근데 본문은 MB 가카가 보이는데요 크크
전자수도승
21/09/15 11:15
수정 아이콘
다른 분야는 몰라도 문화계쪽은 이제 중국을 각 잡고 들어가는 시장이 아니라 어쩌다 잘 팔리는 시장 정도로 두고 겨냥해서 만드는건 지양해야겠죠
1차(!) 문화혁명이 중국 내에서 완전히 웃음거리가 되는데 3, 40년이 걸렸던거 같은데 이번 문화혁명은 언제까지 지속될지 시진핑만 알테니...
21/09/15 11:18
수정 아이콘
(수정됨) 또 무슨 소국이 어쩌고 하면서 호통치러 오시나.. 별로 할이야기 없을거 같은데
모쿠카카
21/09/15 11:24
수정 아이콘
탈레반이랑 수교하라고 할 거 같아서 무섭긴하네요
아이군
21/09/15 11:30
수정 아이콘
솔직히 뭐 중국이 이제 더 이상 한국에 제시할 당근이 없는 지금(이제 한한령은 의미도 없게 되었음), 우리 입장에서 뭐 영양가 있는 말이 오갈거 같지는 않네요.
됍늅이
21/09/15 11:35
수정 아이콘
근데 왕이는 정말 오래 하는 거 같네요... 중국 외교부장을 이렇게 잘 알? 일이 없었는데 확실히 격변의 시기이긴 한듯..
21/09/15 11:38
수정 아이콘
현재도 우리나라 최대 무역 흑자국이 중국으로 알고 있는데 큰 의미가 없다는 말은 손바닥으로 하늘을가리는 거죠. 큰의미가 없다면 문재인 정부가 지금까지 이렇게 저자세 로 나가지 않았겠죠
아이군
21/09/15 11:53
수정 아이콘
정확히는 채찍은 있는데, 당근이 없다. 라고 할 상황이라고 봅니다.

원래라면 문화라던가 한한령, 비자 등이 있었는 데 요새 다 나가리 되버려서....
그렇다고 채찍 휘두르면 한국은 미국에 붙어야죠.

한국 입장에서 굽신굽신 하기는 할건데 뭐 그런다고 영양가는 없는 그런 느낌....
AaronJudge99
21/09/15 16:36
수정 아이콘
전자수도승
21/09/15 11:54
수정 아이콘
이 정권이 친중 중국몽 정권이기 때문입니다

라는 분들도 계시죠
인과관계 정리가 안 되서 그러는건지 알면서도 그러는건지는 본인들만 알겠지만
forangel
21/09/15 11:40
수정 아이콘
공식적인 한한령 정도는 풀어주겠다. 라는 정도의 당근은 던져줄거 같은데..
지금 상황상 그 당근으로 배채우기엔 양이 너무 적고, 더럽게 맛없어 보인단 말이죠.
블리츠크랭크
21/09/15 11:43
수정 아이콘
사진을 봤는데 공손해졌네요
웃어른공격
21/09/15 11:53
수정 아이콘
JPY...
21/09/15 11:54
수정 아이콘
누추한 소국에 무슨 일로...
MaillardReaction
21/09/15 12:10
수정 아이콘
이미 한한령은 몇년째 하고 있고 그렇다고 당근으로 꼬드기는 나라도 아니고 그냥 으름장만 놓다 가지 않을까요
두 배런
21/09/15 12:20
수정 아이콘
최근에 외교채널로 욕도 하던데 전랑외교 어디까지 가려나
21/09/15 12:41
수정 아이콘
뭔 이야기를 해도 상관없는데 북한 어쩌고 하는 대화만 안했으면 좋겠네요
21/09/15 13:21
수정 아이콘
저도 이게 제일 걱정입니다.
21/09/15 12:51
수정 아이콘
뭐 으름장 놓고 가겠죠... 하루이틀도 아니고
쎌라비
21/09/15 13:02
수정 아이콘
이 사람이 짜장면 엄청 좋아한다고 해서 보면 짜장면밖에 생각이 안나요;; 점심 짜장 먹을까;;
담배상품권
21/09/15 14:26
수정 아이콘
저 돈이 다 한국으로 밀려온다는 이야기가 있던데, 막을 수 있나요?
21/09/15 15:19
수정 아이콘
어유 이 작은 누추한 소국에 부담스럽게 왕림을 해주시는건지..
그 동쪽으로 조금만 더 가면 스시 맛있게 하는 동네 있는데 그기 갔으면 좋겠구만요.
내년엔아마독수리
21/09/15 19:06
수정 아이콘
그리고 하필이면 오늘 북한이 미사일을 날렸네요
뭔가 관계가 있을 법 한데
21/09/15 19:09
수정 아이콘
이런 귀한 곳에 누추한 분이...
onDemand
21/09/15 22:57
수정 아이콘
크크크킄 그만 오셔도 될텐데 말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07042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221424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53089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192930 3
93410 [일반] (강스포) <오징어 게임>에서 개별 게임의 퀄리티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48] 마스터충달2424 21/09/18 2424 9
93409 [일반] 오징어게임 후기(약스포) [50] 어서오고3655 21/09/18 3655 6
93408 [정치] 배현진 "실버케어센터 건립 무산 기쁘다." [130] 암스테르담7237 21/09/18 7237 0
93407 [일반] 3번째로 이사 글을 올립니다. [4] style3274 21/09/18 3274 1
93406 [일반] 백신 접종률 및 코로나 확진자 연령별 통계 현황 [36] 손금불산입4377 21/09/18 4377 4
93405 [일반] [보건] 1차 접종자가 70%를 넘었다기에.. [60] 어강됴리8376 21/09/17 8376 7
93404 [정치] 화천대유 고배당 관련 계약 조건이 나왔네요. (내용 추가) [117] 지구돌기9067 21/09/17 9067 0
93403 [정치] 윤미향 공판소식 [89] 대패삼겹두루치기7756 21/09/17 7756 0
93402 [일반] 윤미향 공판소식 [27] 삭제됨2106 21/09/17 2106 2
93401 [일반] NC 소프트가, 트릭스터m, 블소2의 실패룰 반성하며, 달라질꺼라 예상해봅니다. [87] 마르키아르5856 21/09/17 5856 6
93400 [일반] 영화 1622편을 보고 난 후, 추천하는 숨겨진 수작들 [42] 최적화3509 21/09/17 3509 19
93399 [일반] 버트런드 러셀의 노벨상 수상 수락 연설에서 발췌 [4] 아난2545 21/09/17 2545 12
93398 [일반] 나 더치커피 좋아하네. [33] Red Key4068 21/09/17 4068 59
93397 [정치] 올해 늘어난 가계대출, 사실 50% 이상이 전세대출이였다. [76] Leeka7511 21/09/17 7511 0
93396 [일반] 추석 때 볼만한 영화 / 드라마 / 다큐멘터리 / 책 / 웹소설 등을 추천합니다 [29] 리자몽3852 21/09/17 3852 6
93395 [정치] 토론회에서 조국 언급했다고 도망가는 국회의원 [144] Alan_Baxter10968 21/09/17 10968 0
93394 [일반] ??? : 야, 이 트럼프 같은 놈들아! / ??? : 꼬우면 앵글로색슨족 하시든가 [35] 나주꿀4826 21/09/17 4826 4
93393 [정치] 백신에 대한 언론의 논조 비판 [121] SkyClouD6321 21/09/17 6321 0
93392 [일반] 네이버 시리즈에서 호소다 마모루 감독 제작 애니메이션 무료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29] lasd2413508 21/09/17 3508 1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