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7/20 09:07:40
Name Its_all_light
Subject [역사] 미원과 다시다, 전쟁의 역사 / MSG의 역사
1. 샐러리맨의 필수품 MSG
아지노모토

일본에서 산업혁명이 이루어지던 시기, 유럽이나 미국에 유학 가서 학문을 배워온 학자들이 많았어요. 그 중 이케다 기쿠나에라는 사람도 있었는데요. 그는 도쿄제국대학을 졸업한 후 독일 라이프치히대학에서 식품 성분에 대한 화학적 연구를 했어요. 일본에 귀국한 후 그는 다시마를 산분해하여 MSG를 추출했죠.

MSG를 만든 건 이케다 기쿠나에지만 이를 상품화한 것은 스즈키 사부로스케라는 사람인데요. 스즈키 사부로스케는 원래 요오드 사업을 했었어요. 요오드는 부상자를 치료하는 데 쓰이는데요. 1904년 러일전쟁이 끝나면서 요오드의 수요가 줄자 다른 사업 아이템을 찾고 있었죠. 그때 그의 눈에 띈 것이 이게다 기쿠나에의 MSG 연구였어요.

두 사람은 1909년 드디어 아지노모토를 판매하기 시작해요. 처음 아지노모토가 출시되었을 때는 과학적 발명품이라는 점을 적극적으로 어필했어요. 당시에는 지금과 달리 식품조차 과학적인 것은 긍정적인 것으로 인식되었기 때문이죠. 아지노모토는 대히트하며 1917년에만 약 80톤을 생산해요. 이는 제1차 세계대전 이후 일본의 군수품 생산 기업들이 성장하면서 샐러리맨들이 탄생했기 때문이라는 견해가 있는데요. 시간에 쫓기는 샐러리맨에게 빠르고 편리하게 맛을 내는 아지노모토가 필수품이 되었다는 것이죠.



2. 미원에 대항하는 어벤져스, 미풍
아지노모토의 냉면 관련 광고

아지노모토는 1910년대 우리나라에 진출했는데요. MSG가 많이 사용되는 냉면 업체를 먼저 공략했어요. 국내 32개 냉면 업체의 모임인 면미회의 결성을 후원하면서 적극적으로 홍보를 했죠. MSG는 국내에서도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고, 저렴하게 음식의 맛을 높여주는 ‘뱀 가루’라는 이름으로 불리기도 했어요.

하지만 1945년 일본이 태평양전쟁에서 패배하고 1950년 한국전쟁이 발발하면서 아지노모토는 국내에서 사라지게 되죠. 이러한 상황을 간파한 임대홍은 1955년 오사카로 건너가 MSG 제조실험에 착수해요. 3개월 만에 MSG 제조법 개발에 성공한 그는 1956년 부산에 동아화성공업을 세웠고, '신선로표 미원’이라는 브랜드를 만들어 MSG를 팔기 시작했죠.

1960년에는 MSG 발효생산에 성공하고 회사명을 '미원'으로 바꿨어요. 1960년대 미원의 조미료 시장 점유율을 50%에 달했어요. 당시 ‘닭표 맛나니’(신한제분), ‘미풍’(원형산업), ‘미영’(동아식품), ‘미성’(제일식품), ‘천일미’(천일산업) 등의 업체들이 있었는데요. 미원에 대응하기 위해 1963년 미풍으로 브랜드를 통합하죠. 그리고 3년 뒤 이 미풍을 제일제당이 흡수하면서 미원(대상)과 미풍(제일제당)의 2강 체제가 시작되고 조미료 전쟁의 서막이 오르게 되죠.



3. 미원의 시대 - 1세대 발효조미료
미풍과 미원의 광고

1970년 두 회사는 경품 광고로 1차전을 치릅니다. 미풍은 미풍 빈 봉지 다섯 장을 보내는 1만 명에게 선착순으로 3천 원 짜리 여성용 스웨터를 경품으로 주었어요. 미원은 15만 명에게 선착순으로 3g짜리 순금반지를 경품으로 걸었죠. 이들의 경쟁은 상공부와 치안국이 개입해 경품행사 중지를 요청하면서 끝나게 되는데요. 결국 미풍은 미원의 아성을 무너트리지 못했죠.

엎친 데 덮친 격으로 비슷한 시기 제일제당은 법정 논란에 휩싸였어요. 1969년 제일제당은 소듐 리보뉴클리에이트를 수입하려고 했는데요. 이것이 핵산 조미료인지 아닌지가 논란이 되었어요. 당시 핵산 조미료의 수입이 금지되어있었기 때문이죠. 3년간의 법정 공방 끝에 제일제당은 또다시 패배하는데요. 소듐 리보뉴클리에이트가 핵산 조미료임이 판명되었죠.



4. 다시다의 역습 - 2세대 종합조미료

1973년 대상은 복합 조미료의 후속 제품인 종합 조미료를 개발했는데요. 종합 조미료가 오히려 자사가 우위에 있는 기존시장의 구도를 무너트릴 것을 우려해 출시를 보류했어요. 반면 CJ는 1975년 천연 조미료를 내세우며 쇠고기 다시다를 출시했어요. 하지만 초반에는 미원에 판세를 뒤집지 못해 철수를 고려하는 상황까지 가죠. 하지만 뜻밖의 상황으로 제일제당이 승기를 잡게 되는데요. 바로 MSG 유해성 논란이죠.

1980년대 국내의 한 소비자단체가 매스컴을 통해 MSG 유해성을 제기하면서 불매운동이 일어났는데요. 이 캠페인은 원래 아지노모토가 태국 시장을 지배한 데 대한 반감으로 태국의 한 시민단체가 반(反) 아지노모토 운동을 펼치려고 일으킨 것이었는데 논란이 국내에서 점화된 것이죠.

이로 인해 천연 조미료를 내세운 다시다의 판매가 늘고 화학조미료의 대명사인 미원의 판매량은 곤두박질 쳤어요. 대상은 뒤늦게 맛나(1982)라는 종합 조미료를 출시하는데요. 다시다와 맛나의 싸움은 말 그대로 싸움이 되었어요. 영업직원들 간의 패싸움도 심심치 않게 일어났다고. 1997년 대상은 ‘미원’ 브랜드를 ‘청정원’으로 이름을 변경하기도 했지만, 대상은 역전당한 시장 점유율을 회복하지 못했고 2018년 기준 조미료 전체시장의 점유율은 CJ(54%)가 대상(40%)을 크게 앞질러 있어요.

3세대 조미료는 액상 자연조미료인데요. 2010년 샘표식품의 연두가 선발주자예요. 2015년경에 대상에서 '요리에 한 수'를 출시하고 CJ에서 '다시다 요리수'를 출시했죠.



5. MSG 안전성에 관한 발표들

미국식품의약국(FDA)은 1978년과 1980년 두 번에 걸쳐 “MSG가 인체에 해롭다는 증거가 없다”고 공식발표를 했어요. 유엔의 WHO-FAO식품첨가물합동전문가위원회도 MSG를 ‘규제가 필요 없는’ 안전한 등급으로 규정한 보고서를 발표하였죠. 같은 시기에 권위를 자랑하는 국제식품공학회와 한국식품과학회도 ’MSG는 무해하다‘고 공식 입장을 발표하였어요. 이에 따라 산업통상부는 MSG를 화학조미료가 아닌 발효 조미료로 명칭을 바꾸었고, 식약처는 MSG를 향미증진제로 분류하면서 ’평생 먹어도 무해하다‘는 공식견해를 발표했죠.

2013년부터는 오히려 긍정적인 효과에 대한 연구도 등장하는데요. 2013년에는 MSG를 소금과 함께 섭취하면 나트륨 섭취를 20~40% 줄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고, 국제아미노산과학연구회는 MSG가 헬리코박터균에 의한 위장 점막의 손상을 보호한다고 발표하기도 했죠.



<참고문헌>

임번삼. (2019). 우리나라 발효조미료 산업의 발달사. 산업식품과학과 산업. 52

주영하. (2015). 동아시아 식품산업의 제국주의와 식민지주의. 아시아리뷰. 제5권 제1호

[세기의 라이벌]① 대상 '미원' VS CJ '미풍', 대한민국 맛의 수준 높인 경쟁. 접속일자 : 2021년 7월 18일. URL: https://www.sporbiz.co.kr/257610

[결정적 한끗]③'미원 vs 미풍' 세기의 조미료 대결. 접속일자 : 2021년 7월 18일. URL: http://news.bizwatch.co.kr/article/consumer/2021/07/12/0027




<이전글>
[역사] 돈까스는 사실 프랑스에서 온거거든요
[역사] 사람보다 사자가 먼저 탑승한 엘리베이터
[역사] 자주 보는데 이름 모르는 '그것'들
[역사] 내가 신고있는 운동화, 나름 역사와 전통이 있다구! / 스니커즈의 역사
[역사] 첫 보행자 사망사고 낸 자동차는 시속 6km / 자동차 사고의 역사
[역사] 가라오케는 왜 한국에서만 노래방이라고 부를까? / 노래방의 역사[역사] 최초의 마스크는 동물 방광 / 마스크의 역사
[역사] 김치는 정말 중국에서 유래했을까? / 김치의 역사
[역사] 에어컨 만든 사람 노벨평화상 줘라 / 에어컨의 역사
[역사] 치킨 복음 / 국내 치킨의 역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요슈아
21/07/20 09:13
수정 아이콘
1. 그러므로 라면에서 msg를 죄다 빼 버린 농심은 삽질한 겁니다.

2. 농심라면에 빠진 msg를 추가해 주면 더 맛있습니다.

3. 빠질 수 없는 그 이름 이영X 부들부들....
뒹굴뒹굴
21/07/20 09:31
수정 아이콘
이제는 라면에 msg들어가나요?
21/07/20 14:58
수정 아이콘
방송에서 봤는데 국내용은 없고 수출용엔 MSG 첨가한다고 하더군요.
리자몽
21/07/20 09:43
수정 아이콘
농심은 기본 라인을 맛 없게 만들고 블랙 등 고급 라인을 출시하면서 차별화 정책을 하고 있죠

그게 마음에 안들어서 농심 라면 안먹고 있습니다 다른 대체제도 워낙 많으니까요
21/07/20 11:40
수정 아이콘
요즘 신라면은 다시 괜찮던데..
아영기사
21/07/20 09:51
수정 아이콘
어떤 라면이든 마지막에 msg를 살짝 더해주면 더 맛있습니다.
VictoryFood
21/07/20 09:59
수정 아이콘
메모) 라면 끓일 때 다시다 추가...
취준공룡죠르디
21/07/20 11:49
수정 아이콘
신라면이 급격히 맛없어짐 ㅜㅜ
리자몽
21/07/20 09:29
수정 아이콘
MSG, 사카린은 인공적인건 무조건 몸에 나쁘다라는 편견을 수십년 동안 버티고 검증한 안전한 제품들이죠

항상 좋은글 감사합니다!
Its_all_light
21/07/20 16:46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정말 오히려 논란이 오래됬는데도 깔 이유를 못찾았다는 점에서 웬만한 것보다 안전한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스카이다이빙
21/07/20 09:31
수정 아이콘
추게로!
Its_all_light
21/07/20 16:46
수정 아이콘
추게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ㅠㅠ
HA클러스터
21/07/20 09:41
수정 아이콘
3번은 사실 미풍의 스웨터가 미원의 금반지보다 그당시 훨씬 비싼 제품이었는데도 불구하고 금반지의 귀금속 이미지에 사람들이 너도나도 미원쪽에 다 몰려서 미풍이 참패한 광고전으로 알고있습니다. 역시 광고는 이미지가 전부죠.
Its_all_light
21/07/20 16:47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스웨터가 당시 직장인 평균 월급에 1/3에 달하는 금액이었다고 하더라구요. 덜덜
전자수도승
21/07/20 09:44
수정 아이콘
이x돈...... 수많은 가정집 식탁도 망쳐놓은 xxx
라이언 덕후
21/07/20 09:53
수정 아이콘
진라면 매운맛 만세... 신라면 안성탕면은 예전맛이 지금 돌아왔는지 모르겠는데 하도 오래 안먹어서
강가딘
21/07/20 10:1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오죽하면 이병철 회장이 '세상에 내 마음대로 안되는게 골프, 자식, 그리고 미원'이라고 말했다고...
그리고 전원일기에서 시어머니로 나온 김혜자가 다시다 모델 첫째 며느리로 나온 고두심이 맛나 모델이었던 기억이..
최종병기캐리어
21/07/20 16:47
수정 아이콘
그래서 아들인 이건희 회장은 못이긴다면 가족이되어 흡수해버리겠다는 마음으로 양 그룹의 후계자끼리 결혼시킨건가...

크루세이더킹즈인가?!
Its_all_light
21/07/20 16:48
수정 아이콘
그리고 이혼하지 않았나요..?
최종병기캐리어
21/07/20 18:24
수정 아이콘
두 사람 사이에서 태어난 사람이 양가의 적장자가 되어...
21/07/20 10:44
수정 아이콘
먹거리 X파일... 진짜 X
조휴일
21/07/20 11:16
수정 아이콘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최근에 핵산2.5 라는 백설표 MSG 제품을 구매했는데

이게 다시다나 미원이랑 뭐가 다른건지..

업소에서 이거쓴다길래 한번사봤는데
MaillardReaction
21/07/20 12:33
수정 아이콘
미원 : 글루탐산(가장 대표적인 감칠맛 성분)
핵산2.5 : 글루탐산 + 핵산(이노신산 구아닐산 등등 또다른 감칠맛 성분) 저 핵산이 2.5% 들어가서 이름이 핵산2.5인거 같아요
다시다 : 글루탐산 + 핵산 + 종류별 약간의 재료 성분(소고기다시다로 치면 소고기엑기스 같은것) + 간(짠맛, 약간의 단맛 정도)

대략적으로 적어봤는데 혹시 괜찮으시면 유튜브 승우아빠채널 가보시면 msg 관련 영상 하나 있는데 상세하게 설명 잘 되어 있습니다
조휴일
21/07/20 12:42
수정 아이콘
정보 감사합니다!
개발괴발
21/07/20 11: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사실 이영돈은 MSG를 딱히 싫어했다기보담은... 대중, 특히 주 TV 소비층인 어르신들과의 영합을 잘 한 PD라고 생각합니다.

먹거리 X파일로 MSG를 기피하는 사람이 늘었다기보다는...
어른들이 [봐라 방송에서도 문제있다 안카나] 하는 용도로 써먹으시는 게 더 큰 거 같아요.
지금도 60대 이상 세대에게 MSG가 안전하다고 아무리 이야기해봐야 요리에 MSG 잘 안 넣으시지요 =_=

하지만 멸치다시마국(MSG)에 참치액(핵산, 이건 레알로 화학조미료)은 그렇게도 좋아들 하시니 음...
Its_all_light
21/07/20 16:50
수정 아이콘
황금알인가요. 어머니가 종종 보시던 종편 TV프로그램도 비슷한 느낌이었죠.
전문가들이 나와서 이상한 소리를 하는...
21/07/20 11:33
수정 아이콘
MSG 소리가 나오니깐 논란의 먹거리 x 파일이 나오네요.
다음 웹툰인 유사과학 탐구영역에서 msg가 안전한다고 인증해주었죠.
Its_all_light
21/07/20 16:52
수정 아이콘
그런 웹툰이 있었군요. 잡지식 좋아하는 사람으로써 볼 것이 하나 생겼네요 흐흐 감사합니다.
21/07/20 12:00
수정 아이콘
msg는 안쓰지만 굴소스를 넣어요 같은 일이 생기는거죠....
Its_all_light
21/07/20 16:52
수정 아이콘
골목식당이었나요 크크
브루스웨인
21/07/20 12:44
수정 아이콘
다시마도 MSG 단일 성분이 아니라 그렇지 결국에는 MSG가 맛의 핵심인데도, MSG가 나쁘다는 편견에 편승해서 상업적 성공을 거둔 셈이 되는군요.
미원 같은 경우는 처음 나왔을 때 히트시켰던 과학의 맛이라는 이미지가 오히려 이후에는 나쁜 영향을 미친 것이고요.
재미있네요.
Its_all_light
21/07/20 16:53
수정 아이콘
이렇게 이미지가 중요합니다흐흐
21/07/20 12:44
수정 아이콘
일제시대에서부터 msg를 먹엇으니 어르신들이 말하던 예전 그맛은
사실 조미료맛이겟군요~
Its_all_light
21/07/20 16:54
수정 아이콘
어르신들이 생각하는 냉면의 맛은 거의 대부분 조미료 맛이라고 하는 썰을 어디선가 들었습니다 크크
과모립
21/07/20 14:21
수정 아이콘
이 글을 읽고 잊고 있었던 미원을 구매했습니다
Its_all_light
21/07/20 16:55
수정 아이콘
장보기에 도움이 되는 글이 되어 영광입니다 흐흐
월급루팡의꿈
21/07/20 14:58
수정 아이콘
요새 유투브 공격수쉐프를 보는데, 스테이크에 미원이 기본 장착이라 너무 마음에 듭니다.
최종병기캐리어
21/07/20 16:48
수정 아이콘
MSG가 나쁜게 아니라 MSG의 힘으로 저질 식재료를 나쁘지 않은 것으로 보이게하는게 나쁜건데...
Its_all_light
21/07/20 16:56
수정 아이콘
그렇죠. MSG가 빠진 맛을 채우기 위해 더 해로운 물질을 넣는다고..
호미장수
21/07/20 17:25
수정 아이콘
어...영업직원들 간의 패싸움이요...?? 아버지세대는 어떤 시절에 회사원으로 청춘을 보내신겁니까...
최종병기캐리어
21/07/20 17:39
수정 아이콘
음료업체나 과자업체도 매대 앞에 진열하기 위해서 영업직원간 다툼이 많았었다고 하더라구요.
toujours..
21/07/20 19:16
수정 아이콘
msg는 사랑입니다. 좋은 재료와 섞이면 훨씬 맛이 깊어지죠 크크
꺄르르뭥미
21/07/23 21:07
수정 아이콘
20세기 초에는 최첨단 기술이라는 의미에서 화학조미료라는 마케팅을 했는데, 그 역풍으로 화학독극물같은 이미지가 생겨버린게 역사의 아이러니죠... 다시마나 버섯이나 소고기 발효해서 만든 조미료는 천연이고 사탕수수 발효해서 만든 미원은 공장에서 만든 나쁜 조미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2024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선거게시판을 오픈합니다 → 오픈완료 [53] jjohny=쿠마 24/03/09 26329 6
공지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6] 오호 20/12/30 249348 0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6] empty 19/02/25 325529 8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48472 28
공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318627 3
101298 MSI AMD 600 시리즈 메인보드 차세대 CPU 지원 준비 완료 [1] SAS Tony Parker 723 24/04/18 723 0
101297 [팁] 피지알에 webp 움짤 파일을 올려보자 [8] VictoryFood1368 24/04/18 1368 8
101296 뉴욕타임스 3.11.일자 기사 번역(보험사로 흘러가는 운전기록) [9] 오후2시4203 24/04/17 4203 4
101295 추천게시판 운영위원 신규모집(~4/30) [3] jjohny=쿠마3771 24/04/17 3771 5
101290 기형적인 아파트 청약제도가 대한민국에 기여한 부분 [80] VictoryFood9913 24/04/16 9913 0
101289 전마협 주관 대회 참석 후기 [19] pecotek5186 24/04/17 5186 4
101288 [역사] 기술 발전이 능사는 아니더라 / 질레트의 역사 [30] Fig.15083 24/04/17 5083 12
101287 7800X3D 46.5 딜 떴습니다 토스페이 [37] SAS Tony Parker 5356 24/04/16 5356 1
101285 마룬 5(Maroon 5) - Sunday Morning 불러보았습니다! [6] Neuromancer2810 24/04/16 2810 1
101284 남들 다가는 일본, 남들 안가는 목적으로 가다. (츠이키 기지 방문)(스압) [46] 한국화약주식회사7322 24/04/16 7322 45
101281 떡볶이는 좋지만 더덕구이는 싫은 사람들을 위하여 [31] Kaestro6704 24/04/15 6704 8
101280 이제 독일에서는 14세 이후 자신의 성별을 마음대로 결정할 수 있습니다. [301] 라이언 덕후18983 24/04/15 18983 2
101278 전기차 1년 타고 난 후 누적 전비 [55] VictoryFood11906 24/04/14 11906 7
101277 '굽시니스트의 본격 한중일세계사 리뷰'를 빙자한 잡담. [38] 14년째도피중8187 24/04/14 8187 8
101276 이란 이스라엘 공격 시작이 되었습니다.. [54] 키토15276 24/04/14 15276 3
101275 <쿵푸팬더4> - 만족스럽지만, 뻥튀기. [8] aDayInTheLife4936 24/04/14 4936 2
101274 [팝송] 리암 갤러거,존 스콰이어 새 앨범 "Liam Gallagher & John Squire" 김치찌개2909 24/04/14 2909 0
101273 위대해지지 못해서 불행한 한국인 [24] 고무닦이7234 24/04/13 7234 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