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26 22:04:14
Name 及時雨
File #1 20201126_171329.jpg (2.74 MB), Download : 5
Link #1
Subject [일반] 가을 막바지의 꽃 (수정됨)


오늘 산책하다 연못가에 아직 피어있는 철쭉꽃을 발견했습니다.
새벽에는 영하 가까이까지도 온도가 내려가는 늦은 가을인데, 아직 피어 있는 꽃을 보니 신기하고 반갑더라고요.
보통 철쭉은 봄에 피어서 여름까지 보는 꽃이라고 여겨왔기에, 이런 늦은 계절에 보는 꽃이 새삼 더 애뜻하게 느껴집니다.
곧 긴 겨울이 찾아오고 꽃과 잎이 지더라도, 언젠가는 반드시 봄이 돌아오고 새싹이 돋아 꽃이 피겠죠.
계절에 맞지 않게 아직 피어 있는 꽃을 보며 다가올 봄을 벌써부터 기대하게 되는 하루였습니다.
꽃 피는 계절이 돌아올 때까지 아마 한동안은 이게 제가 찍은 마지막 꽃 사진으로 남아있을 것 같네요.
다가올 봄에는 더 아름다운 꽃들이 찾아오길 기대하며 기다려야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11/26 22:07
수정 아이콘
내 주위에도 저런 들꽃은 있을텐데...글쓴분 감성이 부럽네요
피잘모모
20/11/26 22:30
수정 아이콘
어머 예쁘네요 흐
시나브로
20/11/26 22:33
수정 아이콘
오늘 본 철쭉 얘기하러 들어왔는데. 철쭉 말고도 땅에 여러 개 같이 있는 들꽃 같은 거 남아 있더군요.
20/11/26 22:56
수정 아이콘
이런 감성이 참 좋더라구요
20/11/27 09:48
수정 아이콘
좋네요 내년에도 좋은 사진 부탁드립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22610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135848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78725 24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 jjohny=쿠마 19/11/08 111210 1
90177 [일반] 점입가경 or 설상가상: 변호사시험 [63] 인민 프로듀서4849 21/01/26 4849 10
90176 [일반] 갤럭시 탭도 이제 카카오톡이 됩니다! [36] 나주꿀3454 21/01/26 3454 2
90175 [일반] 'IEM국제학교' 39명 홍천서 확진…전국 확산 우려 [197] 푸비딕9975 21/01/26 9975 4
90174 [일반] 부동산 중개 수수료를 정액으로 내는 것으로 바꾸는 것은 어떨까요? [103] VictoryFood7234 21/01/25 7234 9
90173 [정치] 국가인권위원회가 박원순 전 서울시장 관련 피해자의 피해 주장을 사실로 인정했습니다 [61] 나주꿀8417 21/01/25 8417 0
90171 [일반] 현재 경기도 지역별 대장 아파트 가격을 알아보자 [142] Leeka9307 21/01/25 9307 2
90170 [일반] 이번에 확진자 다수 나온 IM선교회가 전에 있던 숙소 5m거리네요. [31] 성야무인7873 21/01/25 7873 3
90165 [정치] 김종철 정의당 대표 성추행 의혹으로 사퇴 [283] 아린어린이17409 21/01/25 17409 0
90164 [일반] 케이스 팬과 그래픽 카드 출시소식 [17] SAS Tony Parker 3363 21/01/25 3363 1
90163 [일반] 대한민국 주입식 교육 문제점 [51] 신이치란4329 21/01/25 4329 1
90162 [정치] 대법원 판결을 지속적으로 무시하는 행정부 [166] 맥스훼인9131 21/01/25 9131 0
90161 [일반] 한국 남방계 유전자 [16] 신이치란6694 21/01/24 6694 3
90160 [정치] 국민의 힘 “공무원 여성간부 비율 의무화하자” [148] 핫자바9102 21/01/24 9102 0
90159 [일반] 머리 깨질 듯한 치킨집 포스 알바 [13] 헤일로6237 21/01/24 6237 13
90158 [일반] [코로나] 대전 교회 관련 단체 집단감염 125명 발생 [179] Rorschach10798 21/01/24 10798 6
90157 [일반] [번역]설탕은 왜 중독되는가, 설탕은 어쩌다 80%의 식품에 들어가게 됐나 [71] 나주꿀4844 21/01/24 4844 27
90156 [정치] 경찰, 이용구 법무부 차관 블랙박스 은폐 관련 진상조사단구성 [39] 판을흔들어라4621 21/01/24 4621 0
90155 [일반] 내 주변에 더 많은 사람을 남기고 싶다. [22] 깃털달린뱀2128 21/01/24 2128 9
90154 [일반] 때마침 일어난 일: 러시아 전역에 나발니 석방을 위해 수만명이 집결 [23] 아난4344 21/01/24 4344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