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0/22 17:37:28
Name Leeka
File #1 0003045788_002_20201022171719205.jpg (40.2 KB), Download : 1
File #2 NISI20201022_0000622417_web_20201022162709_20201022164250565.jpg (49.8 KB), Download : 2
Subject [정치] kb, 한국감정원 금주 전세 상승률




한국 감정원 관련 기사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25&aid=0003045788
kb 부동산 관련 기사 : http://naver.me/5xNBrVZe


한국 감정원 전국 전세 상승률 -> 5년 6개월만에 최대 상승폭
한국 감정원 지방 전세 상승률 -> 7년 6개월만에 최대 상승폭

kb부동산 서울 전세 상승률 -> 9년 1개월만에 최대 상승폭


물론 매매의 경우에도 한국감정원, kb부동산 모두 상승세로 돌아섰다고 합니다.

상승세로 돌아선 이유는 '전세값이 너무 오르고, 구하기 힘들어지면서.  차라리 매수하자' 가 되어서

강남 3구같은 지역이 상승세를 주도하는게 아닌
전세금 + 주담대를 모아서 살 수 있는 서울 외곽~경기도를 중심으로 상승 중이라고 합니다.

(그 지역에서도 대장들보단 가성비가 좋은? 저렴한 아파트들이 시세 상승을 이끌고 있는 중)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10/22 17:39
수정 아이콘
KB 들어오라고 하세요.
말을 안듣네
머나먼조상
20/10/22 17:48
수정 아이콘
곧 양념당해서 착한 통계 내겠군요 크크크
두나미스
20/10/22 17:49
수정 아이콘
전세 가격이 미친거 같네요. 제가 있는 곳 (강서) 일주일 사이에 5000천 정도 올랐습니다.
겨울삼각형
20/10/22 17:49
수정 아이콘
이니형 고마워 상투잡을뻔했어
의 근황이 알고싶네요

이때가 17년이고 그때도 매물이 없어져가고 있던때인데..

제 주위아파트들은 이때 기준 50프로정도 올랐는데,
카라카스
20/10/22 17:49
수정 아이콘
전세든 월세든 미쳤습니다. 후..
10년째학부생
20/10/22 17:52
수정 아이콘
상투가 아니라 고추잡을뻔한건데 끌끌
리얼월드
20/10/22 17:53
수정 아이콘
25번째, 입장준비하세요
해피팡팡
20/10/22 17:56
수정 아이콘
근처 부동산만 가봐도 알걸 왜 눈가리고 아웅인지 답답하네요..
모텔로리노콘
20/10/22 17:56
수정 아이콘
통계 산정방식을 바꾸어 안오른것으로 [개혁] 하겠습니다
호날두
20/10/22 18:01
수정 아이콘
개혁의 시간이 다가왔군요
맥스훼인
20/10/22 18:01
수정 아이콘
착한 통계가 주도하는 성장으로 보답하겠습니다
아웅이
20/10/22 18:08
수정 아이콘
서울 생각보다 안올랐네.. 하고 봤더니
[주간]..?
여수낮바다
20/10/22 18:10
수정 아이콘
부동산 자신있다 - 문재인이 한 말

제발 기자회견 한번 하면 좋겠어요. 소통왕이라더니 코빼기도 안 보이네요
Gorgeous
20/10/22 18:29
수정 아이콘
울산 주간 상승률 실화입니까? 크크크크크
하긴 동네마다 쓸만한 준신축들은 전세 매물 구하기가 쉽지않다는 얘기는 들었는데 저정도일줄은...
덱스터모건
20/10/22 18:42
수정 아이콘
작년에 분양권 사고 올해 입주시작해서 세줬는데 딱 두배올랐어요. 서울인근 경기도입니다
Sardaukar
20/10/22 19:09
수정 아이콘
웃음벨 한 번 울립니다.

문재인: 부동산 문제는 우리 정부에서는 자신있다고 좀 장담하고 싶습니다.
20/10/22 19:21
수정 아이콘
저딴게 대통령이라 부동산 오르고
통계가지고 장난질이고
시카루
20/10/22 19:21
수정 아이콘
대통령 한 번 더 해서 6년 더 신박한 정책들을 쓰면 시장이 어떻게 될 지 진심으로 궁금해요
김소현
20/10/22 19:33
수정 아이콘
잡을 수 있는게 아닌데 괜히 건드렸다가 기름 부어서 이게 뭔 일인가요.
1년전에 미분양이었던 아파트가 지금 프리미엄이 1억5천이 붙어있고 진짜
시니스터
20/10/22 19:36
수정 아이콘
????저거 가격 그래프가 아니라 '변동률(=상승률)' 그래프 맞죠?;;;;
시니스터
20/10/22 19:36
수정 아이콘
올릴
미뉴잇
20/10/22 19:41
수정 아이콘
무능하고 열심히 하는 인간이 정권을 잡으면 나라를 3년만에 어떻게 망칠 수 있는지 우리는 라이브로 보고 있습니다.
더파이팅
20/10/22 19:4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서울만 집값 올랐다고 하신 분들도 이제는 좀 눈을 뜨셔야 할 겁니다. 세종을 중심으로 광역시들 서울 보다 훨씬 더 올랐어요. 돈 없으면 지방으로 가면 된다? 아니에요. 시골로 가야 합니다.
20/10/22 19:58
수정 아이콘
광역시도 많이 오른건 사실입니다만 광역시 아파트 가격은 굳이 시골 안가도 될정도로 훨씬 싸보입니다.
http://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1433813
포르테
20/10/22 20:01
수정 아이콘
최순실만도 못한 정권
여수낮바다
20/10/22 20:26
수정 아이콘
글게요ㅡㅡ 최순실이 잘했다는거 아니고, 최순실 칭찬하잔게 아니고, 최순실이 쓰레기인건 맞는데 문재인은 그 최순실보다도 무능합니다.
연필깍이
20/10/22 21:05
수정 아이콘
유능의 영역에는 무능을 인정하는것도 포함되어 있는데
다른건 모르겠고 부동상에 대해서는 무능하고, 무능을 인정하지 않는 몰지각까지 보여주네요.

다음주쯤 새로운 부동산정책이 예고되어있습니다.
이제 누구나 아시죠?
잠깐 쪼그라들은 풍선은 쥐어든 주먹 사이로 또다시 삐져나올거라는거.
20/10/22 22:33
수정 아이콘
계속되는 부동산 정책은 무슨 막장 주말 드라마를 보는 느낌..
맥스훼인
20/10/22 23:18
수정 아이콘
상대적으로 싸 보이는거죠...
20/10/23 11:07
수정 아이콘
20/10/23 23:32
수정 아이콘
대전 아파트는 원래 눈좀 낮추면 아주 좋은 동네는 아니더라도 대단지에 초중고 있는 곳 2억 초중반에 살곳 많았습니다.
1년 전에 비해서 많이 오른거에요.
그리고 지금 대전 아파트 가격은 양극화가 갈수록 심화되고 있습니다.
기사는 중위권 아파트를 언급하는데, 인기지역은 서울 부럽지 않게 올라가고 있습니다.
인기지역인 도안신도시나 학군깡패 둔산동은 몇달새 억단위가 바뀌고 있어요.
20/10/23 23:41
수정 아이콘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실패라는 표현도 모자랍니다. 그냥 '참사'에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108247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59118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30] Kaise 19/10/23 81440 16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 jjohny=쿠마 19/11/08 88625 1
89036 [정치] 백신계약이 체결되었다는군요. [78] 해방군6497 20/12/03 6497 0
89035 [정치] 전세대출 역대 최고치 돌파 + 월세 상승률 역대 최고치 기록 [42] Leeka4253 20/12/03 4253 0
89033 [정치] 추미애"검찰당 된 檢에 공포 느껴" feat 노무현, 문재인 지지율 역대최저 등. [169] 노르웨이고등어7842 20/12/03 7842 0
89027 [정치] 검찰총장과 추미애(문재인)의 속도전 [80] 맥스훼인7200 20/12/02 7200 0
89024 [정치] 재건축 실거주 2년, 배우자·부모·자녀가 채워도 인정 [20] 피쟐러4537 20/12/02 4537 0
89022 [정치] 내일 수업 발표 자료 - 정의와 증오와 욕망과 정치 [19] 토루1700 20/12/02 1700 0
89014 [정치] 윤석열을 해임하기 위한 준비가 착실히 진행중입니다. [125] 노르웨이고등어8874 20/12/02 8874 0
89012 [정치] 공공전세 대량 공급 발표 [58] 시니스터5374 20/12/02 5374 0
89010 [정치] 여성가족위 열렸는데…‘발언권 제한’당해 입도 못 뗀 여성부 장관 [54] 죽력고6624 20/12/02 6624 0
89006 [정치] 감사 전날밤 원전파일 삭제...공무원, 윗선 묻자 “신내림 받았나봐” [223] 죽력고13143 20/12/02 13143 0
89002 [정치] 모습을 드러낸 호텔 개조 청년 주택.jpg [178] 끄엑꾸엑12098 20/12/01 12098 0
89001 [정치] 국회를 한 눈에 보는 사이트, 캣벨(Catbell) 소개 [8] Roads go ever on2800 20/12/01 2800 0
88999 [정치] [속보] 법원, 윤석열 직무배제 효력 정지…총장 직무 복귀 [410] 노르웨이고등어20068 20/12/01 20068 0
88997 [정치] 법무부 감찰위 "尹 징계청구·직무정지 부적절" 만장일치 결론 [225] 노르웨이고등어11546 20/12/01 11546 0
88994 [정치] 박재동 화백의 윤석열 뎅겅 만평.. [38] 맥스훼인6542 20/12/01 6542 0
88988 [정치] 윤석열의 자진사퇴가 정 총리에게서 거론되었습니다. [74] 닌자3510127 20/11/30 10127 0
88980 [정치] '윤석열 감찰' 이정화 검사 “검토후 죄가 안된다는 보고서 내용을 법무부가 삭제” 폭로 [402] 노르웨이고등어19519 20/11/30 19519 0
88977 [정치] 서울전세 18년 8개월, 전국매매 17년 6개월만에 최대치 기록 [149] Leeka10411 20/11/30 10411 0
88973 [정치] 비겁한 방역정책.. [312] 움하하14575 20/11/29 14575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