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4/16 20:57:06
Name 티아라멘츠
Subject [기타] 스포) 유니콘 오버로드 제노이라 클리어 후기
사실 제노이라는 진작에 클리어 했는데, 귀찮아서 안쓰다가 지금 쓰게 되었군요.

일단 요약하면, 익스퍼트는 파엠에다 비교하면 하드~루나틱 사이라지만 하드에 가까운 느낌인데
제노이라는 정확히 그 중간쯤에 있는 느낌? 중간중간 빡빡한 맵이 있습니다.

제노이라가 익스퍼트와 다른 점은, 아이템 사용 횟수가 5회로 감소/성회 아이템 비전투중 부활로 너프/적 스탯 증가/브레이브 스킬 사용 빈도 증가 이 정도라고 보시면 되는데..

요약하면 후반부는 막 그렇게 차이 안 나는데, 초중반부가 차이가 좀 납니다. 해보시면 익스퍼트보다는 꽤 빡빡하게 굴러갑니다.
어 이건 내가 익스에선 완승이었는데 얘 피가 남네/ 어 내가 익스에선 완승이었는데 여기선 소모전이네 로 시작해서
아오 이거 기스가 나긴 나냐? 식으로 빡칠 때도 있었습니다.
스탯이 늘어나서, 적 어시가 진짜 엄청 아파지기도 하구요. 한대는 모르겠는데 두대를 맞는 전투는 절대 하면 안되고, 반드시 어시 대응 수단이 있어야 편합니다.
그래서 은근히 해방전 난이도가 익스보다 올라간 감이 있습니다. 지형 거지같이 잡힌 두 개의 탑 외길진입 이런 게 걸려있으면 어지간한 메인스토리보다 귀찮아요. 브레이브 스킬 더 자주 쓰니까 기동성을 더 요구하는 점도 있고.

10레벨 전후 단계가 익스에서도 난이도가 그때 즈음에 오른다고 느꼈는데, 제노이라는 그때 즈음이 제일 빡빡한 편입니다.
그때 즈음엔 적들이 뚫기 빡빡하게 만드는데, 우리 팀 파티들은 딱히 완성파티 꾸리기 어렵거든요.

초반에는 찬스+ 필중 그리폰으로 그 구간 뚫었는데(이쪽 택틱으로 투기장도 20렙 혹은 약간 언더에 아말리아까지 제노이라에서도 뚫립니다. 다만 익스보다 리트를 좀 많이 할 필요는 있음..)
그때부터 3기병 팟 짜기 전까지는 좀 빡빡하고, 르노 영입해서 3기병 팟 짜고나서부터는 그쪽 위주로 게임을 풀면 잘 풀렸고
베렝가리아 얻고 나서는 베렝둠나 팟 중심 캐리로 바스토리아스까지 다 부순 다음에 알비온부터는 유니피 글래시얼 차지 팟/로잘린데 로어 차지 팟 두 개로 바람문/선왕 수문장들 같은 거 부수면서 게임 마무리 했네요.

용병은 드루이드 1명, 소서리스 1명, 페더보우 1명 최후반부까지 고용해서 썼는데,
드루이드>소서리스>페더보우 순으로 체감이 큽니다.
소서리스, 페더보우는 쓰던 인원 업그레이드 느낌으로 쓸 수 있는데, 드루이드는 들어가고 안 들어가고에 따라 파티 질이 차원이 다르게 좋아지게 할 수 있다보니 드루이드만큼은 용병 쓰냐 마냐에 따라 난이도가 좀 차이나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딴 병종은 업글이긴 한데 뭐 그냥 받은 애들 짬통 뒤져서 넣어도 상관은 없다 정도였어서..

요약하면 제노이라 난이도는 초중반부 레벨에서 잠깐 루나틱 비슷해지는 구간이 있긴 한데, 결국 파티 고점이 파엠 캐릭터들 고점보다 말도 못하게 높은 원인이 커서(풍설 잘키운 비병 종반부 고점 정도면 비슷할듯) 후반부 가면 체감상 파엠 하드보다 조금 더 어려운 수준까지 내려갈 수밖에 없는 거 같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4/16 21:11
수정 아이콘
드루이드는 신이야
새벽살이
24/04/16 21:18
수정 아이콘
2회차 난이도가 있다고 해서 캐주얼 스피드런 클리어 후 진행중인데 파엠처럼 혼자 세질 필요가 없고 조합이 가능해서 시너지 효과로 게임이 생각보다 쉬운 것 같습니다. 초중반에 보스 부대 잡을 때 약간 위기가 있기는 하지만 조셉이 파엠의 반드레보다 다재다능해서 부드럽게 넘어갈 수 있기도 하고요.
24/04/16 21:29
수정 아이콘
풍화설월 루나틱 난이도도 초반이 좀 힘들고, 초중반 지나서 용병 고용할 때 쯤이면 전투도 익숙해지죠. 풍설 루나틱 내내 짜증나는 점이라고는 적들의 '증원 즉시 행동' 이었죠
24/04/17 08:18
수정 아이콘
제노이라 손대봤는데 그게 그거더군요. 초반 여주 구할때 보스전이 조금 번거로웠지만 이것도 어차피 1주차때 까다로웠던만큼 준비를 좀 해서 갔더니 어렵지 않게 정리되고...이왕 고난이도 있으니 그때 지원회화 다 열고 즐겨야지 했는데 긴장감이 없어서 아쉽네용.

덤으로 네임드만 키우는 + 여 캐릭 위주로만 키우는 병이 있어서 둠나이트는 아직도 한번을 못써보고 있습니다 (...)
티아라멘츠
24/04/17 08:29
수정 아이콘
솔직히 준비좀 잘 해가면 그게 그거긴합니다
저는 거기 보스전보다는 샤먼 글래디 나오는곳이나 보스전 직후 해방전 쪽이 좀 더 번거롭더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3211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3880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06354 13
79601 [LOL] 2024 LPL 서머 1라운드 조편성이 완료되었습니다. [1] BitSae286 24/05/22 286 0
79600 [스타1] 임성춘 해설이 백혈병 투병 사실을 밝혔습니다. [26] BitSae1505 24/05/21 1505 7
79598 [기타] Dplus KIA, 도마 위에 오르다. [34] AGRS5146 24/05/21 5146 9
79597 [모바일] 기대작 명조:워더링 웨이브의 사전 다운로드가 시작됐습니다. 시작하기 전 소개 글! [22] 대장햄토리1623 24/05/21 1623 0
79596 [기타] 공격, 수비, 죽음을 중심으로 살펴본 게임 속 두려움의 활용 [5] Kaestro1022 24/05/21 1022 3
79595 [모바일] [림버스 컴퍼니] 매력적인 세계관, 좋은 스토리, 멋진 브금, 친화적인 과금셋 [28] Cand4507 24/05/20 4507 7
79594 [기타]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개발 소식이 있네요 [48] 인생을살아주세요6605 24/05/20 6605 0
79593 [LOL] 통산 커리어 벵기>케니언 이 부등호는 참일까? [228] 리힛9813 24/05/20 9813 3
79592 [LOL] LCK 샐러리캡 성적 우수를 올해 만족할 수 있는 선수들 [23] Leeka6155 24/05/20 6155 2
79591 [LOL] 현역 중, 국제대회 우승자들의 우승 커리어 총 정리 [35] Leeka4776 24/05/20 4776 0
79590 [LOL] 국제대회 다전제에서 LCK 상대로 이긴 해외팀들 [20] Leeka4317 24/05/20 4317 0
79589 [LOL] 제오페구케 vs LPL 다전제 상대전적 [27] Leeka4556 24/05/20 4556 1
79588 [LOL] 페이커 명예의 전당 아리 스킨은 5월 22일에서 23일 넘어가는 자정에 공개됩니다 [38] EnergyFlow4958 24/05/20 4958 3
79587 [기타] 다크 소울과 마리오를 필두로 한 게임에서 두려움을 다루는 방법 [47] Kaestro3675 24/05/20 3675 10
79586 [LOL] MSI에서 G2의 스크림 성적 [38] 라면8687 24/05/20 8687 2
79584 [LOL] [MSI] '카서스, 블리츠크랭크, 마오카이'...;조커픽' 자신있게 꺼내든 김정수 감독 [45] Leeka7244 24/05/19 7244 2
79583 [LOL] LCK 팀으로 MSI 우승팀의 또 다른 소소한 특전 [20] manymaster6088 24/05/19 6088 1
79582 [LOL] 24 젠지 로스터 커리어 최신버전 [24] EnergyFlow4639 24/05/19 4639 1
79581 [LOL] 이번 MSI 여러분은 어떠셨나요? [83] 껌정4796 24/05/19 4796 10
79580 [LOL] 페이즈의 누적킬 페이스를 알아보자 [11] Leeka2795 24/05/19 2795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