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7/09 18:50:11
Name Adnan JanuZaj
Subject [소식] “톱클래스 선수의 간절한 열정에 놀랐다”
오늘 아침에 뜬 이용선수의 인터뷰입니다. 일부를 발췌해서 가져와봤습니다.

http://sports.news.nate.com/view/20140709n07686?mid=s0301

◇ 톱클래스 선수가 죽기살기로 뛰더라
“순간의 방심은 무조건 골이더라”. 프로 5년차이자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우승까지 경험한 이용에게도 막상 경험한 월드컵은 상상 이상이었다고 한다. 90분 내내 일정한 체력과 집중력을 지니지 못하면 실점은 불가피하다는 것이다. “러시아전은 애초 수비에 무게를 둔 가운데 무승부를 거뒀고, 알제리전은 다소 공격적으로 나서 이겨야했다. 수비에 살짝 힘을 빼니 무섭게 치고들어오더라. 선제골을 내준 뒤 중심이 흐트러져 아쉽다. 벨기에는 조직적으로 잘 막았는데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했다”. 무엇보다 상대 팀의 톱 클래스 선수들의 투혼은 이용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평가전 때와 정말 다르더라. 전통적으로 한국 선수들이 이 악물고 뛰는 게 장점이라고 하지 않는가. 그런데 상대한 톱클래스 선수들이 죽기살기로 뛰는 것을 보고 놀랐다. 그만큼 월드컵은 만만치 않은 대회고 모두에게 간절함이 크다는 것을 느꼈다”. 가장 인상적이었던 건 알제리 공격진을 이끈 이슬람 슬리마니와 소피안 페굴리였다. “전방부터 압박에 충실하면서 투쟁적인 공격수는 정말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유명 클럽에서 뛴 경험과 의욕이 어우러진 강한 상대였다. 우리 문제점으로 나온 체력 문제부터 경기에 나서는 마음가짐까지 거듭나야 한다는 것을 느꼈다”.

이번 대표팀 선수란 사람들한테는 맘에드는 점을 1g 도 찾을 수가 없네요. 새벽마다 다른국가의 대표팀들이 하나같이 최후까지 투혼을 불살라가면서 몸을 아끼지 않고 뛰는 장면을 본 뒤라서 더욱 어이없네요. 이번 대표팀은 월드컵을 도대체 뭐라고 생각한건지? 경기력 개판쳐도 아시아에서 본선은 나가니까 정말 좋은 경험쌓는 대회라고 생각했나요? 나이어린 선수도 아니고 86년생 선수가 이런생각을 가지고 있다는게 정말 황당했습니다. 제가 보던 월드컵은 항상 대표선수들이 모든걸 다 바쳐서 뛰는 대회였는데 언제부터 국대에게 월드컵이 이렇게 인식되었을까요. 체력과 정신력이 중요하다는걸 월드컵 다끝나고 깨닫는게 도대체 말이나 됩니까 이젠 정말 어디서부터 잘못된건지도 모르겠습니다. 일본한테 7:1로 발려봐야 정신을 차릴까요. 눈물흘리는 다른나라 선수들과 비교되는 국대선수들의 모습을 보면 앞으로도 한국국대축구는 정말 꿈도 희망도 없을것 같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4/07/09 18:55
수정 아이콘
이벤트전으로 생각했나봅니다. 이번 국대는 선수들부터 감독까지 실망이 큽니다.
Arya Stark
14/07/09 18:57
수정 아이콘
그러면 설렁 설렁 뛸 줄 알았니 ?
몽키.D.루피
14/07/09 18:58
수정 아이콘
연수 갔다 온 신입사원이나 할말을 하고 있다니..
시나브로
14/07/09 19:30
수정 아이콘
일침 크크
인간흑인대머리남캐
14/07/09 19:00
수정 아이콘
좋은 경험 하셨나봐요~*^^*
카미트리아
14/07/09 19:01
수정 아이콘
본인이 밞은 땅이 어딘지 모르나 보네요....

누구는 척추 골절이지만 뛸수 있다고 하고..
누구는 코가 부러져도 달렸고...
누구는 이기기위해서 잠도 못 잔다는데...
토죠 노조미
14/07/09 19:04
수정 아이콘
누구는 뇌진탕으로 쓰러졌다 일어나서 뛸 수 있다고 하고...
최종병기캐리어
14/07/09 19:08
수정 아이콘
누구는 이기려고 깨물고...(읭?)
요정 칼괴기
14/07/09 19:09
수정 아이콘
다 몸값이 한국선수 몸값으로 따지면 한국팀 수준의 팀 몇개 만들어 리그 돌릴 이적료의 선수들.
14/07/09 19:14
수정 아이콘
이번 월드컵 대표팀
최악의선수 중에 하나가 이용인데
3경기내내 고속도로뚫렸죠
해외파가 어그로 다 끌어가서 욕을 거의 안 먹더군요

운 좋은줄 알고 다음번에 혹여라도 국대나오면
좋은 실력 좀 보여줬으면
양지원
14/07/09 19:21
수정 아이콘
이용이 이번 월드컵에서 부진한 이유가 울산에서 몇년간 지속적으로 혹사 당해오다 월드컵을 앞두고 체력이 완전히 방전나 퍼져버린게 큰데...
지난 일요일 울산의 조민국 감독이 여전한 혹사 의욕을 보여주셔서 다음 아시안컵이라든지에서 멀쩡히 잘할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보니까 오늘은 아예 선발 출전하네요 크크크크크
양지원
14/07/09 19:15
수정 아이콘
울산선수이자 유일한 국내파 필드플레이어라서 좀 묻어가면서 안까이길 바랬는데
결국 이용도 까이네요 잘묻어가고 있었는데ㅜㅜ 크크
스웨트
14/07/09 19:18
수정 아이콘
월드컵 최악의 선수 150인에도 이름이 올랐죠.
그 태극마크가 그냥 오바로크가 아니라는걸 이제라도 좀 깨닳길 바랍니다.
Adnan JanuZaj
14/07/09 19:36
수정 아이콘
찾아보니 586명중에 508위를 했군요. 이선수 뒤에 80명이나 더 있다는게 놀랍습니다. 밑에있는 선수들은 도대체 월드컵에서 무슨짓을 한건가요..
이지스
14/07/09 19:47
수정 아이콘
카메룬 다수포진 예상해봅니다
로랑보두앵
14/07/09 19:29
수정 아이콘
아....이건 아닌데요...
14/07/09 19:31
수정 아이콘
정말 아시아 예선이 너무 쉬운 듯...;;
꽃보다할배
14/07/09 19:35
수정 아이콘
그렇게 경험치를 또하나 올렸습니다 아르헨의 어떤 선수는 세계 최고임에도 우승을 위해 조력자를 자처하는데 말이죠
14/07/09 19:36
수정 아이콘
감독의 마인드부터가 월드컵을 자기 커리어 중 하나로 여기는 것이었으니 선수들도 거기에 영향 받는게 당연하죠. 남의 돈으로 좋~은 경험 하셔서 참 좋겠습니다
14/07/09 19:45
수정 아이콘
선수나 감독이나...
Neandertal
14/07/09 19:48
수정 아이콘
아시아 티켓 4장을 그냥 주지 말고 각각 북중미, 남미, 아프리카, 유럽 팀과 플레이오프로 본선을 결정하면 어떨까 싶기도 하네요...물론 실현 가능성 0% 이지만...--;;;
14/07/09 19:51
수정 아이콘
프로 마인드 자체가 유럽, 남미 선수들과 너무 차이나네요. 월드컵 예선이 너무 쉬웠나 봅니다. 다음엔 아시아 티켓이 1장 정도만 되어도 저는 납득하렵니다. 뭐 그럴일은 없겠지만
14/07/09 20:08
수정 아이콘
그럼 코랜드파일날(?)을 제외하고 전세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대회에 참가하는데 죽기살기로 뛰지 설렁설렁뛰나?
이게 말이야 막걸리야..
찌질한대인배
14/07/09 20:20
수정 아이콘
이걸 말이라고 ㅡㅡ;;;
Neandertal
14/07/09 20:29
수정 아이콘
정말로 월드컵을 프로야구나 프로농구 올스타 전으로 생각했단 말인가?...--;;;
14/07/09 20:57
수정 아이콘
뭐 선수만 문제겠습니까?
그냥 u-25 대회로 취급했던 감독 밑에서 이상한 물이 든 선수일 뿐이죠.
14/07/09 21:00
수정 아이콘
그놈의 으리때문에 실력이나 마인드나 자격이 없는 선수들이 너무 많이 승선했던 국대네요.
저 신경쓰여요
14/07/09 21:05
수정 아이콘
진짜 '경험'하러 월드컵에 갔다 온 모양이네요 크크크크크크크

그 무대가 진짜 내 모든 걸 쏟아부어야 하는 장이라고 생각한 사람이 진짜 대표팀에서 몇 명이 안 된단 말인가? 개탄스럽네요
14/07/09 21:09
수정 아이콘
이번 월드컵에서 한국보다 개판이였던 나라는 카메룬밖에 없지 않나 싶습니다..

같은 아시아인 이란이나 일본, 호주는 결과와는 별개로 모든걸 쏟아붓는 의지가 보였는데..
단지날드
14/07/09 21:11
수정 아이콘
요즘 보면 우리나라 국대들 중 상당수가 소시오패스들이 아닌가 싶어요
14/07/09 21:16
수정 아이콘
아 좀 생각없음 입이라도 닫고 있어라 진짜..;;
14/07/09 21:25
수정 아이콘
성룡이형도 놀랐는지 좀 물어봐 줘
14/07/09 22:23
수정 아이콘
뭐래 이....이 그냥 월드컵예선에서 떨어지는게 월드컵질을 위해 낫겠네요. 승점 바치러 가나..
기다린다
14/07/09 22:37
수정 아이콘
음... 이런 마인드의 선수들이 포진한 팀이.. 상위권으로 올라갔다면.. 그 대회가 이상한 대회일듯...

떨어진게 당연하네요... 이 팀이 올라가면 그게 문제
추억이란단어
14/07/09 23:26
수정 아이콘
아니 지금 이게 제정신으로 할수있는 말인가요 ?
국가대표로 월드컵 나갔다 와서한단소리가....
개평3냥
14/07/10 00:46
수정 아이콘
절망적이군요 이젠.....
이정도로까지 선수들을 타락시킨 축협과 홍명보는 축구계에
몸담을 자격이 있는건지
썰렁한 마린
14/07/10 08:23
수정 아이콘
이제는 화가 나기 보다는 어이가 없어서 웃음만 나오네요
하긴 감독부터 마인드가 엉망이었는데 선수들이야 어떠 했을지 훤함...
14/07/10 11:59
수정 아이콘
허..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747 [소식] 독일 우승 이모저모 [3] 사티레브10304 14/07/14 10304
2741 [소식] 핏빛투혼 슈바인슈타이거 활동량 [42] 저 신경쓰여요12672 14/07/14 12672
2738 [소식] 이청용에게 살인 태클을 당한 반덴 보레가 시즌 전반기 아웃을 당했습니다. [12] 저 신경쓰여요19073 14/07/13 19073
2733 [소식] 메시에게 보내는 마라도나의 영상 편지 [4] 사티레브10347 14/07/12 10347
2732 [소식] 카펠로가 청문회를 거부하고 사임한다는군요. [18] 저 신경쓰여요12063 14/07/12 12063
2714 [소식] 황보관 기술의원장 사퇴의사 전달 [21] Leeka7261 14/07/10 7261
2713 [소식] [홍명보 사퇴] 허정무 부회장, 홍명보 감독과 동반 사퇴 [55] 돼지불고기6712 14/07/10 6712
2704 [소식] 홍명보 국가대표팀 감독 사퇴 [46] 몽키.D.루피6962 14/07/09 6962
2702 [소식] “톱클래스 선수의 간절한 열정에 놀랐다” [38] Adnan JanuZaj7312 14/07/09 7312
2666 [소식] 이런 자가 국대 감독이었으니... [107] ㈜스틸야드9331 14/07/07 9331
2663 [소식] 월드컵 단신 [8] 멜라니남편월콧4780 14/07/07 4780
2654 [소식] 네이마르 척추 미세골절. 브라질 월드컵 더이상 나오기 힘들듯 [17] Duvet6420 14/07/05 6420
2650 [소식] 8강 1일차 오늘의 중계진과 잔여경기 sbs중계진 [7] 옐로우5727 14/07/04 5727
2646 [소식] 아기레 감독, 일본 축협에 기술위원장 겸직 요구 Korea_Republic5497 14/07/04 5497
2644 [소식] 알제리 축구의 현황 [24] Leeka6865 14/07/03 6865
2639 [소식] 대표팀 월드컵 결과를 책임진 사람 [2] Adnan JanuZaj5202 14/07/03 5202
2635 [소식] 홍명보 감독 유임 [72] shasty7265 14/07/03 7265
2633 [소식] 곽태휘 "선배들이 보인 투혼이 지금의 선수들한테선 ‘찐하게’ 느껴지지 않았다" [50] ㈜스틸야드8990 14/07/02 8990
2632 [소식] [기사] ‘맏형’ 곽태휘의 마지막 월드컵, 지금은 말할 수 있다! [1] Kronen5507 14/07/02 5507
2619 [소식] 의리 축구는 계속된다. [30] 땅콩만두6393 14/07/01 6393
2608 [소식] 홍명보 감독 유임 지지 기사들이 올라오네요. [90] 국진-_-8255 14/06/30 8255
2590 [소식] 김승규선수 인터뷰.. [1] V.serum6308 14/06/28 6308
2584 [소식] 외신이 김승규를 높이 평가하고 있군요. [45] 저 신경쓰여요8330 14/06/27 833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