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6/16 10:39:53
Name 구밀복검
Subject [분석] 아르헨티나의 전술은 이해할만은 합니다.
수비력이 강한 팀은 아니니 후방에 남기는 인원을 늘릴 수밖에요. 물론 예선 실점률을 근거로 아르헨티나 수비력 좋다는 이야기를 할 법도 하겠습니다만, 그거야 지금처럼 수비에 집중할 때의 이야기고, 다른 팀들처럼 중원 싸움 하고 공격 인원 적절히 늘려가며 운영하면 지금 같은 수비 안 된다고 봐야죠. 저렇게 6~7명 상시적으로 후방에 남겨두면서 실점이 많다면 그야말로 기현상일 것입니다. 오늘의 실점 장면만 보더라도, 이미 후방에서  6~7명이 대기타면서 갖춰진 수비 하고 있는 상황이었는데도 페르난데즈가 라인 브레이킹 하려는 이비세비치 움직임 완전히 놓치면서 어이없게 실점을 허용했었죠. 실점률만 가지고는 수비력을 알 수 없으며, 1골을 먹어도 까일 수비가 있고 3골을 먹어도 호평 받을 수비가 있다는 것을 입증하는 좋은 예랄까요.

그나마 지역예선에서는 이과인/아구에로/메시/디마리아 등이 소수로도 꽤 위력적인 공격력을 내오면서 저런 극단적인 분업 전술이 먹힌 거고요. 사실 3~4명 가지고서도 공격이 그럭저럭 된다고 하면 나머지는 수비만 해도 나쁠 건 없긴 합니다. 물론 오늘은 공격진이 다들 망이었지만...근본적인 아이디어만 놓고 보면 9백 뻥축 역습과 크게 다를 건 없긴 합니다. 정상적으로는 수비가 안 되니 수비 인원 늘리고, 개인 능력 믿고 단순하게 역습. 그저 수비 인원과 공격 인원의 숫자만 다를 뿐이죠.

물론 이해할만하다는 것은 그것이 비합리적인 동기에서 기인한 것이 아니라는 이야기일 뿐 최선의 형태임을 의미하진 않겠습니다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꽃보다할배
14/06/16 10:54
수정 아이콘
첫경기니 몸풀려고 하는 듯 합니다. 오히려 토너먼트로 가면 무서운게 조별 예선에서 시동거는 팀이죠. 네덜란드 같이 몰아치는 스타일은 정작 토너먼트 올라오면 8~4강에서 고비를 받아 떨어집니다. 네덜란드 수비가 공격에 가려져서 그렇지 경험면에서는 아르헨보다도 아래인 팀이죠.
제가 보는 스페인 - 네덜란드는 스페인이 통상 조별예선 힘 배분하려다가 된통 당해서 이제 죽을둥 살둥 매진해야하는 입장 (그래서 스페인도 조2위되서 브라질 만나 광탈) 으로 다급해진 것이고, 아르헨은 조별 국가들이 만만하니 특히 오늘 잘 풀고 가서 나머지 경기 컨디션 점검하고 토너먼트부터 본격 움직일 듯 합니다.
오늘은 공격진이 후반 메시 빼곤 다 망은 맞습니다만은 보스니아가 압박 축구를 엄청 잘했다는 칭찬도 해야할 듯 싶구요. 수비를 늘리는 방식은 수비 자체를 늘린다기보다 마스체라노가 수미와 수비를 클럽에서 병행하다보니 다소 쳐지게 운영해서 그런것도 있습니다. 오히려 후반엔 가고 나오면서 전체적으로 윙어들도 위로 치는 모습들이 자주 보였습니다. 그러다 오히려 이바세비치한테 역습골도 먹었지만요.
애패는 엄마
14/06/16 12:39
수정 아이콘
전술 동기 자체는 이해할만한데.. 6~7명을 남겨두면서도 골 장면 제외하고도 선수 계속 놓치는 게 깝깝하네요. 생각보다 오프사이드 라인은 잘 걸긴 했지만요. 진짜 능력들이 다재다능한 공격진들이 알아서 하라는 것도 이해가 가는데 이게 오늘처럼 2명만 컨디션 나가리되도 해결 방법이 없다는게 참 문제네요. 그런 전술 자체도 사실 그냥 아르헨티나 선수진을 보면 누구나 한번쯤 생각해볼만한 고민해볼만한 전술이라서 아예 이해 안가는 것도 아니고 대신 누구나 생각할만한 전술이니 그리 탁월하지 않다는 것도 문제이자 아쉽고. 가장 큰 문제는 꺼냈으면 좀 날카롭게 갈고 닦았어야 하는데 완성도가 필요하냐 싶기도 하지만 완성도 자체도 아쉬워보이니.

뭐 과거 월드컵처럼 신은 신명나게 내놓고 경기는 지는 현상의 반대이려나요.
Korea_Republic
14/06/16 13:05
수정 아이콘
아르헨티나는 아직 컨디션이 올라오지 않은듯 합니다. 우승후보급 팀들은 조별리그 막바지에 컨디션이 올라가도록 맞춰놓으니깐요. 그리고 보스니아가 생각보다 준비가 잘된 팀이라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효율적인 압박으로 아르헨티나에게 이렇다할 찬스를 주지 않았죠. 보스니아가 2실점을 하긴 했는데 한 골은 자책골이고 또 한골은 메시의 개인기에 의한 골이었습니다. 막강한 아르헨티나 공격진의 유기적인 플레이를 나름 잘 막아냈다는 점에서 칭찬할만 합니다.
14/06/16 17:35
수정 아이콘
대한민국?!
로쏘네리
14/06/16 13:14
수정 아이콘
근데 후방에 6~7명씩, 그것도 역습상황도 아니고 가만히 진치고 있는데 뒤로 들어가는 공격수 움직임 놓쳐서 실점을 했다는건........
뭐 디마리아, 이과인만 좀 살아나게 되면 수비진에서 3골 먹히고 공격진에서 4골 넣으면 되겠네요 크크
Korea_Republic
14/06/16 13:19
수정 아이콘
수비진이 3골을 먹히면 공격이 4골을 넣으면 된다던 그분이 생각납니다. 2군에 가까운 스쿼드로 독일의 1군을 격파했던 그분.
14/06/16 13:20
수정 아이콘
문제는 이런 철저한 분업(...) 축구로 강팀들과의 경기에서 경쟁력이 있겠냐는건데 오늘 경기만 놓고 봐서는 비관적이네요.
공격은 공격대로 메시에게 의존하고, 수비는 수비대로 숫자가 충분해도 강팀들을 상대했을 때는 버티지 못할 느낌이라..
주먹쥐고휘둘러
14/06/16 14:10
수정 아이콘
마라도나, 바티스타, 사베야까지 요 근래 아르헨티나 감독들은 다들 메시를 프리롤로 활용하려다 동반 침몰하는 모양새인데

이쯤되면 메시를 제외한 팀 구성을 생각해봐야 하는거 아닌가 싶습니다.
14/06/16 22:35
수정 아이콘
클러치때문에 안쓸수없죠

다른 선수도 아니고 '메시'인데
14/06/16 17:33
수정 아이콘
아르헨티나는 좀 두고 봐야 하는 것이, 일단 대회 개막 전 예상대로라면 F조 자체도 16강을 걱정할 필요가 없는 꿀조일 뿐더러 16강에서 만나게 될 팀도 스위스 또는 프랑스가 유력한데 컨디션이 바닥만 치지 않으면 아르헨 입장에서 꽤나 할만하다는게 중론이었죠. (뚜껑을 열어본 결과 프랑스와 스위스의 폼이 예상보다 좋은 상태입니다.) 아마 컨디션 조절을 보통의 대회보다 더 멀리 내다보고 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요정빡구
14/06/16 19:16
수정 아이콘
조가 너무 꿀조라서.........
좀 지켜봐야할것 같아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457 [분석] "러시아전 비기고 알제리전 대패”.. 월드컵 성지글 ‘화제’ [4] 광개토태왕2878 14/06/23 2878
2456 [분석] 이번 월드컵에서의 박주영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23] Blooder3237 14/06/23 3237
2453 [분석] 우리 국가대표...저의 견해는요... [37] 전영소년3889 14/06/23 3889
2451 [분석] 우리나라와 알제리 경기를 보고난 후 느낀점 [7] 혼조2864 14/06/23 2864
2450 [분석] 알제리전 후기 - 전술의 완벽한 실패 [14] 스핀3182 14/06/23 3182
2433 [분석] 어느 한 커뮤니티의 예언가. [5] Realise3033 14/06/23 3033
2432 [분석] 미국 정말 멋진 팀이네요. [8] 꽃보다할배2585 14/06/23 2585
2398 [분석] 우리의 평생 친구 "경우의 수"를 살펴보겠습니다. [39] 어리버리2901 14/06/23 2901
2392 [분석] KBS해설위원들의 한국 vs 알제리 예측 [13] 사티레브3147 14/06/22 3147
2380 [분석]  A~E조 경우의 수 정리 [4] 콩먹는군락2259 14/06/21 2259
2371 [분석] 수아레스의 결정력을 만든 카바니의 헌신 [9] 파이란3263 14/06/20 3263
2355 [분석] 따봉월드컵에서 이영표가 스페인 몰락 예상했던 영상.avi [18] 해비3221 14/06/19 3221
2342 [분석] 데이터로 보는 박주영 vs 이근호 [79] ㈜스틸야드4448 14/06/18 4448
2341 [분석] 한국의 월드컵 30호골 주인공은 과연 누구??? [12] Korea_Republic2707 14/06/18 2707
2332 [분석] 이쯤되면 박주영 붙박이로 썼으면 좋겠습니다. [46] 주먹쥐고휘둘러3927 14/06/18 3927
2315 [분석]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에 대한 짧은 생각. [17] 대한민국질럿2879 14/06/17 2879
2309 [분석] 뮐러의 다득점에는 이유가 있다. [5] 구밀복검2821 14/06/17 2821
2307 [분석] 역대 월드컵 경기당 평균 득점 정리 [2] 3054 14/06/17 3054
2290 [분석] 아르헨티나의 전술은 이해할만은 합니다. [11] 구밀복검3556 14/06/16 3556
2276 [분석] 이번 월드컵 최대 변수는 비 입니다. [3] 막강테란2653 14/06/15 2653
2259 [분석] 아래아래 예언자 이영표 동영상입니다. [17] Darwin40783420 14/06/14 3420
2225 [분석] 한국 VS 가나전 소감 [29] 잠잘까3144 14/06/10 3144
2206 [분석] 아주리를 간략히 살펴보자. [3] Friday132038 14/05/23 203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