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4/19 13:09:25
Name 윤석열
File #1 4444.jpg (392.0 KB), Download : 246
Link #1 점프볼
Link #2 https://m.sports.naver.com/basketball/article/065/0000261859
Subject [스포츠] 신한은행, 최이샘·신이슬 동시에 품었다…김아름도 재계약


인천 신한은행은 19일 보도자료를 통해 "FA를 통해서 최이샘과 신이슬을 각각 계약 기간 3년에 연간 총액 3억 5000만 원(연봉 3억 원, 수당 5000만 원), 계약 기간 3년에 총액 1억 5000만 원(연봉 1억 2천만 원, 수당 3000만 원)의 조건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우리은행 진짜 비상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도날드트럼프
24/04/19 13:16
수정 아이콘
올해 여농 스토브는 변화가 참 많네요 신이슬도 이적하네.......
그리고 신한은행은 구나단감독 첫해가 참 재밌는 농구했는데 얼른 감좀 잡았으면 좋겠어요
개인적으로 신한의 딜레마는 신한의 색깔이 제일 잘 나올 때가 강계리 나올 떄인데
문제는 그녀도 슛없는 단신포가의 대명사 흑흑
윤석열
24/04/19 13:16
수정 아이콘
재미있는 농구가 아니라
김단비 GO...

결국 김단비 선수 이적하자마자
멸망했죠 ㅠㅠ
도날드트럼프
24/04/19 13:21
수정 아이콘
김단비 go긴 했는데 그래도 뭔가 한칼 있었던 농구는 맞죠
심지어 김단비 시즌초반에 없을 때 막 kb인가 우리은행인가도 잡지 않았어요?
그리고 저번시즌을 멸망이라 하기에는 그래도 4강은 들었고
김단비를 대체하지 못했다는 당연히 동의합니다.
솔직히 지금 지수팍 없으면 김단비가 지수팍의 위치에 있을 거 같음...보면볼수록 대단한 선수.....
윤석열
24/04/19 13:25
수정 아이콘
옛날 여자농구 담당 트레이너분을 사석에서 뵌적이 있었는데
하시던 소리가
"김단비선수는 근질 자체가 아에 다른선수에요"

정말 무시무시한 선수죠...

구나단 감독님이
먼가 새로운 농구를 보여줄 것 같았고 WKBL에 신바람을 불어올것같았는데
아쉽긴합니다. ㅠㅠ
하긴 신바람농구도 선수단이 지원해줘야...
24/04/19 13:30
수정 아이콘
이연화-김연주-최희진-김단비-박언주 5명으로 퓨쳐스 리그 참여했던 시절에 처음으로 봤는데 그때부터 눈에 띄는 선수긴 했지만
이 정도 위치까지 성장할거라 예상하진 못 했는데 이후에 신한은행 전성기를 이끄는 선수가 되더군요.
처음 봤을 땐 파워포워드에 가깝게 인사이드 위주로 했는데 점차 올라운드 플레이어로 변한 것 보면 참 대단한 선수인 것 같습니다.
수리검
24/04/19 13:36
수정 아이콘
신이슬이 그래도 자리를 잡네요

4인 보호하고 누가 데려가나 싶었는데
확실히 신한이면 해볼만하다는 (...)
윤석열
24/04/19 13:38
수정 아이콘
신이슬 구슬 강계리 김진영인가 그럼...
코리엠
24/04/19 14:03
수정 아이콘
위성우감독은 우뱅 처음 부임했을 때 느낌이겠네요
다 나갔네 진짜
누구세요
24/04/19 17:46
수정 아이콘
이쯤 되니까 오히려 약간 기대도 되는 우뱅팬입니다. 3~4년은 봄 농구 못할거라 각오 중인데 재밌게 만들어봤음 좋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6130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3705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9379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10540 0
83035 [연예] [QWER] 대학교 축제 스탬프 모으는 중 [2] 네야130 24/05/30 130 0
83034 [연예] 엔믹스 무대 음향사고, 사실은 연출되었다? [1] 조선제일검181 24/05/30 181 0
83033 [스포츠] [MLB] 오타니 오랜만에 홈런 [6] kapH1514 24/05/30 1514 0
83032 [스포츠] MLB 김하성 시즌 7호 홈런.gif (용량주의) [8] SKY921940 24/05/30 1940 0
83031 [연예] 하니는 춤을 얼마나 잘추는 걸까? [19] 문인더스카이5893 24/05/30 5893 0
83029 [스포츠] [해축] 바이에른 뮌헨, 뱅상 콤파니 감독 선임 [16] 버스탈땐안전벨트3642 24/05/30 3642 0
83028 [스포츠] [KBO] 야구는 이런 디테일한 플레이들이 좋아요 [7] LowTemplar4484 24/05/29 4484 0
83027 [스포츠] [K리그] 감독이 정말 중요합니다. [22] TheZone4182 24/05/29 4182 0
83026 [기타] 침잠, 그리고 <Circles> (앨범 추천) [1] aDayInTheLife1314 24/05/29 1314 0
83025 [스포츠] [해축] 바르셀로나 한지 플릭 감독 선임 [9] 손금불산입2893 24/05/29 2893 0
83024 [스포츠] 설계자 CGV 에그 파괴 [20] SAS Tony Parker 4978 24/05/29 4978 0
83023 [스포츠] 이적 하자마자 라팍에서 홈런 치는 삼병호.mp4 [27]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4924 24/05/29 4924 0
83022 [스포츠] [KBO] 삼성 박병호 홈런 [7] TheZone2994 24/05/29 2994 0
83021 [연예] [퓨리오사] 확실히 흥행 안 되네요. [33] 우주전쟁4788 24/05/29 4788 0
83020 [연예] 이달소 출신 이브의 솔로 미니 1집 'LOOP' M/V [3] Davi4ever1119 24/05/29 1119 0
83019 [스포츠] 해축팬들의 최신 줄세우기 놀이 [103] EnergyFlow5504 24/05/29 5504 0
83018 [스포츠] KIA, 크로우 대체 용병으로 캠 알드레드와 계약 [27] 캬라3327 24/05/29 3327 0
83017 [스포츠] [김성근 칼럼] 한화는 왜 매번 타이밍이 어긋나나 [73] 갓기태5819 24/05/29 5819 0
83016 [연예] 뉴진스 '하우 스위트' 뮤비는 왜 연령제한이 걸렸나? +무너진 하이브 채널 알고리즘 [45] 조이7228 24/05/29 722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