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9/16 08:06:24
Name 매일푸쉬업
File #1 1568578003675.jpg (231.2 KB), Download : 1
Link #1 구글
Subject [연예] 봉준호 '기생충' 오스카 가능성 높아졌네요.jpg (수정됨)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577656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토론토 국제영화제에서 3등 상을 수상]했습니다.

오스카(=아카데미) 시상 시즌을 고려하여 10월 11일 북미 개봉이 예정되어 있고요.

최근 토론토영화제 관객상 수상작들 성적을 참고해 보면
한국영화사 100주년만에 최초로 오스카 노미네이트는 확실해 보이고 [외국어영화상(=국제장편영화상) 수상]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는데요.

흥행성은 거의 안 보고 작품성 위주로 보는 3대 영화제에 비해 오스카는 흥행성도 어느정도 보기 때문에 3대 영화제 대상 수상작이 오스카에서 상을 못 받는 경우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기생충'은 어느정도 흥행성도 있기 때문에 더 가능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관객상 수상이 의미있는 것이고요.

개인적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과 더불어 3대 본상(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중에 하나라도 노미네이트 되었으면 좋겠네요. 미국 영화가 아니라서 수상은 힘들어 보이고요. 대신 봉준호 감독 차기작이 미국영화라고 하니 그 영화로 기대해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곧미남
19/09/16 08:21
수정 아이콘
오스카 3대 본상에 기생충 노미네이트가 가능한가요?
돌심보
19/09/16 08:30
수정 아이콘
'어머나 세상에' 입니다!
19/09/16 08:31
수정 아이콘
단순히 자격요건만을 말씀하신거라면, 가능합니다.
빨간당근
19/09/16 08:41
수정 아이콘
오우~ 좋은소식이군요!
IZONE김채원
19/09/16 08:48
수정 아이콘
애널들이 바른손이앤이와 스튜디오드래곤 두 종목을 테마주로 놓고 푸쉬하던데 먼저 움직인건 스드더군요. 아스날연대기 보면 기대가 전혀 안되는데...
바른손은 3분기는 적자일거라 지금 시세보다 몇 십원 밀린 다음에 북미 개봉에 맞춰서 반등해서 올라가면 1900원 1차 매도 2000원 2차 매도
이렇게 얘기하는데....
저는 똥 손이라 구경만 하다가 늘 매도 타이밍을 놓치더라구요 크크크
곧미남
19/09/16 08:59
수정 아이콘
아 그렇군요.. 저기는 미국영화만 가능한줄 알았네요
독수리의습격
19/09/16 09:07
수정 아이콘
아카데미 시상식은 국적이나 언어와는 상관 없이 일단 LA에 위치한 극장에서 7일 연속 상영만 되면 어떤 작품이든 후보작에 오를 수 있습니다. 인생은 아름다워나 와호장룡같은 작품도 작품상에 노미네이트 된 걸로 기억하네요.
19/09/16 09:37
수정 아이콘
바른손이앤에이 8월초 1400원대에 들어와서 잠복하고 있는데, 이제 좀 꿈틀하는군요 크
1perlson
19/09/16 09:46
수정 아이콘
많이 노미네이트 되고 수상도 해서 화려한 패키징의 4K블루레이 발매를 해줬으면 좋겠네요. 코멘터리 포함해서!!
매일푸쉬업
19/09/16 09:49
수정 아이콘
노미네이트는 가능하지만 본상 수상작은 거의 다 미국영화입니다.
곧미남
19/09/16 12:57
수정 아이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곧미남
19/09/16 12:58
수정 아이콘
그렇죠 올해 로마를 좀 기대했지만 결과는 역시나
월클토미
19/09/16 15:07
수정 아이콘
디카프리오 이야기 듣고 엄청 가림 심한 영화제인 인상이 있는데요...
노이즈캔슬링
19/09/16 16:18
수정 아이콘
어... 그런데 콜미 바이 유어 네임이 오스카 외국어영화상 받진 못했을텐데요.
19/09/18 11:23
수정 아이콘
지금 보니 1, 2, 3위 다 좀 코미디가 강하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4]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20/05/10 5812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11/08 53202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03/15 82237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130511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212958 0
50116 [연예] [BTS] 페스타 기념 정국의 솔로곡 'Still with you'가 공개됐습니다. [1] 감별사396 20/06/05 396 0
50115 [연예] [맛남의광장] 라면회사에1라면 2다시마 요구하는 백종원 [11] Croove2719 20/06/05 2719 0
50114 [연예] [다이아] 6th MINI ALBUM 'Flower 4 Seasons’ Special Film [1] TWICE쯔위262 20/06/05 262 0
50113 [연예] [러블리즈] 막내 예인이의 23번째 생일 브이앱.gif (데이터) [2] 나의 연인745 20/06/04 745 0
50112 [스포츠] {KBO/LG] Dr. K (데이터 주의) [14] 무적LG오지환1201 20/06/04 1201 0
50111 [연예] 음원'깡'자가 등장했습니다.jpg [37] 안유진5211 20/06/04 5211 0
50110 [연예] 슬의생 보셧던 분들이라면 꼭은 아니라도 한번은 보셔야 하지않겠나... [15] 키토3132 20/06/04 3132 0
50109 [스포츠] [KBO] 타격 양극화 [16] 의미부여법2319 20/06/04 2319 0
50108 [연예] 김광석 권진원 행복의 나라로. kien1158 20/06/04 1158 0
50107 [스포츠] 크보 오늘의 행복 수비 [27] 길갈3508 20/06/04 3508 0
50106 [스포츠] [KBO] 조류 동맹 [14] 의미부여법2565 20/06/04 2565 0
50105 [연예] [트와이스] 엠카 MORE & MORE 컴백무대 [13] 그10번1177 20/06/04 1177 0
50104 [스포츠] 한화야구가 이렇게 해롭습니다 [22] 살인자들의섬3210 20/06/04 3210 0
50103 [스포츠] [K리그1] 흔한 마스코트 홍보 영상 [1] RFB_KSG691 20/06/04 691 0
50102 [스포츠] 오늘 알칸타라 160km 강속구.gif [2] 피쟐러2633 20/06/04 2633 0
50100 [스포츠] [KBO] 투수앞 3루타 (1움짤 9mb) [23] 의미부여법2871 20/06/04 2871 0
50099 [연예] 역대 아이돌그룹 앨범판매량 TOP10 [4] MBAPE929 20/06/04 929 0
50098 [연예] 개콘이 마지막 길에 개그를 치고 갑니다. [20] 동굴곰3562 20/06/04 356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