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2/01/15 07:48:05
Name 소목
Subject [삭제예정] (정치) 민주당 내 파벌싸움 구도가 어떻게 되나요?
정치관련 글이라 규정위반시 바로 수정 or 삭제를 위해
삭제 예정으로 올렸습니다.
-------------------------

한창 친이vs친박 친흙탕 싸움처럼
현재 민주당도 계파별 힘싸움 하는 중이라는데,
그래도 친이친박때보단 사이도 좋은거같고
크게 갈등을 티내지도 않아서
누가 어느쪽인지도 구분이 잘 안가네요.


-문재인 계열 (시민참여 계열?)
문재인 이낙연 안희정 김경수 박원순

-이해찬 계열 (운동권)
조국 추미애? 이재명 유시민


현재 언론에 비춰지는 걸로 판단해보면
얼추 이렇게 파악되는데 거물급중에 포지션 표현한 사람은 누가 또 있을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부스트 글라이드
22/01/15 08:23
수정 아이콘
(수정됨) 민주당은 뚜렷한 계파랄께 없습니다. 굳이 매기고자한다면 공천때 조금이라도 입김센사람에게 부탁들어주는 계파아닌 라인정도는 있을순 있지만, 현재기준으론 사실상 동교동계와의 결별이 마지막 계파갈등이라고 보면됩니다. 큰틀에서는 친문과 비문이 있다고 보시면 되는데 이쪽은 계파라고 하기엔 다른부분이라...

계파가 아닌 민주당내에서 가장 큰 갈등구도는 이낙연과 이재명간에는 있습니다. 이는 친문이나 비문이냐는 차이보다는 성향과 지역차이가 적용되는데 김경수와 안희정을 지지하는 세력은 이들이 사라지자 또다른 친문인사인 이낙연을 지지하게 되었고, 동교동계가 안철수와 같이 갈라진뒤 국민의당이 궤멸까지 가자 호남을 대표하는 토호세력들도 이낙연을 지지하게 되었죠.

반대로 이재명은 수도권에서 강력한 지지세를 얻긴 했지만 민주당내에서 정치적 입지는 매우 옅었습니다. 이는 총선전에 이재명에 대한 판결이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정치인들 입장에선 리스크가 크기 때문에 아무도 이재명에게 붙지 않았습니다. 이로인해서 이재명은 지지기반이 매우 흐렸고 이당시만해도 딱히 이재명을 필두로한 갈등구도가 있을수 없었습니다. 이재명도 바싹 엎드려서 정치를 했구요.

하지만 대선이 되면서 어찌되었든 이재명이 수도권이라는 대형판세에서 큰 지지를 받게되었고 이낙연과 경쟁을하면서 이낙연 지지자로써는 도저히 이재명이 인물로써 이낙연보다 나을것이 없다고 생각했죠. 그러한 갈등구조가 있지만, 이재명은 그럼에도 정치기반이 없는만큼 민주당내에서는 엎드린 자세로 임했고 민주당지도층에서도 바뀔리 없는 경선결과를 받아드려 봉합한것이죠. 딱 그정도입니다. 하지만 형식적 봉합이고 아무리 이낙연이 이재명을 지지하기로 했지만 이낙연 지지세력은 아직도 이재명을 못마땅하게 여깁니다. (자신들은 여태한게 있는데 역배중에 역배당한 심정이라고 봐야할까요. 하물며 경선도 결국에 2강구도로 가면 이재명을 이길수 있을꺼라 생각했는데 도저히 받아드릴수 없는 형태로 패배했다보니...)

이해찬의 경우는 친노인사인데, 따지면 문재인도 친노라서... 거기다가 문재인이 공고한 지지율로 인해서 레임덕이 오지 않아 둘이 사이가 각을칠 이유는 없죠.
스토리북
22/01/15 08:43
수정 아이콘
이낙연 제끼고 이재명이 대형판세에서 지지를 받게 해준 게 이해찬이죠.
이재명이 싱크탱크 이름에 '광장' 박은 게 작년 초입니다. 밀월한 건 훨씬 전부터일 거고.
카바라스
22/01/15 10:46
수정 아이콘
이재명이 대통령이 된다면 그뒤는 모르겠지만 현재는 절대다수인 친문의 간택을 받은 상태고 당내분란이 날게 없죠. 비문들도 비문정도지 반문은 아니고
서류조당
22/01/15 11:03
수정 아이콘
조경태 김한길이 괜히 국힘에 있는 게 아니죠. 지금 민주당은 다 친문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오히려 이재명이 가장 친문이 아닌 상황이죠....
22/01/15 11:04
수정 아이콘
네티즌이 추측하는걸로는 이해찬계가 다 재끼는데 성공했다는 걸로....
22/01/15 12:05
수정 아이콘
임기 말년 대통령 지지도가 이정도면 지금은 계파란 게 고개를 들 수가 없죠. 대통령이 퇴임한 대선 후가 문제지..
꿈트리
22/01/15 12:44
수정 아이콘
노무현계를 계승한게 친문이고, 거기의 수장이 이해찬입니다.
(친문이 득세한 것은 안철수가 동교동계 데리고 나가서 국민의당 창당하게 되면서 그리된 것이구요.)
이낙연은 대표할 때 공천을 주면서 일부 초선의원들의 지지와 전라도계를 갖고 있는게 다입니다.
이낙연 입장에서는 아쉬울 것이 지난 경선 때, 이해찬계가 이재명 손을 들어줬죠.
지금 다시 나오는 것도 어차피 친문이 꽉잡고 있어서 차기 대선을 노리자면 이재명을 지지할 수 밖에 없어서입니다.
불굴의토스
22/01/15 22:30
수정 아이콘
이해찬이니 조국이니 파벌 얘기 친윤쪽에서 돌고있던데...

차라리 이재명 필두로 반문 vs 친문이라면 모를까...문재인 vs 이해찬 건은 레알 말도안되는 소리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62738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83038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25549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157366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204289
161298 [질문] DC 어댑터의 양쪽 극성이 +로 똑같은 제품이 있나요? BTCS전술통제기45 22/01/24 45
161297 [질문] 매일 하나씩 먹을만한 주전부리 추천부탁해요 [4] 연애잘합니다169 22/01/24 169
161296 [질문] 모르는 사람으로부터 입금이 됐습니다. [1] 허느358 22/01/24 358
161295 [질문] 대게 구입처 질문 올립니다! [서울] [1] 회색사과79 22/01/24 79
161294 [질문] 일이든 게임이든 마우스 많이 쓰시는 분들 중, 검지 아프신 분 계신가요? [4] Feitan305 22/01/24 305
161293 [삭제예정] 간단한 수학문제 좀 알려주세요! [7] 쏘군377 22/01/24 377
161292 [질문] 오프라인에서 바로 개통 가능한 알뜰폰이 있나요? [6] 호아킨288 22/01/24 288
161291 [질문] 쉽고 간단한 요리 래시피 채널 [16] 꿀행성476 22/01/24 476
161290 [삭제예정] 구글링 잘하시는분들..! 곤란한 상황이 생겨서 도와주세요 ㅠ [5] 삭제됨706 22/01/24 706
161289 [질문] 27인치모니터 FHD화질과 75인치TV 4K랑 화질 차이가 그렇게 많이 나진 않나요? [3] 격멸362 22/01/24 362
161288 [질문] 30대 직장인 중국어 공부 조언 문의드립니다. [3] FarorNear418 22/01/23 418
161287 [질문] 혹시 부스터샷 잔여백신으로 접종하신분 계신가요? [9] 김유라755 22/01/23 755
161286 [질문] 일본 드라마인데 제목이 기억이 안나네요.. [3] 레너블450 22/01/23 450
161285 [질문] 털약혐)부분적 피부 발진? [7] 쿄우가421 22/01/23 421
161284 [질문] 연말정산 간소화자료 질문 [8] 사하라689 22/01/23 689
161283 [질문] 대기전력 차단 스위치 고장 질문입니다. 전국민 왁싱기원119 22/01/23 119
161282 [질문] 서울에 특별히 맛있다고 생각하시는 소고기집 있으신가요? [17] Closing1025 22/01/23 1025
161281 [질문] 세키로)그래픽카드 질문입니다 [6] 테네브리움408 22/01/23 40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