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1/11/26 09:54:23
Name 마음에걸리다
Subject [질문] 교양과목 같이듣는 여자분 번호를 물어보는게 맞을까요?
교양과목을 같이듣는 여성분이 계시는데 마음에 들어서 번호를 물어보고싶은데
그동안 비대면으로 하다가 최근 대면수업으로 바뀌어서 몇번 못봤고 앞으로 볼 수 있는날도 몇일 안남았습니다.
먼저 친해지고 싶은데 교양과목 특성상 수업도 2교시만하는데 교수님이 타이트하게 하시는분이라 시간도 짧고 다들 수업만들으러 오는 분위기라서 그거도 쉽지않네요.

제가 고민하는건 몇번 보지도 않았고 말한마디 안해본사람이 그런행동을하면 가벼워 보일 수 있고 아무한테나 그러고 다니는 느낌을 줄거 같아서요..  확실하진 않지만 학번을 비교해 봤을때 나이차이는 4살정도 나는거 같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신동엽
21/11/26 10:00
수정 아이콘
저는 기말고사날에 번호물어봐서 사귀었습니당
마음에걸리다
21/11/26 10:11
수정 아이콘
저희는 시험 먼저 끝나면 바로 집에 가는데 먼저 끝내시고 기다리신건가요?
신동엽
21/11/26 11:11
수정 아이콘
21/11/26 10:00
수정 아이콘
일단 바로 대뜸 그러시지 마시고 최대한 옆자리에 앉으시고 사소한 질문이라도 말을 걸어보세요.
조금 늦게 도착해서 지금 몇페이지 하고 있냐고 한다던지, 출석을 불렀는지 물어본다던지, 과제에 대해서 물어본다던지
그러고 말트면 본인 먼저 소개하고 아 어느과 몇학번 누구다. 그러면 아마 상대도 이름과 과정도는 얘기하겠죠. 여기서 똥씹은 표정나오면 접으시면되고...
그러다가 이 과목 듣는 사람중에 아는 사람도 없고 해서 따라가기 어렵다 등의 핑계를 대면서 조심스럽게 연락처 물어보시고 결론적으로는 단계를 밟아나가시는게 좋습니다.
뻔하게 작업거는거 아니냐 라고 생각하실 수 있는데 그 뻔한게 중요한겁니다. 최대한 뻔하게 해서 내가 관심있다는걸 상대에게 천천히 알리는 과정이 중요하죠. 그래야 접근했을때 상대도 준비하고 대응할 수 있지 않겠습니까.
마음에걸리다
21/11/26 10:13
수정 아이콘
와 대박이네요 한수 배워갑니다 감사합니다.
레이미드
21/11/26 13:22
수정 아이콘
이런 게 삶의 지혜인데.. 다 늦어서 이제서야 한수 배우고 가네요. 좋아요 1000개 드릴 수 있으면 드리고 싶습니다.
파핀폐인
21/11/26 14:37
수정 아이콘
진짜 짬에서 나오는 바이브란..
조말론
21/11/26 10:02
수정 아이콘
안물어보면 0이지만 일단 물어보기라도하면 가능성 자체는 생기니까요
윗분 말씀처럼 무작정 번호내놔! 하는거보다 더 좋은 방법이야 많구요
마음에걸리다
21/11/26 10:15
수정 아이콘
지금이 학기 초반이면 우선 친해지고나서 생각해보고 싶지만 앞으로 남은수업이 2번이라 쉽지는 않을거같네요 감사합니다.
개좋은빛살구
21/11/26 10:03
수정 아이콘
저는 무작정 번호 내놔! 하는것도 좋다고 보고
찬찬히 친해지는것도 좋다고 봅니다.
저는 좀 전자에 속하는 편이긴 하지만요 호호
뭐 어떤 방식이든 접근했다가 안되면 마는거지만
접근도 안하는건 가능성을 본인 스스로 0으로 만드는거라 생각합니다.
마음에걸리다
21/11/26 10:16
수정 아이콘
무작정 번호 내놔 를 선호하시는 군요..? 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장가갈수있을까?
21/11/26 10:05
수정 아이콘
어느덧 30대 후반된 사람인데요 후회되는 것 중 한가지가 왜 더 많은 여자들에게 대쉬해보지 않았을까입니다 크크크
마음에걸리다
21/11/26 10:21
수정 아이콘
후회가 남지않는게 정말매우 중요한거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21/11/26 10:06
수정 아이콘
고 하시죠.
마음에걸리다
21/11/26 10:22
수정 아이콘
부처님 말씀이니 새겨 듣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1/11/26 10:08
수정 아이콘
요즘 번호는 물어보는게 아니라 주는거라고 들었습니다.
마음에걸리다
21/11/26 10:23
수정 아이콘
이런 경우가 거의 없다보니 메타파악을 잘 못했네요 크크 감사합니다
Meridian
21/11/26 10:09
수정 아이콘
어차피 말 안걸면 다시볼사람 아니잖아요 크크 설령 까여도 손해볼게 없습니다 고하시죠 크크
마음에걸리다
21/11/26 10:24
수정 아이콘
다시 안볼사람인 거에서 작게나마 용기가 더 생기는거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나른한날
21/11/26 10:13
수정 아이콘
유부남 특 : 무조건 연락처 주고 받으세요. 까여도 손해보는거 아닙니다. 진짜진짜 중요함
마음에걸리다
21/11/26 10:28
수정 아이콘
밑져야 본전.. 좋은 조언 주셔서 감사합니다.
Cazellnu
21/11/26 10:38
수정 아이콘
밥한번 먹자고 해보세요. 아니면 차라도
복권도 사야 당첨이 되는거죠.
마음에걸리다
21/11/26 11:49
수정 아이콘
한번 해보려구요,, 코멘트 감사합니다
The Greatest Hits
21/11/26 10:59
수정 아이콘
까이면 까이는거죠 안해보는것보다는 나아요
마음에걸리다
21/11/26 11:49
수정 아이콘
항상 느끼는건데 후회가 남지않는게 정말 중요한거같아요
21/11/26 11:04
수정 아이콘
그냥 궁금한건데, 마스크 벗은 모습을 보셨는지요? 흐흐
마음에걸리다
21/11/26 11:51
수정 아이콘
못봤습니다 섣부른 판단일 수 있지만 마스크를 뚫고 나오는 아우라가 있어서 한번 도전해보려구요
터치터치
21/11/26 12:35
수정 아이콘
이거 위험하네요 크크크크크

일단 미행이라도 해서 지피지기 부터 하셔야 크크크
21/11/26 15:49
수정 아이콘
헉 절대 스탑
CastorPollux
21/11/26 11:28
수정 아이콘
그냥 밥이나 한번 먹자고 하시면 되죠
마음에걸리다
21/11/26 11:55
수정 아이콘
되면 정말 좋겠네요
21/11/26 11:33
수정 아이콘
번호 물어보는것보단 포스티잇에 제 번호를 적어서 주는게 상대방도 부담이 덜한거같아요. 맘에들면 연락올꺼고.. 연락처를 받아내는것보단 주는게 쉽고..
21/11/26 11:34
수정 아이콘
캔커피든 뭐든 먹을꺼에 붙여서 주세용...
마음에걸리다
21/11/26 11:56
수정 아이콘
이 방법도 좋은방법인거 같아서 고민되네요.. 코멘트 감사합니다
파핀폐인
21/11/26 12:18
수정 아이콘
고우고우!
마음에걸리다
21/11/26 13:26
수정 아이콘
잘됐으면 좋겠어요 ..하하
21/11/26 12:52
수정 아이콘
후기 꼭 부탁드립니다.
마음에걸리다
21/11/26 13:28
수정 아이콘
새드앤딩이 아니라면 고려해보겠습니다!
인생을살아주세요
21/11/26 14:11
수정 아이콘
저도 후기 꼭 기다리겠습니다. 화이팅입니다!! 수업얘기, 노트필기 얘기, 과제 얘기 이런거 물어보시면서 시동 걸어보세요
마음에걸리다
21/11/26 15:26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21/11/26 15:50
수정 아이콘
바로 한번에 가든, 천천히 가든 무조건 하는 게 답 입니다.
저도 나이 먹어가며 느끼는게, 대학생 때 왜 그렇게 적극적으로 만나고 다니지 않았을까 하는 후회가 되네요.

번호 받는거 성공 했다고 해서 김칫국 마실 필요 없고, 거절 당했다고 해서 풀 죽어 있을 필요 없습니다.
그냥 마음 편히 가지시고 고 하시죠.
마음에걸리다
21/11/29 08:59
수정 아이콘
좋은답변 감사합니다
21/11/27 00:34
수정 아이콘
좀더 나이먹으면서 느끼는건데, 그까짓거 까이면 어떻습니까.
쪽팔릴수도 있고, 속상할수도 있겠지만 그거야 시간지나면 다 아무것도 아닌거고 감정에 충실하게 하는게 제일 후회가 안남는것같아요. 10대,20대일때는 까이면 창피할거같아서 적극적이지 못했는데 지금생각하면 대체 왜그랬나싶습니다.

저는 상당히 내성적인성격이지만 지금 마음에드는 여성분 만나면 뭐든 적극적으로 다해볼것같네요 크크 이제는 나이가 많아져서 기회가 많지않다고느껴지니 아쉽습니다.
마음에걸리다
21/11/29 09:00
수정 아이콘
용기가 차오르네요 흐흐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60045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80436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21800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153234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200463
160070 [질문] 노트북 램을 추가하고 싶은데 특정램을 써야만 하나요? [1] 계란말이180 21/12/01 180
160069 [질문] 내셔널 지오그래픽 코스모스 어디서 보나요? [2] 떡국떡238 21/11/30 238
160068 [질문] 스팀에서 파는 EA 게임들은 원래 다 오리진 필수인가요? [3] 예니치카347 21/11/30 347
160067 [질문] 지금 코트 사는건 오바일까요 [6] 형리696 21/11/30 696
160066 [질문] 카카오톡 이미지 공유하기 되시는 분 있나요? [3] 패스파인더302 21/11/30 302
160065 [질문] 술은 무슨 맛으로 먹나요? [95] 계신다1290 21/11/30 1290
160064 [질문] 아이폰 12 PRO 뒷판유리가 깨졌습니다. [2] 백신226 21/11/30 226
160063 [질문] 공차 질문입니다. 알콜프리201 21/11/30 201
160062 [질문] 까치글방, 한길그레이트북스 류의 시리즈 있을까요? 서류조당125 21/11/30 125
160061 [질문] 웹소설 추천 받습니다!!! [32] 채무부존재683 21/11/30 683
160060 [질문] 편하고 질 괜찮고 무난한 신발 브랜드 뭐 있을까요? [18] 깃털달린뱀790 21/11/30 790
160059 [질문] 음식물처리기(싱크리더vs싱크케어) 사용하시는 분 제품 추천 부탁드립니다. [5] 모아찐347 21/11/30 347
160058 [질문] 리테일,홈쇼핑 같이 운영하는 회사에서는 전산프로그램 어떤거 쓰나요? [3] 일정295 21/11/30 295
160057 [질문] 닌텐도 스위치 질문입니다. [14] 톰 요크582 21/11/30 582
160056 [질문] 4인가족 기준 보험비 어느정도 나오시나요 [5] longtimenosee355 21/11/30 355
160055 [질문] 경상도쪽 천문대 갈만한곳 있을까요? [8] 은하관제417 21/11/30 417
160054 [질문] 노트북 화면이 자꾸 꺼집니다. [2] monkeyD166 21/11/30 166
160053 [질문] 중고차 사려는데 골라주세요 [29] 달달합니다778 21/11/30 77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