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8/23 18:12:54
Name 홍승식
Subject 한국인들이 생각하는 부자의 자산 기준.gallup (수정됨)
자게에 정치글이 너무 많아 1 정치글 1 일반글을 쓰기 위해서 올려봅니다. ^^

오늘 갤럽에 들어가 과거 조사를 보다보니까 재밌는 조사가 있더군요.

부자에 대한 인식 - 1993/2014/2019년 비교
https://www.gallup.co.kr/gallupdb/reportContent.asp?seqNo=1034

G20190723_1.jpgG20190723_2.jpg

한국인들이 부자라고 생각하는 기준점이 1993-2014-2019 년에 각각 [13억원-25억원-24억원] 이었습니다.
2014년에 비해서 2019년에 소액(?)이지만 줄어든게 눈에 띄네요.

그림을 보면 15,20,30,50억원이라고 답한 비율은 늘었고, 100억원이라고 답한 비율은 줄었습니다.
역시나 평균의 함정으로 100억원이 줄어드니까 평균이 줄어드네요.
정확한 중간값을 알수는 없지만 두번째 표를 보면 29억까지 답한 비율이 2014년에는 56%p, 2019년에는 57%p 로 2019년이 조금 더 높습니다.
그래도 최빈값은 10억원이 압도적이라 가장 많은 사람들이 10억원이 부자의 기준으로 생각하고 있네요.

세부 답변도 흥미롭습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지역의 평균이 유일하게 32억원으로 30억이 넘고, 광주/전라, 대구/경북이 각각 19억원, 17억원으로 20억이 안됩니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만 20억이 안됩니다. 특이한건 30대가 상당히 낮군요.
직업별로는 학생이 31억원으로 가장 높습니다.
지지성향별로는 진보와 보수는 20억대 초반, 중도와 응답거절이 20억대 후반인 것도 재밌네요.

(전략)
참고로, 통계청의 <2018년 가계금융·복지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가구 실질순자산(전체가구 평균 자산-평균 부채, 부동산 포함)은 약 3.4억이다. 전체 가구의 63.6%가 순자산 3억 미만이며, 10억 이상 보유가구는 상위 6.1%다(→ 2018년 12월 20일 머니투데이 관련 기사)
(후략)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내장미남
19/08/23 18:26
수정 아이콘
(부동산+동산)-빚 인가요 아니면 빚까지 합친걸까요?
홍승식
19/08/23 18:28
수정 아이콘
답변한 사람들의 기준에 따라 다를텐데 대부분 순자산만을 말하지 않았을까요?
19/08/23 18:31
수정 아이콘
30억 있는 사람들은 보통 본인들이 부자라고 생각하지 않더라구요
19/08/23 18:45
수정 아이콘
정말 부자가 아닌 이상 다 같은 생각일것 같습니다.
나까지 서민... 나보다 잘벌면 부자
19/08/23 18:46
수정 아이콘
93년 13억은 강남 아파트 3개 + 조그마한 상가 건물 + 작은 공장있는 소형기업 소유주 정도라고 보면 되겠고
2019년 24억은 강남 아파트 1개네요.
부자의 눈높이가 많이 낮아졌네요.
Thursday
19/08/23 18:52
수정 아이콘
적당한 부자는 자기가 망해봐야 아 우리 집 잘 살았구나. 하고 압니다.
19/08/23 18:52
수정 아이콘
학생은 31억이고 19-29세가 28억이면 학생때는 “이정도는 되어야 부자지!!”하다가 20대후반에 취업하고 보니 “아;;; 이거 불가능하잖아;;;”한다는건가요.
그 생각은 30대에 정점을 찍는군요.
19/08/23 19:03
수정 아이콘
기준은 다르겠지만 노후 보장되면 부자
19/08/23 19:05
수정 아이콘
지역별로 다르겠죠.
서울에 30평대 아파트 한 채만 보유해도 20억 중반인데 해당 지역 거주자들은 아무도 20억을 부자의 조건이라고 생각 안 할 테니까요.
돈퍼니
19/08/23 19:06
수정 아이콘
현실은 난 평생 10억도 못벌겠지...
말코비치
19/08/23 19:28
수정 아이콘
역삼동 정도 아니면 아무리 서울이라 해도 그 가격은 안될껄요. 게다가 ‘순자산’으로 따지면 더더욱이...
명란이
19/08/23 19:47
수정 아이콘
뭣도 모르고 눈만 높은 학생이라고 봐도 될까요...
제 기준에는 30억 정도는 있어야 부자일듯..
꿈꾸는용
19/08/23 19:52
수정 아이콘
정말 [부자]라고 하면 100억은 있어야 하지 않을까 마 그런 생각을...
반포래미안이 오늘보니 32평에 27억이네요;;
꿈꾸는용
19/08/23 19:54
수정 아이콘
강남/서초는 25억 돌파한지 오래고(네임드 아파트 기준) 송파도 20억을 향해 폭주중입니다. 다들 어디서 그렇게 돈이 나는지..
2019 LCK 서머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MirrorShield
19/08/23 19:56
수정 아이콘
저는 100억쯤은 있어야 그래도 부자아닐까...
카레맛똥
19/08/23 19:59
수정 아이콘
노동활동없이 3대가 놀고먹을 재산이 있으면 부자라고 생각합니다..
긴 하루의 끝에서
19/08/23 20:04
수정 아이콘
잘 사는 것에 대한 체감에는 총자산의 규모보다도 유동자산이나 당좌자산의 규모가 훨씬 더 유의미하게 작용할 것입니다. 그래서 서울이나 수도권에 집을 보유하고 있어 총자산의 규모가 큰 사람에 비해서는 총자산 규모도 작고 훨씬 더 낮은 가격의 집을 보유하고 있지만 지방이어서 집 크기라든지 내부 시설이 훨씬 더 좋고 집값이 낮은 만큼 활용 가능한 여유 자금이 많을 경우 오히려 삶 속 부유함은 더 나을 수가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참 희한한 게 본래 같은 말인데도 부자의 기준과 잘 사는 것의 기준은 왠지 좀 다르게 느껴집니다. 그냥 하는 얘기이긴 합니다만 저 같은 경우 총자산 규모를 기준으로 했을 때 부자는 100억 이상, 잘 사는 것은 50억 이상, 좀 사는 것은 20억 이상 정도로 인식합니다. 한편, 일반적으로 요즘 이야기되는 중산층의 삶, 많은 이들이 꿈꾸는 평범한 삶의 모습 혹은 기준이란 대략 총자산 규모 10억 이상 혹은 20억 이상의 삶과 비슷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19/08/23 20:06
수정 아이콘
제가 보유한 아파트만 해도 그정도 됩니다.
구양신공
19/08/23 20:20
수정 아이콘
(수정됨) 30억 위치가 애매하죠...
내장미남
19/08/23 20:21
수정 아이콘
답변감사합니다.
그렇다면 서울경기권에 괜찮은 아파트 빚없이 있으면 부자로 볼수있겠네요ㅠㅠ
19/08/23 20:22
수정 아이콘
공감되네요. 많은 부분이 투자로 들어가 있으니 제가 돈이 많다는 생각을 별로 한 적이 없습니다
아스미타
19/08/23 20:22
수정 아이콘
피지알 가입시보다 자산은 많이 늘었는데
여전히 피지알하고.. 생활은 변한게 없고..
19/08/23 20:25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빚 없이 집 있고, 자본으로 버는 돈이 1,000만원 이상이면 부자라 생각합니다.
쌀스틱
19/08/23 20:42
수정 아이콘
음 가족을 낀다고 해도 30억이면 접을만한 재산같은데....아 지방 기준입니다
홍승식
19/08/23 20:56
수정 아이콘
저 개인적인 자산 기준은 이렇습니다.
상류층 : 노동을 안해도 자산이 늘어남
중산층 : 노동을 안해도 먹고 살 수 있음
서민층 : 노동을 안하면 먹고 살기 힘듬
하위층 : 노동을 해도 먹고 살기 힘듬
라울리스타
19/08/23 21:05
수정 아이콘
자기 소득과 재산을 정확하게 모르면 부자라고 봅니다..
윌로우
19/08/23 21:30
수정 아이콘
저도 이렇게 생각합니다만.. 하위층 생각하니 먹먹하네요. 이래서 혼자살아야
도축하는 개장수
19/08/23 21:48
수정 아이콘
로또 되어도 상류층으로 못올라가...
모리건 앤슬랜드
19/08/23 21:58
수정 아이콘
30억이면 빚없이 상가건물 하나 사서 임대료받아가며 살수 있는돈 아닌가요?
방랑가
19/08/23 22:18
수정 아이콘
생각 안하셔도 우리나라 전체로 보면 충분히 부자시죠 다만 비교는 다 상대적인거니 주변보면 그렇게 못느낄수 있으실수도 있겠네요
방랑가
19/08/23 22:20
수정 아이콘
(수정됨) 20억만 대도 부자인게 요즘 5퍼센트 이상 배당주 많은데 주식에 넣으면 세금이 있지만 세전 소득 1억이니깐요
우리나라 연봉 1억의 근로소득 위치로 얼마나 상위인지 보면 20억만 있어도 살데만 있으면 평생 일안해도 충분히 풍족하게 살정도니깐요
어떻게 보면 그래서 서울 집값이 미쳣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네요
미뉴잇
19/08/23 22:27
수정 아이콘
안녕하세요 주식은 잘 모르는데 5퍼센트 이상 배당주면 되게 좋아보이는데

대신에 주식이 떨어질 수 있으니 리스크는 큰 거지요?
Multivitamin
19/08/23 22:28
수정 아이콘
중산층이 기준이 높네요. 중산층은 전문직-대기업과장급 이상이라고 생각했는데...
방랑가
19/08/23 22:36
수정 아이콘
(수정됨) 주식이니 리스크가 당연히 있죠 다만 적립식으로 매달 사는식으로 하면 손해날 일은 많지 않다고 봅니다 배당주 좋은 점이 실적이 견고하다는 가정하에 주가가 떨어지면 배당률은 오르니깐요 맥쿼리 같은 거 꾸준히 사면 괜찮죠
이사무
19/08/23 23:10
수정 아이콘
(수정됨) 강남에서 30평이 25억 넘는 덴 압구정, 대치동 등 정도고 서초는 반포 쪽만 아닌가요? (아 네임드 기준이라고 쓰셨군요 흐흐)
이재인
19/08/24 00:07
수정 아이콘
20억중반으로부산오시면 백수가능하십니다
이재인
19/08/24 00:09
수정 아이콘
와근데댓글보니깐서울에20억넘는일반시민이사는아파트가있는거보니까 지역별로차이가어마어마하네요 부산은 3억4억만되도 일반인 수준에선 상급인데
액티비아
19/08/24 00:26
수정 아이콘
지역별 평균에서 각지역 아파트 중위값 빼보면 가용자산 기준 20억 정도로 거의 비슷하지 않을까 싶네요.
서울은 심리적인 영향이 다분이 있겠고요. 위에 나온 것 처럼 실제로 30평대 20억이 넘는 뜨억하는 단지들이 종종 있으니까요.
몇몇 조사에서 왜 굳이 거주중인 집을 제외하고 발표하나 좀 의아했는데 실제 영향을 꽤 끼치는 것 같습니다.
Capernaum
19/08/24 02:41
수정 아이콘
부동산 거품 와르르 무너지길...

일본보다 심하게 무너져서

손쉽게 서울 집 사고 싶다
19/08/24 11:37
수정 아이콘
예금 30억이면 초부자인데, 부동산 끼면 많이 애매합니다.
절름발이이리
19/08/24 13:25
수정 아이콘
30평대가 20억대 중반인 아파트는 서울에서도 일부이고 당연히 평균보다 훨씬 높은 곳들입니다. 서울 아파트 중위가격이 8억 정도입니다.
19/08/24 13:38
수정 아이콘
이런 건 설문보다 댓글이 충격적이죠.
인터넷에는 진심 부자가 많은 듯.
서울에 20억 집 한 채 있으면 60%정도가 부자라고 생각한다고 설문에 나와있네요.
지방출신+30대 입장에서 설문 정확도가 꾀 높아 보이네요 흐흐
19/08/25 15:28
수정 아이콘
집 빼고하면 10억정도 될듯요
19/08/25 16:08
수정 아이콘
이런날 10년안에 왔으면 좋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공지] 자게에 정치 카테고리가 15일 오전 9시 부터 적용됩니다. [49] Camomile 19/06/14 8419 13
공지 [일반] 정치카테고리의 상호 비하/비아냥 표현 제재 관련 공지 [53] 오호 19/07/18 7711 8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21297 5
공지 [일반]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94651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79847 24
82734 [일반] (삼국지) 송건, 가장 보잘것없었던 왕 [5] 글곰1120 19/09/16 1120 6
82733 [일반] 문제는 섹스야, 바보야! (2) - 뇌절 의견과 오해에 대한 보충 [18] Inevitable2648 19/09/15 2648 8
82732 [일반] 10회차 글쓰기 이벤트 공지드립니다. (주제: 추석)(기간 : 9월 22일까지) [14] clover6498 19/08/28 6498 4
82731 [일반] 우주는 어떻게 끝날까? 3가지 종말 가설 [20] attark3161 19/09/15 3161 3
82730 [일반] 방금 공항버스를 놓쳤습니다 [29] kencls5051 19/09/15 5051 6
82729 [일반] 사우디의 석유시설이 공격받아 석유생산량 절반이 날아갔답니다 [26] 홍승식6030 19/09/15 6030 1
82728 [일반] 캐나다 20년차. 딸 생일에 인종차별 당한 이야기. [65] 하나의꿈8751 19/09/15 8751 20
82727 [일반] 인스타 페미니즘 탐방- 탈코르셋, 강간공포, 타자화 [48] kien7254 19/09/15 7254 12
82726 [일반] 조던 피터슨: IQ와 직업선택, 그리고 미래 [63] 김유라7090 19/09/14 7090 14
82725 [일반] 저는 강제징병 피해 당사자입니다. [104] 개념적 문제11643 19/09/14 11643 41
82723 [일반] 최악의 쇼핑몰 롯데몰 수지점 탐방기 [55] 아유9382 19/09/14 9382 2
82721 [일반] (펌,스압)컴퓨터를 낳은 위대한 논쟁:1+1은 왜 2인가? [44] attark6020 19/09/14 6020 85
82720 [일반] [10] 제사 ? 어림없지, 째뜨킥! [33] 꿀꿀꾸잉4757 19/09/14 4757 39
82719 [일반] 현대의 인공지능은 단순 응용통계학이다? [78] attark6618 19/09/14 6618 3
82718 [일반] 길거리에서 사람이 쓰러져 있을때 일반인 입장에서 대처하는 방법 [45] 1236398 19/09/13 6398 16
82717 [일반] 장미 [3] 안유진1183 19/09/13 1183 13
82716 [일반] 나쁜 녀석들: 더 무비 감상 (스포 유의) [3] 루데온배틀마스터1830 19/09/13 1830 0
82715 [일반] 여친 빌리겠습니다! [9] Love&Hate4713 19/09/13 4713 1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