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2/11 10:33:55
Name   aurelius
Subject   [다큐] 프랑스에서 만든 북핵의 역사 다큐 추천


프랑스-독일 합작 채널 Arte에서 만든 다큐입니다.

프랑스어로 되어 있는게 아쉽지만, 상당히 고퀄이라서 불어가 가능한 분은 꼭 보았으면 합니다.

본 다큐는 보수적인 시각, 진보적인 시각을 모두 소개하고 있고

북한의 핵야욕이 아주 오래전부터 있었던 것임을 보여줌과 동시에

협상 과정에서 미국도 잘못한 게 없지 않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진보적 시각에선 이종석 장관 정세현 장관 인터뷰도 있고,  보수적 시각에선 김성한 대사 인터뷰도 있습니다.

미국측 인사로는 전직 CIA 관료, 페리 보고서의 그 페리, 로버트 갈루치, 등 쟁쟁한 인물들 인터뷰도 있고

문정인 특보의 인터뷰도 있습니다. 


전반적으로는 객관적인 편이며, 북핵 해결 전망에 대해서는 긍정적이기보다는 부정적인 논조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북핵문제의 역사를 50분 정도로 아주 간결하게 소개하고 있다는 게 장점입니다.


강력 추천 합니다.




저격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44
영어 실시간 번역이 되는 것 같은데, 잠깐만 보시고 퀄리티가 어느 정도인지 알려주실 수 있나요..? 불어를 몰라서 확인이 안돼요
홍승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44
영어도 힘든데 불어라뇨. ㅠㅠ
추천은 했습니다.
스위치 메이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45
이걸 코리아가 아니라 불란서에서 만든 것만 봐도 언론이 얼마나 읍읍읍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46
(수정됨) 오 자동번역 기능이 있군요... 영어로 자동번역 한정 한 85%까지는 정확할겁니다. 저도 불어 자막 켜놓고 봤었는데, 음성기반으로 자동생성되는 자막이라 가끔 부정확할 때가 있었거든요... 정확도는 어림잡아 85~90%는 될거에요.
잠만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46
한국에서 불어에 능통한 분은 거의 없죠 ㅠㅠ

그래도 항상 해외 매체 소개 감사합니다
윤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52
아 문과 갔으면 독일어 안배우고 불어배우는건데!!!!!!!!!!!!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53
Arte 채널은 보통 프랑스어 버전 독어 버전 같이 내놓기 때문에, 같은 다큐 독일어 버젼도 있을겁니다. 독어 버전 제목은 아마 Die Kim Dynastie 일거에요. 아 찾았어요. 이거로 보시면 됩니다. https://youtu.be/9RAKN6P8n2Q
덴드로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0:54
재생 클릭시 : 문과 망해라~
설정 -> 자막 -> 자동번역 -> 한국어 선택시 : 구글 조아
5분 감상시 : 알파고님 번역 능력 좀 키우세요...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1:08
사실 이런건 당사자인 우리가 더 잘 만들어야할텐데... 안타깝습니다. 그런데 한편으로는 당사자이기 때문에 객관적으로 바라보지 못하는 것도 있고요.
서쪽으로가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2:06
정치적으로 훨씬 자유롭지 못하니.... 어떻게 만들던 잡음이 나겠죠.
잘 만들수 있느냐는 별개로 (...)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13:40
새로운 걸 소개할 수 있어서 저도 기분이 좋네요 :) 언어의 장벽이란 게 참.... 해외 컨텐츠가 국내에 더욱 많이 번역/소개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규 가입 회원 대상 회원 점수 조정 안내  [29] crema 18/11/13 11834 38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77229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52439 24
80148 에어프라이어를 사야하는가? [67] 청자켓4910 19/02/16 4910 0
80147 우리체크카드 이용시 소소한 이벤트가 있습니다. [4] style2036 19/02/16 2036 0
80146 LG U+가 CJ헬로를 인수해 유료방송 점유율 2위가 되었습니다. [12] 홍승식3086 19/02/16 3086 1
80145 젠더 이슈와 극단적 과잉 반응: 여가부 '가이드라인'의 짧은 역사 [130] 라임트레비6451 19/02/16 6451 14
80144 수정잠금 댓글잠금 돌아왔습니다. [184] 절름발이이리9478 19/02/16 9478 20
80143 경주 스타렉스 고의추돌사건 한문철Tv도 나왔네요 [25] 자연스러운4088 19/02/16 4088 0
80142 여론참여심사 - '알바' 표현 사용 댓글 제재 여부 [109] jjohny=쿠마4008 19/02/13 4008 1
80141 애들싸움이 어른싸움되면 안되는데. (늦은 후기) [21] 탄이5613 19/02/16 5613 16
80140 캐나다 의사가 미국으로 이주? 이제는 그 반대 [57] 달과별5735 19/02/16 5735 1
80139 영화 극한 직업: 역대 흥행 기록 2위??? [62] 가자미8959 19/02/15 8959 1
80138 성매매 여성을 범죄자로 볼것이냐의 여부 [90] LunaseA7346 19/02/15 7346 3
80137 그래도 되는 세상 [77] 킹반인이적폐다8992 19/02/15 8992 38
80136 왕과의 인터뷰 [10] 유쾌한보살3430 19/02/15 3430 27
80135 연대 입학 취소 고등학생 재수결정 [257] 키토15693 19/02/15 15693 4
80133 권력 관계의 성관계에 대해서 규정을 해야 할 때입니다. [40] 홍승식4662 19/02/15 4662 9
80132 일본인의 혐한감정은 역대 최악이네요. [203] 메이진11468 19/02/15 11468 4
80131 [잡담] 최근의 정치적 흐름을 보면서 많이 지치네요 [210] aurelius7550 19/02/15 7550 31
80130 안희정 씨의 부인이 페이스북에 이러한 글을 게재했습니다. [91] 복슬이남친동동이8944 19/02/15 8944 37
80129 민주당 현직의원혐의 성추행 피소...(문재인 '수사가 시작되면 발언수정') [284] 차오루12012 19/02/15 12012 26
80128 이해찬 VS 홍준연. 아니, 홍준연 vs 이해찬. [75] 사악군3930 19/02/15 3930 1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