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5/19 11:40:43
Name   백서생
Subject   문재인 정부 열흘...생계가 어려워진 계층

요즘 판타지 소설가, 만화가, 영화 시나리오작가, 개콘 개그맨들 다들 힘드시겠습니다.

박근혜게이트가 터지기 전까지 국민들의 지친마음을 달랬지만,

박근혜 게이트 이후 ~ 문재인 정부 열흘...

판타지 소설가 / 만화가 :  소설이나 만화보다 현실이 재밌다. 우리는 어떻게 살라는 거냐?!!!!
영화 시나리오 작가 : 내부자, 더킹 ...... 어, 영화가 현실보다 약하네 ㅠㅠ
개콘 개그맨들 :  음......뉴스가 개그프로보다 재밌으면 .... 힘들다.

정말 폭풍 행보네요. 윤석열 검사라..... 문재인 정부 열흘도 영화 시나리오인데요.

아직 최종보스 M 각하가 버티고 있으니 방심은 금물입니다만.
어쨌든 이거 작가들 개그맨들 생계가 위협인데요.

참고로 판타지 소설가 이야기는 들은 진짜 들은 이야깁니다.

"죄송하지만, 박근혜 게이트가 작가님 소설보다 재밌어요."  라는 댓글을 보고,
작가의 답변은
" 부당한 비교입니다. 까고 말해 이것보다 재밌는 컨텐츠 같은게 있을리가!!"

현실이 환상보다 재밌다니 이게 가능한 세상이 되어서 좋네요.



언어물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2
실제 현실에서 이런 일이 안 일어나고 이걸 소설로 썼으면, 개연성없는 3류 소설이라고 욕먹을 듯..
루크레티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2
병원 암병동 환자들 건강이 급속도로 좋아지길 빕니다.
로켓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3
아랫글에 달았던 댓글 복붙합니다.

누가 문재인을 고구마라 그랬습니까?
사이다도 이런 사이다가 없는데...
낙천v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인정 어인정!
Masta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롯데칠성도 위기일듯.
사이다 돈 주고 사 마실 필요가 없엉~
APON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진짜 요즘 정치글이 가장 재밌죠 크크..
harij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개연성이 없다고 자체 필터링되어 세상에 존재 자체가 불가능한 이야기죠.
언어물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그냥 고구마가 아니라

쿨고구마랍니다
Lv3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이건 사이다가 아니예요. 거의 마약 수준입니다.
취해서 일을 제대로 못하겠어요.... 크크
하루는 감동에 울다가, 하루는 뽕에 취해서 헤롱 대다가, 하루는 통쾌해서 미친듯이 웃다가...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진심으로 말하면 노무사들이 발등에 불 떨어졌습니다. 지지선언을 구하고, 500인과 같이 지지선언을 했던 강병원 의원을 포함한 민주당 의원들이 노동사건과 관련하여 노무사들을 완전히 배제한 노동법원 설치 및 관련법 개정안을 발의했고, 이에 대해서 내부적으로 말이 많습니다. 적극적으로 지지선언에 동참을 요구했던 노무사님들은 잠수 중이시네요. 뒷통수 맞은거죠.
Meanzof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4
제일 당황스러운건 정치스릴러물 작가들이겠죠.
이제 무슨 황당한 시나리오를 써야 신선하다고 평가를 받을지 감도 안잡힙니다.
익금불산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8
많이 당황스럽더군요.. 노동위원회을 없애버리면 진짜 4대보험 때처럼 서브급도 아니고 거의 메인업무급하나가 없어지는 마치 '변호사가 민형사 중 민사소송은 맡을수 없다' 급인데.. 아무 대책 없이 있을수 밖에 없으니 답답할 뿐 입니다. 목소리 냈다가 외부에선 밥그릇 싸움으로 밖에 안볼 것 같고..
설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9
대통령님 사이다는 일주일에 한개씩만 배포해주셔도 됩니다. 크크크 물론 앞정권에 쌓아놓은 고구마가 너무 많아서 헤치우려면 어쩔수 없지만요.
키리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9
늘 짜릿한 외모의 정우성 씨가 대선 무렵에 한 말대로면
이제 영화에 정치나 스릴러가 아닌 낭만과 로맨스가 담길 수 있는
그 시기가 다시 돌아오지 않을까 싶네요. 앞으로도 계속 잘해주세요.
Korea_Republic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49
까스활명수가 더 적절하지 않을까요? 크크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0
누구 좋으라고 만드는 법안인지는 명확하고, 그냥 다른 자격사들 고사시켜서 변호사로 통폐합시키는데 시발점이 노무사인 느낌이네요. 피해보는건 첫쨰로 당연히 노무사일 것이고, 둘째로는 이제 소송비용과 소송기간을 감내해야될 근로자들이겠죠 뭐. 소송대리권과 관계없이 노동법원 설치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이었는데 노동위원회 축소 폐지 이후 노동법원 신설이라고는 생각도 못했네요.
루카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1
문사이다 요즘 대박이죠. 진짜 저격수.

적폐청산 아주 굿이에요. 속이 다 시원 크크.
오즈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1
고구마인줄 알았더니 마약
Jannaphi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2
인수위 기간이 없다 보니 그 극적으로 보이는 것 같습니다.
선거 끝나자마자 대통령 취임하고 바로 파격 행보!!
제랄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3
내부자들 보면서 감탄했던 제 자신을 반성합니다.
오즈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3
핵노잼 뉴스가 이렇게 재밌을줄 꿈에도 몰랐습니다.
市民 OUTI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4
대체역사매니아인데 연재가 미뤄져도, 요즘은 그런가부다 합니다.
도라귀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1:54
mb도 영혼까지 탈탈 털어줬으면 싶네요
살려야한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01
마약고구마
Gimn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04
음 근데 이건 관련글 댓글화를 해야 할 글이 아닌가 싶네요ㅠ
신문안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06
지상최고의 컨텐츠 민주주의
arq.Gsta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15
아...이런일이 있었나요? 엄청 큰 문제인데요... 이런식이면 누가 지지해줄지...참... ㅠ
Minkypap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16
더킹이라는 영화를 보고 비슷하게는 만들었네라고 했었는데, 현 검찰은 더 심하네요.
심근경색으로 자살당한 사람들한테까지 차례가 언제 가려나요.
다다다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16
유사자격증 일원화 방안이야 사실 예전부터 논의되었던 것이고, 19대 국회에서도 비슷한 내용으로 민주당에서 발의했던 법안이 있습니다. 꼭 로스쿨 변호사들의 저변을 넓히자는 목적은 아니었을겁니다. 물론 결과적으로 그렇게 된 측면은 있습니다만.
nnnnn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21
이게 사실이라면 공론화해야 할 문제 같은데... 저번 교육공무원 법안도 그렇고 민주당에서 자꾸 특정 집단만을 배려하는 법안들이 하나둘씩 보이네요. 다양한 의견수렴과 피해입는 사람들에 대한 설득 절차가 선행되어야 하는 거 아닌가 싶어요.
써니는순규순규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22
그래서 스트롱이 나왔다는...
SoWha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23
고구마는 식이섬유가 많아서 쾌변하기에 좋습니다.
Janzisu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23
그분 덕에 요즘 음모론/소설 뻘소리하던 친구 말을 좀 더 듣게 되더군요...
순뎅순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37
위가 시원한게 아니라 장이 시원....
광고계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39
고구마맛 사이다가 출시되었습니다
예쁜여친있는남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40
이건 댓글화가 아니라 글화해야할 정도인 주제 같네요..
법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44
고구마약
죄송합니다
진산월(陳山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44
이런 것은 공론화해서 잘못된 점이 있으면 수정하게 해야 하는 것 아닐까요.
스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51
이건 공론화가 절실해보이는데요...
외국어의 달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55
궁금한게 끝판 대장이 왜 MB인가요? 정말 정치를 잘몰라서 물어보는거에요.
박용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2:59
503보다 똑똑하고, 빠져나갈 구멍을 잘 파놓는 타입이라서요.
지니팅커벨여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02
오랫동안 굶은 사람한테는 사이다보다 고구마죠!
9년 넘게 굶어 왔는데...
닭장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07
이거 중요한 문제같은데...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0
지지선언에 동참했던 분들은 허탈감이 심하시더군요. 지지선언한지 2주도 안되서....
분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0
이런 문제는 공론화를 해서 과연 어떤 방향이 맞는지를 논의해보는게 맞겠죠.
민주당이 발의한 법안이 문제가 있다면 보완하던가 폐기하던가 해야되구요.
모든 문제에 완벽한 정답은 없습니다만 이러한 변화를 위해서는 공론화 과정을 거쳐 보다 나은 방향으로 가는게 맞다고 봅니다.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1
정확한 내막은 협회에서 말을 해줘야 알겠으나, 현재까지 표면적으로 보이는건 설득은 커녕 이용당한 수준이라서 좀 황당합니다.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2
아직 협회의 공식적인 입장이 없어서 제가 선뜻 글로 나서기는 좀 부담스럽네요.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2
협회에서 공론화 시켜주기를 바라고 있는데 노무사협회가 좀 못미더워서 더 기분이 안좋습니다...
그림자명사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3
전 개비스콘 같습니다
로켓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5
MB와 우병우 누가 최종 보스일까요? 궁금하네요. 흐흐
진산월(陳山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5
저도 문재인과 민주당을 지지하는 입장이지만 이견이 있는 것은 공론화해서 최소한 협의는 해야할 것으로 보이는데 지지선언 앞장섰다는 노무사들은 무책임하네요. 하루빨리 공론화해서 모두가 납득하는 정책이 시행되길 바랍니다.
Galvatr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6
반대로 미국에선 정치풍자를 하는 코미디언들이 최전성가도를 달리고 있죠.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6
이제 발의된지 이틀된 사안이고, 즉각 대응논리를 짜기에는 단순한 문제가 아니기 때문에 공론화되는데 다소 시간이 걸리지 않을까 싶습니다. 다만, 현재 집권여당과 변협이 한 배를 타고 가는거라 어디까지 대응이 가능할지는 미지수죠...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18
저도 잘 풀렸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노무사만 아니였으면 현 행보에 대해서 의문을 제기할 것이 단 하나도 없는데, 외부적으로 문재인흔들기 및 밥그릇싸움으로 비춰질 소지가 있어서 더 조심스러운 것 같기도 합니다.
대장햄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21
이 법안 참여정부때도 발의했다가 폐지된거 아닌가요??
10년째학부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23
이번의 3번째 발의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전 법안들을 자세히 알지 못해서 구체적인 내용이 어떻게 다른지는 정확하게 모르겠습니다.
진산월(陳山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25
문재인(민주당)과 이명박근혜가 다른 점은 소통 아닐까요. 누구에게나 백퍼센트 만족할만한 정책이 얼마나 있을까요. 기탄없는 대화에 이은 합리적인 대책을 서로 강구해야죠. 최소한 민주당과 그 지지자들은 의사소통을 할만한 상대라고 생각합니다. 기운내시기 바랍니다.
arq.Gsta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34
저는 이건 좀 다른거라고 생각한게
맞는방향으로 검토 한다. -> 이번 법안이 노무사에게 안좋은 영향을 준다 -> 그러면 왜 민주당에서는 노무사들에게 지지선언을 구했지?
하는 결론이라...
박용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3:48
스케일의 MB와
꼼꼼함의 우병우

우열을 가리기가 힘드네요. 크크
홈런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4:09
부디 낭만과 로맨스 영화가 많이 나왔음 좋겠네요. 클래식, 시월애, 동감 이런 류의 영화요.
그러고보니 국민의정부나 참여정부 시절에 좋은 로맨스 영화들이 많이 나온 듯 싶어요.
정권도 바뀌고 사회 분위기가 바껴서 그간 주류를 이뤘던 범죄영화나 조폭영화는 좀 줄었으면 좋겠네요. 흐흐
세츠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4:19
꼼꼼함도 MB 아닐까요?
sty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14
저는 우에 한 표. 엠비는 잡혀도 우는 안걸릴것같아요
AMITI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4:09
이세계의 마법사였던 나, 깨어나고 보니 아깝게 대통령 선거에서 진 야당 후보가 되어있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14395 1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65319 20
73351 그 질문 퐁퐁퐁퐁43 17/08/18 43 1
73350 (역사) 신라 왕자가 일본 천황에게 조공을 바치다? [9] 글곰858 17/08/18 858 7
73349 [뉴스 모음] 침묵하는 사람 따로, 사과하는 사람 따로 [2] The xian1079 17/08/18 1079 9
73348 [테러] 바르셀로나 최대 번화가, 차량 돌진...13명 사망 수십명 부상 [16] aurelius2434 17/08/18 2434 0
73347 피라미드의 지하에서 minyuhee984 17/08/18 984 5
73346 mb정권시절 군대에서 대적관 교육받은 기억 [16] 1q2w3e4r!2300 17/08/18 2300 5
73345 이성계가 타죽는 왜구를 배경삼아 승려와 즐겁게 술을 마시다 [30] 신불해4238 17/08/18 4238 15
73344 인생사는 역시 B와 D 사이의 C인가 봅니다. [20] 강희최고5154 17/08/17 5154 14
73343 영양군수 "불과 40년 만에 4분의 1로 줄었다… 인구 死守가 가장 절박한 과제" [90] 군디츠마라8812 17/08/17 8812 28
73342 짜장면을 먹다가 [6] 사조영웅전2199 17/08/17 2199 5
73341 페이스북 관련 좀 이상한 일을(국정원 직원?) 겪었습니다. [18] 비야레알3706 17/08/17 3706 0
73340 이번달의 만족스러웠던것들 [18] 진나라2717 17/08/17 2717 3
73339 당분간 야근세상에서 살아갈 생각을 하니 슬픈 하루입니다. [38] info21c4461 17/08/17 4461 2
73338 일본이 위안부 재협상 받아줄 가능성 0%죠. [52] 메티스4637 17/08/17 4637 5
73337 만약에 내가 돈이 아주 많다면 [51] 유유히3467 17/08/17 3467 4
73336 8온스 글러브...누구에게 더 이익인가?... [69] Neanderthal6110 17/08/17 6110 3
73335 박근혜 정권, 출범 100일의 모습 [56] 어리버리8752 17/08/17 8752 6
73334 머리식히는 코메디 팟캐스트 추천드립니다. '김생민의 영수증' [16] Secundo3221 17/08/17 3221 1
73333 문재인 대통령 취임100일'국민과 함께 달려온 100일' [13] 손나이쁜손나은3329 17/08/17 3329 13
73332 17일 새벽 5시 기준 살충제 계란 코드번호 31개 [38] 어리버리5461 17/08/17 5461 7
73331 대통령 기자회견에서 NBC PD의 질문. [31] 벨라도타8959 17/08/17 8959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