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1/01/17 16:22:58
Name 청자켓
출처 유튜브
Link #2 https://www.youtube.com/watch?v=LO6hNKPj54A
Subject [기타] 시골 텃세가 무서운 이유.jpg


본인 땅이라고 우기면서

기물파손, 사람까지 두들겨 패서

도시로 이사가게 만듦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댄디팬
21/01/17 16:26
수정 아이콘
후 근데 저희 시골은 진짜 안 이런데 안타깝네요
저희 부모님은 외지에서 오신 분들 농사가르쳐드리고 과일갖다드리고 진짜 재밌게 잘 사시던데...

저런 곳이 있는게 안타깝습니다
피식인
21/01/17 16:27
수정 아이콘
미개한 사례네요.
21/01/17 16:30
수정 아이콘
제가 원본 다큐를 직접 보지는 못했지만, 전에 다른 곳에서 본 댓글에 의하면 이 마을은 상수도가 아니라 주민들이 직접 파낸 우물물을 쓴다는 얘기도 있고, 그 사용료도 그리 많지 않다는 얘기도 있어서, 이 짤만 보고 뭐라 단정하기는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영혼의공원
21/01/17 16:32
수정 아이콘
귀농 첫번째 원칙 : 사람이 없는곳에 가서 살아라
21/01/17 16:44
수정 아이콘
귀농하려면 단체로 귀농가야 저런거 좀 덜 당합니다.
노령견
21/01/17 16:47
수정 아이콘
지인 보니까 집성촌에서 학창시절까지 보내고 타지갔다가 나이들어서 귀향해도 당합디다. 소싯적에 친했던 사람들한테.
용노사빨리책써라
21/01/17 16:57
수정 아이콘
아버지가 고향에 물려받은 집이 있으신데, 자신은 몰라도 제가 그 집에서 살게되면 텃세가 있을거라는 식으로 말씀하시더군요. 웃긴건 그동네 토박이 절반은 떠난 상태예요
날아라 코딱지
21/01/17 16:49
수정 아이콘
케바케겠죠
제 백부님은 충북청원군으로 귀농하셨는데
마을에서 빈집하나 내주고
소작하시라며 소작료없이 그냥 논밭까지
내주어 노년을 보내고 계십니다.
사시는 집부터 땅 다 남의것이지만
시골인심 그대로 같이 더불어 사시는데
저런곳은 정말 예외적인 기괴망측한 곳이라고 봐야죠
21/01/17 17:05
수정 아이콘
사실 그러니까 뉴스에 나오는 거죠
21/01/17 17:02
수정 아이콘
마을에서 마을 주민끼리 길만들고 우물도 뚫고 관리도 해오고 있다면 내야죠. 아파트 관리비에 비하면 비싼것도 아니고 사실관계가 어떤지는 이것만 봐서는 모르겠네요.
유념유상
21/01/17 18:18
수정 아이콘
마을 관리기금을 마을 사람들이 다 낸다면 관리비라고 내면 되지만 외지인만 돈을 내라고 하는것 보면 다른 케이스죠.
21/01/17 18:30
수정 아이콘
그 외지인이 길만들고 우물 뚫고 관리하는데 기여한게 하나도 없으니까요
어바웃타임
21/01/17 17:06
수정 아이콘
이끼 ;;
12년째도피중
21/01/17 17:1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런 것도 있고 그 반대도 있고 그러죠.
누가 숫자가 많느냐 누가 돈이 많느냐가 승리(?)의 기준입니다. 저희 지역은 서로 백중세인데 타지인들이 이기는 중 같네요.
21/01/17 17:28
수정 아이콘
20년은 좀 심했네요
21/01/17 17:51
수정 아이콘
도시야 길이고 수도고 다 알아서 들어오지만 저런 섬지역은 마을 주민이 사비로 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설치비 안 낸 새로 이주한 사람의 경우엔 일정부분 비용을 내게끔 한다고 합니다. 년 12만원이면 한달에 만원정도인데 관리비라 생각한다면 그렇게 큰 문제가 되나 싶기도 하고요. 시골 텃세가 없는 건 아닌데 이런 경우는 내막을 모르고 보면 편견만 쌓이기 쉽죠.
오렌지꽃
21/01/17 18:24
수정 아이콘
아닙니다. 섬마을 외지여도 도로내고 상수도 까는거 전부 정부사업입니다. 제가 그거 조사하는 일을 해봐서 잘 압니다. 간선 인프라는 정부가 다 깔아주고 대문앞에서 자기 집 안까지 끌어오는것만 사비에요. 여태 주민들이 돈 모아서 뭐 한것은 마을회관짓고 저수지 만드는거 밖에 본적이없네요
21/01/17 18:39
수정 아이콘
저기에서 20년전이라고 하는 거 보면 최소 3~40년에 설치된듯 한데 과거에도 다 국가가 한 건가요? 그럼 섬사람들이 정말 문제이긴 하네요.
오렌지꽃
21/01/17 19:18
수정 아이콘
30~40년 전쯤이면 지금의 표준과 많이 다를수도 있겠지만 원칙적으로는 지역내 모든 인프라는 정부소관이 맞습니다. 그러니 근거도없는 마을기금 뜯어내다가 벌금맞는 이장들이 있죠 크크
21/01/17 17:56
수정 아이콘
꼰대..
반성맨
21/01/17 17:58
수정 아이콘
집성촌에서 항렬이 가장 높은사람 눈밖에나면...
오렌지꽃
21/01/17 18:19
수정 아이콘
시골 마을들은 그자체로 하나의 부족에 가깝더라구요.
MissNothing
21/01/17 18:42
수정 아이콘
마을 발전기금 내라는 것 자체는 타당 하더라구요.
그런데 입주민 입장에성 그것조차 내기 싫다는 사람이랑,
마을사람 입장에선 여러가지 명분을 붙여서 지속적으로 뜯어낼려는게 문제가 있다고 봅니다.
오렌지꽃
21/01/17 19:20
수정 아이콘
아뇨 전혀 타당하지않고 법적 근거도없어요.
MissNothing
21/01/17 20:33
수정 아이콘
법적 근거가 없어도 나름의 타당한 이유는 있다고 말씀드리는겁니다. 최소한 저 다큐를 봣을때 아주 없는 경우를 제외하곤 이해가능한 수준이였습니다.
AaronJudge99
21/01/17 19:25
수정 아이콘
그냥, 도시에서 사는게 속 편합니다

어휴 저게 뭔지..
김태리
21/01/17 19:58
수정 아이콘
저희 가족 대대로 그 마을에 살았고 아버지도 그마을에 사시다가 타지역으로 진학하시고 직장도 타지역에서 근무하셨습니다. 퇴직하시고 그 마을로 들어가서 집 지으셨습니다. 아버지께 다시 들어왔다고 마을회관 건축비 내라하셨답니다. 백만원 내셨습니다.
공인중개사
21/01/17 20:32
수정 아이콘
동네마다 다르지만 귀농할거면 전원주택단지나 별장촌가는게 마음편하죠.
21/01/17 20:43
수정 아이콘
문제는 지역 경찰이나 관공서에서 저런 행동을 제지하지 않고 동조하는게 문제가 아닌가 싶네요.
하늘하늘
21/01/17 20:49
수정 아이콘
1년 12만원이면 별로 큰돈도 아닌데 저걸 계속 안낸걸까요.
저런 섬마을이면 옛날 새마을 사업시절부터 가야 인프라 개념이 생기고 근면자조협동 정신에 의해 마을사람들
스스로 마을길도 넓히고 상수도도 놓고 자연보호운동도 했을텐데 저 금액이 타지인 돈뺏기 위해 만들어진 것은 아닐꺼라 생각합니다.
게다가 이용하는 도로에는 마을 사람들 사유지가 있을 가능성도 높죠.

저두꺼운 서류가 어떤건지는 모르겠지만 대충 짐작하기에 어떤 분쟁을 겪으면서 사용된 서류들 같은데
저렇게 분쟁하면서 마을 주민으로 동화된다는게 가능이나 할까 싶네요.

그리고 주민으로 인정된다는게 어떤 의미인지도 모르겠고 그렇게 중요한건가도 싶습니다.
그냥 거기에 집있으면 살면서 이웃들과 친하게 지내고 서로 도와가며 살면 되는거 아닌가요?

저 짤 올라올때마다 주민들 입장이 엄청 궁금해지더라구요.
21/01/17 21:16
수정 아이콘
저희 부모님도 퇴직 후 시골에 집짓고 내려가셨는데, 이장의 영향력이 상당하다고 하더군요.
일단 어느정도 동네에 일정금액을 기부하고 시작해야 한다고 해서 내셨답니다.
큰 금액은 아니었고, 뭐 당연하다 생각하고 내셨고, 그 후에는 딱히 불편은 없었다고 하네요.
집앞 길이 포장이 안되어 있어서 불편했는데, 그것도 이장에게 조금 성의표시(?)를 했더니 해결해 주더랍니다.
뭐 좋게좋게 해결하면 답은 다 있다고 하시더군요. 지금도 아무불편 없이 잘 지내십니다.
다만 모든 시골 텃세가 그정도 선에서 끝난다는 보장은 없으니 원본의 사건도 충분히 가능할 듯 싶어요.
짱짱걸제시카
21/01/18 00:44
수정 아이콘
저희 부모님 세대중에 아버지가 이장이라 군대 안간 사람도 꽤 있더라는..
다윤파파
21/01/17 23:29
수정 아이콘
귀농은 정말 케바케라고 하더군요. 타지인 배척이 심한 곳도 있고 반대로 외지인이 들어와도 반겨주는 곳도 있구요.
저희 부모님도 연고 없는 충주 산골로 가셨는데 주변분들 하고도 잘 지내고 계시고 아버진 올해 이장이 되셨다네요.
루루라라
21/01/18 00:32
수정 아이콘
워낙 안좋은 케이스니까 매스컴에 나오는거겠죠. 시골 되게 단순합니다. 마을 행사 참여 잘하고 그냥 마을에 무슨 행사 있으면 찬조금 좀 내면서 활동하면 그냥 녹아들어요.
사딸라
21/01/19 03:44
수정 아이콘
바닷가에 있는 동네라는 건 알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유머] [공지] 게임게시판 게시물 이동 안내 (LOL) [27] 더스번 칼파랑 20/11/02 57741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1563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19] 더스번 칼파랑 19/10/17 206761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417639
414468 [방송] 키 2m 넘으면 떡볶이 무료 [4] 어서오고450 21/02/25 450
414467 [기타] 철원으로 귀농하는 김계란을 위해 등장한 역대급 개비싼 파워랙.jpg [3] insane1504 21/02/25 1504
414466 [동물&귀욤] 통조림 뚜껑이 안열린다 [2] 그10번949 21/02/25 949
414465 [기타] 내일 나오는 3060의 성능표.. [23] Lord Be Goja1745 21/02/25 1745
414464 [게임] ??? : 디아2 안해봤는데 리저럭션 나오면 해볼만 한가요? [7] 하얀마녀1422 21/02/25 1422
414463 [유머] 공산주의 중국.. 가챠규제..jpg [36] 마늘빵3441 21/02/25 3441
414462 [서브컬쳐] 만3년만에 나오는 만화책.jpg [22] 낭천2730 21/02/25 2730
414461 [유머] 원금을 보장해주고 이자까지 주는 상품이 있다고? 크크.jpg [19] 쾌변3111 21/02/25 3111
414460 [유머] 화성 밤하늘 은하수의 진실 [12] 헉꿈2682 21/02/25 2682
414459 [유머] 삼촌 컴퓨터의 팔만대장경 [16] 솜사탕라떼3484 21/02/25 3484
414458 [기타] 맥도날드 맥런치 부활 [20] 블랙번 록3484 21/02/25 3484
414457 [게임] 로스트 아크 근황 feat 메난민 [28] KOS-MOS2751 21/02/25 2751
414456 [게임] 무료 나눔 이벤트.jpg [5] KOS-MOS2101 21/02/25 2101
414455 [기타] 양탄자 배송? [8] BTS1988 21/02/25 1988
414454 [기타] 드디어 내일이면 지워지는 빨간색 [20] 판을흔들어라4164 21/02/25 4164
414453 [LOL] 선미 인스타스토리 근황 [21] 똥쟁이4027 21/02/25 4027
414452 [기타] 숏스퀴즈는 온다,,,!! [13] 분란유도자3795 21/02/25 3795
414451 [방송] 한반도의 최강자라는 지나가던 OOO 최신버전.jpg (feat.이삭토스트) [24] VictoryFood7310 21/02/25 7310
414450 [유머] 쿠팡 철판 맥북 사태 [33] SaiNT7526 21/02/25 752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