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tvN '더 지니어스' 관련 게시글을 위한 임시 게시판입니다.
- 방송 기간 한정 임시로 운영됩니다. (선거, 올림픽, 월드컵 게시판과 같음)
Date 2015/08/16 12:48:34
Name 하늘의이름
Subject [기타] 데스매치에 대한 아쉬움.
아쉽네요. 데스매치를 미리 공개한 것에 대한 아쉬움이 무척큽니다.

왜 데스매치를 새로 만들지 않은 것일까요? 새로운 아이디어가 떨어졌기 때문일까요? 지니어스가 그랜드 파이널이라고, 이전에 했던 데스매치를 하는 것이라면 잘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하다 못해, 기존 게임에서 조금씩만 룰 변경을 했으면 좋았을 것 같은데, 아쉽습니다.

최선의 준비를 해서, 그에 대한 실력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면, 메인매치도 한주전에 미리 룰 공개하고 하면 안되나요? 연합게임은 준비된 상태에서 하면 안되고, 데스매치는 준비된 상태에서 해야하는 것이 잘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저도 잘 알아보지 않았습니다만, 어떤 게임에서는 필승법에 가까운 방법이 존재하는 것 같은데, 그럼 유불리가 너무 심할 거 같아요.

그만큼 준비하고 필승법 찾으면 되는거니까, 불공정한 경쟁이 아니긴 합니다. 하지만, 수능 준비하는 거 아니잖아요. 순간적인 기지, 그 안에서의 판짜기 등을 보고 싶은 거 아니었나요? 물론 제 개인적인 지니어스에 대한 바람임을 인정합니다.

또한 궁금한게, 지난 데스매치의 같은 그림찾기 할때도 이번 결합처럼 기호나 문양에서의 변화가 있었나요? 예를 들어 한글 초성체와 동물 그림 등의 조합으로 바뀌었다면 김경훈 처럼 미리 준비해 오는 사람이 좀 방해받을 수 있엇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완전 운게임이었잖아요. 지난 데스매치 경우도..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5/08/16 13:00
수정 아이콘
지니어스한게 순간적인 기지만 보는게 아니기 때문이죠. 미리 공개된 데스메치는 이번 시즌만의 특별한 장치이기 때문에 잘 활용하는 사람이 생존하는거고 그냥 예전처럼 준비 안해온다면 순간적인 기지만으로는 살아가기 힘들겠죠. 미리 준비해오는게 잘하는 플레이어지 준비 안해오는 사람이 잘하는 플레이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지난번 데스메치도 운이라고 절대 생각안합니다. 타일이 불리하게 깔렸다면 판을 흔들어야되는데 전혀 그러지 못했죠. 하던대로 위에서부터 깠고 최정문에게는 순간적인 기지가 없었습니다.
반반쓰
15/08/16 13:23
수정 아이콘
위부터 까던 무작위로 까던 상관없는거 아닌가요?
15/08/16 13:42
수정 아이콘
둘다 외운거 틀린적이 없어서 아래부터 했으면 최정문이 이길수도 있었죠.
반반쓰
15/08/16 14:29
수정 아이콘
최정문 김경훈 둘 다 타일에대한 정보없이 게임했고 오픈된 타일을 모두 외웠으면 타일을 어디부터 까냐와는 상관없이 운의 영역이죠
카미너스
15/08/16 15:52
수정 아이콘
그냥 둘이 자리만 바꿨으면 최정문 승리인데요. 운 맞습니다.
타일이 불리하게 깔린 걸 알았을 때는 이미 게임이 끝났고요.
열어보기도 전에 불리한 걸 알았다면 제작진과 내통했다는 뜻이 됩니다만..
도바킨
15/08/16 13:26
수정 아이콘
저도 개인적으로 데스매치 목록이 시즌 처음부터 공개되고 그 숫자가 점점 적어지는 시스템은 좀 좋지 않아 보입니다.
이렇게 하게 된건 아마
데스매치 선정에 대한 공정성 잡음 + 데스매치 종목 다양화의 한계 에서 비롯된 거 같아 보이는데..

필승법을 준비한 사람이나 많이 연습한 사람이 잘해서 이기는 것도 좋지만
빠른 게임 파악능력과 순간적인 판단력과 계산능력이 좋은 사람이 이기는게 더 지니어스답다는 생각이 들어요.

그래도 지금까지의 데스매치에서의 생존자 목록은 제 희망과 거의 일치해 왔어서 크게 아쉬움은 없습니다.
하늘의이름
15/08/16 13:44
수정 아이콘
라롬님의 말에도 동의 되는 부분이 있긴 합니다. 본문에서도 밝혔듯이 개인적으로 지니어스에 바라는 점은 순간적인 기지, 그리고 그를 통한 판짜기 였기 때문에 드는 아쉬움이었습니다. 말씀주신대로, 장동민이 잘한 것이 희석되지 않습니다. 저도 데스매치때 압살하는 모습에 전율을 느꼈습니다.

하지만, 반대로 이러한 점 때문에 데매에 자신 있는 플레이어는 메인 매치때 이해 안되는 모습을 보여줄 수가 있습니다. 이번 회차와 저번 회차의 김경훈의 플레이가 이런 맥락이었죠. 전혀 제가 지니어스에 바라는 방향이 아닙니다. 임요환이 생각나는 플레이였어요.
핑핑아결혼하자
15/08/16 14:06
수정 아이콘
결승에도 새로운 데스매치가 아닌 기존 게임을 사용한다는 공지가 있었나요?
전시즌대로 기존게임 2개 새로운게임 1개가 아니라 새로운게임 3개가 나오길 개인적으로 바라고있습니다.
무한낙천
15/08/16 14:52
수정 아이콘
단순히 머리좋은 사람이 아닌 순간적인 센스와 판단력 등 복합적인 능력이 중요했던 지니어스였죠.
홍진호도 그래서 우승했던 거구요..
어찌됫든 데매의 긴장감은 사라졌습니다.
Rorschach
15/08/16 15:23
수정 아이콘
장단점이 있다고 봅니다. 제작진이 장단점을 제대로 파악했는지와는 별개로요.

미리 공개되지 않은 상황에서 갑작스럽게 맞이한 데스매치에서 게임 파악도 제대로 못 해서 소위 말하는 OME가 벌어지거나,
한 쪽은 잘 파악했는데 한 쪽은 어리버리 타다가 아예 압살당해버리는 상황도 올 수 있지요.
이러한 상황이 그저 단점이라는 말은 아니고 시청자에 따라서 순간적인 기지를 보는 것을 더 선호할 수도 있고 잘 준비된 매치로 합을 겨루는 모습을 선호할 수도 있는데 어쨌든 제작진의 선택은 선공개였고요.

개인적으로는 이것저것 따져봤을 때 선공개가 단점이 좀 더 크다고 생각은 합니다만 충분히 선택할만한 방법이었다고도 생각합니다.
다만 아쉬운 것은, 어차피 이렇게 선공개하는 방식으로 나왔다면 아예 소거를 시키지 않는 방향이 어땠을까 싶습니다.
소거 없이 11개의 데스매치 중에서 3/3을 소거하고 5개중에서 추첨을 하거나, 최하위자2개, 지목당한사람3개 소거하는 방식으로 차등을 좀 주고 6개중에 추첨 등, 중복 가능성을 감안하더라도 후반으로 갈수록 소수의 데스매치만 남아서 거의 2,3정도로 후보군이 확정적이 되는 상황이 오진 않았더라면 더 좋았을 것 같아요.
비빅휴
15/08/16 16:52
수정 아이콘
결승전은 여태까지 안했던 게임이 나왔으면 좋겠네요
결승까지 그러면 김빠질듯
15/08/16 17:11
수정 아이콘
데스매치 공개하되 규칙을 약간씩 바꾸었으면 참 좋았을 것 같다는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311 [질문] 데스매치 선공개가 더 낫다고 생각하시는 분들 [11] 삭제됨6711 15/08/16 6711
2310 [분석] 408 후기. 홍진호의 우승과 장오연합의 종지부 [21] 트롤러12723 15/08/16 12723
2309 [유머] [펌] 9회전 오프닝 예상 [6] 미네랄배달7237 15/08/16 7237
2308 [기타] 데스매치에 대한 아쉬움. [12] 하늘의이름6638 15/08/16 6638
2306 [기타] 다시보는 장,오,김 분석그래프 [3] Tad9184 15/08/16 9184
2305 [분석] 8회전 플레이어별 평가 [26] 삭제됨11218 15/08/16 11218
2304 [소식] 장동민 생일스포일러[스포주의] [10] 카바라스12097 15/08/16 12097
2303 [유머] 장동민은 공부했어도 잘했을듯 [12] interstellar9497 15/08/16 9497
2302 [유머] 장동민 그까이꺼 그냥 결합으로 잡으면 되는 거 아냐? [2] ET9259 15/08/16 9259
2301 [질문] 역대 시즌중 최고로 재밌었던 데스매치는? [26] SKY9210189 15/08/16 10189
2300 [기타] 십이장기 나오면 누가 유리할까요? [18] 짤툴라Love7551 15/08/15 7551
2299 [분석] 과연 데스매치 공개는 좋은 선택이었을까요.. [29] 삭제됨8511 15/08/15 8511
2298 [기타] 결국 돌고돌아 역대 최강의 5인이 남았네요. [13] Tad8429 15/08/15 8429
2297 [질문] 마지막 김경훈의 행동이 이해가 되십니까? [29] 파란무테10274 15/08/15 10274
2296 [유머] 오늘 게임 임요환이 얼마나 룰 브레이커를 했는지 잘 보여줬습니다. [13] ruud10047 15/08/15 10047
2295 [유머] 지니어스 노홍철 방영분들 볼때 이상하게 가장 빵터지는 장면.jpg [9] SKY928832 15/08/15 8832
2294 [기타] 파이널 8회 간단 감상평 [21] 도방7756 15/08/15 7756
2293 [유머] 제작발표회의 비밀이 드러났네요.jpg [9] SKY928971 15/08/15 8971
2292 [유머] 접니다!!! [7] 신아영7355 15/08/15 7355
2290 [유머] 오현민 놀리는 기철이 [4] 호구미8745 15/08/14 8745
2289 [유머] 지니어스 7화 비하인드 - 딜러친구괴롭히는 장동민친구 [17] 호호아저씨12185 15/08/12 12185
2288 [분석] 같은 그림 찾기 게임룰 제안 [6] 솔로10년차7874 15/08/12 7874
2287 [유머] 404에 이상민이 살아있었다면.. [14] 짱나9919 15/08/12 991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