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1/01/20 08:21:50
Name manymaster
Link #1 http://www.investchosun.com/2021/01/20/3257359
Subject [기타] '방준혁 매직' 끝난 넷마블, 유저들의 타도 대상 '최종보스' 됐다
http://www.investchosun.com/2021/01/20/3257359

넷마블, 내우외환이군요. 주식 떨어지는게 그냥 일시적인 현상이 아니었나봅니다.

사족이지만 그 와중에 아프리카 주가상승도 인상적이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1/20 08:42
수정 아이콘
위기관리 능력에서 낙제점을 받을만 하죠. 1차 트럭 때 대처만 무난했음 이미지 세탁도 가능했을거라 봤었는데 크크크크
벌점받는사람바보
21/01/20 10:11
수정 아이콘
이슈 기점으로 주식 10%가 하락했네요 ;;
시니스터
21/01/20 11:01
수정 아이콘
근데 장 전체가 다 그모양이라 크게 영향 받은거 같진 않습니다
manymaster
21/01/20 11:09
수정 아이콘
기사에는 연초에 주가가 다 올랐는데 넷마블만 뒤처진 것이며, 유사업종으로만 따져봐도 올해, 2021년만 해서 평균 5퍼 올랐는데 넷마블은 주가가 -3.8퍼로 감소했다고 나옵니다. 혹시 저 기사에서 빼먹거나 왜곡된 바가 있다면 그 부분에 대한 설명을 해주셔야 뭐가 뭔지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시니스터
21/01/20 11:42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그 이슈터질때가 하필 고점 오르던 시점이고 버스시위할때는 하락 시작됬는데 고점대비 십프로 빠진 상황이 특별히 다른 종목대비 더빠진거 같진 않다는 이야기였습니다 덜 오른건 몰랏습니다 전 버스시위보고 선물매도 할까 고민하다 만거라...
21/01/20 13:37
수정 아이콘
업종평균만큼 모든 개별종목이 다 오르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만..
실제로 주가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건 당해년도 실적이랑 향후 사업계획이라..
오히려 보유지분 가치 덕분에 작년 가을에 너무 많이 뻥튀기됐다가 원상복귀 되는 감이 있습니다.
21/01/20 11:59
수정 아이콘
페그오보다 오히려 IP 부재에 신작 흥행부진이 더 큰 것 같은데
양 웬리
21/01/20 13:39
수정 아이콘
저도 단순 페그오 사태보다는 넷마블 신작들의 실적 부진(세나2 제외)이 가장 커보입니다.
21/01/20 14:26
수정 아이콘
2222
나선꽃
21/01/20 14:05
수정 아이콘
이와중에 황급히 넷마블 손절하는 연기금....하이고...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48731
17551 [기타] 스마일게이트, 전 직원 연봉 800만 원 인상 [6] 카바라스2694 21/03/07 2694
17547 [기타] [기자수첩] 게임협회의 이상한 K-논리 [10] 카바라스1576 21/03/06 1576
17545 [기타] 국회, 이중뽑기 '컴플리트 가챠' 금지법 낸다 [23] 추천2446 21/03/05 2446
17544 [기타] 넥슨, 주요 게임의 '유료 강화/합성 확률' 공개 및 실시간 모니터링 도입 [2] 추천731 21/03/05 731
17542 [기타] ESL 드림핵 아시아 챔피언십 워3 12강 조별리그 일정 [8] 아라나675 21/03/04 675
17536 [기타] [인터뷰] 이상헌 의원 “게임업계는 진짜 반성해야 한다” [1] 캬옹쉬바나965 21/02/25 965
17526 [기타] 이상헌 의원 "협회는 확률형 아이템 규제가 두려운가" [16] 캬옹쉬바나2781 21/02/18 2781
17521 [기타] [모바일] '이유있는 역주행' 넥슨 카운터사이드 [7] 캬옹쉬바나2547 21/02/15 2547
17519 [기타] OGN, 지난해 12월부터 e스포츠 경기장 폐쇄 수순 [5] telracScarlet3720 21/02/10 3720
17518 [기타] 스팀 차이나 출시 [16] 추천3188 21/02/09 3188
17511 [기타] 3시간 넘게 진행된 '페이트/그랜드 오더 고객 간담회' 어떤 말들이 오갔나? [14] 하늘깃2442 21/02/06 2442
17509 [기타] ‘e스포츠의 체육진흥투표권 도입 논의를 위한 토론회’ 오는 8일(월) 온라인 개최 manymaster641 21/02/06 641
17506 [기타] 트럭 시위비용까지 보상하겠습니다. [14] Lelouch3913 21/02/05 3913
17505 [LOL] 힐링식당 백여사의 '힐링' 인터뷰 [10] ELESIS1875 21/02/05 1875
17504 [기타] e스포츠 토토 제도화 시동 걸린다. [35] 아지매3613 21/02/04 3613
17500 [기타] 제 1회 GS25 포트리스 챔피언십, 2일 개막 [2] manymaster1154 21/02/02 1154
17497 [기타] 위정현 게임학회장 “이대로면 10년 후 K-게임 미래 없다” [41] 깃털달린뱀4501 21/01/29 4501
17495 [기타] SKT “야구단 대신 e스포츠 키운다…신세계가 더 잘할 것” [21] 아롱이다롱이5238 21/01/26 5238
17493 [기타] 로스트아크 금강선 디렉터 인터뷰 [4] 혈관1791 21/01/26 1791
17489 [기타] 하태경 의원 "도쿄 올림픽, e스포츠 중심 비대면으로 전환하자" [25] 스위치 메이커3255 21/01/24 3255
17488 [기타] 스마트조이 '라스트오리진' 2부 스토리 2분기 출시 목표, 차기 컬래버레이션 준비 중 [3] 캬옹쉬바나1348 21/01/23 1348
17486 [워크3] 2021 WSB 시즌1 안내 [8] JunioR1480 21/01/21 148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