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3/03/17 16:25:44
Name 홍철
Subject 전장연 대표 체포영장 집행되었다네요. (수정됨)
오세훈이 마침내 해야 할 일을 제대로 하는 것 같네요. 문재인 정권 시절 확고한 보수우파로 전향했음에도 윤석열은 못 찍었지만 오세훈은 2021년과 2022년 연속으로 기꺼이 찍어줬는데 과도했던 부동산 규제의 완화, 김어준이 간판 진행자였던 TBS 정상화 등 할 일은 했지만 2% 부족해 보여 아쉬웠죠. 그래도 올해부터 시작한 전장연과의 정면대결은 100% 지지하면서 보고 있습니다.

(사실 제가 처음 투표권을 가졌던 선거가 2010년 지방선거였는데 당시에는 부모님이 둘다 호남, 그 중에서도 광주전남 출신이고 97년 02년 어린 시절에 가족들이랑 김대중, 노무현 응원하며 개표방송 봤던 기억만 있던지라 민주당계의 민주화 세계관만 믿었기에 한명숙의 한심한 토론에도 불구하고 한명숙 찍었었습니다. 08수능 수능등급제로 당시에도 진보교육정책의 폐해를 알았음에도 교육감도 곽노현 찍었었고요. 당시 한명숙은 역전패했지만 예상외로 이명박 정부가 지방선거에서 제대로 심판받는 것 보고 정치에 효능감을 제대로 느끼며 과몰입하게 되었었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라이언 덕후
23/03/17 16:29
수정 아이콘
흠...
제가 뭐 이 문제에 대해서 아주 깊게 알아 본것은 아니라 이렇게 말해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처음에는 전장연 지지 여론도 제법 있었던 것 같은데
지금은 제가 체감하는건 지지 여론이 거의 없는데 잘못 알고있는건지 궁금하네요.

그리고 전장연 대표의 체포가 오세훈씨와 큰 관련이 있을지... 그냥 판사가 체포영장 내주고 경찰이 집행한 것 아니냐는 생각입니다만...
23/03/17 16:30
수정 아이콘
오세훈의 전장연에 대한 정면대응과 형사고소로 이렇게 된 거죠. 서울시가 작년처럼 봐주기만 했다면 올해도 깽판치고 있었을겁니다.
라이언 덕후
23/03/17 16:33
수정 아이콘
그 전에도 서울시가 손해배상 청구를 때리긴 했는데... 어차피 배상청구 승소해봐야 가져갈게 있는 사람들은 아니라서
무슨 의미가 싶었나 생각은 들었습니다만...

뭐 대표자가 체포되었으니 이대로 잠잠해질지 아니면 더욱 거세질지는 모르겠네요.
대표자 체포로 와해되는 경우도 많이 봤지만 그 반대의 시위도 많다는건 아실거라고 봅니다.
물론 싸그리 체포라는 수를 쓴다면 좀 다르겠는데...
23/03/17 16:44
수정 아이콘
지금은 지지여론이 거의 없죠.
시위를 하려면 체감되게 강하게 해야 목소리 들어준다~~ 라고 할수도 있는데
그걸 감안해도 너무 선넘게 불편을 주니 다들 싫어하게 되는 결말...
일각여삼추
23/03/17 16:32
수정 아이콘
꼭 징역 살기를 바랍니다. 시민불복종도 처벌까지 피하겠다는건 아니었죠.
Fabio Vieira
23/03/17 16:37
수정 아이콘
드디어 잡혀가겠네요. 꼭 징역 살기를. 시민들 출퇴근길 가지고 장난질 치면 벌 받아야죠
라이언 덕후
23/03/17 16:37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는 그들이 원하는 것중에서 이동권 관련 예산은 편성하면서 서로 좋게 타협하기를 바랬는데

탈시설 논란에 대해서는 제가 뭐라고 깊이 말하기는 어렵고, 다만 장애인 거주시설 예산이나 그런걸 끝까지 바란다면 절대로 대화로는 끝나지 않을거라고
생각했지만...

국가가 힘을 써서 끝내려는 상황을 보아하니 참... 씁슬하네요.
23/03/17 16:40
수정 아이콘
그 정도로 과격하게 하지 않으면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킬 수 없다는건 이해하지만
시민을 너무 불편하게 했죠.
누울자리를 보고 발을 뻗으랬다고 이 정부는 이런거에 눈하나 깜짝하지 않을 정부라는 것도 알았으면 좋으련만…
이제 너무 과격한 방법으론 시민들의 공감을 얻기 어렵다는 것도 아셔야할 거 같습니다.
덴드로븀
23/03/17 16:40
수정 아이콘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366/0000885911?sid=102
[경찰 체포된 박경석, “전장연 불법 분자로 보지 말아달라”] 2023.03.17.
박 대표는 기자회견에서 지난 15일 서울 남대문경찰서가 신청하고 16일 서울중앙지방법원이 발부한 체포영장 집행에 대해 받아들이겠다는 뜻을 밝혔다. 박 대표는 “경찰서에 잘 들어가서 조사받고 나올 것”이라며 현장에 나온 경찰을 향해 “기자회견이 끝나면 영장을 집행해달라”고 요구하기도 했다.
기자회견을 마친 박 대표는 이날 오전 11시 50분쯤 경찰의 체포영장 집행에 따라 경찰이 준비한 호송차에 올랐다.

박 대표는 지난 2021년 1월 22일부터 올해 1월 20일까지 30여회에 걸쳐 불법 시위를 벌이고 지하철 열차 운행을 방해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8월부터 올해 2월까지 18차례에 걸쳐 박 대표에게 경찰서에 출석할 것을 요구했다.
[이에 박 대표는 “서울경찰청 산하 31개 경찰서에 장애인 편의시설 관련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편의시설 설치 계획을 발표할 것”을 출두 조건으로 내세우며 경찰 출석에 불응했다.]
petertomasi
23/03/17 16:40
수정 아이콘
지인중에 장애인도 있어서 좋게 해결됐으면 했는데...안타깝습니다.
23/03/17 16:42
수정 아이콘
관련 주제에 대한 얘기만 하시지 사족이 너무 긴 것 같네요.
암튼 저도 사필귀정이라고 봅니다
득점왕손흥민
23/03/17 16:43
수정 아이콘
다른거 다 떠나서 나원래어디어디였는데,, 하면서 말씀하시는분들은 그닥 내용들에 신뢰가 가질않습니다.

세월호때부터 정치에 관심을 가졌던터라 한명숙 토론은 보질못했는데 십여년이 흐른지금은 '왕'자를 쓰고 나와서 횡설수설만 하신분이 대통령이 되었네요..
초현실
23/03/17 16:44
수정 아이콘
내가 불편하다고 남을 불편하게 만들어도 되는 허가권이 나오는것도 아닌데 너무 이기적이었죠.
꼭 강한 처벌 받으시길
라이엇
23/03/17 16:46
수정 아이콘
내가 오세훈을 응원하게 될줄은 몰랐네...
23/03/17 16:47
수정 아이콘
지지합니다
Valorant
23/03/17 16:49
수정 아이콘
영장이 나왔군요
abc초콜릿
23/03/17 16:55
수정 아이콘
전장연 시위 자체야 뭐 그럴 수 있겠다 싶은데 시위를 하고 싶으면 전철역에서 할 게 아니라 국회에서 하는 게 맞지 않나 생각은 합니다. 어차피 예산에 대해 결정할 수 있는 사람은 국회의원이지 지하철 타는 사람들이 아닌데
라이언 덕후
23/03/17 17:00
수정 아이콘
이건 설명이 많이 되었습니다.
국회의사당 가서 시위했더니 국회의원들은 개무시하고 시민들은 시위하는거 아무도 모르는데 국회에서 시위할때 시민들이 관심가져본적 있으면 우리도 지하철에서 안한다고요...
뭐 쉴드 치는건 아닙니다. 그냥 그렇다는 이야기죠
리얼월드
23/03/17 16:55
수정 아이콘
저 사람들한테는 빵 가는데 훈장 아닌가요 ㅡ,.ㅡ
리얼포스
23/03/17 17:02
수정 아이콘
교도소 들어가면 교도소 시설에 장애인 배려가 부족하다고 운동 하시지 않을까 하는
이부키
23/03/17 18:34
수정 아이콘
놀랍게도 이미 하고 있는 이야기입니다.
지친청년
23/03/17 17:02
수정 아이콘
4호선으로 출퇴근하는 사람입니다. 지지합니다. 해도 정도 것 해야지..
가나다
23/03/17 17:04
수정 아이콘
이 정부의 일관성이 보입니다. 뭐를 해도 자리를 보고 발을 뻗으라고 했다고.

민주당 지지자로서 여러 아쉬움도 느끼고, 또 이 정부가 잘하는 면이 있다고도 보여서 마음이 복잡하네요

1. 건설업체 월례비 지급시 크레인기사의 면허박탈
2. 자동차 불법 핀스피링 ->면허박탈
3. 전장연 구속영장 발부 시행

1~3번에서 보이는 일관적인 내용은 어찌되었던 타협없이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불법에 대해 강경하게 잘 대응한다는 (당연히 이에 대한 문제점있음) 인식을 심어주는 것 같습니다.

특히 3번은 제가 타는 9호선은 아니지만 다른 동료분들은 큰 불편을 격으셔서 속시원하다는 분이 수두룩해서

시민의 시위 권리가 어디까지 보장되어야 하는지에 대해 많이 고민이 되는 시점입니다.

분면 검찰출신 장관이 수두룩한 정권으로 시민들을 통제의 대상으로 보는게 분명한데도, 1~3번 같은 경우 속시원한 부분이 많아서 복잡합니다.

사실 문정권에서 저런부분에 대해 시민사회나 노동계인사들이 정부에 많이 들어가면서 지나치게 많은 편의를 봐줬다고도 생각이 들기도 해서요.

확실한 건 많은 시민들이 속시원하다고 생각하는 점에서(그 칼날이 자신에게 올수도 있지만, 보통 그리 생각않하죠) 이 정부가 가는 방향은 확실해 보이네요. 더욱이 검찰 출신이 워낙 많아서 구속 시키는 방법론이나 여론을 조정하는 방법은 도가 텃을 터이니..

이런 방향성이 곽상도 무죄판결안나도록 검사쪽에서 치밀하게 조사했다면 비록 야당지지자여도 박수쳐줄텐데,

어느방향에서는 확실히 속시원하다가도, 자기쪽에만 되면 한없이 너그러운 칼날이 되는 모습에 씁쓸하기도 합니다.
리얼포스
23/03/17 17:14
수정 아이콘
공감하는 부분이네요.
득점왕손흥민
23/03/17 17:17
수정 아이콘
공감합니다.
petertomasi
23/03/17 17:17
수정 아이콘
[그 칼날이 자신에게 올수도 있지만, 보통 그리 생각않하죠]

...씁쓸합니다. 지하철 막은게 잘했다는건 아니지만, 그래도 "잡혀가서 속 시원하다" 는 댓글들보니...그런 댓글 쓰신 분들은 만약 자신들이 장애인되면 뭐라 하실지...
가나다
23/03/17 17:23
수정 아이콘
제가 쓴글을 혹시 보시면 아시겠지만, 저 진성 이예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 동료들이나 지인이 아침에 9시 출근해서 쌍욕하는걸 들으면
씁쓸하기 그지없습니다.

본글에서 "장애인"이라고 하셨는데, 일반시민이 공감한느건 "장애인"이라서가 아니라

장애인이 아닌 사람이 "불법"을 자행한것에 대한 미온한 대처에 대한 전정부의 답답함과 이정부의 시원함이예요

이건 부정할수없는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전 약자불선을 강하게 믿고, 대신에 강자도 악하면 강약과 관계없이 벌받아야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전장연의 시위가 아무리 의도가 좋았다고 한들 나나 내옆자리 여직원이 1~2시간 동안 차에서 대기타고

네이버에서 내가퇴근하는 길에 전장연이 시위한나 안하나 조회하고 가는 게 정상은 아니라고 보고, 옹호받을 수도 없고 공감을 받을수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잡혀가는게 속시원한게 아니라 불법행위에 대해서 정상적으로 구속영장이 발부된겁니다.

장애인이라서 처벌받는게 아니구요. 장애여부는 불법행위 여부와 관계없죠 불법행위를 했다는게 중요하다고 봅니다
라멜로
23/03/17 17:30
수정 아이콘
이상한 댓글이네요
전장연 = 장애인이 아닌데요
전장연 대표가 잡혀간 게 장애인의 권익 침해라도 되는건지
겟타 엠페러
23/03/17 18:32
수정 아이콘
전장연=장애인 이런 의미로 보입니다?
23/03/17 19:07
수정 아이콘
장애인되도 저런 짓은 안합니다. 본인이 장애인이라 전장연이신지. 장애인 되면 전장연 되려고 대기타고 계신지 모르겠지만요.
수리검
23/03/17 19:08
수정 아이콘
내가 뭐가 되건 나에게 득 된다고
무작정 상관없는 사람들 볼모로 잡고 협박하지도 않고
폐 끼치지도 않고
그런 거 지지하지도 않을겁니다
밀리어
23/03/17 19:15
수정 아이콘
잘했다는건지 못했다는건지 모르겠네요
율리우스 카이사르
23/03/18 08:23
수정 아이콘
문제는 그들이 장애인의 대표성도 잃었죠. 제 가족도 장애인이지만 그들이 우리를 위해 행동한다고 1도 생각안합니다.
무냐고
23/03/17 17:42
수정 아이콘
동의합니다.
+화물연대 안전운임제 관련 파업도 일관된 스탠스였던걸로 기억하네요.
한 여름의 봄
23/03/17 18:20
수정 아이콘
뭐... 저도 그런 마음이 들곤 했었는데, 이젠 그냥 잘한 건 잘했다고 생각하기로 했습니다
애초 양당에 절대선이라는 건 없다고 생각해서 각자의 장단점이 있는 거고, 시대가 원하는 것에 따라 유권자들이 당을 선택한다고 생각합니다.
23/03/17 19:23
수정 아이콘
1번과 2번은 기본적으로는 오랜 공범 관계로 봐야 겠죠. 이제 일 맡기는 쪽도 법과 금액을 지킬 수 있는지 봐야 할 차례입니다. 현장에선 많이 복잡할 겁니다.
23/03/17 17:06
수정 아이콘
애초에 서울시나 서교공에서 그동안 이동권 관련 요구를 쿨하게 씹어드셨냐 하면 그것도 아니죠. 장애인단체가 보기엔 부족해 보였을지 모르지만 애초에 행정에서 특정 단체 요구대로 100% 반영되는건 극히 드물잖아요.
https://pgr21.com/freedom/95063
김재규열사
23/03/17 17:12
수정 아이콘
체포영장하고 서울시장은 별 관련이 없는 거 아닌가요?
하우스
23/03/17 17:14
수정 아이콘
(수정됨) 이동권만 주장했으면 모르겠는데, 탈 시설 주장한 때부터 약자의 권리에 대한 시위가 아니라 본인과 본인의 단체의 사익 혹은 정치적 성격의 시위가 된거죠
그 순간부터 시민들이 그들로 인해 불편을 감수해야 할 이유가 단 1도 없어진 거구요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하네요
23/03/17 17:14
수정 아이콘
전장연 체포는 경찰이 하는건데 오세훈이랑 무슨 상관인건지...
레드빠돌이
23/03/17 17:20
수정 아이콘
전장연 = 장애인 이 아니죠
손꾸랔
23/03/17 17:27
수정 아이콘
오리둥절
동굴곰
23/03/17 17:55
수정 아이콘
언제부터 시장이 체포권이 있었죠?
저정도로 사고 치고 다녔으니 체포 되는건 맞다고 보긴하는데 일본에서 저렇게 사고 터트리고 그 다음날 전장연 체포 소식 들리는게 거시기 하긴 하네요.
외교/국방에서 개판 치고 노조 때려 잡으면 와! 잘한다. 소리 나올거라는 예언도 있었는데 딱 그짝 아닙니까.
23/03/17 18:11
수정 아이콘
지금 전장연이 주도하고 있는 탈시설은 깨어있는 시민들이 주시해야 합니다.
단순히 특정단체가 눈먼 돈 먹고 끝나는게 아니라 탈시설한 장애인이 대량으로 죽을 수가 있어요.

민주당편(?)인 문화일보 기사를 링크 합니다.
https://www.munhwa.com/news/view.html?no=2023022101070827270001
23/03/17 19:06
수정 아이콘
이 댓글 추천합니다
위에 몇분은 전장연 시위가 아직도 의도는 좋으나 방법이 잘못된 그런걸로 아시는데
그건 이동권 주장때까지만이고
탈시설부터는 의도도 방법도 잘못되었고
전장연이 장애인 전체 입장을 대변하는 단체도 아니라
당신들도 장애인이 되봐야 뭐 이런소리도 하실 필요 없어요
민초단장김채원
23/03/18 03:15
수정 아이콘
장애인 가족인 저에겐 정말 좋은 댓글입니다.
23/03/18 10: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탈시설에 대한 자체는 이해가 가는데
탈시설하고 장애인들이 멀쩡하게 살게 할려면 명당 한명씩 보조가 붙어야 할텐데 돈 문제가 한두푼도 아닌거 같고
보조 없이 혼자 사는게 가능하면 장애인이 아닌걸테고
이런 뉴스 때문에 진짜 탈시설 요구하는게 맞는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23/03/17 18:13
수정 아이콘
서울시 소속 특별사법경찰이 체포했나요?
이부키
23/03/17 18:35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 지방자치가 이정도였나요?
23/03/17 18:42
수정 아이콘
에휴.. 진짜 길었네요.
다람쥐룰루
23/03/17 18:53
수정 아이콘
지하철을 불편하게 하는건 일반 시민들한테는 공포죠
다리기
23/03/17 19:17
수정 아이콘
준 테러단체라 생각이 들 정도로 행패를 많이 부려서... 늦어도 너무나도 많이 늦었다고 생각해요.
장애인 아닌 사람들이 저랬으면 진작 구속된 상태였을텐데 차별 너무 심했죠
터드프
23/03/17 19:2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솔직히 너무 늦었죠.
그동안 얼마나 방치했습니까. 지금에야 제대로 대응하는건 다행이지만, 여태까지 방관했다는 점에서는 좋게 보기 힘듭니다.
법을 무시하고 마음대로 하는걸 언제까지 참아줘야 하나요.
그때 쉴드치던 정치인들, 사람들 다 어디 갔습니까. 약자라서 쉴드를 친거라면 지금도 일관적으로 똑같이 쉴드쳐줘야 하는거 아닙니까.
탈시설 등 전장연이 주장하는 부분들은 달라진게 없는데요.
가고또가고
23/03/17 19:26
수정 아이콘
체포야 오세훈하고 상관없는거고 진작에 체포해서 처벌했어야 했는데 너무 늦었네요... 그리고 시위하는 것도 정도가 있는거지 전장연의 지하철 시위는 그냥 국회의원이나 다른 강자들한테 타격주기 두렵거나 힘드니까 자신들보다 만만하고 약한 대다수 시민들을 타겟으로 잡은 거에 불과합니다. 막말로 전장연 대표와 대부분의 피지알러 분 중 누군가와 잘잘못이 애매한 분쟁이 생긴다? 저 전장연 대표의 인맥과 사회적 영향력으로 평범한 피지알러 정도는 가볍게 짓누를 수 있죠.
알빠노
23/03/17 19:29
수정 아이콘
100% 전장연측 업보죠
한때 적지 않은 쉴드를 받던 시절도 있었는데
너무 오랜 기간 반복적으로 패악질을 하고 서민들에게 직접적인 피해를 줘서 세대, 성별, 정치성향을 막론하고 민심이 완전히 떠났습니다
이렇게 될거라고 경고했던 사람들이 많았는데 그대로 됐네요
얘네가 기세등등하게 날뛰도록 오히려 촉진해버린 일부 정치인들 책임이 제일 큽니다
23/03/17 19:29
수정 아이콘
마침내! 이군요.
이번시즌
23/03/17 20:06
수정 아이콘
그 영화 보면 일반인들 인질로 잡는 범죄자들도 다 애환이 있더라고요

그렇다고 그 행동에 딱히 공감해본적은 없습니다
작은대바구니만두
23/03/17 20:34
수정 아이콘
탈시설은 지하철에서 할 이유가 없는 시위였죠 그러니까 여론이 개판나는거고.
겟타 엠페러
23/03/17 21:10
수정 아이콘
다시는 사회로 나오지 마라 썩을놈
아구스티너헬
23/03/17 21:20
수정 아이콘
목적이 무엇이든 불법을 저질렀으면 합당한 처벌을 받아야죠
근데 그게 오세훈이랑은 별 관계가 없지 않나요?
사법처리고 고발은 누구나 할 수 있는 거니까요
Not0nHerb
23/03/17 22:39
수정 아이콘
그게 왜 오세훈이고, 그게 왜 정상화에요..지적 하기도 지치네요
SG워너비
23/03/17 23:35
수정 아이콘
이렇게 국힘은 또 지지율을 올리나요 크크크크크 지저분하다 진짜
지구 최후의 밤
23/03/18 00:22
수정 아이콘
어 음 차라리 윤석열을 칭찬하는게 맞지 않나요?
민초단장김채원
23/03/18 03:13
수정 아이콘
(수정됨) 가족중에 장애인이 있는데 정말 잘 된 일입니다.
저 단체에서 주장하는 탈시설 때문에 환갑이신 어머니께서 반대 시위도 나가고 하셨거든요.
내가고자라니
23/03/18 16:0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아주 속시원한 소식입니다
이번 기회에 장애인에 대한
각종 지원 다 폐지하고
그 남는돈은 군인 경찰 소방관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등에 준비해서
경제발전에 도움이 될수 있도록 해야합니다
쓰잘데기없는 장애 복지 예산만 없애도
대한민국이 발전할 수 있읍니다
파와미
23/03/20 09:02
수정 아이콘
이런 댓글은 삭제하고 벌점 먹여야하는거 아닌가?
어처구니 없는 댓글이네.
마갈량
23/03/18 22:35
수정 아이콘
탈시설 요구사항보면 가관이죠.
No.99 AaronJudge
23/03/19 04:26
수정 아이콘
좋네요
오세훈이 특출나게 잘한건지는 잘 모르겠지만…
소년명수
23/03/19 06:26
수정 아이콘
내가 힘들다고 남을 힘들게 만들 권리는 없죠
속 시원하네요
애초에 장애인 대변 목적 단체도 아니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2024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선거게시판을 오픈합니다 → 오픈완료 [53] jjohny=쿠마 24/03/09 26992 6
공지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6] 오호 20/12/30 249557 0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6] empty 19/02/25 325707 8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48653 28
공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318865 3
101316 셀프 랜케이블 포설 힘드네요 [20] 탄야2129 24/04/21 2129 10
101315 美하원, 우크라이나·이스라엘·대만 130조원 지원안 극적 처리 [48] 베라히5316 24/04/21 5316 1
101314 EBS다큐에 나온 임대사업자 [72] 이호철3193 24/04/21 3193 0
101313 여친 성폭행 막다가 ‘11살 지능’ 장애…범인은 “평생 죄인” [23] 아니다이악마야4197 24/04/21 4197 0
101310 [팝송] 저스틴 팀버레이크 새 앨범 "Everything I Thought It Was" 김치찌개1633 24/04/21 1633 0
101309 탁 트인 한강뷰로 KISS OF LIFE의 'Shhh'를 촬영하였습니다. [2] 메존일각2570 24/04/20 2570 4
101308 원랜디는 창작일까, 표절일까? 2차 창작 문제 [20] 이선화3727 24/04/20 3727 9
101306 반항이 소멸하는 세상에서 가운데 손가락을 치켜세우는 소녀들 [20] Kaestro6720 24/04/20 6720 4
101305 스포 無) 테츠로! 너는 지금도 우주를 떠돌고 있니? [11] 가위바위보4119 24/04/20 4119 7
101304 서울 쌀국수 투어 모음집 2탄 [33] kogang20015198 24/04/19 5198 13
101303 서울 쌀국수 투어 모음집 1탄 [11] kogang20015311 24/04/19 5311 6
101302 이스라엘이 이란을 또다시 공격했습니다. [147] Garnett2116479 24/04/19 16479 6
101301 웹소설 추천 - 이세계 TRPG 마스터 [21] 파고들어라5168 24/04/19 5168 2
101300 문제의 성인 페스티벌에 관하여 [166] 烏鳳12377 24/04/18 12377 63
101299 쿠팡 게섯거라! 네이버 당일배송이 온다 [42] 무딜링호흡머신8254 24/04/18 8254 6
101298 MSI AMD 600 시리즈 메인보드 차세대 CPU 지원 준비 완료 [2] SAS Tony Parker 3106 24/04/18 3106 0
101297 [팁] 피지알에 webp 움짤 파일을 올려보자 [10] VictoryFood3071 24/04/18 3071 10
101296 뉴욕타임스 3.11.일자 기사 번역(보험사로 흘러가는 운전기록) [9] 오후2시5080 24/04/17 5080 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