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2/11/25 10:41:49
Name CV
Subject [정치] 경호 로봇개와 과학경호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6982171
과학 경호의 일환으로 경호 로봇개를 3개월간 임대했다는 소식입니다.
9월에 계약했으니 이번 달까지네요.

그런데 이 로봇개의 국내 총판을 맡고 있는 업체의 실소유주 서씨의 선구안이 놀랍습니다.

서씨는 지난해 7월, 윤후보에게 법정 최고액 1천만원을 후원했습니다.
대통령 당선 후에는 취임식에 초청받기도 했고요.
윤석열의 당선 가능성은 여러 사람들이 예측했던 만큼 선구안이라고 하긴 아직 이릅니다만,

지난 5월 서씨는 고스트로보틱스와 국내 총판 계약을 맺습니다.

그리고 7월 12일, 대통령실에서 AI 과학경호 TF를 출범합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20712153300001
참고로 기획재정부 관계자와 대통령실의 발표에 따르면
용산이전으로 인해 새로운 형태의 경호가 필요하게 되었고
과학경호는 193억 - (문재인+박근혜+이명박 경호 비용) 만큼의 예산이 투입됩니다.
https://www.hani.co.kr/arti/politics/politics_general/1057435.html

마침내 9월, 보스턴 다이내믹스와 경쟁에서 승리하고 서씨의 업체가 로봇개 임대차 계약에 성공합니다.

대통령실의 발표에 따르면 특혜는 아니라고 하니 서씨의 놀라운 선구안이라고밖에 설명할 수 없는 것 같습니다.
서씨가 이후 드론 경비에 대해서도 선구안을 발휘할 수 있을지 궁금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계층방정
22/11/25 10:43
수정 아이콘
과학경호라, 안철수 느낌이 나는 작명인데 윤석열이 안철수에게서 감명을 많이 받은 걸까요 실제로 안철수의 정견을 반영하는 걸까요.
빼사스
22/11/25 10:44
수정 아이콘
회귀물의 주인공인가보죠... (어쩌면 윤석열도 그런지도...)
딱총새우
22/11/25 11:13
수정 아이콘
회귀 능력자는 천공 아닐까요(진지)
유목민
22/11/25 10:49
수정 아이콘
청와대에 단 한 발도 들여놓지 않겠다고 하는 이유가
인테리어 등 공사비 때문만은 아니라는 것이네요..

MB만큼 꼼꼼하기야 하겠습니까만은
참 여러모로 해먹으려는 의도는 참 순수합니다.
22/11/25 10:50
수정 아이콘
보스턴 다이나믹스가 기술력은 가장 뛰어난 거 아니였나요..? 거기를 이기다니 대단하군요..
22/11/25 10:50
수정 아이콘
나노머신이라도?
StayAway
22/11/25 10:52
수정 아이콘
(수정됨) [단독] 현대차 보스턴 다이내믹스, '고스트 로보틱스' 특허 침해 고소
https://www.theguru.co.kr/news/article.html?no=45223

논란도 있는 기업인데 현기 지분이 높은 보스턴 다이나믹스를 제치고 굳이 외국기업을..
총 사업규모가 작지도 않은데 냄세가 솔솔나죠.
기부금도 본인 뿐만 아니라 지인추천으로 더 냈다는 보도도 나오구요.
22/11/25 11:21
수정 아이콘
현기차를 안 타시는 이유가...? 물론 그냥 뇌피셜입니다.
22/11/25 10:54
수정 아이콘
보스턴 다이나믹스를 제쳤다고 하면 그걸 누가 믿....크크크
심지어 지금은 현대껀데 진짜 현대한테 악감정이라도 있나
환경미화
22/11/25 11:33
수정 아이콘
제네시스도 제낀거 보면 혹시??
티오 플라토
22/11/25 10:55
수정 아이콘
용산이전으로 대체 얼마를 더 쓰는 건가요? 차라리 세종으로 갔으면 이해라도 하지 이게 뭐하는 짓인지..
22/11/25 10:56
수정 아이콘
과학방역! 에 이은 과학경호!
다음에는 뭐가 나올까요.
과학언론?
메가트롤
22/11/25 11:27
수정 아이콘
과학 도어스테핑
22/11/25 11:28
수정 아이콘
삐빅! 좌파언론입니다 대답하지 마십쇼
22/11/25 10:56
수정 아이콘
왜 김경호 관련 글로 보고 들어왔지..
22/11/25 10: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4대강 수질감시 로봇물고기가 생각나네요 크크크크크
유목민
22/11/25 10:57
수정 아이콘
최소한 내년 예산에 반영 안되게는 하겠네요..
그나마 민주당이 제1당이 이렇게 다행으로 여겨지다니.
하종화
22/11/25 10:57
수정 아이콘
대통령실에게 권력의 의미란 이정도밖에 안되는군요.
웸반야마
22/11/25 11:01
수정 아이콘
이래서 제네시스 안타고 벤츠탄듯...?
DownTeamisDown
22/11/25 11:02
수정 아이콘
현대차는 민주당 선거운동해도 이해해 줄것 같습니다.
mystery spinner
22/11/25 11:04
수정 아이콘
국가운영을 구멍가게 운영하는거처럼 하네요
츠라빈스카야
22/11/25 11:06
수정 아이콘
아 저건 경호비용이지 이전비용 아니라구!
티아라멘츠
22/11/25 11:07
수정 아이콘
뭐 현대랑 원수를 졌나요 크크크크
22/11/25 11:13
수정 아이콘
꼼꼼함이 지나치시네..
훌룡합니다.

번외로 미국 샌프란시스코 경찰국에서 로봇에 무기장착이랑 사용을 허가해달라고 정책 제안을 했다는데..
진짜 몇년후엔 로봇견이나 경찰들이 경비업무의 최전선에 서게 될 수 도 있겠네요.
쩜삼이
22/11/25 11:16
수정 아이콘
개그콘서트중인가요, 지금?
22/11/25 11:16
수정 아이콘
[투자의 신]
지구돌기
22/11/25 11:17
수정 아이콘
이번에도 현대차와??
정말 뭐가 있는 건 아닌지 궁금하기도 하지만...
우연이 겹치는거겠죠? 크크
ItTakesTwo
22/11/25 11:17
수정 아이콘
현기에서 윤석열이나 김건희한테 뭐 잘못했나보군요.
그럴수도있어
22/11/25 11:18
수정 아이콘
스택이 차근차근(수정:급속도로) 쌓이네요. 장로 한타 시점이 언제일지?
22/11/25 11:32
수정 아이콘
과학방역에 과학경호
웃음벨 크크
악튜러스
22/11/25 11:35
수정 아이콘
도대체 왜 청와대를 나온 걸까요?
그나마 취지라도 이해한다는 의견이 제법 있었던 사안인데 지금에 와서는 그것도 잘 모르겠네요.
-안군-
22/11/25 12:18
수정 아이콘
이런거 하려고요..
따마유시
22/11/25 13:07
수정 아이콘
청와대있으면 이런거못하나요? 제가볼땐 무속적인 이유로나온게 백프로인듯 크크해처먹는거야 어디있어도 해처먹죠.
-안군-
22/11/25 13:27
수정 아이콘
힘들죠. 청와대는 그동안 구축해놓은 보안, 경호 시스템이 있으니 뭔가 새로 추가하기가 애매하잖아요.
이것 말고도 인테리어라던지 등등 그동안 있었던 의혹들을 생각해보면...
따마유시
22/11/25 15:09
수정 아이콘
로봇개 사차산업혁명을 대비한 어쩌구 핑계좋잖아요 흐흐 할거면 다합니다.
마그네틱코디놀이
22/11/25 12:25
수정 아이콘
대놓고 돈 쓰려고 나온 티가 나죠.
SG워너비
22/11/25 13:00
수정 아이콘
다 해쳐먹으려고 나온거죠..
자리끼
22/11/25 11:36
수정 아이콘
이건 좀 웃기네요 크크
slo starer
22/11/25 11:42
수정 아이콘
대놓고 세금빼먹긴하는데 다들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는게 참..
SG워너비
22/11/25 11:55
수정 아이콘
아니 벌써 꼼꼼한 짓을?? 크크
보틀넥
22/11/25 11:55
수정 아이콘
아무리그래도 보스턴 다이나믹스 이기는건 좀;;;;; 해먹더라도 최소한의 개연성은 챙겨야지 무슨
플리트비체
22/11/25 12:04
수정 아이콘
차라리 그냥 대기업 챙겨주는게 낫지
자기 뇌물수수자를 먹여주고 있네요 미쳤나봐요
그것도 보스턴 다이나믹스 대신??
한국화약주식회사
22/11/25 12:07
수정 아이콘
현대로템은 탱크를 만드는데 이래도 되겠어...?
엑세리온
22/11/25 12:24
수정 아이콘
아무튼 불법은 아님. 어쩔건데? 이러고 있는게 너무 많은 슬픈 현실
22/11/25 12:27
수정 아이콘
MBC에서 이런거 사시사철 때리면 신날것같은데...
작은대바구니만두
22/11/25 12:27
수정 아이콘
보스턴 다이나믹스를 어떻게 이겨...? 역시 대한민국의 기술력은 세계 제일
악튜러스
22/11/25 12:49
수정 아이콘
고스트 로보틱스는 미국업체입니다. 본문 업체는 그냥 국내총판이구요. 오히려 보스턴 다이나믹스가 이제 국내 기업이라고 봐야죠.
그래서 더 의문이네요. 굳이 해외기업을? 가격 경쟁력이 더 높지도 않을텐데...
쟈샤 하이페츠
22/11/25 12:43
수정 아이콘
셀프 압수수색 기대합니다
자코토
22/11/25 12:59
수정 아이콘
용산에 집 사달래서 사줬더니 인테리어비도 대줘 CCTV 설치비도 대줘 로봇가전도 사줘 뽕을 뽑네요
이제 그만 청와대로 돌아가줘요
그렇구만
22/11/25 13:00
수정 아이콘
보스턴다이나믹스를 이겼다에 대해서 검증이 필요해보이네요.
유부남
22/11/25 13:06
수정 아이콘
보스턴 다이나믹스를 압도하는 기술력이라니... 현대차에서는 뭐 안했답니까?
뒹굴뒹굴
22/11/25 13:11
수정 아이콘
이전 비용 500억 혹시나 진짜로 믿은 사람이 있다면 공부 될때까지 댓글 압수라도 해야 할듯 크크크
Not0nHerb
22/11/25 13:17
수정 아이콘
과학경호 크크 혹시나 해서 하는 말이지만 이런건은 보시고들 그냥 넘기세요.
공연히 말도 안되는 건을 쉴드친다고 억지 논리 펴시다가 내상 입지 마시구요.

도저히 이해가 안가는 사안들에 대해서는 흐린눈을 하시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jjohny=쿠마
22/11/25 13:50
수정 아이콘
도저히 이해가 안가는 사안들에 대해서는, 일단 한 번 알아보는 것도 한 방법인 것 같습니다.
흐린눈까지는 잘 모르겠는데, 위에 보면 딱히 뭔가 알아보지 않고 댓글 쓰신 것처럼 보이는 분들도 많은 것 같아서요.
Not0nHerb
22/11/25 16:53
수정 아이콘
확실하게 팩트체크가 될 때까지는 중립을 유지하는 것이 좋겠습니다만은,
'과학'경호 워딩 자체가 너무 유치하지 않습니까 크크
jjohny=쿠마
22/11/25 17:00
수정 아이콘
아 그건 동감입니다... 하다못해 그냥 AI경호라고 할 수는 없었나...
인간실격
22/11/25 13:22
수정 아이콘
근데 특혜논란이 있을만한 연관성이라고 생각은 하지만 객관적으로 보스턴 다이나믹스보다 고스트 로보틱스쪽이 제품은 훨씬 뛰어난거 아닌가요? 레인지만 봐도 배 이상 차이나고 군사용으로 실전배치된것도 고스트 로보틱스밖에 없는거같은데...대략 보면 스펙상에서 보스턴 다이나믹스가 너무 밀려 보이거든요. 혹시 팩트체킹 가능하신 분 있나요? 그리고 계약은 3개월인데 그전에 2월에 코트라 초청으로 한국 왔었고 6월부터 용산공원에서 보였다는걸 보면 그 전부터 상당한 커넥션을 만들어놓은걸로 보이네요.
jjohny=쿠마
22/11/25 13:28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도 좀 찾아봤는데, 지난 4월에 한국측 법인 '고스트로보틱스테크놀로지'가 설립되었다고 하네요. (이게 본문에 나오는 국내 총판 A 업체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https://www.topdaily.kr/articles/91725

위 기사 내용을 보아도, 고스트로보틱스 제품의 기술력에 특별히 문제가 있다고 볼 만한 정황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물론, 홍보성 기사임을 감안해야겠지만요)

"당초 고스트로보틱스의 로봇은 그동안 군사용으로 개발한 탓에 대중에 잘 알려지지 않았다. 하지만 고스트로보틱스의 4족 보행 로봇 비전 시리즈는 이미 미국 국방부 산하 육/해/공군에 납품되었고 멕시코 국경지역에서 경비로봇으로도 선정됐다."

다만 A 업체에 대한 특혜 의혹을 따져볼 여지는 있겠네요.
인간실격
22/11/25 13:33
수정 아이콘
저도 특혜의혹은 확실히 검증해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하구요. 원래 군사/무기관련 분야가 로비도 엄청 활발하고 특히 비교적 신생기업에 신기술 도입이다? 이건 뭔가 있다고 생각할 수 밖에 없죠. 근데 그 분야 탑에 미군도 사용한다고 하면 또 다른 이야기가 되는지라 정확한 후속기사가 나왔으면 좋겠네요.
jjohny=쿠마
22/11/25 13:47
수정 아이콘
어차피 고스트테크놀로지 제품의 스펙은 이전에도 많은 자료들로 공개되어 있어서 확인이 어렵지 않은 것 같은데요, 그보다 이게 특혜의혹이 되는 부분은, 고스트테크놀로지 제품 쪽이 문제가 아니고, A 업체 쪽이 문제가 되는 것 같습니다. 본문 기사에서도 A 업체의 경력이나 실제 업태와 관련하여 지적되는 내용이 있고,

"그런데 A 업체의 경력에는 로봇 관련 사업은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지난 5월에서야 미국 업체와 총판 계약을 맺었고 공개한 임원 명단에 대표이사와 감사는 의사, 실소유주 서 모 씨는 '드론협회 회장'으로 올라 있습니다."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6982171&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대통령실의 해명을 보면 6월에 업체 2곳(아마도 고스트로보틱스, 보스턴다이나믹스)이 성능 평가에 참여했다고 하는데요

"임차 계약을 체결하기 전인 6월 10일부터 26일까지 로봇개를 상용화한 유일한 업체 2곳 모두를 참여시켜 17일간의 '성능평가'를 거쳤고, 한국전자통신연구원·국방과학연구소 전문가·경호처 내부 직원이 참여한 '성능시험검증단'의 엄격한 검증을 거쳤습니다."
https://www.president.go.kr/ko/contents_new_view.php?code=161976&sno=&opt=&id=fact&search_item=&search_keyword=

- A 업체는 5월에 이제 막 고스트로보틱스와 총판 계약을 맺자마자 6월에 성능평가에 참여하게 되었다는 말이죠. 시기적으로 찜찜하게 볼 수 있는 것 같기도 하고
- 4월에 이미 고스트로보틱스 한국법인이 설립되었는데, 6월 성능평가, 9월 계약에 굳이 다른 업체가 끼게 된 그림도 좀 그렇고요.
jjohny=쿠마
22/11/25 13:25
수정 아이콘
찾아보니, 고스트로보틱스가 일반 대중에게나 생소하지, 미국에서 이미 기업/정부/군 등에 사족보행 로봇을 공급하고 있다는 것 같습니다.
https://www.theguru.co.kr/news/article.html?no=45223

"고스트 로보틱스는 기업체는 물론 정부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미국 국토안보부와 공군은 순찰과 보안 강화를 위해 각각 멕시코 국경 지대와 플로리다주 틴달 공군 기지에 고스트 로보틱스의 사족보행 로봇을 도입키로 했다."

[고스트 로보틱스가 뭔데 보스턴다이나믹스를 압도하냐?]라는 식의 접근은 좀 섣부른 접근으로 보입니다.
Janzisuka
22/11/25 13:34
수정 아이콘
과학 방역
과학 경호
....사이언스....그냥 뭐라도 제대로나 하지 괜히 과학 붙이면서 하는것도 없고
김재규열사
22/11/25 13:52
수정 아이콘
기사 내용은 [고스트 로보틱스]의 자격을 묻는 기사가 아니라 고스트 로보틱스의 국내 총판사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는 기사로 보이네요.
다람쥐룰루
22/11/25 13:54
수정 아이콘
보스턴 다이나믹스가 누구꺼죠? 현대죠
밑에 글에 보면 제네시스 g80 어떻게 됐죠? 걷어차였죠
이쯤 되면 그냥 현대차를 지독하게 싫어한다는 느낌을 강하게 받습니다. 평소에 악감정이 좀 있었나요.
페스티
22/11/25 14:03
수정 아이콘
해먹거리 창조 잘하시네
눕이애오
22/11/25 14:48
수정 아이콘
저것도 그냥 무시하고 지나가겠죠 무소불위 대통령이니..
캐러거
22/11/25 15:55
수정 아이콘
오 창의적으로 해쳐먹는 건 대단하네요
뭐 싫은건 꽁하게 묵혀두는 스타일이네요 크크 다 품는 여유도 없네 윤씨
22/11/25 16:19
수정 아이콘
경호 로봇개는 어떻게 경호하나요? 얘도 무나요?
백도리
22/11/25 16:23
수정 아이콘
77777ㅢ억 배터지겄다.요 거 경호도 로봇한테 받는거 이왕 무속점도 로봇한테 점지받지 왜 도사한테 받나요?
22/11/25 18:10
수정 아이콘
https://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1068452.html
여기에 더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좀 더 찾아 보고 올릴걸 그랬네요.

서씨의 업체는 고스트로보틱스 한국 법인과 계약을 맺었네요.
서씨는 전 대표이자 현 사내이사이고 , 서씨의 아내는 현 사내이사이자 제조총괄본부장이라고 합니다.
2021년 매출액 8700만원의 작은 가족기업 느낌이네요.
부부가 주식의 40~50%를 소유중이라 실소유주라는 것 같네요.

내년에 책정된 로봇개 구입 비용은 8억원이고
공개 입찰을 통해 구입할 예정이지만 (사실상 로봇개 만드는 경쟁 회사가 보스턴 다이나믹스밖에 없을듯?)
이미 성능 평가에서 이겨 본 상대라서 무난히 입찰받을 것 같습니다.
22/11/25 20:18
수정 아이콘
'과학' 방역에서 드러났듯이, 정치적인 도구로 쓰이는 '과학적'이라는 말은 진짜 별 의미 없는 경우가 태반인 것 같습니다.
22/11/25 20:30
수정 아이콘
어째 정치판에 등장하는 말들은 다 오염되는 느낌이네요
호러아니
22/11/26 12:35
수정 아이콘
창조과학도 잊지마세요...
틀림과 다름
22/11/25 20:36
수정 아이콘
미숙아 의료비 지원 예산액을 감액해서 이런데 투자했군요. 선구안입니다
22/11/28 18:59
수정 아이콘
과학이 앞에 들어가니 이제 웃기네요. 과학방역.과학경호 다음에는 뭐가나올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4] 오호 20/12/30 177872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79258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05310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61168 3
97375 [정치] 1. 사건은 우리 옆을 스쳐 지나간다. [1] 노틀담의곱추595 22/12/09 595 0
97374 [일반] 코로나19 백신(BA 4/5) 4차 접종 후기 [26] Regentag1108 22/12/09 1108 0
97372 [정치] 화물연대 현장 복귀…"투표 결과, 파업 종료 결정" [115] 핑크솔져4226 22/12/09 4226 0
97370 [일반] 주식 초보자의 2022년 하락장에 대한 소감 [30] 보리야밥먹자4653 22/12/09 4653 5
97369 [일반] 학폭위 10년.. 지금 우리 학교는 [18] 택배3538 22/12/09 3538 3
97368 [일반] 38년 돌본 뇌병변 딸 살해…"난 나쁜 엄마" 법정서 오열 [81] will5932 22/12/09 5932 6
97367 [일반] 사랑했던 너에게 [5] 걷자집앞이야2804 22/12/09 2804 33
97366 [일반] 역시 인생은 한방인가?...;; [10] 우주전쟁6132 22/12/08 6132 10
97365 [일반] 요즘 본 영화 감상(스포) [3] 그때가언제라도1559 22/12/08 1559 1
97364 [일반] 위린이 1년 결산 [9] 요슈아3808 22/12/08 3808 2
97363 [일반] 나는 안걸릴 줄 알았는데... [36] EZrock4594 22/12/08 4594 1
97362 [일반] 게으른 완벽주의자에서 벗어나기 [12] 나는모른다3492 22/12/08 3492 17
97361 [일반] 희석식 소주에 대한 생각 [67] 梨軒3455 22/12/08 3455 11
97360 [정치] 尹 정부, '강제 북송' 막는다…최종 결정권자는 통일부 장관 [223] 크레토스7974 22/12/08 7974 0
97359 [일반] 고백: '써야지 리스트'에 무슨 일이 일어났는가 [11] Farce1053 22/12/08 1053 9
97358 [일반] "저렴한" RTX 4060/4060 Ti는 2023년 9~10월 계획으로 알려짐 [35] SAS Tony Parker 2212 22/12/08 2212 0
97357 [일반] AI 그림)2달 동안의 AI 그림 관찰기록 [39] 오곡물티슈3307 22/12/08 3307 29
97356 [일반] 세종시의 출산율과 한국의 미래 [154] darkhero7373 22/12/08 7373 14
97355 [정치] 노옥희 울산교육감 별세 [14] 1024234 22/12/08 423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