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2/11/25 04:13:59
Name 포졸작곡가
Subject [일반] 르세라핌의 antifragile을 오케스트라로 만들어보았습니다~

평소에 아이돌 음악 좀 많이 들어 놓을 걸 하는 후회를 합니다..

원곡하고는 느낌이 많이 다를겁니다...

(다를 수 밖에 없기도 하구요~)


가장 까다로웠던 건...

랩처럼 음높이가 부정확하게 부르는 부분이 꽤 많았는데

그게 가장 난감합니다.


어쨌든 오케스트라는 음고가 있는 악기들이라서

원곡에서 정확한 음고가 있어야 편안하게 편곡할 수 있습니다...


처음에 나오는 안티티티 프라질프라질....

여기서부터 난관에 부딪혔는데

음이 반음씩 떨어지는 걸로 처리를 했습니다...

(그렇게 들리데~~~)


그리고

과도하게 웅장하게 처리하지 않았나하는 반성도 해봅니다~

마지막에는 다 때려 넣었거든요......


잘 들어주세요~^^

감사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2/11/25 09:46
수정 아이콘
파이널 판타지 브금 같아서 좋네요 이렇게 들으니
JazzPianist
22/11/25 10:01
수정 아이콘
파이널판타지 브금을 아이돌곡처럼 바꿔봐도 재밌겠네요
22/11/25 12:29
수정 아이콘
악기 연주자들이 정말 연주한 건가요?
포졸작곡가
22/11/25 12:31
수정 아이콘
실연은 아니구요~

가상악기를 좋은 거로다가
구입해서 컴터가 연주했습니다~^^
22/11/25 12:42
수정 아이콘
게임 OST같은 느낌이네요. 잘 들었습니다.
계층방정
22/11/25 13:15
수정 아이콘
저도 게임이나 만화영화 OST 같다는 느낌을 받네요. 취미로 하면서 알게 된 거지만 게임이나 만화영화 OST에 오케스트라가 많이 쓰여서 그런지 현대적인 오케스트레이션에서 이런 삽입곡풍이 느껴지는 게 아닌가 싶어요. 좋은 곡 감사합니다.
원곡과의 차이에 집중해서 듣다 보니 원곡은 반주에 F-G♭ 동기가 한 절을 A-B-C로 나누면 서주부터 A, C 전체에 일정하게 깔려 있는데(오케스트라에 비견하면 피콜로 소리랑 유사하게 들리네요), 이 오케스트레이션에서는 그 부분이 없는 게 눈에 띄는 것 같습니다. 예전 호불호 좀 갈리던 레드벨벳의 짐살라빔에서 곡 전체에 깔려 있던 F-C-G 반복과 비슷한 기법인가 싶기도 한데 저는 클래식 취미가고 대중음악은 더 몰라서 배운 거 없이 그냥 제 추측입니다.
포졸작곡가
22/11/25 13:18
수정 아이콘
원곡을 많이 듣고 작업한거긴 한데

오케스트라로는 원곡 느낌을 재현해내기는
불가능하겠더라구요.

그래서 아예 다른 방향으로 풀어냈습니다~
계층방정
22/11/25 13:24
수정 아이콘
답변 감사합니다! 역시 아이돌 음악과 오케스트라 악기 간에는 차이가 많이 있군요. 편곡하실 때 어떤 방향을 정해놓고 만드셨나요?
포졸작곡가
22/11/25 14:00
수정 아이콘
클라이막스까지 끌고가는 빌드업에 신경을 씁니다~~

이건 작곡에도 해당되는거네요~~^^
22/11/25 13:41
수정 아이콘
랩파트를 오케스트라나 챔버로 편곡 하는 경우 비올라나 바이올린 같은 스트링의 일정음들을 반복해서 오가는 형식으로 처리하는 걸 들은 기억이 있네요.
잘 들었습니다. 본문보고 들었던 생각보다 절제가 잘 된 웅장함이었습니다.
법돌법돌
22/11/25 17:29
수정 아이콘
어? 이걸 어케 편곡하나 했는데 생각보다 괜찮은데요
22/11/25 23:34
수정 아이콘
진짜 보스 잡으러 가는 느낌 나네요 크
잘 들었습니다.
유튜브도 구독 꾸욱!
포졸작곡가
22/11/26 02:39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닉넴바꾸기좋은날
22/11/26 10:24
수정 아이콘
허허 고수시네요... 취미로 작곡/편곡 공부중인데 너무 어렵읍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4] 오호 20/12/30 177870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79258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05310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61166 3
97375 [정치] 1. 사건은 우리 옆을 스쳐 지나간다. [1] 노틀담의곱추465 22/12/09 465 0
97374 [일반] 코로나19 백신(BA 4/5) 4차 접종 후기 [25] Regentag1016 22/12/09 1016 0
97372 [정치] 화물연대 현장 복귀…"투표 결과, 파업 종료 결정" [111] 핑크솔져4025 22/12/09 4025 0
97370 [일반] 주식 초보자의 2022년 하락장에 대한 소감 [29] 보리야밥먹자4618 22/12/09 4618 5
97369 [일반] 학폭위 10년.. 지금 우리 학교는 [18] 택배3490 22/12/09 3490 3
97368 [일반] 38년 돌본 뇌병변 딸 살해…"난 나쁜 엄마" 법정서 오열 [80] will5879 22/12/09 5879 6
97367 [일반] 사랑했던 너에게 [5] 걷자집앞이야2799 22/12/09 2799 33
97366 [일반] 역시 인생은 한방인가?...;; [10] 우주전쟁6115 22/12/08 6115 10
97365 [일반] 요즘 본 영화 감상(스포) [3] 그때가언제라도1555 22/12/08 1555 1
97364 [일반] 위린이 1년 결산 [9] 요슈아3798 22/12/08 3798 2
97363 [일반] 나는 안걸릴 줄 알았는데... [36] EZrock4584 22/12/08 4584 1
97362 [일반] 게으른 완벽주의자에서 벗어나기 [12] 나는모른다3479 22/12/08 3479 17
97361 [일반] 희석식 소주에 대한 생각 [67] 梨軒3448 22/12/08 3448 11
97360 [정치] 尹 정부, '강제 북송' 막는다…최종 결정권자는 통일부 장관 [223] 크레토스7957 22/12/08 7957 0
97359 [일반] 고백: '써야지 리스트'에 무슨 일이 일어났는가 [11] Farce1051 22/12/08 1051 9
97358 [일반] "저렴한" RTX 4060/4060 Ti는 2023년 9~10월 계획으로 알려짐 [35] SAS Tony Parker 2210 22/12/08 2210 0
97357 [일반] AI 그림)2달 동안의 AI 그림 관찰기록 [39] 오곡물티슈3302 22/12/08 3302 29
97356 [일반] 세종시의 출산율과 한국의 미래 [154] darkhero7367 22/12/08 7367 14
97355 [정치] 노옥희 울산교육감 별세 [14] 1024228 22/12/08 422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