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1/24 12:17:09
Name 라쇼
Subject [일반] 레이어스 주제가 가수의 환상적인 라이브 무대 (수정됨)
일년 전 쯤에 90년대 애니송 여성 가수 연재 글을 올린적이있습니다. 그 중엔 마법기사 레이어스 주제가를 불렀던 타무라 나오미도 포함되어 있었죠. 근데 당시에 노래 영상을 찾았을 땐 라이브 영상을 거의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있어도 타무라 나오미의 가창력이 불안정했던 영상밖에 없었죠.

오늘 문득 레이어스 주제가나 들어볼까하고 찾아보는데 어라 못봤던 라이브 영상이 뜨네요? 거기다 전성기 시절의 그 목소리가 귀에 착 감겨 오는 겁니다. 저는 레이어스 주제가 만큼은 타무라 나오미가 아니면 부를 수 없는 고유한 음색이라고 생각하기에 그 목소리를 라이브 영상으로 들을 수 있어서 감격하고 말았습니다.

레이어스 이후로 거의 활동을 안하고 잠적한 줄 알았는데 최근까지도 계속 소극장 무대로 공연을 하거나 방송에 나오는등 꾸준히 활동을 하고 계시더군요. 제가 봤던 영상들은 컨디션이 난조일 때 불렀던 영상인가 봅니다. 전성기시절 만큼은 아니지만 여전히 잘 부르시더라고요.

자, 그럼 타무라 나오미의 폭발적인 라이브 무대를 감상해봅시다!






양보할 수 없는 소원 1995 라이브

https://www.nicovideo.jp/watch/sm1411985
양보할 수 없는 소원 1996 NHK홀 라이브


타무라 나오미 x 요네쿠라 치히로 - 양보할 수 없는 소원


양보할 수 없는 소원 2019 라이브


양보할 수 없는 소원 재즈 버전 라이브


All You Need Is Love


빛과 그림자를 감싸안은채 光と影を抱きしめたまま 1995 라이브


1995년 영상을 보면 완전 cd음질이네요. 편하게 부르는 것 같은데도 목소리가 쩌렁쩌렁 울립니다. 96년 영상은 무대 퍼포먼스가 아주 좋네요. 우측 하단에 말풍선 버튼을 클릭해서 탄막은 끄고 보세요.

요네쿠라 치히로와 함께 부른 라이브는 2000년대 영상 같은데, 개인적으로 최고의 애니송 가수라고 생각하는 두 가수가 최상의 컨디션으로 함께 양보할 수 없는 소원을 부르는 모습을 보니 마치 소년 시절로 돌아간 것처럼 가슴이 뛰네요. 노래를 불러주셔서 감사합니다 ㅜㅜ

2019년 영상도 목소리가 여전하시더군요. 예전에 라이브 영상을 봤을땐 라이브는 잘 못부르는가 그런 생각을 했던 적도 있는데, 제 착각이었습니다. 클래스는 영원하군요.

빛과 그림채를 감싸안은채 라이브도 끝내줍니다. 필히 들어보십쇼.

그나저나 All You Need is Love도 전성기 시절에 부른 라이브 영상을 찾고 싶었는데 아무리 찾아도 안나오는군요. 아쉽습니다 흑흑.






PEARL - Pearl


stairway


NAKED LOVE


Harvest moon


Hey Kids Move


센츄리 토이즈 センチュリー・トイズ

https://youtu.be/xiQ_gLscxUQ
허무한 리얼 虚ろなリアル


슬플 정도의 BLUE SKY 哀しいほどのBLUE SKY


영원의 일초 永遠の一秒 2007 라이브


타무라 나오미가 솔로 가수로 데뷔하기전에 몸을 담았던 락 밴드 PEARL 시절의 노래입니다. 당시 활동할 때 라이브 영상도 있고 나중에 불렀던 영상도 섞여 있어요. 흔히 타무라 나오미는 레이어스 주제가 원툴로 기억되기 쉬운데 이분이 젊었을땐 락스피릿이 충만하셨습니다. 노래도 좋고 레이어스 주제가와는 다른 색다른 느낌이라 더욱 좋습니다. 펄 시절 노래를 들으면 타무라 나오미가 실력파 가수라는 사실이 실감이 드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2년째도피중
21/11/24 12:45
수정 아이콘
all you need is love는 아무래도 위의 두 노래에 비해 인지도는 떨어지는데 라이브 난이도는 더 높아서 그런게 아닐까 생각을...
아무리그래도 라이브 한 번은 있을것 같은데 아쉽네요. 집에가서 감상하겠습니다. 오늘도 감사드립니다.
21/11/24 15:21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라이브로 소화하기엔 어려워서 안불렀을까요. 전성기 기량이면 충분히 부르고도 남았을텐데 영상이 없네요. 유즈레나이 네가이보단 all you need is love가 더 좋은데 한 곡만 불러주시지 ㅜㅜ
Cazellnu
21/11/24 13:04
수정 아이콘
처음엔 시원시원한 맛의 유주레나이를 좋아했었는데 점점더 빛과 어둠을 끌어안은채로가 좋아지더군요.
육수킹
21/11/24 16:22
수정 아이콘
저도 후자가 더 좋습니다!!
햇님안녕
21/11/24 13:35
수정 아이콘
빛과 어둠을 끌어안은 채로 다시 들으니 참 좋네요.
스토리북
21/11/24 18:13
수정 아이콘
너무 좋아하는 노래라 틀었는데 예상치 못한 데서 빵 터졌네요.
첫번째 영상에서 입은 원피스는 대체 뭐죠? 저 사람이 왜 저기서 나옴 크크크크크크크
21/11/24 18:51
수정 아이콘
아니 마우쩌둥이 왜 나올까요 크크크크크. 댓글보고 영상 확인하다 빵텨졌네요.
21/11/24 18:29
수정 아이콘
간만에 들으니 넘 좋네요
감사합니다
21/11/24 19:54
수정 아이콘
이따금 레이어스 노래를 듣곤 하는데 다시 들어도 너무 좋더라고요. 제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노래하는몽상가
21/11/24 19:18
수정 아이콘
슈로대30 즐기는중인데 역시 노래는 좋네요
시부야카논
21/11/24 19:39
수정 아이콘
레이어스 떡상 너무 좋아요...물론 노래는 더 좋구요...흐흐흐
21/11/24 19:55
수정 아이콘
레이어스 로봇이 최약체라 그러던데 30에선 상향 먹었나 보군요. 레이어스 주제가는 보컬도 끝내주지만 반주도 진짜 좋습니다.
SkyClouD
21/11/24 23:34
수정 아이콘
(수정됨) all you need is love 너무 좋아요.. 흑흑.
그러니 다음 슈로대에선 OVA판으로 갑시다. 파일럿 슈츠도 OVA판으로!
12년째도피중
21/11/25 01:33
수정 아이콘
이거 반박시 레알못. 극장판으로 갑시다!!(2)
세인트루이스
21/11/25 02:01
수정 아이콘
정말 이 두개 노래는 청량하니 좋네요 -
질문하나만 해도 될까요? 일본엔 애니 OST만 부르는 가수들이 따로 있는건가요 아니면 그냥 잘나가는 가수들이 애니 OST도 부르는건가요?
스핔스핔
21/11/25 09:19
수정 아이콘
후자에요
21/11/25 10:34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애니송 가수는 크게 세 부류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타이업이라고 가수의 노래 홍보를 위해 드라마, 게임, 애니 주제가에 사용되는 경우. 그 다음이 목소리 연기와 노래를 함께하는 성우 아티스트, 이 성우 아티스트는 하야시바라 메구미 시절부터 있던 케이스긴 한데 비교적 늦게 생긴 개념이죠. 최근엔 외모와 가창력이 기존 연예인에 뒤쳐지지 않는 성우 아티스트들이 많아졌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이 애니송만 전문적으로 부르는 가수인데, 대표적으로 드래곤볼z 주제가를 불렀고 잼 프로젝트의 리더인 카게야마 히로노부, 애니송 업계의 대부인 미즈키 이치로, 잼 프로젝트의 멤버이자 오래 애니송 가수로 활동한 오쿠이 마사미등이 있습니다. 잼 프로젝트의 탄생 계기도 미즈키 이치로가 카게야마 히로노부를 설득하여 작품과 어울리지도 않는 노래를 부르는 타이업 가수에게 애니 주제가를 맡기지 말자는 취지에서 만들어진 것이죠.

그렇다고 애니송을 전문적으로 부르는 가수들이 따로 오리지널 곡이 없는 건 아닙니다. 본문의 타무라 나오미도 PEARL이라는 밴드로 음악 활동을 하다가 솔로 가수로 데뷔하고 나서부터 애니송을 부르기 시작했죠.
세인트루이스
21/11/25 21:08
수정 아이콘
으아 -자세한 답변 정말 감사합니다. 슬레이어즈 팬이어서 메구미만 알고 있었는데 덕분에 많은 노래 알고 갑니다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18189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33392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63258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04622 3
94215 [일반] 아직도 설렌다고? [69] 사랑해 Ji7091 21/11/30 7091 76
94214 [일반] 자게 푸념글 [10] 르블랑3069 21/11/30 3069 3
94213 [정치] 정동영이 돌아오고 52시간 제한이 철폐되는 시기에 믿어야 할 것은 [75] 오곡물티슈9102 21/11/30 9102 0
94212 [정치] 당대표를 무시하는 당원들이 있다? [91] 굄성7786 21/11/30 7786 0
94211 [정치] 윤석열 "주 52시간, 기업운영 지장..비현실적 제도 철폐"(종합) [289] wlsak13136 21/11/30 13136 0
94210 [정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칩거에 들어갔습니다 [405] 저스디스24177 21/11/30 24177 0
94209 [정치] 누구도 책임지지 않는 사회 [51] 코지코지5877 21/11/30 5877 0
94208 [정치] 윤석열 후보의 이수정 선대위 영입과 이준석 대표와의 대립 [251] 우그펠리온16269 21/11/30 16269 0
94207 [일반] [일상] 그저 건조기가 사고싶은 이야기 [53] 깃털달린뱀3351 21/11/29 3351 4
94206 [일반] 법의 집행은 법조문의 문구와 의도 중 어느쪽을 따라야 할까요 [26] Regentag2283 21/11/29 2283 2
94205 [정치] D-100, 지상파 방송3사 + JTBC 여론조사 + 기타조사 [89] 어강됴리7119 21/11/29 7119 0
94204 [일반] 내여귀 마마마 주제가를 부른 가수 ClariS의 노래들 [10] 라쇼1587 21/11/29 1587 2
94203 [일반] 야외 마스크의 필요성 [35] LunaseA5020 21/11/29 5020 6
94202 수정잠금 댓글잠금 [일반] 문재인 대통령曰"코로나19 백신 3번 맞아야 기본접종" [349] 슬래셔15628 21/11/29 15628 27
94201 [일반] 올해 국립공원 스탬프 마무리 [20] 영혼의공원3191 21/11/29 3191 27
94200 [일반] 월페이퍼 엔진 안드로이드 출시 ,수정완료 [22] Lord Be Goja4208 21/11/29 4208 4
94199 [정치] 정감록의 정도령을 노렸던 그 남자, 돌아온다 [70] 오곡물티슈7484 21/11/29 7484 0
94198 [정치] 네 번째 대선 도전을 선언하는 손학규 대표 [62] 우주전쟁7481 21/11/29 7481 0
94197 [일반] 스포 함유) 드라마 해로우(Harrow) 리뷰 [10] 타카이1646 21/11/29 164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