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0/18 21:45:26
Name 걷자집앞이야
Subject [일반] 서울의 겨울이 떠오르네요


날이 많이 추워졌네요
지난주만해도 반팔입고 다녔었는데 어쩌다가 훅 겨울이 온것만 같아요

유머게시판의 만두 사진을 보다
서울의 겨울이 떠오릅니다

몇년 전 영하 18도를 찍었던 그때 서울에 살았었어요
다른 계절도 있지만 서울이라면 겨울이 진하게 떠올라요



1. 노량진 다이소 주변 만두집
그쪽 지하의 헬스장을 다니던 때인데 당시 만두 한판이 1,500원 했었어요
8개정도였던걸로 기억하는데 운동하고 나오면 만두 냄새가 솔솔
돈없을때, 밤에 출출할때 배채우기 좋았어요
그 뒤로 가격이 올랐는데 자주는 못갔어요 밤에먹으면 살찌니까.... 하...
그 가게 아직 있나 궁금해요

2. 성북구 고려대 주변 분식 트럭
순대를 무지무지 좋아하는데
순대랑 만두 오뎅 등등 파시던 아저씨가 있었어요
오래된 사람 말로는 아저씨께서 어딘가의 부잣집 아주머니가 강아지를 주려고
이까지 차타고 사러 오신다고 했대요
겨울에 포장 기다렸었던 기억이 있네요 무지 맛있었어요
사람이 참 많아서 꽤 기다려야했었는데
코로나도 있었는데 여긴 괜찮으신지 궁금해요

3. 노량진 나룻배? 나루터?
가격이 저렴해서 겨울에 자주 갔던 곳인데
칼국수를 시키면 나물이랑 밥해가지구 비빔밥을 먹게 또 주시거든요
저는 만두를 좋아해서 만둣국을 자주 먹었었는데
만둣국 사진을 보면 여기 생각이 나요

4. 찹쌀떡
어느 날 방에있다가 찹쌀떡~~~ 하는 소리에 현금을 모아
사러 뛰쳐갔었는데 작은 박스를 구루마에 실어 파는 분이었어요
그런데 혼자사는데 5,000원치부터 파는거예요
그래서 어쩔수없이 그걸 사와서 먹는데 너무 맛있었지만
너무 많아서 옆집 동생 줬어요
요즘도 서울에 찹쌀떡 파는 분 계신가요?




그냥 막 떠오르는 몇가지 써보았어요
올해도 몇달 남지 않았네요
항상 좋은일만 가득하시구 감기 조심하세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백년후 당신에게
21/10/18 22:04
수정 아이콘
목4동 사는데 아직 찹살떡 파시는분 있는거 같더라구요. 아파트쪽은 아닌거 같고 주택가라 그런가 가끔 찹살떡 파는 소리가 들립니다.
낭만원숭이
21/10/19 08:34
수정 아이콘
마곡에도 계세요!
현명빌런
21/10/18 22:17
수정 아이콘
2번은 고려대 후문에서 내려오면 계시던 순대포터 아저씨이실까요? 저도 갑자기 먹고싶어지네요. 잘계시려나...
걷자집앞이야
21/10/19 14:47
수정 아이콘
돈까스집 있는 주변에 트럭이 있었던 걸로 기억해요
현명빌런
21/10/19 16:26
수정 아이콘
오박사돈까스였던가요 완전 추억이네요ㅠㅠ
아이유
21/10/18 22:40
수정 아이콘
서울 끄트머리 신월 1동인데 추워진 일요일부터 찹쌀떡 아저씨 나오시더군요.
이제 겨울이구나 싶었어요.
League of Legend
21/10/18 22:50
수정 아이콘
2017년인가요? 몇년전 가장 추웠던 서울로 기억합니다
Dreamlike
21/10/18 22:51
수정 아이콘
올 남은 한해 좋은일 가득하시고 감기조심하세요 :)
건전한닉네임4
21/10/18 23:38
수정 아이콘
노량진 명인만두 싸게 뚝딱하기 좋았는데 1년 전 갔을때는 있었는데 지금은 어떤가 모르겠네용
연필깍이
21/10/18 23:48
수정 아이콘
노량진 명인만두 아직 있고 배민인가 배달도 됩니당
맛나요!
이쥴레이
21/10/19 01:05
수정 아이콘
지하철 나오는곳 겨울되면 찹쌀떡 한봉지에 5개 든거 천원에 파시는분이 작년에 있었는데 그때도 저 가격에 5개를 준다고?
먹어도 맛 있었습니다. 떡 재료 원가가 싼 재료인가.. 라는 생각이 들어도 그 살찌는 맛에.. 가끔씩 사 먹었습니다.

올해도 팔려나.. 가격 올리겠지.. 올해는...
21/10/19 02:01
수정 아이콘
항상 남쪽에서만 살다가 겨울 서울에서 느낀점

'와 여긴 진짜 땅이 어네'
바밥밥바
21/10/19 11:09
수정 아이콘
제이크
21/10/19 13:24
수정 아이콘
(수정됨) 노량진 들락거린진 25년, 살기는 20년 되어가는데 올려주신 글 읽어보니 반갑네요 흐흐

노량진 헬스장 위 만두집이면 아마 귀일만두일겁니다.
https://blog.naver.com/minar12/90040829611
이건 한판에 천원하던 2009년 시절인데... 그땐 지하가 서점이었었죠.
앞에 육교도 있었고.... 지금은 한판에 2500원하고 지하는 다이소 창고가 되어부렀습니다.

KT빌딩 쪽 뒷골목 나루터 칼국수도 아직 있어요
https://blog.naver.com/ms04430/221972355541

제 노량진 추억 중에 가장 뚜렷한건 중딩때 한샘학원 다니면서 정인오락실 맞은편 분식집들에서 먹던 계란말이 김밥들이랑 장충족발 집 옆 옛날 빵집, 정인 지하 만화방에서 먹던 라면, 지금 공차건물 옆에 있던 부산오뎅집, 그리고 맥도날드 근처 포장마차들에서 하던 천원짜리 햄버거, 닭꼬치... 인데 이젠 닭꼬치 집만 안쪽 골목으로 옮겨서 가게로 장사하시고 다른건 다 없어졌네요... 세월이 무상하긴 합니다.
걷자집앞이야
21/10/19 14:46
수정 아이콘
와 역시 현지인은 다르네요 둘다 정확합니다 대박
오랜만에 그쪽 사진 다시보네요
저는 오락실 주변에 있는 지하 피씨방에 종종 다녔는데
(제가 가게 이름들을 잘 모르고 위치로만 기억해요)
만원 충전하면 12시간 이용 가능했고
짜파게티+아이스티해서 2천원에 파셔서 그거 먹으러도 가고 했었는데 정말 추억이네요
몇달전에 오랜만에 가보았을때 노량진이 너무많이 변해있어서 아쉬웠는데 서울은 어쩔수 없겠죠
댓글 너무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19167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34195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63990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05639 3
94283 [일반] 굴림체 지옥으로부터 탈출했습니다. (Chrome update) [3] Tiny205 21/12/07 205 2
94282 [정치] 이재명, 서울대 경제학 특강.. "가난하면 고금리 대출, 정의롭지 않아". [18] 미생627 21/12/07 627 0
94281 [정치] 야당을 향한 공수처-검찰의 수사 성과가 아예 전무하네요. [37] Alan_Baxter2368 21/12/07 2368 0
94280 [일반] 가볍게 쓰려다가 살짝 길어진 MCU 타임라인 풀어쓰기 [23] 은하관제1856 21/12/07 1856 9
94279 [일반] 미국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공식사절단을 파견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83] 강가딘7806 21/12/07 7806 4
94278 [일반] 왕위를 계승하는 중입니다. 아버지 [7] HJS4829 21/12/07 4829 2
94277 [일반] [서브컬쳐] 10 년이 되었습니다. [2] 카페알파2357 21/12/07 2357 2
94276 [일반] 오미크론+백신 조합 오히려 좋을수도 [242] 10831 21/12/07 10831 3
94275 [일반] [영화]인성논란을 통해 본 다크나이트 트릴로지(배트맨의 정의관) [20] 달렉2790 21/12/07 2790 8
94274 [일반] 한국 수출과 주식시장 [9] LunaseA4238 21/12/07 4238 20
94273 [일반] [책이야기] 소비의 역사 [4] 라울리스타876 21/12/06 876 8
94272 [일반] 고인물들이 봉인구를 해제하면 무슨일이 벌어지는가? [56] 캬라8654 21/12/06 8654 68
94271 [일반] 판타지 소설과 과학 [16] 레드빠돌이3080 21/12/06 3080 0
94269 [일반] 대구에 새 마스지드는 지어질 수 있을까요? [178] 라이언 덕후9549 21/12/06 9549 0
94268 [일반] [역사] 북촌한옥마을은 100년도 안되었다?! / 한옥의 역사 [9] Fig.13384 21/12/06 3384 34
94267 [일반] 증오하는 pgr에서 퍼간 글로 딴 추천은 달콤하더냐 [64] 오곡물티슈8796 21/12/06 8796 52
94266 [일반] 중국의 미래에 대한 잡생각 [46] 이연진8775 21/12/06 8775 1
94264 [정치] 조동연 '성폭력으로 원치 않는 임신, 상처 받은 모든 분들께 사과' [482] 서브탱크31020 21/12/05 31020 0
94263 [일반] 오지랖의 민족 [18] 개좋은빛살구6754 21/12/05 6754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