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0/16 18:21:49
Name 방과후계약직
Link #1 https://timeandmoney.tistory.com/category/%EB%A7%A4%EB%A7%A4%EC%9D%98%20%EA%B8%B0%EC%88%A0
Subject [일반] (주식) 매매의 기술 - 박병창 (수정됨)
1. 주식은 타이밍의 예술이다.

2. 주식이 10배 (1만원 -> 10만원) 오를 동안 10배 먹은 사람이 얼마일까? -> 보통의 인간은 변동성을 못견딤 -> 다 못먹음 -> 자신이 아는 분야만 해야 하는 이유

2-1 내가 정말 뛰어나면 산업을 알면 사면 되지만... 주제 파악이 필요함 -> 얼마나 빠져야 살수 있다는 것인가? -> 애널보다 확신에 차야함 -> 아니라면 기술적 분석

2-2 기술적 분석을 한다면, 손실 매도를 한다면 마음이 아파야 함 -> 그 정도 자세로 해야 트레이딩이 됨 -> 주식 시장 참여자 중에서 나만 모르면... 시장에서 털림 -> 전문가가 아니라면, 시장을 읽을 줄 알아야 함

2-3 (내생각) 이세상에서 주식의 적정 가격을 판단하는 능력이 있는지 없는지 아는 방법은 내가 전문가가 되는 수 밖에 없다. 전문가가 되어야 거짓과 진실 판단이 가능함 -> 투철한 자기 성찰만이 자신의 영역을 다듬을 수 있고 -> 영역을 규정하여 투자 할 수 있음

2-4 (내생각) 믿을 만한 투자의 선배가 아니라면 가족도 믿지 마라. 왜냐하면 진실되고 따뜻한 조언이지만, 가족이 아는 영역이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 지인은 자신이 안다고 조언했지만 -> 나만이 나의 영역을 알 수 있다.

3. 변동성을 견디고 10배를 먹겠다 -> 장투 -> 변동성을 타고 더 먹겠다 -> 단타 -> 자신의 영역을 분명히 해야 함 -> 자신이 아는 분야의 주식을 하면... 그냥 장투다 시장을 읽을 필요가 없음 -> 그런사람이 있을까?!  

4. 기술적 분석도 기본적 분석 위에서 행해 지는 것임 -> 현재 영업이익, 멀티플을 알고 있어야 하고 -> 본인이 생각 하는 적정가격과 주가의 이격도를 느낄 줄 알아야 기술적 분석이 의미가 있음.

4-1. 삼성전자 550조 8만원 -> 670조 10만원 -> 적정 가치는 영업이익 * 멀티플 -> 컨센 2021 영익 50조, 2021 영익 61조, 2021 영익 67조

4-2  8만원일때 멀티플 10 -> 10만때 멀티플 13~15 -> 지금은 다만 멀티플이 13~15 배에서 심리가 떨어진것 -> 6월 기준 절대 싼것은 아님 -> 적정 가격 (미래를 보지 않는다면)

5. 애널리스트는 업종 분석은 현재 시황에 집중하기 때문에 미래의 사항 즉, 시장의 심리를 잘 파악하지 못함 -> 정말 뛰어난 애널리스트라면... -> 시장까지 읽을 줄 알아야 함

5-1 애널 리스트가 아무리 뭐라 그래도 -> 주가는 다름- > 더 싸게 살수 있다는 기회가 있다는 것인데... -> 일단 누군가 안삼 -> 왜 안살까? 애널보다 시장 참여자(스마트머니)가 업황을 더 잘 아니까.

6. 기술적 분석이란 시장을 읽는 추세 추종 (예:현재 미국 시장 분석)

6-1 지금 나스닥 2만 갈 수 있다 -> 그러나, 너무 올랐다 -> 나스닥의 성장 기울기가 코로나 이전 이후 너무 다르다 -> 버핏 지수에서도 나타난다. 미국 GDP가 계속해서 6% 나올 수 있을까?

6-2 주식은 최고위험 자산이다 -> 언제나 빠질 수 있다 (10%이상 하락은 2년마다, 20%이상 하락은 6년마다) ->  확률적으로 위험하다 -> 따라서 절대로 깨지면 안된다 -> 특히나, 신용으로 털리면 안된다 -> 제 1원칙: 잃으면 안되다는 것

6-3 (내 생각) 특이점 -> 이효석... 관점 -> 생산 혁명에서 주식만이 유일한 투자 자산.. -> 이 관점이라면 미국의 높은 멀티플이 향수 몇십년간 이어짐 -> 아니라면... -> 돔황챠 ->

6-4 추세추종자는 시장이 맞다고 판단하는 것 -> 왜 그 분야를 잘 모르고 시장이 더 잘 알 확률이 크니까

7. 기술적 분석: 가격 & 거래량 & 시간

7-1 삼성전자 -> 1차 매도 신호 1월 11일 십자 음봉 -> 다시 상승하기에는 거래량이 터져야함 (심리)

7-2 거래량 터지는 음봉(타이밍) -> 매도 사인 나오면... 쉽게 못 돌림.. ->  싸다고 사면 안됨 -> 싸도 기다리는 시간이 너무 지루함. -> 시장이 그렇게 판단 했기 때문

7-3 거래대금과 거래량은 다름 -> 거래량에 주가를 곱해야 함

7-4 중요한것 -> 거래량이 아님 -> 가격을 올려서 사기 때문에 거래량과 양봉 음보잉 동시에 터져야 함 -> 그래야 스마트 머니의 생각을 읽을 수 있기 때문

7-5 순간 체결량... -> 매우 중요 -> 내 생각에는 이게 세력(스마트머니) 혹은 진짜 배기의 생각이 묻어 나기 때문인것 같음...

7-6 스마트 머니가 아니라도 세력이 중요한 이유 -> 극단적으로 얘기해서... 트레이더로서 밈주식처럼 기본 분석과 상관 없는 시장의 심리가 매우 중요한것임

7-7 (내생각) 트레이딩의 초점은 나 대신 누군가가 싸다 비싸다 판단 하는 것을 차트로 시장을 읽는 싸움 -> 이후 심리싸움... -> 누가 아는가? -> 내가 아는가 시장이 아는가?

7-8 시간개념을 알아야함  -> 추세 -> 상승의 시간과 하락의 시간이 비슷함 -> 사람의 심리가 녹아 있기 때문 -> 추세를 돌파한다 -> 업황의 기본적으로 성장할 확률이 큰것임  

7-9 오랜 기간 가격이 일정하다 -> 멈춤 본인도 트래이딩을 멈취야 함.


*** 실전 매매 케이스 -> 트레이더는 유연해야 함 -> 위의 사항은 지수와 같은 대형 종목군에서만 적용 할 수 있는 사항

1. 물적분할 같은 이슈가 언제 터질지 모르기에 기본적으로 뉴스 및 여타 시황을 알아야 함
2. 매수와 매도 사인 이틀사이 동시에 줌 -> 개별 기업마다 행태가 다름
3. 매수 신호 인데도 불구하고 -> 내려감
4. 강한 종목은 매도 신호가 와도 기다려야 함 -> 강한 종목이니까. -> 아침에 내리고 오름
5. 약한 종목은 매수 신호가 와도 기다려야 함 -> 약한 종목이니까. -> 아침에 오르고 내림
5. 거래양이 많은 아침10시 이전 2시 이전 -> 1시간씩 매매 하는 것이 좋음

*** 6월에 이야기: 역사적으로 테이퍼링은 변동성을 준다!!! -> 이번 하반기 각오가 필요함 (예언 성공 코스피 10% 하락)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나혼자만레벨업
21/10/16 18:38
수정 아이콘
'시분할 데이트레이딩' 이라는 나름 전설의 (?) 책을 쓰신 분이네요. 최근에도 책 꽤 내신 것 같은데... 요즘은 평가가 어떤 지 모르겠습니다.
이병민짱
21/10/16 18:46
수정 아이콘
snp 500에 투자하면 이런 거 고민할 필요 없어요!!
21/10/16 20:54
수정 아이콘
그것에 +@를 노리는 사람이 많아서...
어렵지만요. 크크크
21/10/16 18:49
수정 아이콘
본인의 생각을 곁들이시려면 계좌 정도는 까주는게 국룰 아닌가요?

just kidding :)
21/10/16 19:35
수정 아이콘
저분들은 개인적으로 주식하면 쇠고랑찹니다.
21/10/16 19:49
수정 아이콘
박병창씨 말구요~
방과후계약직
21/10/16 23:23
수정 아이콘
저는 코스피와 마찬가지로... 6월 고점에 투자 잘못(엘지디플, 엠씨넥스, 디바이스이엔지..)해서 이번해 낮은 수익률입니다만... 배우는 단계라고 생각하고 진지하게 임하고 있습니다.
김홍기
21/10/16 19:50
수정 아이콘
요즘 박병창 아저씨 책읽고있는데 괜찮습니다. 유튜브도 괜찮아요
21/10/16 20:41
수정 아이콘
기술적 분석도 어느 정도 공부할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오를 자리일지는 모르겠지만 진짜 아닌 자리는 알겠더라고요.
글고 가치투자, 장기투자가 정답은 아니란 말도 동감합니다. 박병창 말대로 장기투자가 오히려 그 기간 동안의 위험을 다 끌어앉고 있는 것이 거든요.
런던고라니도 비슷한 말 했죠. 단기투자가 본인한테 맞으면 억지로 장투하지 말리고...
21/10/16 20:47
수정 아이콘
(수정됨) 거래량이 많은 아침10시 이전 2시 이전 --> 이건 오후 2시 이후로 아닌가요?
근데 9시 30분 이전 거래는 좀 위험합니다. 런던고라니 아저씨 말대로 아침엔 도파민에 지배되서..크크
공모주 아니면 오전엔 9:30~10:00에 거래하는 걸로... 흐흐
방과후계약직
21/10/16 23:24
수정 아이콘
아 그런가요? 1시 부터 2시 사이라고 했는데.. 다시 확인해야겠습니다. 런던 고라니아저씨는 처음 들어보네요. 이분도 들어 봐야 겠습니다.
나혼자만레벨업
21/10/16 23:42
수정 아이콘
9시~10시, 13시~14시 인가요? 동영상 보면 나올려나요.
상하이드래곤즈
21/10/16 23:59
수정 아이콘
(수정됨) 1월 9일 컨텐츠(드라마-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한 미래가치에 믿음을 가지고;; 투자를 시작한 입장에서 공감가는 부분이 많은 글입니다.
1월부터 10월까지 실현수익이 연 25%정도 되는데,
전체 수익 중 수익률 큰 두 종목을 제외하면 3%로 내려갑니다;;
잘 아는(많이 공부한?) 종목에 믿음을 가지고, 큰 손해구간에는 적절한 물타기로 버텨서 늘어난 비중만큼 더 큰 수익을 낸 공통점이 있네요.
(시총 크다고 안전빵으로 투자했던 삼성,하이닉스,현대차,엔씨,아모레퍼시픽등등은 모두 손해 보고 손절했습니다.)
방과후계약직
21/10/17 01:08
수정 아이콘
실전 투자는 디테일에 기반한 믿음이지요.. 성투입니다
21/10/17 02:58
수정 아이콘
그렇게 차트를 잘 보시고 기술적 분석에 타고나셨는데 본인 성과는 왜...? 삼프로에 그만좀 나왔음 좋겠네요.
정 주지 마!
21/10/17 03:07
수정 아이콘
박병창 성과 별로 안좋나요? 저는 예전 책으로만 봐서 이미지 좋은 분인데 많이 깨졌나보네요.
21/10/18 09:28
수정 아이콘
괜히 저런 사람들이 침팬지나 햄스터보다 수익률이 낮은 게 아닙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19167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34195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63990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05638 3
94283 [일반] 굴림체 지옥으로부터 탈출했습니다. (Chrome update) [3] Tiny180 21/12/07 180 2
94282 [정치] 이재명, 서울대 경제학 특강.. "가난하면 고금리 대출, 정의롭지 않아". [17] 미생604 21/12/07 604 0
94281 [정치] 야당을 향한 공수처-검찰의 수사 성과가 아예 전무하네요. [37] Alan_Baxter2351 21/12/07 2351 0
94280 [일반] 가볍게 쓰려다가 살짝 길어진 MCU 타임라인 풀어쓰기 [23] 은하관제1855 21/12/07 1855 9
94279 [일반] 미국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공식사절단을 파견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83] 강가딘7805 21/12/07 7805 4
94278 [일반] 왕위를 계승하는 중입니다. 아버지 [7] HJS4828 21/12/07 4828 2
94277 [일반] [서브컬쳐] 10 년이 되었습니다. [2] 카페알파2357 21/12/07 2357 2
94276 [일반] 오미크론+백신 조합 오히려 좋을수도 [242] 10831 21/12/07 10831 3
94275 [일반] [영화]인성논란을 통해 본 다크나이트 트릴로지(배트맨의 정의관) [20] 달렉2790 21/12/07 2790 8
94274 [일반] 한국 수출과 주식시장 [9] LunaseA4238 21/12/07 4238 20
94273 [일반] [책이야기] 소비의 역사 [4] 라울리스타876 21/12/06 876 8
94272 [일반] 고인물들이 봉인구를 해제하면 무슨일이 벌어지는가? [56] 캬라8654 21/12/06 8654 68
94271 [일반] 판타지 소설과 과학 [16] 레드빠돌이3080 21/12/06 3080 0
94269 [일반] 대구에 새 마스지드는 지어질 수 있을까요? [178] 라이언 덕후9549 21/12/06 9549 0
94268 [일반] [역사] 북촌한옥마을은 100년도 안되었다?! / 한옥의 역사 [9] Fig.13384 21/12/06 3384 34
94267 [일반] 증오하는 pgr에서 퍼간 글로 딴 추천은 달콤하더냐 [64] 오곡물티슈8796 21/12/06 8796 52
94266 [일반] 중국의 미래에 대한 잡생각 [46] 이연진8775 21/12/06 8775 1
94264 [정치] 조동연 '성폭력으로 원치 않는 임신, 상처 받은 모든 분들께 사과' [482] 서브탱크31018 21/12/05 31018 0
94263 [일반] 오지랖의 민족 [18] 개좋은빛살구6754 21/12/05 6754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