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8/01 00:40:08
Name 카페알파
Subject [일반] [연재주의][약간 스포] 웹툰 하나 소개할께요.
* [연재주의] 를 붙인 것은 나중에 완결된 것을 몰아서 보는 것을 선호하는 분들이 계신 것 같아 붙인 것입니다. 아직 완결나려면 한참 남은 만화라서요.


안녕하세요.

웹툰을 하나 소개하려고 합니다. 수요일 네이버에서 연재되는 '블랙홀과 3만원' 이라는 만화이고 김규삼 작가님의 만화입니다. 네, 그 '할아브' 의 김규삼 작가님입니다. 제목에서부터 이게 뭐야 싶고, 뭔가 병맛스러운 냄새가 풍기지요? 잘 보셨습니다. 병맛 개그가 이 작품의 주류입니다. 그동안 '하이브' 시리즈로 극화를 그려왔었는데, 이제 다시 예전 '정글고', '천리마 마트' 시절의 병맛 개그를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다만, 단순히 병맛개그라고만 보기 힘든 것이 이 작품의 배경이 그저 유머스럽지만은 않습니다. 일단 기본 설정이 한 달 후에 지구가 블랙홀로 빨려 들어가 멸망할 것이라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증거로 하늘에 검은 구멍이 보이기 시작했다는 거구요. 당연히 사람들의 일상은 흐트러지기 시작합니다. 우리의 주인공인 보험회사 '지급 방어 팀장'(...) 권 웅 이사의 부인도 마지막 한 달은 첫사랑과 보내고 싶다며 떠나 있습니다. 한 달 뒤 지구가 멸망하거나 말거나 우리의 권 웅 이사는 자기 할 일을 묵묵히 하는데, 다들 어디론가 가버리고 출근해서 일 하는 것은 권 웅 이사와 기계 뿐입니다......만, 수원 지점에서 '채대금' 이라는 또라인지 아닌지 정확히 구별 안 되는 인물이 갑자기 본사로 들이닥칩니다. 그리고 갑자기 자기가 설계했다며 한 보험 상품을 보여 주는데......

기본적으로는 병맛개그가 진하게 보이지만, 한 달 뒤 지구, 그리고 인류가 멸망한다는 비극 또한 엄연히 존재하고 있는 점이 독특합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어쩌면 이것은 김규삼 작가님의 새로운 도전 아닌가 생각합니다. 그 동안 '정글고', '천리마 마트' 라는 개그 만화와 '하이브' 라는 극화에서 각각 수준 이상의 작품성을 보여 왔는데, 저는 이런 작가분이 드문 것 같거든요. 대개 한 분야에 뛰어나지 이렇게 개그 만화와 극화 모두 수준 이상의 만화를 그리는 분은 많이 못 본 것 같습니다. 솔직히 처음 하이브 시리즈 나올 때 '개그 만화 그리던 작가님이 극화를? 괜찮으려나?' 했던 것도 사실이고요. 이번에는 개그와 극화의 요소를 합쳐서 표현하려는 시도가 아닌가 합니다. 어쨌든 지금 상황은 희극과 비극이 공존하니까요. 뭔가 꽤 좋은 작품이 나올 것 같다는 기대가 됩니다.

오랜 만에 김규삼 작가님의 병맛 개그를 즐겨 보시길......

P.S. - 아, 참, 연재 주소는 https://comic.naver.com/webtoon/list?titleId=775690&weekday=wed 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8/01 01:05
수정 아이콘
덕분에 지금 보는중입니다,
재미있네요.
MrOfficer
21/08/01 08:22
수정 아이콘
추강합니다
멸천도
21/08/01 08:51
수정 아이콘
사실 징그러운걸 싫어해서 하이브같은거일까봐 매번 지나쳤는데 덕분에 안심하고 보고있습니다.
ANTETOKOUNMPO
21/08/01 10:44
수정 아이콘
Q3님의 작화를 좋아하는 입장에서 스토리만 참여하셔서 아쉬웠습니다.
21/08/01 10:53
수정 아이콘
상품개발이랑 설계도 구분못하는거 보고 1화에서 접었는데 재미있나보군요
21/08/01 14:48
수정 아이콘
초반이지만 재밌는데요!
라디오스타
21/08/01 21:41
수정 아이콘
정글고후반부에 실망을 많이해서 .. 그래도 평을 보니 봐야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07318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221659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53285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193206 3
93428 [일반] 어제 운동하다가 본 달 [4] 판을흔들어라1659 21/09/20 1659 2
93427 [일반] 주식 시장에서 돈 버는 방법 (Regime & Frame) [5] 방과후계약직2159 21/09/20 2159 1
93426 [일반] [노스포] 오징어게임을 보고나서 간략한 평 [59] 김유라4793 21/09/20 4793 5
93425 [일반] 탈모약 살때는 종로5가 [61] 여기5940 21/09/20 5940 14
93424 [일반] [토막글]의외로 인종별 차이가 없다는 근거들이 나온 것. [34] kien.5368 21/09/20 5368 2
93423 [일반] [팝송] 레이니 새 앨범 "gg bb xx" 김치찌개683 21/09/20 683 0
93422 [일반] 3,4천번대 그래픽카드는 같이 판매될것 [17] SAS Tony Parker 4119 21/09/20 4119 0
93421 [일반] 출산율을 올릴만한 "혁명적 방법"에는 어떤 게 있을까? [205] 트린다미어7578 21/09/19 7578 23
93420 [일반] 어라? 다반 다시 장사하는가요? [6] 공기청정기4527 21/09/19 4527 1
93419 [일반] 남성이 여성보다 불리한 것들 [472] 비후간휴13326 21/09/19 13326 29
93418 [일반] 여주인공의 모든 것이 눈부신 넷플릭스 중드 - 이지파 생활 [81] 아난7035 21/09/19 7035 2
93417 [정치] 화천대유애 대한 추가 이야기 [161] umc/uw9211 21/09/19 9211 0
93416 [일반] 명절기간 단기(하루)알바 경험담 [11] Croove4111 21/09/19 4111 9
93415 [일반] [책] <당신들은 이렇게 시간 전쟁에서 패배한다> - 후기 [2] aDayInTheLife2246 21/09/19 2246 3
93414 [일반] 영어 공부 꾸준히 하는 법 (부제: 진리의 사바사) [9] 수국3060 21/09/19 3060 1
93413 [일반] 주식과 부동산 투자에 대해서 [80] 김홍기6655 21/09/19 6655 2
93412 [일반] 바둑에 흥미를 느끼십니까? [58] 수국4287 21/09/19 4287 6
93411 [일반] [팝송] 메이지 피터스 새 앨범 "You Signed Up For This" 김치찌개318 21/09/19 318 1
93410 [일반] (강스포) <오징어 게임>에서 개별 게임의 퀄리티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94] 마스터충달7832 21/09/18 7832 2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