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4/26 14:34:03
Name 나주꿀
File #1 아이패드_프로_내려간드아아아.jpg (137.0 KB), Download : 15
Subject [일반] 아이패드 프로, 중고 및 재고 떨이가 한창입니다. (수정됨)


M1 칩이 탑재된 아이패드 프로 5세대에 많은 사람들이 혹했는지 패닉셀(?)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아이패드 프로 11인치형 가격이 혜택가로 에어4 가격대로 떨어졌습니다.
(11인치 80대가 깨졌으니...)

물론 에어4는 그 이하로 내려가고 있지요.
(타 사이트 댓글을 보니 한달전에 에어4를 73에 사신 분도 있네요.... 아이고야....)

어떻게 보면 아이패드 프로 2세대 및 3세대에서 존버를 타다가 지금 5세대로 갈아타는 분들은 확실히 갈아탈만 한거 같고,
4 세대는 전자기기 관련 커뮤니티에서 토사구패드의 재림 아니냐는 말이 간간히 나왔엇죠.
(솔직히 라이다센서만 박고 칩은 1코어 해금해준게 좀...)



1. 그런데 아이패드에 M1칩을 박아도 결국엔 아이패드 OS라, 나중에 있을 WWDC에서 Ipad OS에서 어떤 업그레이드가
있을지 좀 지켜봐야 할거 같습니다.

2. 타블렛이 있어도 유튜브, 넷플릭스, 트위치 머신으로 쓰다가 어쩌다가 PDF 및 E-Book으로 활용하는 제 입장에선
M1칩이 아니라 M1칩 할아버지가 들어가도 오버스펙입니다. 너무 압도적이라 오히려 지름신이 도망가버림 크크크.
(제 입장에선 특정 성능만 충족시킨 이후에 필요한 건 '대화면' 이 제일 중요합니다. 갤탭은 16:10이라 영상 재생에서 유리하지만
PDF 문서를 보기엔 젬병이죠. 아이패드는 그 반대구요.)
(전 차라리 13인치 3:2 화면에 적당한 AP와 램만 집어넣고 카메라를 구색만 맞춘 용도로 집어넣어 원가절감한
대화면 가성비 타블렛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3. 압도적인 M1칩의 성능이 끌리는 거라면 차라리 새로 나온 아이맥이나 맥미니를 쓰는게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영상편집이나 그런거는 하나도 모르지만, Ipad OS 보단 맥 OS가 그래도 생산성 면에선 낫지 않겠습니까?

4. 번개장터, 당근마켓, 중고나라, 클리앙 등에서도 간간히 새로고침을 하다보면 괜찮은 매물이 나옵니다.
저야 갤탭이랑 서피스를 써서 타블렛에 미친 테크 유튜버도 아닌 이상에야 아이패드를 더 들이는 것도 사치고 하니
딱히 좋은 매물을 줏을 생각도 없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일반상대성이론
21/04/26 14:39
수정 아이콘
저는 에어 산 지 두달됐는데 가족한테 싸게 넘기고 넘어갈까 하는 생각도 드네요 흐흐
21/04/26 14:39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가 너무 초 오버스펙인데 반해 그걸로 뭘 할거야 물어보면 딱히 할게 없는 것도 사실이죠.크
21/04/26 14:44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가 너무 초 오버스펙인데 반해 그걸로 뭘 할거야 물어보면 딱히 할게 없는 것도 사실이죠. (2)

사실 게임 + 영상편집 안 하면 스펙이 필요할 일이 별로 없어서...
패드로 필기하고 문서 작성, E북만 보는데 지금 쓰는 에어 4세대가 너무 무겁습니다. 손목 아파요.
애플 펜슬 2세대 되는 아이패드 미니 나오기만 간절히 기다립니다. 9인치에 350g 아래면 바로 지를텐데요.
나주꿀
21/04/26 14:54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가 너무 초 오버스펙인데 반해 그걸로 뭘 할거야 물어보면 딱히 할게 없는 것도 사실이죠 (3)

프로 5세대가 만약 키보드, 트랙패드를 붙이는 순간 샤라라락~ 하며 맥 OS로 변신 한다면
서피스북이 공개되던 순간의 충격을 뛰어넘는 미친 물건이 나오겠지만,
그럼 맥북을 사람들이 안 살테니 애플은 만들 수 있어도 안 만들고 있는 거겠죠.
리자몽
21/04/26 15:06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가 너무 초 오버스펙인데 반해 그걸로 뭘 할거야 물어보면 딱히 할게 없는 것도 사실이죠. (4)

아이패드 뿐만 아니라 갤탭 같은 안드탭 포함 모든 태블릿의 숙명이기도 합니다

정말 태블릿 잘쓰는 극소수를 제외하면 태블릿 스펙이 올라가도 현재까지는 큰 의미가 없죠
앓아누워
21/04/26 15:43
수정 아이콘
완전동의합니다. 프로 2세대를 거의 4년 가까이 쓰는중인데, 스트리밍 머신으로 쓰기엔 아직도 오버스펙... 딱히 할것도 없고 그림 그리는것도 초반에나 신기해서 했지, 그냥 컴퓨터 타블렛으로 그리는게 10배는 편해서..
21/04/26 16:01
수정 아이콘
그래서 갤럭시 폴드류도 아직까진 딱히 답이 없죠. 크
재가입
21/04/26 14:44
수정 아이콘
전 아이패드 에어 쓰는데요..2013년인가 14년에 나온...그냥 유튜브 보고 제가 스캔한 pdf보는 용도다 보니 이것도 충분해서....기기를 보는 눈은 개인마다 참 다른 것 같네요.

참 저는 폰도 아이폰 6s입니다..크크크 노인학대범이네요
21/04/26 14:46
수정 아이콘
보통 이런경우엔 구작은 단종되어서 막상 새 제품 출시되어도 생각보다 가격이 안 내려가더군요. 신제품 살거 아닌 분들은 지금 사는것도 기회인 듯...
21/04/26 14:48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이렇게 폭락하면 되려 전버전을 싸게 주고 사는 게 나을 수도. 해봤자 필기, 책읽기, 동영상 보기가 단데...
여수낮바다
21/04/26 14:49
수정 아이콘
T_T 에어 2달 전에 샀는데 속상하군요 ㅠㅠ 어쩔 수 없지요 ㅠㅠ
여행가요
21/04/26 14:49
수정 아이콘
저는 영상이 주라 갤탭7+ 가격도 같이 떨어졌으면 싶네요 흐흐
나주꿀
21/04/26 14:57
수정 아이콘
갤탭은 미국에서 '사장님이 미쳤어요!' 수준으로 떨이를 했었는데, 지금 보니 삼성이 아이패드에 m1칩이 들어간다는걸 알고
털어낸게 아닌가 싶습니다. 삼성은 AP에서 너무 밀리니 차기작에선 다른 방법으로 세일즈 포인트를 찾아야겠네요.
Lord Be Goja
21/04/26 15:47
수정 아이콘
중고는 좀 나오더군요.
21/04/26 14:50
수정 아이콘
필기는 갤럭시탭이 더 좋더라구요
아이패드는 팬촉이 이상하던데.
몽키매직
21/04/26 14:52
수정 아이콘
(수정됨) 5세대가 미니 LED 인 12.9 는 확실히 4세대를 살 이유가 없어지는데, 그냥 LCD 인 11인치는 패닉셀할 이유가 딱히 없다고 생각하는 편입니다. 아무리 아패프로라도 M1 은 상당히 오버킬이라... 영상/사진 편집할거면 윈도우 랩탑 혹은 M1 맥북이 훨씬 낫습니다. (사실 노트북도 불편한 건 마찬가지고 어지간하면 데스크탑에서 합니다...) 패드에서 편집은 핵고통입니다... 태블릿은 아무래도 컨텐츠 소모용이라 디스플레이가 반은 먹고 들어가는 거고, 이런 의미에서 아패프로 5세대 12.9 로 갈 거 아니면 굳이 넘어갈 필요 없다고 봅니다.
나주꿀
21/04/26 14:56
수정 아이콘
11인치를 쓰시던 분들이 '아, 차라리 큰 걸로 갈걸' 이러다가 5세대 12.9 인치로 넘어가려고 팔고 계신 걸수도 있죠.
취준공룡죠르디
21/04/26 14:53
수정 아이콘
갤탭 s7+은 내수차별 미국 떨이 귀속템 제외하면(얘들은 전파법 걸리는거 둘째치고) 중고가 변화는 크게 없네요
태블릿도 이제 진영이나 자기 폰따라 가는 시장이라 그런가
몽키매직
21/04/26 14:59
수정 아이콘
갤탭 s7+ 은 어차피 AP 성능은 아패프로 4세대에도 경쟁이 안되던 물건인데 디스플레이 킹으로 위치를 잡은 물건이고, 여전히 그 위치에는 변함이 없어서 아패프로 4세대에 비해 타격이 적을 것은 예상되었던 바죠.
21/04/26 14:56
수정 아이콘
2019 맥북 프로 16인치랑 아이패드 4세대 프로 12.9 갖고 있는데 이젠 그냥 아무 생각이 없습니다. 팔자려니 해야지 ㅠ
BlazePsyki
21/04/26 14:57
수정 아이콘
유튜브&소설 머신으로는 아이패드 6세대만 되어도 충분하더군요. 오래오래 쓸듯...
제 아이폰 8+도 3년이 다되가는데 아직 멀쩡하구요. 고장날때까지 계속 오래오래 써야징.....
지니쏠
21/04/26 14:57
수정 아이콘
내 에어4.. 몇년만 힘내자 ㅜㅜ
도라지
21/04/26 14:57
수정 아이콘
저기에 안드로이드 에뮬 깔고 써도 최고사양 안드로이드 패드보다 훨 빨라서... 진짜 경쟁 자체가 무의미한 느낌이네요.
부기영화
21/04/26 19:45
수정 아이콘
에뮬 깔면 안드로이드에서 되는 거 전부 가능한가요? 플레이스토어도요?
파란미르
21/04/27 04:30
수정 아이콘
안드로이드 에뮬은 맥북 이야기고 아이패드는 해당사항 없는거 같습니다
작은마음
21/04/26 14:58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 에어2 쓰고 있는데 주로 소설 / 게임 + 가끔 동영상인데
게임도 고사양 게임이 아니라 잘 돌아가는게 불만이네요.
아이패드 에어2도 오래 썼는데
m1 칩셋 아이패드면 얼마를 쓸려나 ;;;
수채화
21/04/26 20:33
수정 아이콘
저도 에어2 더라고요. 방금 확인해봄 3였는지 2였는지도 기억이 안나서...
게임은 클래시오브클랜, 유투브 리디북스만화책, 네이버에서 야구. 배터리가 예전 같지 않지만 여전히 현역이네요. 에어4가격이 저렴해졌다면 하나 사볼까요?
작은마음
21/04/27 09:16
수정 아이콘
저도 고민 중이긴 한데 전 배터리 교체 재작년에 한번 한거라서 배터리도 쌩쌩
생각보다 쓸만해서 모 고장나기 전에는 쓸듯하네요
CapitalismHO
21/04/26 15:01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신형 아패프로는 워낙 비싸서 별 감흥이 안들었지만, 구형가격이 떡락하는건 오히려 좀 혹하네요 크크. 요즘 중국기업들도 좋은 안드탭을 많이 내던대 코로나를 전후로 태블릿 시장이 확실히 부흥하고 있다는 느낌이 듭니다. 구글도 이런 변화를 캐치해서 다시 태블릿에 힘좀 써줬으면 좋겠네요.
이니그마
21/04/26 15:01
수정 아이콘
아이폰에 m1칩이 탑재되기전까지
안드진영에서도 버금가는 성능의 AP가 나와주면 좋겠네요.
Chandler
21/04/26 15:02
수정 아이콘
전공책들이 400페이지 500페이지 넘어가니 에어4가 좀 힘들어하더라고요..(라고 뇌내망상중) 사실 플렉슬2가 최적화가 똥이라 그런거 같긴한데..

M1칩으로 돌리면 훨씬 낫긴 낫겠죠...

사전예약 빨리 풀어주세요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
iPhoneXX
21/04/26 15:03
수정 아이콘
맥북에어도 한동안 구하기 힘들었는데 이번 아이패드 프로는 더 구하기 힘들듯....
RainbowChaser
21/04/26 15:15
수정 아이콘
그니까 저걸로 소녀전선 돌리면 된다는거죠?!
타이터스 오닐
21/04/26 15:23
수정 아이콘
10만원짜리 파이어 HD 굴리는데
성능이랑 가격 차이 어마어마하군요
21/04/26 15:24
수정 아이콘
프로5세대로 '뽕뽑았다' 소리 들으려면 뭘 해야하나요?
몇년전에 산 갤탭a 10.1 2016 으로 유튜브머신, 리디북스 리더로 쓰는입장에서 상상도 안되네요 크크크크
지니쏠
21/04/26 15:28
수정 아이콘
동영상 편집...
나주꿀
21/04/26 15:30
수정 아이콘
그림 그려서 패트리온 같은데서 후원을 받거나, 영상 편집(?) (그런데 이건 맥이 더 나아서...)으로 돈을 벌거나
해야 뽕을 뽑지 않을까요. 최고 사양으로 하면 300이 넘던데 .
하얀마녀
21/04/26 15:37
수정 아이콘
부모님 환갑 선물.....
macaulay
21/04/26 16:11
수정 아이콘
일러스트레이터라면 쉽게 뽕뽑습니다...
주변에서 다 사길래 반신반의하며 구입했는데 너무너무너무 편하네요.
대신 일과 휴식의 경계도 편한만큼 없어지는 게 단점입니다. (카페에서도 휴일에도 앉은 자리에서 일...ㅜㅜ)
21/04/26 16:18
수정 아이콘
태블릿에서 펜이라고 하면 갤럭시탭이 와콤펜 도입으로 그림그리는데 최고겠구나 그냥 어렴풋이 알고있는데 아이패드가 훨씬 좋은가요?
macaulay
21/04/26 16:31
수정 아이콘
(제 주변 그림책 작가나 일러스트레이터 한정으로는) 100% 아이패드 프로입니다...
갤탭은 써 본 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지만, 아마 일러스트레이터중에 맥쓰는 비율이 높아서 더 그럴 수도 있겠네요.

(이건 갤탭말고 와콤과의 비교지만) 좋다 나쁘다는 여러가지 관점으로 봐야 해서 사람마다 호불호는 있는데,
큰 화면을 좋아하고 한 공간에서 각잡고 그리는 걸 좋아하면 신티크 이십몇인치 이상을 선호하고,
귀여운 거 그리고 휴대성과 즉답성(?) 같은 걸 중시하면 아이패드를 선호하는 것 같습니다
물론 둘 다 쓰는 사람도 많아요.

저도 채색 레이어 많고 합성등 손이 많이 가는 건 와콤 인튜어스 대형으로 작업실에서 작업하고
카툰 스타일의 작업이나, 학습지 등은 아이패드로 아무데서나 작업합니다.

컴에 비해 물론 분명히 한계는 있는데 편의성은 압도적이라고 생각합니다.
인증됨
21/04/26 18:25
수정 아이콘
필기는 갤탭
그림은 아패

라고들 하더군요
섹무새
21/04/26 15:24
수정 아이콘
갤탭6사서 유튜브, 넷플 돌리고 있습니다.
돈이 안 아깝긴한데 탭이 죽을때까지 바꿀 일은 없을 듯요...
21/04/26 15:30
수정 아이콘
제 기준 업무나 일상은 안드로이드 환경이 더 편하고 게임은 원신말고는 ap빡시게 굴리는 게임은 생각나는 것이 없네요.

근데 그 원신도 풀옵 시 쓰로틀링이 걸릴 것 같아서
벤치보고 판단해야겠어요.
우리아들뭐하니
21/04/26 15:31
수정 아이콘
근데 에어 신형은 M1이 아니라 여전히 A칩아닌가요. 프로만 M1으로 봤는데
네이버후드
21/04/26 15:54
수정 아이콘
네 아닙니다 아 맥북을 말씀하시는거면 아니고 패드면 에어는 발표 안했자나요
우리아들뭐하니
21/04/26 16:14
수정 아이콘
아 패드 에어는 발표를 안했었군요. 태블릿 이야기가 주라서 에어도 발표한줄 알았어요. 홈페이지에 패드 에어는 M1칩이 아니길래.
21/04/26 15:34
수정 아이콘
파이널 컷 풀어줄거 아니면 동영상 편집 한다고 해도 패드 프로가 그렇게 쓸모 있을까 싶어요...
저도 프로 4세대 12.9 쓰긴 하는데 게임, 노트용, 영상용으로 보기에는 전혀 무리가 없어서... 프로 5세대부터 파이널 컷 풀어주면 다음에 고려해볼만할 것 같지만요
모래알
21/04/26 15:35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 프로 9.7쓰는데 바꿀 때가 된 것 같네요.
라이언 덕후
21/04/26 15:39
수정 아이콘
M1 맥북하고 탭 S7lite를 사면 완벽합니다. 제 패턴으로는...
윌모어
21/04/26 15:44
수정 아이콘
갤탭s7쓰는데 뭐 생산적인 건 못하겠고 화면 갈라서 유튭 카톡 인터넷 세 개 동시에 띄워놓고 누워서 멀티태스킹으로 노는 맛 정도.. 그래서인지 더 좋은 태블릿에 대한 뽐뿌는 안오네요ㅜ
21/04/26 15:55
수정 아이콘
심지어 아이패드로 바꾸면 멀티태스킹을 못합.. 읍읍
21/04/26 17:03
수정 아이콘
2개까지는 됩니다 크크
21/04/26 15:47
수정 아이콘
저한테는 성능 올라가는게 의미가 없어서 12,9인치 4세대는 만족하며 쓸거라 미니를 기대했는데 미니 소식이 없어서 좀 아쉽네요.
패드 구매 하실때 용도를 고려하셔서 11인치 or 12.9인치 중에 잘 선택 해야 한다는 조언은 너무 간과 했어요. ㅠ
21/04/26 15:56
수정 아이콘
이번에 애플 패드가 잘나오는덕분에 다음 삼성 패드는 좀 싸게 나올거 같아서 좋네요
제로콜라
21/04/26 15:57
수정 아이콘
셀룰러를 달라!
마오카이
21/04/26 15:58
수정 아이콘
외람된 질문이지만 초등학생 중학생 대상으로 웹툰 그리기용 아이패드는 뭘로 쓰면 좋을까요?
21/04/26 16:0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웹툰 작가 지망이라면 아예 처음부터 와콤 신티크로 가시죠. 요새 잘나가는 신티크 22인치가 125만원이죠.
덴드로븀
21/04/26 16:05
수정 아이콘
굳이 아이패드로 골라야한다면 애플 팬슬 2세대가 지원되는

12.9형 iPad Pro (3세대, 4세대 및 5세대)
11형 iPad Pro (1세대, 2세대 및 3세대)
iPad Air (4세대)

이런 제품들이 있죠.
푸른등선
21/04/26 16:32
수정 아이콘
(수정됨) M1은 칩 일반화/보급화를 위해서 당장 활용성은 떨어져도 좀 빠르게 넣은 면이 있고 정작 중요한건 디스플레이 같아요. 미니 LED 등등 해서 해상도나 밝기가 역대급이라 더 주목을 받는 거죠. 디스플레이 퀄만으로도 무조건 5세대 12.9인치는 대박 날것 같습니다. 기타 M1탑재한 맥북, 아이맥이나 맥미니와는 절묘하게 절대 겹치지 않는 활용성을 만들어낸 것인데 이게 애플이 전세계 시총1위 기업인 가장 큰 이유죠....
깃털달린뱀
21/04/26 16:47
수정 아이콘
필기 되는 태블릿 뽐뿌가 계속 오는데 정작 이젠 사봤자 쓸 날이 얼마 안남았다는 게 함정이네요. 살거면 미리 샀어야 했는데...
어차피 진성 안드유저기도 해서 드는 감상은 삼성 힘내라! 정도네요.
바람의바람
21/04/26 17:31
수정 아이콘
애플이 비정상적으로 가방해준거 이제 일반적으로 바뀐거죠
21/04/26 17:52
수정 아이콘
갤탭 새거 받자마자 중고 처분한 나 칭찬해
21/04/26 19:44
수정 아이콘
저는 태블릿 그냥 유튜브 트위치만 틀어놓는 용도라 m1칩 한 10개로 쪼개도 충분하지않을까싶어요 크크
기사조련가
21/04/26 20:26
수정 아이콘
파이어HD10이나 쓸랍니다 유튭용임 어차피 크크
HA클러스터
21/04/26 21:14
수정 아이콘
22222
동영상과 독서, 웹서핑용으로만 쓰는 입장에서 파이어HD로 부족함을 못느껴서 아이패드 좋은건 알겠는데 저 돈주고 살 생각이 안드네요.
WhiteBerry
21/04/26 21:05
수정 아이콘
태블릿은 아무리 활용방법을 고민해 봐도 동영상 머신으로 전락하는게 안타깝습니다. 이북, pdf 가 거드는 정도?
뚜루루루루루쨘~
21/04/26 23:34
수정 아이콘
맥북프로를 팔아야 하나 고민입니다. 쓰임세는 그리 많지 않아서 갈수로 감가상각이 커지고...
안팔면 후회할거 같은데 ㅠ

갈팡질팡이네요 ㅠ
파란미르
21/04/27 04:33
수정 아이콘
아이패드는 패드고 맥북은 맥북입니다
뚜루루루루루쨘~
21/04/27 10:36
수정 아이콘
작년 말에 나온 M1 맥북도 가격도 싸고 성능도 괜찮아서 말이죠.
이번에 아이패드 가방이 안되는거 보면 비슷한 느낌을 받고 있는지라 ㅠ
파란미르
21/04/27 13:01
수정 아이콘
맥북->맥북은 추천할만한데
맥북->패드는 비추입니다.
랜슬롯
21/04/27 13:19
수정 아이콘
뭐 솔직히 저 스펙을 100% 다 활용할 사람들이 많을거같진 않는데... 아마 많은 분들이 (저포함) 그냥 유투브나 영상 용일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하고..

몇년 패드 사용했지만 인터넷강의/유투브 영상/게임 조금 (근데 아이폰으로 해도 상관없음)/트위치 말고는 전 쓸 용도가 없더군요. 아 피아노 스탠드정도?
건이건이
21/04/27 13:35
수정 아이콘
저랑 비슷한 생각을 하시눈군요..

저는 화면좀 더 크게... 잘 나왔으면 합니다.. 어차피.. 유툽, 아프리카, 넷플. 웹서핑이나 하는데.. 성능이 좋아봤자... 무쓸모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08716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222759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54278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194597 3
93543 [정치] 불공정에 노출될 기회가 많아졌습니다 [3] 아루에1911 21/09/29 1911 0
93542 [정치] 나랑 안 놀아주면 아저씨 감옥 간다? [16] 2021반드시합격3072 21/09/29 3072 0
93541 [정치] 10월부터 시행되는 상생소비지원금 정리 [20] Leeka2937 21/09/29 2937 0
93540 [일반] 9월에 찍은 사진들 [11] 及時雨1076 21/09/28 1076 10
93539 [일반] 살살 녹는 업진살 먹으면서 개식용 반대할 수도 있지! [188] 아스라이6748 21/09/28 6748 5
93538 [일반] [역사] 에디슨이 최초가 아니라고? / 전기조명의 역사 [2] Its_all_light867 21/09/28 867 4
93537 [일반] 수능의 킬러문항은 불법화되어야 하는가 [103] 나주꿀4909 21/09/28 4909 0
93536 [일반] 혹시 경기도에 거주중인 만19세~34세분들 계신가요?? [68] 대장햄토리10459 21/09/28 10459 7
93535 [일반] 나라가 있어야 문화가 있다 [124] 코와소6584 21/09/28 6584 9
93534 [정치] 국회 세종의사당이 확정되었습니다. [57] Leeka6685 21/09/28 6685 0
93533 [일반] 이제 인간이 설 곳은 점점 줄어드는 것 같네요... [33] 슷하vs슷하4686 21/09/28 4686 0
93532 [일반] 남자의 소득과 결혼의 상관관계? [55] Leeka4962 21/09/28 4962 7
93531 [일반] PGR21의 자유게시판은 조금은 무거운 느낌입니다 [138] 블랙리스트4703 21/09/28 4703 6
93530 [정치] 갈수록 태산인 곽상도 아들 해명 [154] 이른취침8995 21/09/28 8995 0
93529 [일반] E-SPORTS 게임 플레이 환경은 더 개선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5] 즈카르야2452 21/09/28 2452 5
93528 [일반] 태어나서 처음으로 정기후원을 시작했습니다. [42] ArcanumToss3281 21/09/28 3281 16
93525 [일반] 탄소중립은 어려운 거지 불가능한 것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207] 트와이스정연8465 21/09/27 8465 20
93524 [일반] 남여 젠더갈등, 그 이후는? K 마케이누의 시대가 오는가 [234] 나주꿀12389 21/09/27 12389 40
93523 [일반] 신세계 그룹의 분리경영의 신호탄이 올라갔습니다. [21] Leeka7047 21/09/27 7047 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