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4/19 18:11:43
Name 부대찌개
Subject [일반] 제가 즐겨보는 요리 유튜버 추천합니다 (수정됨)
아시는 분도 있으시겠지만
[윤이련] 50년 요리비결 채널입니다.

한식 전문 채널인데 채널 시작한지는 2년이 채 안되었습니다.
나물, 김치류 특화이긴 한데
왠만한 한식요리는 다 올라와있습니다.

제가 즐겨보는 이유는 
일단 따라해보면 맛이 보장되기 때문입니다. 
최소한의 재료로 최상의 맛을 뽑아냅니다.

제가 생각하는 이 채널의 장점은

1. 영상 시간이 길지 않습니다. 5분 내외입니다.
저는 왠만한 요리영상은 2배속으로 재생하는데 이 채널은 그럴 필요 없습니다.

2. 식재료에 대한 철학이 있습니다.
보통 영상 초반에
재료 고르는 법, 손질하는 법 등을 설명해 주시는데 도움이 참 많이 됩니다.

3. 제철 재료를 활용합니다. 
때에 딱 맞는 요리가 올라옵니다.
남해안 지방에 사셔서 해산물에 빠삭하지만 
고기 요리도 뛰어납니다.

4. 화학조미료를 최소한으로 씁니다.
나물에 이따금씩 맛소금을 쓰는 것 말고는 거의 안씁니다.
가아아아끔 다시다가 들어가고
굴소스, 참치액 이런거는 아예 안씁니다.

집밥하면서 정말 많은 도움을 받아서 꼭 추천하고 싶었습니다.
제가 이채널에서 도움받은 몇가지 방법을 추려보자면

1. 콩나물은 데치는게 아니라 참기름에 볶는다
2. 제육볶음은 먼저 고기 볶고 나서 양념을 나중에
3. 소고기무국에 콩나물, 표고로 다시내기
4. 장조림, 백숙 압력솥에 하기
5. 잡채는 간장설탕물에 당면을 삶는다

등등이 있는데 
워낙 주옥같은 레시피가 많아서 집밥하시는 분은 한번 참고해 보시면 도움이 될 것 같네요^^

일단 두가지만 첨부해 보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4/19 18:15
수정 아이콘
하루한끼 자주 봅니다.그리고 아직도 왜 그 계란볶음밥 영상이 9700만 조회수를 찍는지 모르겠스빈다
21/04/19 18:31
수정 아이콘
콩나물 보고 바로 구독 박았습니다. 지리네요...
부대찌개
21/04/19 18:34
수정 아이콘
네 지립니다 콩나물만으로도 밥 한끼 뚝딱 가능합니다
21/04/20 08:52
수정 아이콘
아 새송이버섯 고추장구이 보고 침 질질흘렸습니다 집에 손님오면 꼭 해봐야겠어요
들깨수제비
21/04/19 18:53
수정 아이콘
맞아요. 저도 구독하는 영상인데 이 레시피로 하면 다 맛있습니다.
율리우스 카이사르
21/04/19 19:02
수정 아이콘
50만 구독 유투버네요!! 덜덜 왜 제 월에 안떴을까요.
21/04/19 19:12
수정 아이콘
아이고~ 감사드립니다. 팁이 쏠쏠하군요.
에텔레로사
21/04/19 23:32
수정 아이콘
저도 자주 봅니다. 경상도쪽 레시피 배우는 데는 최고인 것 같아요
21/04/20 10:40
수정 아이콘
이렇게 알찬 곳을 소개해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
꺄르르뭥미
21/04/21 10:36
수정 아이콘
와 저분은 어떻게 모든 요리의 레시피를 다 기억하시나 궁금하네요.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70008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188334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18818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154369 2
91649 [일반] 우리 모두는 구속되어 있는 상태일까? [1] 이는엠씨투515 21/05/07 515 1
91648 [정치] 조국 "합법이지만 국민정서 맞지 않아 죄송"…진중권 "어디서 약파냐 [79] insane7198 21/05/07 7198 0
91647 [일반] [복싱] 별들의 전쟁...라이트급 5대장... [23] 우주전쟁2718 21/05/07 2718 4
91646 [일반] 양윤세 대담록, <고도성장 시대를 열다> [5] SimpleCollege1591 21/05/07 1591 12
91645 [일반] 봉은사와 코엑스 산책 [21] 13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及時雨3775 21/05/06 3775 9
91644 [일반] 오늘 노을 보셨습니까? [41] 13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及時雨5331 21/05/06 5331 44
91643 [일반] 쿠팡거지를 아시나요? [24] 마법사8674 21/05/06 8674 5
91642 [일반] 화이자 백신과 영국, 남아공 변이에 관련된 연구 소개 [23] 김은동4418 21/05/06 4418 6
91641 [일반] 슈퍼 그랑죠를 8살 아들하고 정주행 한 후기 [59] 설탕가루인형형6344 21/05/06 6344 3
91640 [일반] [역사]돈까스는 사실 프랑스에서 온거거든요 [51] Its_all_light6403 21/05/06 6403 22
91639 [일반] 어린이날에 어린이가 태어났습니다 ;-) [67] 이교도약제사4155 21/05/06 4155 52
91638 [정치] 이낙연 제대할때 삼천만원 지급. [167] Crystal9832 21/05/06 9832 0
91637 [정치] [이미지스압] 이런 걸로 나라가 망하면 쪽팔려서 뭐라고도 못할겁니다. [69] 13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나주꿀9126 21/05/06 9126 0
91636 [일반] 노스페이스 정도는 입고 가야할 엔켈라두스... [13] 우주전쟁3085 21/05/06 3085 13
91635 [정치] 페미니즘 비밀결사 관련 청원이 20만을 돌파했습니다 [157] 이호철12336 21/05/06 12336 0
91634 [정치] 평택항에서 숨진 어느 대학생의 이야기 [73] 나디아 연대기10453 21/05/05 10453 0
91633 [일반] 어디야 지금 뭐해? 별 보러 가자 [24] 마스터충달6335 21/05/05 6335 18
91632 [일반] 오월은 푸르구나 우리들은 자란다 [7] 13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나주꿀3189 21/05/05 3189 8
91631 [정치] [언론개혁] 포털사이트 뉴스 알고리즘 검증법 [23] 거울방패4205 21/05/05 4205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