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9/28 19:48:53
Name 길갈
Subject [일반] 화제의 롯데리아 밀리터리팩 후기 (수정됨)
0. 구매

집 근처에 맥도날드가 있어서 롯데리아도 자주 안 가고
가짜 사나이를 안 봐서 이근 대위한테 관심도 없고
군대리아 버거에도 큰 향수가 없는지라

도대체 제가 왜 이걸 먹게 되었는지는 지금 생각해보니 이상하지만
11번가에서 할인 판매를 하고 있기에 덜컥 사서 먹게 되었습니다.



1. 제작

x6qO20m.jpg

식판(츄라이)를 닮은 은색 플라스틱 용기에 담아서 줍니다.

1elogF1.jpg

여친 면회 오면 이렇게 먹으라 쓸데 없는 이야기가 적혀있습니다.


1fHsyIC.jpg

구성품은 무난한 군대리아 스타일 속재료입니다.
패티의 경우 군시절 계두육이 그리워지는 두께군요..

마카로니는 엇비슷한데
샐러드.. 아니 그 시절 야채 사라다의 뻑뻑함은 아니라 약간 아쉽긴 합니다.


kuUGnO1.jpg
가끔 찐 빵을 그리워하는 사람이 궁금해하는 빵 상태
빵은 한 번 구워서 나오는군요.


일단 버거를 만들어 봅시다.


dV06HoY.jpg

TjCk59J.jpg

E3QzKRD.jpg

그시절엔 딸기잼을 넣었던 거 같은데,
아무래도 10년 늙어버린 입맛으론 거부감이 들어서 불고기 양념만 넣어서 만듭니다.


2. 맛

뭐 다들 생각하는 무난한 그 맛입니다.
불고기 양념에 야채 식감, 마요네즈 맛까지.
그 시절 아침에 먹던 대충 그런 맛입니다.

그런데 그렇다고 그 시절 맛을 만들어냈다고
'와! 추억의 그맛이라니 감동..' 이라고 할 맛은 또 아니니까.. -_-;

군인이 아니라 민간인이니까 민간인의 관점에서 표현하자면

4300원(할인가)이라면 한 번쯤은 추억에 잠겨서 먹어는 볼 만한 무난한 맛.
만약 6400원(정가)로 먹어야 한다면, 그냥 버거킹 와퍼 행사할 때 그거 먹는 낫지 않을까..

맛은 둘째치고 만사 귀찮아서 패스트푸드 먹는 건데
햄버거 만들고, 뒷정리까지 하려니 제법 귀찮습니다.
다른 햄버거는 종이봉투 꾸깃꾸깃해서 쓰레기봉투에 넣으면 그만인데
플라스틱 케이스가 같이 따라오는 것도 귀찮고
잼 담겼기 때문에 케이스 행구는 것도 귀찮고..
무난한 맛보다도 손이 많이 가는 게 개인적으론 별로입니다.

다만 세트 구매시 치킨너겟을 무료로 증정 + L페이 결제시 30% 캐시백이 있으니
한 번 시도해실 분은 엘페이로 구매하던가
쇼핑몰에서 할인 받아서 구매하면 될 것 같습니다.




덧.

뭔가 찝찝하고 허전한 기분이 들어 어떻게 할까 고민했는데..


SrGINN2.jpg

!


h3KWXjW.jpg

!!


Gg8kn5F.jpg

!!!



EtjNW4A.jpg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9/28 19:54
수정 아이콘
계란이랑 스프는 만드신거죠?
20/09/28 19:55
수정 아이콘
knock knock
20/09/28 19:55
수정 아이콘
딸기잼을 넣어야 그 맛이.!!
꿀꿀꾸잉
20/09/28 19:59
수정 아이콘
퇘퇫 (PTSD)
류지나
20/09/28 19:59
수정 아이콘
계란, 스프 동반이었으면 인정입니다.
Janzisuka
20/09/28 20:00
수정 아이콘
스프!!! 저는 스프가!!
kogang2001
20/09/28 20:00
수정 아이콘
가공샐러드가 핵심이라 생각하는데 그게 없으면...
가공샐러드를 만드는게 어려운건가??라는 생각이 들기도하는데 제가 사먹을 일은 없겠네요.
cruithne
20/09/28 20:05
수정 아이콘
가공샐러드도 없고 스프도 없으면 군데리아가 아니죠 크크크크
파인애플빵
20/09/28 20:09
수정 아이콘
생긴게 너무 소름 돋게 똑같아서 안먹을려구요 생각도 하기 싫은 그맛
코우사카 호노카
20/09/28 20:10
수정 아이콘
리얼 계란이 있어야지..
어떻게 삶으면 이렇게 껍질이 쓰레기같이 까질수있는지 궁금한 그 계란..
20/09/28 20:13
수정 아이콘
역시 군대리아는 스프가 있어야 완성이죠
Jeanette Voerman
20/09/28 20:13
수정 아이콘
가공샐러드는 언제까지 있었던 건가요? 급양이라 일주일 두세번씩 빵식 나오는 거 감안하면 군대리아 샐러드 150번 정도 만들었는데 개선식 패티 전 시절에도 가공샐러드는 본 적이 없어서
치열하게
20/09/28 20:15
수정 아이콘
스프 없으면 먹을 이유가 없죠....
나물꿀템선쉔님
20/09/28 20:16
수정 아이콘
07 군번이었는데 가공샐러드가 있었읍니다
20/09/28 20:20
수정 아이콘
사라다가 양이 적네요
그린우드
20/09/28 20:23
수정 아이콘
스프도 안주고 우유도 안주면서 무슨 군대리아라고 하는지
20/09/28 20:27
수정 아이콘
저때는 군데리아에 씨리얼 나왔는데 스프 먹으신 분들이 많네요.
Tyler Durden
20/09/28 20:27
수정 아이콘
마지막 3장의 사진이 퀄리티가 크크크
진짜 군대리아 비슷한 맛이라면 많이 별루죠. 특히, 군필자들 한테는요.
시장에 채소넣고 마요네즈 케찹넣은 햄버거가 차라리 나을것 같구요.
안 그래도 플라스틱 재활용 비용이 커져서 뉴스까지 나오고 그러는데 저 회색 플라스틱은 재활용 될까도 싶네요.
이물질도 다 묻혀가지고 더 재활용 하기가...
정가로 먹을거면 차라리 뜨끈한~ 국밥 먹죠 크
20/09/28 20:28
수정 아이콘
가공샐러드, 스프가 없는 군데리아는 인정하지 않읍니다...
넵튠네프기어자매
20/09/28 20:28
수정 아이콘
스프랑 우유가 빠진 군대리아라니 말도 안 되죠.

- 08군번이였습니다.
20/09/28 20:31
수정 아이콘
스프는 무조건이지
방과후티타임
20/09/28 20:37
수정 아이콘
스프, 삶은계란은 인정이지....
20/09/28 20:39
수정 아이콘
저희부대는 각 식탁에 버터와 프라이팬이 있어서 빵이나 추가로 나오는 베이컨, 계란을 직접 구워서 먹을 수 있었습니다. 덕분에 빵식도 맛있게 먹은 기억이 나네요... 행보관은 짬 안나온다고 좋아하던...
넵튠네프기어자매
20/09/28 20:41
수정 아이콘
공군이나 해군 나오셨습니까.... 덜덜......
동년배
20/09/28 20:42
수정 아이콘
스프 크크크크
행운유수
20/09/28 20:49
수정 아이콘
먹어보고 싶네요.
20/09/28 20:51
수정 아이콘
크크크 마지막 빵 터졌네요
20/09/28 20:54
수정 아이콘
무려 육군이었습니다... 물론 저희부대가 독립중대여서 타 부대보다 조금 자유로운 편이었고 행보관이 워낙 부대원들 케어에 관심이 많아서 편의적인 부분에서 엄청 좋았던 기억이 나네요.
20/09/28 20:56
수정 아이콘
가공샐러드 11~12년 쯤에 없어졌던 걸로 기억합니다. 군대있다가 언제부턴가 안나오더라구요.
aDayInTheLife
20/09/28 20:59
수정 아이콘
스프 대신 시리얼 먹은 세대지만 막짤에 추천을 안누를수가..
진우리청년
20/09/28 21:00
수정 아이콘
마지막 좋네요 추억의 그모습 크크크크크
Brandon Ingram
20/09/28 21:05
수정 아이콘
화장실도 후기도 있어야 진정한 군대리아죠
타이팅
20/09/28 21:22
수정 아이콘
옳게된 군대리아로 변신
말다했죠
20/09/28 21:36
수정 아이콘
마지막 짤에 추천드립니다
20/09/28 21:41
수정 아이콘
스프는 킹정
앙몬드
20/09/28 21:56
수정 아이콘
방금 먹었는데 맛없네요.. 군생활이 너무 오래전이라 그런가 전혀 비슷하지도 않고 다시 먹을일은 없을듯합니다
터치터치
20/09/28 21:56
수정 아이콘
변비있을 때 먹으면 직빵이었는데 말이죠
모나크모나크
20/09/28 21:59
수정 아이콘
롯데리아는 정말 실행력이 굉장한 것 같네요.
아기다리고기다리
20/09/28 22:07
수정 아이콘
않이 외....
20/09/28 22:17
수정 아이콘
전 군데리아가 너무 싫어서 메뉴로 나오면 항상 굶는 날이었는데 이걸 실제로 판매까지하다니...
오리와닭
20/09/28 22:24
수정 아이콘
아... 이거 제목에 노약자주의 추가해주세요.

후기글인줄알고 보다가 마지막 사진보고 심장마비올뻔했어요
근데 저건 먹어도 배탈안나죠?
군대리아먹고 탈난적은 없었는데 의외로배탈환자들이 많더란말이죠.
20/09/28 22:36
수정 아이콘
팩우유도 포함인가요? 예전에 백종원 나오는 프로그램에서 외국 어디에선간 돈까스류에 딸기쨈 발라서 먹는다고 소리 듣고 저 음식이 생각 났어요
강미나
20/09/28 22:37
수정 아이콘
패스트푸드에서 내기에 스프는 설거지가 너무 힘들죠.... 그것보단 올려주신것처럼 우유를 껴줬으면 괜찮았겠다 싶습니다.
방구차야
20/09/28 22:41
수정 아이콘
계란을 포크숟가락으로 채를 썰어 햄버거 안에 넣먹어야..
쵸코하임
20/09/28 22:46
수정 아이콘
킹스프가 있어야죠 크크크
20/09/28 22:49
수정 아이콘
킹정이네요 크크
blood eagle
20/09/28 23:15
수정 아이콘
사진으로 보면 패티 상태가 양호하네요. 원작을 재현하기 위해서는 패티를 쪄야되는데;;;
20/09/28 23:17
수정 아이콘
공군출신이라 전 항상 햄버거 나올때만 기달렸습니다.
무려 제대날에도 아침에 빵이 나와서 먹고 나왔는데^^

한번 먹으러 가봐야겠네요ㅡ 롯데리아는 항상 새우버거만 먹어서...
인물들의재구성
20/09/28 23:29
수정 아이콘
오리지날보다 낫더군요. 빵을 구워서 줘서..패티나 햄 퀄도 나쁘지않아서 이벤트 가격이면 한번 먹어볼만하고 정가주기엔 좀 애매한 맛과 양입니다
오렌지꽃
20/09/28 23:46
수정 아이콘
저희부대는 빵하나 일반 버거처럼 만들고 다른빵하나는 딸기잼바른후에 우유에 말아먹는게 국룰이었는데 버거에 딸기잼발라 먹기도하는거 전역하고나서야 알았습니다.
잠만보
20/09/28 23:47
수정 아이콘
아무리봐도 저 비주얼은 극혐입니다
VictoryFood
20/09/29 00:25
수정 아이콘
우유도 스프도 없는대 6400원이라닛!!
네오크로우
20/09/29 00:31
수정 아이콘
이거 분명히 디럭스팩 어쩌고 하면서 스프+우유 포함 상품이 나올 거 같은 생각이 드네요.
막판 짤 보니 뭔가 먹고 싶지만 굳이 스프까지 끓이는 수고를 하기가 싫은..ㅠ.ㅠ.
보르지긴
20/09/29 00:36
수정 아이콘
그래도 제 군생활 막바지에는 소고기패티 돼지혼합육 패티 구분해서 메뉴가 나왔는데 어떤지 궁금하네요.
유리한
20/09/29 00:42
수정 아이콘
제 기억엔 군대리아에 콤비콜라도 보급 나왔던것 같은데..
20/09/29 00:57
수정 아이콘
분명 롯데리아는 스프도 팔았던 걸로 알고 있습니다.
태연­
20/09/29 06:42
수정 아이콘
가공샐러드 전역하고 티몬에 핫딜 올라와서 사먹었었는데 단종될줄 알았으면 더 많이 사먹을걸 ㅠㅠ 군대리아 비슷한거 나올때마다 후회하고 있습니다
20/09/29 07:09
수정 아이콘
아무리봐도 별로..
광개토태왕
20/09/29 08:11
수정 아이콘
맛 없을거 같은데.......... 흠
비상하는로그
20/09/29 08:54
수정 아이콘
쭉 보면서 음..하고 있다가
마지막 스프에서 빵터졌습니다..크크
하지만 전 먹지 않겠습니다..
지니팅커벨여행
20/09/29 08:59
수정 아이콘
불편합니다, 우유는 서울우유 250ml짜리로 바꿔 주세요.
역시 스프가 있어야 안정적인 느낌...
20/09/29 09:46
수정 아이콘
군대리아는 포도잼과 250미리 우유죠~~
군대에서 처음 본것들;
cruithne
20/09/29 10:13
수정 아이콘
와...저도 독립중대/해안소초였어서 계란 후라이 정도야 자주 먹어봤는데 베이컨이라니!!!
20/09/29 10:14
수정 아이콘
버거 만들어서 전자렌지 30초 정도 돌리면 맛있었던 기억이있네요
타카이
20/09/29 12:05
수정 아이콘
군생활 중간부터 군대리아를 만들어서 먹지 않았습니다
각기 따로 먹었고 빵은 찢어서 스프 찍어먹...
단거 안좋아해서 잼도 안먹었는데
20/09/29 12:19
수정 아이콘
우유랑 딸기잼 빵..먹구싶어요! 크크
환경미화
20/09/29 12:26
수정 아이콘
11번가
안보이는데 끝났을까요?
20/09/29 19:35
수정 아이콘
대.량.으.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92668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47904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30] Kaise 19/10/23 67738 16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 jjohny=쿠마 19/11/08 73160 1
88447 [일반] [삼국지]촉한멸망전에 비해 오 멸망전의 인식이 떨어지는 이유 [11] 성아연2859 20/10/20 2859 14
88446 [정치] 비정규직 정규직화로 정부출연기관 연구비가 줄었답니다 [63] VictoryFood4861 20/10/19 4861 0
88445 [정치] 타임지에 1억 9백만원 들여 기본소득을 홍보한 것에 대하여 [158] 판을흔들어라8306 20/10/19 8306 0
88444 [정치] 강남 3구의 아파트 가격은 내렸습니다. [72] Leeka9558 20/10/19 9558 0
88443 [일반] 영화 관련 가벼운 잡담 [14] 로각좁2473 20/10/19 2473 2
88442 [정치] 국민의힘 男·20대 지지율 1위에 대한 어느 20대의 생각 [307] 풀꾹새11000 20/10/19 11000 0
88441 [일반] 바둑계 치팅 논란 이야기 [80] 류지나8253 20/10/19 8253 8
88440 [일반] 투자 자산으로서의 아파트의 가치 [88] 맥스훼인8293 20/10/19 8293 18
88439 [정치] 서울 아파트는 정치적 과대표인가? [128] kien7965 20/10/18 7965 0
88438 [일반] 핸드폰 액정이 나갔습니다. [20] 겨울삼각형4185 20/10/18 4185 4
88437 [일반] 자동차도 구독이 가능하군요 [46] Designated9118 20/10/18 9118 0
88436 [일반] 미국 각 주의 정치적 경향과 COVID-19 확진률 사이의 상관관계 [86] 아난7933 20/10/18 7933 3
88435 [일반] 예전에 받았던 황당한 이력서. [17] 공기청정기8072 20/10/18 8072 6
88434 [일반] [그알]그날의 마지막 다이빙.jpg [57] 청자켓30155 20/10/18 30155 13
88433 [일반] [팝송] 에이바 맥스 새 앨범 "Heaven & Hell" [5] 김치찌개576 20/10/18 576 1
88432 [정치] 임대차 3법 이후, 2개월이 지난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전세 근황 [189] Leeka10604 20/10/17 10604 0
88431 [일반] 그다지 멀지 않은 인구절벽 - 병역판정검사 현역판정율 [108] 깨닫다6827 20/10/17 6827 6
88430 [일반] [넷플] 라 레볼뤼시옹, 프랑스판 킹덤이네요 [11] aurelius5217 20/10/17 5217 2
88429 [일반] 중국, 프랑스 칭기즈칸 전시회에 "몽골·제국 빼라" 외압 논란 [38] 데브레첸6021 20/10/17 6021 1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