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9/18 17:46:35
Name 찬공기
Subject [일반] 닉네임 변경 간격을 2년에 한번만 가능하게 바꾸면 어떨까요. (수정됨)
이제 한글날까지 3주 정도 남았네요.
pgr21의 양대 이벤트랄까요. 자음 연타를 즐기는 만우절과, 고대하던 닉네임 변경을 하는 한글날이 있지요.

--
처음의 pgr21은 정말로 스타크래프트에 대한, 스타크래프트를 위한 사이트였다고 기억합니다. 물론 다른 이야기가 없지는 않았지만 기본적으로 사이트 이름부터가 pro gamer ranking이었으니까요. 그러다보니 뭐랄까, 회원들 전반적으로 공유하는 정서가 어느 정도는 동일한 측면이 있었습니다. 시간이 지나고 워3, 스2, LOL 등 다양한 게임들이 명멸하면서 겜돌이들의 관심사도 더 파편화 되었습니다. 전체 회원 수는 잘 모르겠지만 커뮤니티의 규모가 더 커진 것 같습니다. 어느새 게임게시판이 한쪽으로 밀려나게 되었고, 게임 외에 다른 내용들을 찾아서 오신 분들도 많아진 듯 합니다. 회원들의 성향은 더욱 다양해집니다.

정치글, 스포츠글, 연예글, 게임글... 다양한 곳에서 분란은 끊임없이 일어납니다. 사람 사는 곳이니 어떻게 하하호호만 하겠습니까. 투닥투닥도 있고 그렇죠. 옛날을 미화하려는 건 아닙니다. 예전에도 참 많이 싸웠다고 기억합니다. 다만 예전보다 커뮤니티 규모가 커졌기에, 회원층의 성향이 다양해졌기에, 논란을 봉합하는게 이전보다 더 어려워진게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정치 카테고리를 분리하고, 스연게를 따로 떼어내고 하면서 일종의 격리 수용방법을 적용했지만 한계가 있지요. 일종의 투기장처럼 그 안에서 더 격렬해지는 경향도 있는 듯 합니다.

살아가면서 정말로 맞지 않는 상대방을 만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누구 한쪽의 잘못이라고 하기에도 명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는 서로 모르는체 하는게 상책이라고 합니다. 일일히 싸워봤자 답이 나오는 것도 아니고. 사람이 그리 쉽게 변하지 않다보니까요. 세상에서는 연을 끊고 연락처 차단을 하는 등 나름의 방식으로 각자의 평화를 도모합니다.
이에 해당하는 pgr21내에서의 방법은 닉네임 차단 일겁니다. 개인적으로는 댓글 흐름이 끊기는게 싫어 닉네임 차단 기능을 이용하지 않습니다만, 이용하는 분들의 심정도 충분히 이해가 되고 합리적인 해결책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차단 기능은 500바이트로 제한되어 있습니다. 꼭 필요한 경우에만 사용하고 너무 많이 차단기능을 사용하지 말라는 의도 라고 부가 설명도 달려있지요. 여기에 더해 1년에 한번 닉네임을 변경할 수 있습니다. 커뮤니티의 존속을 위해서는 서로간에 엑스표를 친 상대가 많아지는 게 좋지 않을테니 정기적으로 리셋이 가능하게 할 필요도 있겠다고 이해합니다. 변경된 닉네임으로  다시 싸우는 부작용까지도 감수하겠다는 제도겠지요. 그런데 이전보다 커진 커뮤니티, 더 다양해진 회원들의 성향을 고려하면, 현 시점에서 1년은 과연 적절한 간격일까 의문이 듭니다.

닉네임 차단 기능을, 닉네임 변경 간격을 늘리는 식으로 간접적으로 강화하는 건 어떨까요. 자신의 닉네임에 책임을 갖고 이야기를 나누게 하기에는 1년은 너무 짧다고 생각합니다. 싸울 사람은 그래도 싸우고 어그로 끌 사람은 그래도 어그로 끌겠지만, 소위 닉네임으로 걸러지는 효과를 조금은 더 키우는 것이 커뮤니티의 평안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지 않을까요. 사실 저도 정치글에 많이 댓글달고, 투닥거리고 싸우기도 하고 뭐 잘한거 하나 없습니다. 좋은 글 쓴것도 없어 커뮤니티에 기여한 바도 별로 없습니다. 운영위원 뭐 이런걸 감당할 깜냥도 안되어 도움도 못되구요. (그래서도 운영진/운영위원 분들께 항상 감사한 마음입니다.) 인원난에 시달리는 운영위원분들의 고충을 덜기 위해서라도, 닉네임 변경 간격을 늘리면 어떨까 제안해 봅니다.

(추가) 그리고, 차단 기능을 좋아하지 않는 분들에게도, 닉네임을 어느 정도 기억하고 피하는 걸 돕는 것만으로도 효과가 있지 않을까 합니다.

2년은 하나의 예시일 뿐입니다. 월드컵에 맞춰 4년마다 바꾸게 해도 무방합니다. 강산이 바뀌는 10년마다 가능하게 하는 것도 한가지 방법일 겁니다. 논의에 의해서 긋는 임의의 선이니까요. 그렇지만, 계속 1년으로 두기엔 간격이 너무 짧은게 아닌가 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권나라
20/09/18 17:47
수정 아이콘
헐 저는 1년도 길다고 생각하는데...
시린비
20/09/18 17:48
수정 아이콘
아 닉네임 변경하면 차단이 풀려요? 차단을 안해봐서 몰랐네...
그냥 아이디단위 차단으로 해서 닉네임변경해도 차단만 이어지게 하면 되는거 아닐까요
及時雨
20/09/18 17:50
수정 아이콘
현행 차단 시스템이 직접 차단할 사람 닉네임을 입력하는 시스템이라서 아마 다 뜯어고쳐야 할 걸요
찬공기
20/09/18 17:51
수정 아이콘
그러면 영구차단이 되는데, 커뮤니티의 존속을 위해서는 썩 좋은 방안은 아니지 않나 싶습니다.
뭐.. 탈퇴후 재가입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pgr 특유의 글쓰기 대기기간을 감안하면 그정도로까지 갈아엎는 사람은 그냥 둬야 하지 않을까 싶구요.
부동산
20/09/18 17:51
수정 아이콘
지금도 길어용 ㅠㅠ
Davi4ever
20/09/18 17:57
수정 아이콘
다들 생각이 다르겠지만 현재의 1년이 길다고 느끼시는 분들이 더 많지 않을까 싶습니다.
졸린 꿈
20/09/18 17:58
수정 아이콘
제 생각에는 닉네임 변경 기간은 단축하되 (1년에 2번 정도로)
회원정보 보기에서 회원 DB의 ID나 회원번호 등 실제 KEY 를 알수있도록 하고,
해당 KEY로 차단하는 경우 보이지 않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는게 어..떨..

개발 운영자분 죄송합니다. 그냥 참고 살게요...

+. 글쓴분의 취지는 몹시 공감하고 동의합니다
신류진
20/09/18 17:58
수정 아이콘
1년도 길...............
스타카토
20/09/18 18:00
수정 아이콘
회원번호야 쪽지를 눌러보면 바로 쉽게 알수있는것이라 차단 목록에 닉넴뿐 아니라 회원번호도 넣으면 더 좋긴 하겠네요~~
그런데 저는 지금이 딱 좋은것 같습니다~ 더도 말고 1년, 그리고 한글날 기념도 좋고~~
더할 나위 없이 좋네요~~~
CoMbI COLa
20/09/18 18:01
수정 아이콘
1년과 2년 혹은 4년이 얼마나 큰 차이가 있을지 의문이네요. 피지알 특성상 시스템적인 개선은 쉽지 않고(개발 운영진 눈물...) 사용자가 일일이 바꿔줘야 하는데, 결국 1년마다 갱신하기 귀찮고, 그 과정에서 누락이 발생해 보기 싫은걸 보게 된다는게 가장 큰 이유 아닌가요? 게다가 닉네임 변경 주기가 늘어난다고 사람들이 자기 닉에 책임감을 가진다는 생각은 동의하기 어렵습니다. 애초에 실명도 아니고 닉네임인데요.
Lord Be Goja
20/09/18 18:02
수정 아이콘
꼭 개인화목록에 계신분들이 매년마다 바꾸시더군요.
20/09/18 18:05
수정 아이콘
동의합니다. 강등되었다가 복구되는 기간(2개월)과 회원점수20점이 회복되는 기간(12개월)을 고려하면 1년이라는 기간은 짧아보입니다. 어그로성 짙은 글들도 표현의 자유라는 가치 하에 허용되는 상황이라 폭넓은 허용에 대한 일 대책으로서 조정했으면 하는 바람이네요.
구혜선
20/09/18 18:07
수정 아이콘
차단을 지속되게 하면되지 아이디를 못바꾸게 할게 아니죠. 아이디 빨리 바꾸고 싶습니다..
찬공기
20/09/18 18:09
수정 아이콘
시린비님 댓글 이후에 추가한 내용이긴 한데, 꼭 직접 "차단"을 하지 않더라도, 소위 어그로꾼에 대한 낙인효과가 있지 않을까 생각해서 그렇습니다.
GRANDFATHER__
20/09/18 18:10
수정 아이콘
2년하면 피해자? 라고 할만한 분들이 너무 많을거 같습니다. 사건사고가 끊이질 않으니..
찬공기
20/09/18 18:10
수정 아이콘
위에도 단 댓글이긴 한데요. 닉네임 변경 간격을 늘리게 되면 차단기능을 직접적으로 이용하지 않는 분들도 소위 문제적 회원들을 인지하는 기간이 늘어나는 덕을 볼 수 있거든요.
찬공기
20/09/18 18:11
수정 아이콘
그만큼 형식적인 존중이라도 조금 더 강요하는 방법을 생각해본 것이어서 그렇습니다..
CoMbI COLa
20/09/18 18:18
수정 아이콘
제 생각에는 어그로꾼들은 그런거 신경 안 쓸 것 같습니다.
다만, 닉네임 변경 주기가 길어지고 많은 사람들이 특정 닉네임을 차단하게 되면, 어그로가 끌리는 절대적인 양(회원)이 줄어들고, 어그로의 재미가 반감되므로 결국 어그로꾼이 다른 곳으로 가지 않을까... 라는 생각은 드네요.
찬공기
20/09/18 18:20
수정 아이콘
말씀하신 것처럼 어그로를 줄이는 효과도 생각해볼 수 있겠네요.
속된 표현이라 본문에는 안썼지만.. 차단하지 않더라도 소위 "병먹금" 효과를 누릴 수 있을테구요..
월급네티
20/09/18 18:33
수정 아이콘
한글날만 지나면 다시 차단 들어가는 거 귀찮긴 해요.
거슬린다 하고 이름 눌러보면 귀신같음 크크
20/09/18 18:34
수정 아이콘
매 년 바꿀까? 하면서 안 바꾸는 사람 중 하나인데 1년도 지나치게 길다는 생각밖에 안 드네요. 여지것 본 커뮤니티 중에 가장 길어요.
개인적으로는 차단 기능을 사용하지 않아서인지는 모르겠지만 닉네임 변경기간 지금보다 더 늘리자는건
일부의 어그로 때문에 논쟁과 상관없이 선량하게 활동하는 대다수의 사람들이 피해를 보게 되는 요구라고 생각이 듭니다.
Janzisuka
20/09/18 18:36
수정 아이콘
닉네임을 유지하고있습니다. 아이덴티티를 위하여!
빙짬뽕
20/09/18 18:52
수정 아이콘
지금도 회원 시리얼번호 볼 수 있는데 이걸 필터링기준으로 하면 된다고 봅니다. 어차피 댓글로딩 시스템 손볼때가 한참 지난거 같은데 하면서 같이 고쳐버리는게...
그랜즈레미디
20/09/18 18:54
수정 아이콘
요번에 아이디를 모미사쯔 또는 미사모쯔의 꿈으로 바꿀까 싶네요.
아기다리고기다리
20/09/18 18:59
수정 아이콘
제가 차단한 분이 있었는데 나중에 보니 그 분이 보이더라고요
닉네임을 한 글자인가만 바꿔놔서 차단이 풀린 케이스라 다시 추가해놨었쥬...
찬공기
20/09/18 19:06
수정 아이콘
어떤 측면에서 "피해" 일까요?
20/09/18 19:17
수정 아이콘
(수정됨) 닉네임을 쉽게 변경하지 못 하고 유지해야 하는 기간이 길어지는 것 자체가 피해죠.
본문에도 아이덴티티 이야기가 보이는데 본인의 아이덴티티가 이미 변했다고 해도 강제로 지금보다 더 긴 기간을 유지해야 하는거니까요.

예를 들어 1년 전에 너무나 팬인 그룹 관련된 닉네임을 했는데 6개월 만에 범죄를 일으켜서 더 이상 그 닉네임을 하기 싫은 경우에
기존에는 6개월만 더 참으면 되었지만 이 기간을 2년, 4년 늘리면 늘릴수록 그 시간만큼 유지해야 하니 고통받는 기간이 늘어나죠.

반농담으로 하신 말씀이겠지만 실제로 비슷한 일이 일어나 "한글날 얼마 안 지났는데 ㅠ.ㅠ"라고 하시는 분들도 몇 번이나 봤구요.
우리는 하나의 빛
20/09/18 19:24
수정 아이콘
다른 방법이지만, 닉네임 변경 이력이 3~5차례 남아있도록 하는건 어떨까요. 기술적으로 이게 가능한지는 제가 모르지만..
현 시스템 상으로는 직전 닉네임만 알수있기때문에, 닉네임 변경후 1년 보내고 그 이듬해 다시 변경하면 어그로 끌면서 놀기 좋으니까요.
찬공기
20/09/18 19:29
수정 아이콘
이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3~5차례의 닉네임이 남으면, 3~5년간은 책임이 어느정도 부과되니까요.
덴드로븀
20/09/18 19:37
수정 아이콘
닉바꾸려면 10만원! 하면 안되겠죠? 크크
코우사카 호노카
20/09/18 19:43
수정 아이콘
이 아이디 먹은 뒤로 한번도 바꾼적 없는데 뭔가 전투력이 높은데? 하는 사람들은 닉변유저긴 하더군요.
StayAway
20/09/18 20:20
수정 아이콘
이게 더 현실적인 방안이겠네요. 개발진은 좀 피곤하시겠지만..
데릴로렌츠
20/09/18 20:33
수정 아이콘
싫어요. 오래 쓰면 식상해서..
20/09/18 20:58
수정 아이콘
2003년 가입 이후 바꾼적 없는 1인 크크
적울린 네마리
20/09/18 21:18
수정 아이콘
그러고보니 참 오래썼네요

저글링4마리란 노래가...
20/09/18 21:23
수정 아이콘
1년이든 2년이든
별의미 없어보입니다
20/09/18 22:03
수정 아이콘
다른사이트는 안바꾸는데 1년에 한번만 열리니까 바꾸게되요
이더리움
20/09/18 22:05
수정 아이콘
저도 이게 맞는거 같아요
찬공기
20/09/18 22:36
수정 아이콘
저도 같은게.. 사실 안바꾸고들 살거든요 원래..
20/09/18 23:29
수정 아이콘
06년에 가입한 이래 안바꾸긴 했는데...
별빛서가
20/09/18 23:58
수정 아이콘
회원번호로 차단하게 해주세요
In The Long Run
20/09/19 00:37
수정 아이콘
음주운전자들이 자꾸 사고를 내니까 자동차를 없애버리잔 의견같네요
찬공기
20/09/19 00:52
수정 아이콘
닉네임을 통해 어느정도라도 글쓴이의 책임감을 느꼈으면 하는겁니다.
어떤 점에서 그렇게 느끼셨는지 모르겠지만, 전혀 연관이 없는 비유인듯 합니다.
다리기
20/09/19 11:1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차단 목록에 딱 4명 있는데요
차단 시스템 생긴 직후에 2명.. 몇 년 뒤에 1명, 올해 1명이네요.
매년 닉네임을 바꾸는 사람이면 1명 빼고는 다 차단이 풀린 거였군요.

몇 년 마다 한번씩 차단목록 사용하는데 동일 인물이면 소름 돋을듯 크크
검색해보니. 4명 중 2명은 최근 몇 년간 자게에 댓글이 없는 걸 봐서 닉네임 바꿨나보네요.
이웃집개발자
20/09/19 11:12
수정 아이콘
아 크크크크크크
아이유가아이운
20/09/20 07:08
수정 아이콘
닉네임 오타나서..한글날만 기다리고있습니다ㅜㅜ
LucasTorreira_11
20/09/20 17:14
수정 아이콘
제가 이 닉네임으로 바꾸고 나서 부상+축구력 잃어서 얼른 바꾸고 싶네요. 토레이라 어디든 가서 행복하렴
리벤트로프
20/09/20 17:56
수정 아이콘
이용자 메모 기능이 시급합니다!
소녀시대
20/09/20 20:03
수정 아이콘
언제 바꿨는지 기억도 안나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93092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48284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30] Kaise 19/10/23 68124 16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 jjohny=쿠마 19/11/08 73579 1
88458 [일반] 도깨비책방 이벤트 [3] 말다했죠1126 20/10/21 1126 0
88457 [일반] 많은걸 바라는게 아닌데...(내용 추가) [43] M270MLRS4366 20/10/21 4366 4
88455 [일반] 제왕절개로 태어난 아이에게 장내 박테리아를 보충해주는 기발한 방법 [48] Ms.Hudson5061 20/10/21 5061 4
88454 [일반] 카페, 식당 대화시 마스크 착용 너무 짜증 [82] Janzisuka9453 20/10/20 9453 10
88453 [일반] [일상글]마지막 반복구호는 외치지 않는다. [10] 실인2768 20/10/20 2768 3
88452 [일반] 남녀 어록 대잔치 (19금) [125] 스윗N사워12950 20/10/20 12950 15
88451 [일반] 면접을 보고 왔습니다. [40] 김제피5088 20/10/20 5088 10
88450 [정치] 감사원 월성1호기 감사결과 발표 [112] 맥스훼인9464 20/10/20 9464 0
88449 [정치] 27일부터 규제지역 주택 구입 시, 자금조달계획서 제출이 의무화 됩니다. [98] Leeka5795 20/10/20 5795 0
88448 [일반] 인텔 메모리 품은 SK하이닉스, 단숨에 '낸드 2위' 점프 [28] 청자켓7024 20/10/20 7024 0
88447 [일반] [삼국지]촉한멸망전에 비해 오 멸망전의 인식이 떨어지는 이유 [24] 성아연5460 20/10/20 5460 23
88446 [정치] 비정규직 정규직화로 정부출연기관 연구비가 줄었답니다 [81] VictoryFood7278 20/10/19 7278 0
88445 [정치] 타임지에 1억 9백만원 들여 기본소득을 홍보한 것에 대하여 [204] 판을흔들어라11005 20/10/19 11005 0
88444 [정치] 강남 3구의 아파트 가격은 내렸습니다. [76] Leeka10930 20/10/19 10930 0
88443 [일반] 영화 관련 가벼운 잡담 [14] 로각좁2982 20/10/19 2982 2
88442 [정치] 국민의힘 男·20대 지지율 1위에 대한 어느 20대의 생각 [361] 풀꾹새13658 20/10/19 13658 0
88441 [일반] 바둑계 치팅 논란 이야기 [95] 류지나9795 20/10/19 9795 8
88440 [일반] 투자 자산으로서의 아파트의 가치 [95] 맥스훼인8933 20/10/19 8933 18
88439 [정치] 서울 아파트는 정치적 과대표인가? [133] kien8397 20/10/18 839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