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6/02 14:35:54
Name 성상우
Subject [일반] 한국(KOREA)형 주류모델(9) (수정됨)
한국(KOREA)형 주류모델(9)

나는 스트레스를 대단히 많이 받고 매우 큰 어려움을 겪을때 걸그룹 ‘포미닛(4minute)’의 음악을 듣게 된다. 인생을 살아오면서 많은 장벽들과 난관들이 있었는데 이러한 장벽들과 난관들을 뚫거나 넘어서기 위해서 '음악'이라는 요소가 굉장히 큰 도움이 되었다. 내가 생각해볼때 만약 생활의 활력이 되는 좋은 음악과 취미 생활로서의 음악이 없었다면 지금의 나는 존재하지 않았을 거라는 생각이 든다.

그러므로 가장 성공적인 생활을 위해서는 최고의 감성을 가진 음악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나는 생활에서 극도의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중에 걸그룹 ‘포미닛’의 음악을 들으면 스트레스들이 정리가 되고 마음의 평정심을 가지고 된다. 그러나 물론 걸그룹 '포미닛'의 노래를 듣는다고 한번에 모든 스트레스들이 한순간에 해결되는 것은 아니지만 계속적으로 걸그룹 ‘포미닛’의 음악을 반복해서 들으면 마음이 가라앉고 집중력이 생기는 측면이 있다.

내가 걸그룹 ‘포미닛’의 음악을 듣는 것은 어려운 공부를 할때나 어려운 글을 쓸 때에 쓰는 최후에 사용하는 방법이다. 걸그룹 ‘포미닛’의 대표곡으로는 ‘Muzik'와 '거울아 거울아’와 ‘Heart to Heart'와 ‘Hot Issue’와 ‘이름이 뭐예요?“와 ’Volume Up'과 ‘물 좋아?’와 ‘HUH'와 ’미쳐(Crazy)'등이 있다. 특히 걸그룹 ‘포미닛’의 대표곡중에서 ‘이름이 뭐예요?’는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를 제외한 나머지 출연자들이 좀비로 분장해서 활동하는 모습을 보여주는등 충격적인 장면을 볼수가 있다.

2020년도 현재 주지훈, 배두나, 류승룡 주연의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드라마로서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킹덤 시즌2’에서 좀비들이 무섭고 공포스런 모습을 보여준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걸그룹 '포미닛'의 시대를 앞서가는 안목을 알수가 있다. 드라마 ‘킹덤’은 좀비 미스터리 스릴러로서 2020년 지금 시즌1과 시즌2까지 나와 있는데 각각 6부작이다.

‘이름이 뭐예요?’라는 대표곡에서 좀비가 등장하는 것은  걸그룹 '포미닛'이 팬들을 위해 고심하다가 생각해낸 아이디어라고 생각된다. '이름이 뭐예요?'라는 뮤직비디오를 시간이 조금 지난 지금 다시 볼 때도 매우 재밌는 측면이 있다. 한곳에 매몰되지 않는 자유로운 발상과 탄력적인 아이디어는 걸그룹 '포미닛'의 큰 장점이라고 생각되는데 이것이 걸그룹 '포미닛'을 한국의 최정상급 걸그룹으로 만든 가장 큰 원동력이 아닐까하고 생각된다.

걸그룹 '포미닛'의 음악은 너무 강렬하고 화끈하고 가장 감성적인 분위기의 음악으로서 젊은이들의 열린 사고와 적극적인 측면을 잘 표현하고 있다. 걸그룹 '포미닛'의 음악은 어떤 지역적 특색보다는 보편적이고 세계적인 느낌과 이미지를 가지고 있고 듣는 이들로 하여금 발전적이고 틀을 깨는 생각을 가지게 만든다.

'포미닛(4MINUTE)'은 대한민국의 5인조 아이돌 걸그룹으로 큐브엔터테인먼트 소속이었다. '4minute'이라는 이름은 순간에 최선을 다한다는 뜻과 보통 노래 한 곡의 시간이 4분 정도이므로 4분 동안 최고의 무대를 선보이겠다는 뜻을 중의적으로 표현한 것이라고 한다. 초기 '포미닛'의 멤버 구성은 4명이었기에 그룹 이름이 한 명당 무대에서 1분을 책임질 수 있다는 뜻이라는 의견이 있다.

또한, 포미닛 데뷔 직전인 2008년 발표된 마돈나의 9집 리드싱글 '4 Minutes'에서 따온 것이라는 의견도 있다. 걸그룹 포미닛은 2009년에 데뷔를 하여 2016년에 해체를 한 한국을 대표하는 걸그룹이었고 많은 히트곡을 가지고 있다. 앞의 걸그룹 '포미닛'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내용은 ‘나무 위키’에서 발췌하였다.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였던 김현아는 ‘포미닛’의 그룹활동중에도 꾸준히 개인활동을 했었고 또 걸그룹 포미닛이 해체된 이후에도 계속적으로 솔로가수로 활동중이다.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였던 김현아는 보이그룹 '비스트'의 멤버였던 장현승과 짝을 이뤄 '트러블메이커'라는 유닛그룹 활동을 하기도 했는데 젊은 층에게 큰 인기를 모았다.

그리고 또 이후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였던 현아는 보이그룹 '펜타곤'의 멤버인 후이와 이던과 함께 유닛그룹 활동을 하기도 했다. 나는 계속적으로 글을 쓰고 너무 집중력이 필요할 때 '트러블메이커'가 부른 ‘트러블메이커’라는 곡을 틀어놓고 두사람의 노래와 함께 노래중에 등장하는 하이힐소리를 듣고 있으면 견딜 수 없을것 같았던 스트레스들도 이겨내고 여러 공부와 어려운 일들을 해나갈수 있었다.

또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였던 김현아는 섹시함으로도 너무 유명한데 한국의 많은 걸그룹의 멤버들중에서 가장 섹시하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였던 김현아는 너무 섹시해서 항상 주목을 받는 한국의 섹시아이콘이다. 그리고 걸그룹 '포미닛'은 많은 면에서 팬들에게 적극적이고 밝은 모습으로 다가갔고 언제나 팬들을 도와주고 힘이 되려고 많은 노력을 기울인 걸그룹이었다.

나는 한국 걸그룹인 '포미닛'의 멤버였던 김현아가 개인활동을 할 때 불렀던 ‘아이스크림’이라는 노래를 생각하며 한국(KOREA)형 주류모델(9)인 ‘아이스크림 탄산주’ 즉 ‘포미닛(4minute)주’를 구상하였다. 한국(KOREA)형 주류모델(9)인 ‘아이스크림 탄산주’ 즉 ‘포미닛주‘는 여름날의 시원한 아이스크림의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과, 탄산(炭酸)의 상쾌하고 청량감이 느껴지는 맛이 함께 어우러져서 환상적인 맛을 내는 젊은 감성의 술이다.

내가 구상한 한국(KOREA)형 주류모델(9)인 ’아이스크림 탄산주‘ 즉 ’포미닛주‘를 통해 한국의 대중문화가 전 세계로 널리 퍼지는 한류(韓流)가 더욱 활성화되고, 한국의 많은 가수들이 제작한 케이팝(K-POP)이 많은 이들에게 한층 사랑받고, 한국 걸그룹 '포미닛'이 많은 팬들에게 영원히 긍정적인 이미지로 남기를 희망하는 바이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6/02 14:43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전체 내용 중에서 마지막 여섯 줄만 술 얘기고 그 앞에 내용은 다 포미닛 내용인데,
그냥 포미닛 얘기만 쓴 다음에 제목도 '포미닛 그립읍니다', '포미닛 사랑해요' 라고 하셔도 되었을 것 같습니다.
귀앵두지
20/06/02 14:45
수정 아이콘
뭔소리를 쓰던 저정도 문장을 작성하는것은 적은시간이 드는 것이 아닌데
꾸준하신거보면 참 신기해요.
샴프향
20/06/02 14:48
수정 아이콘
밑에 2문단 빼고 제목만 바꿨어도 통일성 측면에서는 더 좋았겠네요. 포미닛 대신 아이즈원이었다면 흥행도 챙겼을지도 모르겠네요 크크.
소환술사
20/06/02 14:51
수정 아이콘
크크크 그러게요 그랬다면 글이 더 풍성해졌겠네요
이선화
20/06/02 14:53
수정 아이콘
어려운 나무위키 읽는 느낌으로 의외로 얻어가는 부분이 있어서 좀 놀랐습니다. 하긴 포미닛 나무위키에서 발췌했다는 말에 팍 식어버렸지만
20/06/02 14:55
수정 아이콘
한줄요약 : 현아 보고 [검열삭제]해서 아이스크림 탄산주 계열로 분류될 포미닛주를 구상했는데 레시피는 모르겠고 한류만세
지옥천사
20/06/02 14:59
수정 아이콘
아이스크림은 MC몽 노래가 갑아닙니까?
20/06/02 15:27
수정 아이콘
포미닛 노래를 좋아하시는 거 보니 연배 추측이 되네요..^^
coconutpineapple
20/06/02 16:59
수정 아이콘
견해와 지적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마담리프
20/06/02 17:03
수정 아이콘
이사람 일부러 그러는거에요 관심주지마세요
수부왘
20/06/02 17:09
수정 아이콘
저도 앞으로 자유게시판 일기장으로 쓸까 생각중입니다
성상우
20/06/02 21:04
수정 아이콘
(수정됨)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공부를 하거나 글을 쓰는등 너무 급한 상황에 처했을때 마지막에 쓰는 방법이 걸그룹 '포미닛'의 음악을 틀

거나 또는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인 현아의 개인활동시의 불렀던 노래를 듣는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걸그룹 '포미닛'에 대해 대단히 감사한 마음이

듭니다. 그리고 제가 걸그룹 '포미닛'의 노래를 너무 좋아하는 것은 사실입니다. '나무 위키'뿐만이 아니라 다른 곳의 좋은 정보들도 찾아서 참고하

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합니다.
성상우
20/06/02 21:06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글을 쓰면 보통 3~4시간이상이 걸리고 대단히 빨리 글을 작성해도 보통 2시간 반이상은 걸립니다. 꾸준하다고

말씀해주셔서 매우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욱 내용이 알차고 꼭 필요한 글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1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지적하고 말씀하신대로 앞으로 글의 전체적인 통일성 측면을 더욱 고려하여 글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그리고 해체된 걸그룹뿐만이 아니라 현재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걸그룹이나 가수들에 대해서도 한국(KOREA)형을 준비해 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또 직접 '아이즈원'이 괜찮겠다고 좋은 조언의 말씀을 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글을 풍성하게 만들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도 고민해보도

록 하겠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18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걸그룹 '포미닛'과 걸그룹 '포미닛'의 전 멤버였던 김현아가 정말 인기라고 생각합니다. 한국(KOREA)형 주류모

델(9)로 '아이스크림 탄산주'를 구상하였는데 제조법은 주류회사 연구소의 도움을 받아야 할것같습니다. 좋은 관심에 대해 감사드리고 어쨌거

나 '한류(韓流)'가 더욱 활성화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20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지금은 PGR21에 대해 대댓글을 쓰고 있는데 내일 오전에는 MC몽이 부른 아이스크림과 관련된 노래도 한번 들

어보도록 하겠습니다. MC몽도 개인적으로 노래를 잘 부른다고 생각합니다. 좋은 관심과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22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제 연배를 생각해주시고 대단히 감사드립니다. 저는 40대 초반으로 부동산사무실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간략

하게 말씀드리자면 평소에 부동산사무실에서 근무하면서 속독학원을 다니고 있고 공무원학원을 준비중입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24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꾸준하게 관심을 가져주시고 의견을 남겨주셔서 대단히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욱 수준높고 풍성한 글을 쓰도

록 노력하겠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26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글을 쓸때나 활동을 할때에 진지한 모습으로 임하도록 노력하고 일부러 그러는 것으로 보이지 않도록 노

력하겠습니다. 좀더 성심성의껏 모든 면에 임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성상우
20/06/02 21:29
수정 아이콘
지적과 견해에 대해 감사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일기장으로 일기형식으로 작품을 남기시겠다니 대단하다고 생각됩니다. 저같은 경우에는 '김용'의

무협소설을 좋아하고 '와룡생'의 무협소설을 좋아해서 앞으로 무협소설장르에 도전해서 작품을 남기고 싶은 마음이 있습니다. 의견에 대해 감사드

립니다.
20/06/02 23:12
수정 아이콘
운영 메시지

이 글에 대해 5건 이상의 신고가 접수되었으므로, 댓글/수정잠금조치합니다.
또한 자운위에서 제재 여부에 대해 논의하도록 하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변동과 상시모집을 공지합니다. [24] 오호 20/07/02 999 6
공지 [일반] 코로나19 및 정치적 댓글 관련 자유게시판 운영 규칙 공지 [21] 오호 20/02/23 29140 26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69596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28257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9] Kaise 19/10/23 46337 15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7758 1
87086 [일반] 역시 갬성이 달라 갬성....... 표절작곡가227 20/07/06 227 0
87085 [일반] 말레이시아에서 덴마크 남정네에게 연락처 따인 이야기(스압+데이터) [4] 오르카1153 20/07/06 1153 11
87084 [일반] [F1] F1 2020 개막전 오스트리아 그랑프리 후기 + 감상 (개꿀잼 레이스) [19] 항즐이393 20/07/06 393 3
87083 [일반] 살다보면 좋은 인연을 만날수 있나요? 인간관계 상담 [29] 허스키1677 20/07/05 1677 0
87082 [일반] "8월의 폭풍"으로: 소련과 일본의 40년 충돌사-14 [14] PKKA508 20/07/05 508 4
87081 [일반] 알라딘OST / 미녀와야수OST 노래 및 더빙 해봤습니다! [15] 유머게시판739 20/07/05 739 8
87079 [정치] 미국 대선에 출마하는 칸예 웨스트 [17] KOZE2487 20/07/05 2487 0
87078 [일반] 후경의난 완결. [8] Love&Hate1548 20/07/05 1548 13
87077 [정치] 2020년 6월 OECD 한국 경제 보고서 [4] kien2270 20/07/05 2270 0
87076 [일반] 내가 좋아하는 캐릭터 성격 유형, 갱생된 악인 [37] 라쇼2127 20/07/05 2127 2
87075 [일반] 무엇이 보잉 737 MAX 8을 추락시켰나? [38] 우주전쟁3991 20/07/05 3991 40
87074 [정치] 왜 인국공 정규직 전환을 반대할까? [96] 국제제과5510 20/07/05 5510 0
87073 [일반] 이제는 볼 수 없는 1980년대 홍콩 특유의 감성 [9] 대항해시대2544 20/07/05 2544 2
87072 [일반] 대만 원주민의 슬픈 역사 [8] 카랑카2144 20/07/05 2144 16
87071 [일반] 대만은 민족주의를 탈피한 아시아 민주주의의 새로운 희망으로 떠오를 것인가? [30] metaljet3410 20/07/05 3410 5
87070 [일반] 가일의 그림자 던지기와 가짜뉴스 [9] 라덱1397 20/07/05 1397 7
87069 [일반] 대만섬의 원주민들 [11] 대항해시대2427 20/07/05 2427 1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