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1/14 11:27:34
Name 及時雨
Subject 간만에 들고온 자작 비즈들
지난번 글 올린 거 찾아보니까 어느새 반년이 훌쩍 지났네요.
그 무렵 재료가 다 떨어져서 본의 아니게 제작을 중단해야 했었는데, 11월에 취업이 되는 바람에 재료 왕창 사서 다시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크크크
최근 만든 것 중 그래도 좀 괜찮아 보이는 거 위주로 모아서 자랑을 해보려고 합니다!
이거 혼자 만들어봐야 플라스틱 쪼가리기 때문에 인터넷에 올려서 관심을 받아야 의미가 있어요 크크크



uJH5VqQ.jpg
WwjHIQm.jpg
s94WuT8.jpg

저의 근본을 찾으라면 그것은 옛날 포켓몬... 요즘거는 스위치 살 돈이 없어서 못해봤서요 으흐흑...
아무튼 게임보이 시절, 금은 정도가 가장 추억으로 남아있는 기억입니다.
나이를 먹으면 새로운 걸 안 받아들이고 예전에 좋아하던 걸 되새김이나 한다던데 딱 그짝이네요...
그래도 옛날 포켓몬들이 눈에 익고 더 귀여운 건 어쩔수가 없는 거 같아요.
게임보이 컬러 도트는 4색만으로 포켓몬을 표현했는데, 새삼 그 표현력에 감탄하게 됩니다.



dMHW2JZ.jpg

도트라고 하면 또 8비트 패미컴 시대를 빼놓을 수가 없습니다.
사실상 비즈 가지고 재현하기에는 가장 간단하면서도 적절한 소재인 거 같아요.
이번에는 죽은 자의 온기가 남아 있는 헬멧, 맨날 넘어져서 주우러 가는 오토바이, 마리오가 주것슴다 --;, 배에 바람을 넣어 터트리는 땅 속의 학살자를 만들어 봤습니다.



T1R1nxv.jpg

and I also 여캐조아.
KOF 시리즈의 아사미야 아테나와 셸미.
아이돌 마스터 밀리언 라이브의 줄리아.
메탈슬러그 어택의 베아트리스입니다.
만들어서 세워놓으면 가난한 자의 대체 피규어 완성!



p4yvecr.jpg

서벌-가방-럭키 비스트 3명은 지난번에도 소개해 드렸었죠.
이번에는 라쿤과 사막여우까지 만들어서 애니메이션 1기의 주역 5인 파티가 완성됐습니다.
개인적으로도 참 좋아하던 작품이라 이 친구들의 여행 이야기가 더 이어질 수 없다는 게 많이 아쉽네요.
이 작품들은 트위터 @CarasOhmi 님 도트를 허락 맡고 만들었습니당.



tn5JjVs.jpg

마지막은 2019년의 슈퍼스타 펭수로.
다음에 또 이거저거 만들다 쌓이면 들고 오도록 하겠습니다.
펭-바(펭수 바이라는 뜻.)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LucasTorreira_11
20/01/14 11:47
수정 아이콘
역시...도트 감성 좋습니다.
11회 글쓰기이벤트 참가자김홍기
20/01/14 11:48
수정 아이콘
우우와 넘재밌어보여요
Do The Motion
20/01/14 12:35
수정 아이콘
펭수 눈이...
안그래도 사백안인데 더 맛간 눈이 되어버렸네요...크크크
11회 글쓰기 수상자차기백수
20/01/14 12:36
수정 아이콘
헐졸귀
쿠크다스
20/01/14 12:52
수정 아이콘
8비트 브금을 깔아주세요
20/01/14 19:12
수정 아이콘
관심있게 보고 있습니다 크크
종종 올려주세요
도르래
20/01/15 07:02
수정 아이콘
저도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펭수도 귀여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4795 0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18627 13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42429 5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04808 24
84144 [일반] 2019년도 추천게시판 송년 이벤트(댓글 추첨 기프티콘 제공)(2월 3일까지) [16] clover4158 19/12/30 4158 0
84143 [일반] 통일에 대비해서 통합 화폐 논의는 없을까 [46] 마우스질럿5007 20/01/24 5007 0
84142 [정치] 우리나라에 인턴 활동에 관해 규정된 법률이나 행정명령이 있나요? [58] 하늘을보면4120 20/01/24 4120 0
84140 [일반] 구형 통돌이 세탁기 V벨트 교체기 [3] 펑리수1882 20/01/24 1882 3
84139 [일반] 외상센터는 시스템입니다 [11] 지하생활자2859 20/01/24 2859 47
84138 [일반] 거울도 안보냐던 그녀. [26] Love&Hate2929 20/01/24 2929 9
84137 [일반] [단문] 프랑스에서도 우한 바이러스를 진지하게 다루네요 [20] aurelius4013 20/01/23 4013 5
84136 [일반] 미안마 바닷속에서 87년 추락한 KAL858기 둥체로 추정되는 물건이 발견됐습니다 [37] 강가딘7419 20/01/23 7419 3
84135 수정잠금 댓글잠금 [일반] 아이즈원 조작멤버 교체없이 진행하나보군요. [33] 짐승먹이5317 20/01/23 5317 22
84134 [일반] 설 연휴 개봉작 후기 (스포있을수도 있습니다) [15] 맹물2243 20/01/23 2243 3
84133 [일반] 나이지리아에서 겪은 에피소드 2.5개 [12] 기다리다똥된다2532 20/01/23 2532 7
84132 [일반] 다이소 (전)부사장, 민주주의 건배사 한 시민 폭행. [40] 렌야6073 20/01/23 6073 4
84131 [정치] 이젠 확실한 반미로 가는것일까? [118] noname117123 20/01/23 7123 0
84130 [정치] 검찰개혁이 드디어 완성되었네요. [367] 지록위마조국12622 20/01/23 12622 0
84128 [일반] 한국(KOREA)무술에 대한 생각(7) [2] 성상우695 20/01/23 695 1
84127 [일반] 근무 경험을 토대로 한 미국의 외상센터 [69] Sunnyboy5278 20/01/23 5278 39
84126 [일반] 지난 토요일 신촌에선 왜 지진이 난걸까? [57] sosorir11461 20/01/23 11461 49
84125 [일반] '강제 전역' 성전환 군인 "성정체성 떠나 나라 지킬 기회달라" [315] 11회 글쓰기이벤트 참가자김홍기11459 20/01/22 11459 10
84124 [일반] 최저임금이 자살률을 유의미하게 감소시킨다는 연구가 있네요 [104] 여름별8019 20/01/22 8019 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