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5/11/30 23:51:07
Name 원시제
File #1 예선.jpg (58.1 KB), Download : 3
File #2 결선.jpg (45.9 KB), Download : 1
Subject [일반] 삼행시 대회 피자 이벤트 추첨 결과입니다.




안녕하세요. [피지알 공식 오덕] 원시제입니다.
삼행시 대회에 설마하는 생각에 웃겨보려고 글을 썼다가
39명이나 절찬리에 추천댓글을 달아주시는 바람에 결국 제가 피지알 공식 오덕이 되고 말았군요.
여러분 부정선거가 이렇게 무서운겁니다.

참고링크 :
https://pgr21.com/?b=8&n=62213

어찌되었건 약속은 약속이고, 이벤트는 이벤트인만큼
추천댓글을 달아주신 39명 중에서 한분을 추첨하여 [피자를 쏘겠습니다.]

당첨자 추첨은, 그냥 39명을 랜덤으로 돌려서 한분을 고르는것도 좋겠지만, 그럼 또 재미가 없겠다 싶고
마침 39명이 딱 13명씩 3개조로 나눠진다는 점에서 쓸데없는 착안을 하여
다음과 같은 과정을 통하여 진행하였습니다.



1. 39명을 13명씩 3개조로 나눔 (A, B, C조)
   - 조편성은 특별한 방법 없이 댓글을 달아주신 순서대로 13명씩 자름

2. 각 조에서 사다리타기를 통해 결선진출자 2명씩 선정 (예선)
   - 사다리 프로그램은 네이버에서 '사다리게임'으로 검색결과 가장 먼저 나오는 플래시를 이용
   - 결선진출자 2명을 선정하는 당첨제비의 위치는 피지알러라면 누구나 납득할 숫자
     [2]로 하여, [앞에서 두번째, 뒤에서 두번째]로 선정

3. 각 조에서 선정된 2명, 총 6명이 사다리타기를 통해 최종 당첨자 선정 (결선)
   - 결선 제비는 피지알러라면 누구나 납득할 숫자 [2]로 하여, [앞에서 두번째]로 선정

뭘 고작 피자 한판 쏘면서 이렇게 유난을 떠나 싶기도 하지만,
그래도 소소한 재미라도 찾아보고자 하였으니 이해 부탁드립니다.


이러한 추첨과정에 따라 사다리타기를 진행한 결과

A조 사다리에서 [2]번과 [13]번이 결선에 진출하였습니다.
B조 사다리에서 [4]번과 [7]번이 결선에 진출하였습니다.
C조 사다리에서 [4]번과 [12]번이 결선에 진출하였습니다.

결선 진출자는 [A조 2, 13번, B조 4, 7번, C조 4, 12번]이 되었고,
이에 따라 각 번호를 배당받은
[Rookiekid님], [Thursday님], [Full_HD님], [cheme님], [come32855님], [살아가라님]이 결선에 진출하셨습니다.


그리고 위 순서대로 다시 시드를 배당하여
1번 시드 [Rookiekid님],
2번 시드 [Thursday님],
3번 시드 [Full_HD님],
4번 시드 [cheme님],
5번 시드 [come32855님],
6번 시드 [살아가라님]

으로 결선 사다리를 진행하였습니다.

그리고 대망의 결선 사다리 결과 [1번 시드]가 최종 당첨자가 되었습니다.
[Rookiekid님] 축하드립니다!

[Rookiekid님]께는 쪽지를 통해 연락처를 받은 후 피자 기프티콘을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이상입니다.


ps. 사다리를 타는 동안에는 저 혼자 나름 재미있었습니다만, 스크린샷 찍고 글 쓴다고 정리하면서
대체 무슨 뻘짓을 하는건가 싶더군요. 게다가 한번 작성한 글도 날려먹고 ㅠ_ㅠ...
이래서 사람은 말조심 손조심을 해야하는 모양입니다.

아무튼 저는 즐거웠으니... 댓글 달아주신 39분께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ps2. 부정(?)선거로 아쉽게 삼행시 대회 우승을 놓친 수박님께는 사죄의 의미로 스벅 기프티콘을
하나 보내드리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페르펙티오
15/11/30 23:56
수정 아이콘
아... 이럴수가 ㅠㅠ

당첨되신분 축하드립니다 크크
장동민
15/12/01 00:02
수정 아이콘
피자의 징표를 받으신분 축하드립니다. 제 데스매치 상대는요..
오마이러블리걸즈
15/12/01 00:04
수정 아이콘
소오름... 두 번째로 댓글을 다신 분이 당첨되었군요!
두 분께 황신의 가호가 함께 하길...
15/12/01 00:19
수정 아이콘
아 어쩐지 첫번째로 댓글달면서 좀 기다리다 두번째로 달았어야 되나 하고 쎄~한 느낌이 들던데.... 부들부들

아무튼 당선?되신분 당첨되신분 모두 축하드립니다~
15/12/01 00:28
수정 아이콘
축하드립니다.
RookieKid
15/12/01 00:43
수정 아이콘
Sydney_Coleman
15/12/01 01:01
수정 아이콘
크크 유쾌하신 분
15/12/01 01:14
수정 아이콘
하.... 아쉽다 예선 3번이였어서 더 아쉽습니다
이카루스
15/12/01 01:26
수정 아이콘
Orbef님이 당첨되어야 꿀잼의 정점이었을텐데.. 어쨌든 약속 지키시는 모습 좋네요!
원시제
15/12/01 02:06
수정 아이콘
사실 저도 추첨하는 내내 Orbef님이나 수박님이 당첨되는 각을 꿈꿨으나
운명은 황신의 가호를 선택하더군요.
13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Sgt. Hammer
15/12/01 01:33
수정 아이콘
역시 피자가 체고시다
카우카우파이넌스
15/12/01 01:58
수정 아이콘
이번 이벤트중 가장 실속있는 이벤트였군요
질럿퍼레이드
15/12/01 09:48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 꿀잼입니다 황신의가호가 함께하시길요
Thursday
15/12/01 12:17
수정 아이콘
왈칵 눈물
15/12/01 12:20
수정 아이콘
읔 크크크 전 1라운드 탈락이였네요 지지리 운도 없지 크크크크
퐁퐁퐁퐁
15/12/01 13:22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크 이거 엄청나네요.
I am sherlocked
15/12/01 14:00
수정 아이콘
저도 1라운드 탈락 크크크 당청되신분 축하드립니다!! 약속 지키는 모습도 진짜 멋있으심!!
개코는촉촉해
15/12/03 19:45
수정 아이콘
대회가 치뤄졌었네요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7922 [일반] 중국 반도체 굴기의 미래 2 [95] cheme11442 20/09/01 11442 82
87871 [일반] 중국 반도체 굴기의 미래 1 [120] cheme18327 20/08/30 18327 88
85379 [일반] 미국 신규 실업급여신청자수 사상 최대치 돌파 [54] cheme13579 20/03/26 13579 4
83221 [일반] [양자 우월성 달성은 가능한가?] [37] cheme11966 19/10/24 11966 15
82186 [일반] [류현진은 역사상 최고의 ERA+ 시즌을 만들어 낼 수 있을까?] [97] cheme10031 19/08/12 10031 35
78142 [일반] 수학적 아름다움은 물리학을 어떻게 이끌었는가? [103] cheme14807 18/09/06 14807 94
77357 [일반] 실험적으로 입증될 수 없어도, 그래도 여전히 과학인가? [27] cheme7836 18/06/21 7836 40
76396 [일반] 암흑물질이 '없는' 은하 발견 소식 [122] cheme15455 18/03/29 15455 48
74192 [일반] 2017 MLB 포스트시즌 4강 대진 확정 소식 [34] cheme5072 17/10/13 5072 3
70348 [일반] 문재인의 차기 내각 인선의 오류 반복 가능성? [48] cheme6976 17/02/03 6976 3
69451 [일반] [도올이 묻고 문재인이 답하다] 라고 쓰고 [도올이 유도하고 문재인이 맞춰준다]라고 읽는다 [65] cheme8668 16/12/16 8668 4
62313 [일반] 삼행시 대회 피자 이벤트 추첨 결과입니다. [18] 원시제3195 15/11/30 3195 8
59980 [일반] [야구계층] 우리는 메이저리그 선발투수 조정방어율 300의 시대를 볼 수 있을 것인가? [64] cheme7339 15/07/23 7339 4
59111 [일반] 작가 신경숙 일부 작품 표절 논란 [115] cheme12910 15/06/16 12910 8
58322 [일반] [매드맥스 짧은 감상평 및 몇 가지 팁과 의문점_스포주의] [9] cheme4751 15/05/20 4751 1
58137 [일반] 무어의 법칙과 부의 재분배 (부제: 과학기술혁신은 결국 중산층의 몰락을 야기하는가) [51] cheme6500 15/05/12 6500 10
57242 [일반] 왜 우리는 목성을 두려워 하는가? [36] cheme7754 15/03/28 7754 12
56248 [일반] 민두노총에 새희망은 찾아오는가? [39] cheme7079 15/01/29 7079 2
46180 [일반] [대세동참] 같은 운동이라도 체력을 측정하면서 합시다. [4] cheme3968 13/08/29 3968 3
39075 [일반] [테니스] 앤디 머레이 사상 첫 테니스 단식 메이저 대회 우승 [26] cheme4376 12/09/11 4376 1
38853 [일반] 두 명의 암스트롱 [13] cheme5509 12/08/27 5509 0
38012 [일반] [아마도?] 힉스 보존 발견이 임박한 듯 합니다. [39] cheme5509 12/07/05 5509 1
36803 [일반] 문대성씨가 탈당 기자회견을 돌연 취소했네요. [54] cheme5561 12/04/18 556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