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5/25 13:34:50
Name 김삼관
Link #1 https://www.youtube.com/live/ETtuVczXR4U?si=3rc3wzxakgjSly9v
Subject [기타] 태고의 달인 현장대회가 있나봐요
https://www.youtube.com/live/ETtuVczXR4U?si=3rc3wzxakgjSly9v



혹시나~ 주말에 심심하신 분들 잠깐 들렀다 볼 수도 있으니 링크 남겨 봅니다.
저는 곡을 몰라도 그냥 와 잘친다 정도로 눈으로 즐기는 정도입니다. 오락실에서 몇 곡 간신히 치는 정도..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퍼블레인
24/05/25 15:24
수정 아이콘
개샛키 합격
한지민짱
24/05/25 16:42
수정 아이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가면좋은데 아쉽네요 ㅠ
이쥴레이
24/05/26 14:56
수정 아이콘
아 어제 아케이드 전사관에서 하던게 저거군요. 크크
와 잘친다하고 구경하다가 올팩인가 나오거보고 다들 박수치던데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6706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7267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10269 13
79776 [LOL] LCK 현 주전 선수들의 내년 샐러리캡 감면 % 정리 [22] Leeka4117 24/06/25 4117 0
79775 [기타] FF7R, 조작감에서 비롯된 불쾌한 경험 [18] 글곰2658 24/06/25 2658 5
79774 [LOL] 지난 10년 간, 스프링 ~ 서머 2주차 구간 최고 승률팀 리스트 [30] Ensis3353 24/06/25 3353 0
79773 [LOL] 젠지 : 지금 시점에서 경계되는 팀이 있다면? [39] Leeka6076 24/06/25 6076 0
79772 [기타] 사우디컵에 초청비는 존재하는가? [20] newness4132 24/06/25 4132 1
79771 [LOL] 사우디 주최 'E 스포츠 월드컵' 대진표 [35] EnergyFlow2843 24/06/25 2843 1
79770 [모바일] [블루 아카이브] 6/25(화) 업데이트 상세 안내 [7] 캬옹쉬바나1124 24/06/25 1124 1
79769 [LOL] 구마유시의 광동전 후기 [15] Leeka5845 24/06/24 5845 2
79768 [LOL] T1 응원가 공개 [47] ELESIS5271 24/06/24 5271 1
79767 [LOL] 24summer 3주차 기대되는 매치 best3 [31] 1등급 저지방 우유4186 24/06/24 4186 2
79766 [PC] 소울류 스트리머가 분석한 엘든링 DLC가 박한 평가를 받는 이유 [53] 김티모5697 24/06/24 5697 1
79765 [LOL] 4세트를 했는데 100분도 안걸렸어요 [60] Leeka10643 24/06/23 10643 1
79764 [LOL] 단독 10위가 된 KT 롤스터의 다음 주 경기 스케쥴 [43] 매번같은9048 24/06/23 9048 0
79763 [LOL] 서머시즌 최단시간 경기 1~3위 & 15분 골드차이 [32] Leeka5920 24/06/23 5920 1
79762 [LOL] 오늘 농심 레드포스는 세 개의 첫 승을 기록했습니다. [3] BitSae7960 24/06/22 7960 10
79761 [LOL] 사우디 주최 'E 스포츠 월드컵' 일정 [17] EnergyFlow9258 24/06/22 9258 0
79760 [발로란트] 2025 시즌부터 비프랜차이즈팀의 리그 승강 조건이 변경됩니다. [4] BitSae3682 24/06/22 3682 1
79759 [기타] (장문) 저에게 큰 인상을 준 프로게이머들 순위 [50] 원장6327 24/06/22 6327 11
79758 [LOL] “엄마, 출장 다녀올게” 딸의 그 인사, 마지막이었다(야하롱 관련) [46] 갓기태8938 24/06/22 8938 1
79757 [LOL] 광동, 가능성과 불안함을 동시에 남기다 [67] 사이퍼8594 24/06/21 8594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