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01/31 21:53:17
Name 이거쓰려고가입
Subject [LOL] 돌아온 강퀴의 <롤붕토론> (feat.노페,조나) (수정됨)


21년 스프링을 끝으로 제작이 멈추었던 강퀴의 LCK 주간 리뷰 컨텐츠, [롤붕토론]이 돌아왔습니다.

사실 그 때 제목은 주간토롤이었습니다. 사람들이 하도 롤분토론으로 착각해서 부르다보니
강퀴 본인도 '롤분토론과 가장 헷갈리는 프로그램'이라는 개그도 하곤 했었는데 어느새 롤붕토론으로 스리슬쩍 개명을..

"월즈 가는 선수들은 계속 연습이 되니까 발전하고 월즈 못 가는 선수들과 기량 격차가 벌어진다."
"애쉬는 요새 서폿같은데 광동은 원딜로 주로 뽑고 로아-대천사 가는 미드 빅토르 템트리도 아쉬웠다."
"와드핑을 가장 잘 쓰는 팀이 디플러스기아. 캐니언 시야마술도 이 와드핑 피해서 돌아가는거다."
"데프트-켈린, 덕담-베릴 파트너가 서로 바꼈는데 뎊켈쪽은 잘 맞는 느낌이고 반대쪽은 아닌 것 같다."
"한화는 그냥 오른 시키고 바이퍼 위주로 하면 더 낫지 않을까?"
"도란은 스윙 큰 홈런타자같은 느낌인데 갈수록 삼진 빈도가 줄어드는 것 같다."
"T1은 미드 모여 운영을 잘하는데 그게 사이드 관리를 잘 해서 그런거다. 소위 X랄맞게 사이드를 잘 민다."

위와같이 롤붕이들이라면 솔깃할만한 알짜 내용들이 많으니 관심 있으신 분들은 설거지나 퇴근길에 시청해보시는것도..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민초단장김채원
23/01/31 22:05
수정 아이콘
클템&포니의 것과 차별화된 가장 큰 점은 조나의 존재가 아닐지...
시작부터 거침없이 박아버려서 놀랐습니다 크크
시무룩
23/02/01 07:44
수정 아이콘
응~ 나는 해설자 아니야~
backtoback
23/01/31 22:09
수정 아이콘
갑자기 저격당한 선자
Lord Be Goja
23/01/31 22:21
수정 아이콘
??: 들었지? 미드 오른이다
제가LA에있을때
23/02/01 10:39
수정 아이콘
쵸비 빵긋
삼화야젠지야
23/01/31 23:03
수정 아이콘
광동 - 스크림에서 가~끔 이기는데 그게 불독이 빅토르 잡았을 때만 이겼던게 아닐까?
설득력 확 느껴졌습니다. 확실히 전지적 감독 시점이 확 와닿네요.
찬공기
23/02/01 08:04
수정 아이콘
저도 이 추측에 꽤나 동의합니다.
밴픽이 그냥 봤을땐 좀 이상해보였지만, 감독 코치 선수들이 그걸 몰랐겠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빅토르를 뽑을 수밖에 없는 팀내 사유가 있었다고 보는게 합당하겠죠.
아린어린이
23/02/01 09:19
수정 아이콘
저도 동의 합니다.

그냥 관람하는 팬들도 알고,중계진도 라는걸, 돈을 받고 그 일을 하는 전문가가 모르기가 어렵죠.
오히려 차선, 최선 혹은 최악, 차악 중에서 고르는거라면 감독의 취향이나 팀 방향성 등등이 반영될 여지가 있어서 논란의 거리가 되겠지만,
누가봐도 납득이 안되는, 이해가 어려운 선택이, 그것도 반복 된다면
그건 내부에서 밖에 모르는 무슨 사정이 있는 게 맞겠죠.
이거쓰려고가입
23/02/01 22:06
수정 아이콘
바텀이 애쉬나 바루스 뽑아서 미드가 DPS를 채우는 전략은 일전에 샌박이 보여주기도 했고 또 해당 시리즈 승리로 가져오면서 성과까지 있었죠. 아지르 밴 된 시점에서 미드에서 마찬가지로 딜이 잘 나오는 빅토르를 뽑는 건 밴픽적으로 충분히 이해가능인데 문제는 템트리였다고 봐요. 독박딜링을 해야하면 그냥 물리면 죽을거 각오하고 아니 오히려 빅토르는 그냥 물려 죽어도 중력장 궁 깔고 죽으면 할 거 다할 때도 많으니까 루덴(리안)-마관신-그불(보이드) 갔었어야했는데 로아-대천사-쿨감신-데스캡-존야라는 4코어까지 떴는데 마관 단 0 템트리에 상대 크산테, 세주가 흠집조차 안 나더라구요. 프로 템트리 지적만큼 우스운 것도 없긴하지만 모기딜 들어가는 빅토르 레이저 보면서 도대체 광동이 어떻게 이기려는 걸까 답답했었습니다.
23/01/31 23:08
수정 아이콘
리브샌박 선전 이유중에 하나로 숙소 가까운 거도 설득력이 있더군요 크크
검은잠
23/01/31 23:43
수정 아이콘
뒤가 없고 맵지만서도 냉철한 분석, 서로가 틈만 날 때마다 암살각을 봤던 리부트된 롤붕토론 첫 화 잘 봤습니다.
이번 시즌 개그와 분석을 양 쪽 다 챙긴 보기 좋은 컨텐츠가 부활해서 좋네요.
서린언니
23/01/31 23:52
수정 아이콘
조나스트롱의 옵저버만이 알 수 있는 정보 좋네요
당근케익
23/02/01 00:08
수정 아이콘
월즈연습론 설득력 있더라구요
23/02/01 03:48
수정 아이콘
동영상 시작부터 광동 픽이 왜 그럴까 저 사람들도 의문을 가지는데

궁금해서 씨맥 인터뷰 좀 퍼왔다고 약팀이 강팀에게 진거 가지고 호들갑이냐, 씨맥 욕먹이려고 장판깔았냐 라고 하니 참 어이가.....

근데 저 아래 글은 왜 삭제 안해주는건지 참.....
Polkadot
23/02/01 04:20
수정 아이콘
보면서 느낀게 잃을게 없어야 발언에 거침이 없어질 수 있다라는걸 느낍니다.
강동원
23/02/01 06:22
수정 아이콘
직장을 등진자의 매서움...
23/02/01 08:09
수정 아이콘
대체제가 없는 인간이 지르면 무섭죠 크크크크
23/02/01 08:20
수정 아이콘
조나가 엄청 시원시원 하더라고요
트레비
23/02/01 08:38
수정 아이콘
시원시원하게 박았다 라던지 못했다 그건 팩트다 라고 말해줘서
시청자 입장에선 속이 뻥~ 뚫리는 느낌이에요
23/02/01 08:47
수정 아이콘
재밌고 색다른 시각이 많아서 좋더라구요.
좀더 날카롭게 얘기해줘서 좋았습니다.
23/02/01 10:13
수정 아이콘
근데 진짜 빅토르 카드는 많이 의문이네요
인생은서른부터
23/02/01 10:45
수정 아이콘
T1 경기 특)
상대가 티원 한명 잘랐을 때, 미니맵 보면 상대가 딱히 뭐 할 게 없음
탑바텀 전부 다 상대팀 타워 치고 있음
시네라스
23/02/01 13:10
수정 아이콘
처음에 페이트 이슈 살짝 매콤하게 언급한거 말면 전문가 입장에선 딱히 못 지를 말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스포츠 업계인들이 워낙 직접 데이는게 많아서 그러려니 하지만...
수퍼카
23/02/01 15:09
수정 아이콘
안그래도 이거 다시 안할까 했는데 재개해줘서 좋네요. 간간히 짬날 때 들어야겠어요.
KanQui#1
23/02/02 07:20
수정 아이콘
어떻게 쇼메는 하루만에 미드도사에서 미드조르지뉴가 되었는가
아프나이델
23/02/02 23:02
수정 아이콘
조나스트롱이 하라는대로 하면 T1도 잡는 한화생명
강동원
23/02/03 11:48
수정 아이콘
조나 그는 신인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3163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3840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06306 13
79595 [모바일] [림버스 컴퍼니] 매력적인 세계관, 좋은 스토리, 멋진 브금, 친화적인 과금셋 [28] Cand3763 24/05/20 3763 7
79594 [기타]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개발 소식이 있네요 [46] 인생을살아주세요5860 24/05/20 5860 0
79593 [LOL] 통산 커리어 벵기>케니언 이 부등호는 참일까? [225] 리힛9106 24/05/20 9106 3
79592 [LOL] LCK 샐러리캡 성적 우수를 올해 만족할 수 있는 선수들 [22] Leeka5812 24/05/20 5812 2
79591 [LOL] 현역 중, 국제대회 우승자들의 우승 커리어 총 정리 [35] Leeka4546 24/05/20 4546 0
79590 [LOL] 국제대회 다전제에서 LCK 상대로 이긴 해외팀들 [20] Leeka4236 24/05/20 4236 0
79589 [LOL] 제오페구케 vs LPL 다전제 상대전적 [27] Leeka4460 24/05/20 4460 1
79588 [LOL] 페이커 명예의 전당 아리 스킨은 5월 22일에서 23일 넘어가는 자정에 공개됩니다 [38] EnergyFlow4697 24/05/20 4697 3
79587 [기타] 다크 소울과 마리오를 필두로 한 게임에서 두려움을 다루는 방법 [47] Kaestro3606 24/05/20 3606 10
79586 [LOL] MSI에서 G2의 스크림 성적 [38] 라면8569 24/05/20 8569 2
79584 [LOL] [MSI] '카서스, 블리츠크랭크, 마오카이'...;조커픽' 자신있게 꺼내든 김정수 감독 [45] Leeka7169 24/05/19 7169 2
79583 [LOL] LCK 팀으로 MSI 우승팀의 또 다른 소소한 특전 [20] manymaster6024 24/05/19 6024 1
79582 [LOL] 24 젠지 로스터 커리어 최신버전 [24] EnergyFlow4580 24/05/19 4580 1
79581 [LOL] 이번 MSI 여러분은 어떠셨나요? [83] 껌정4712 24/05/19 4712 10
79580 [LOL] 페이즈의 누적킬 페이스를 알아보자 [11] Leeka2732 24/05/19 2732 1
79579 [LOL] 드디어 증명한 국제전의 쵸비 [52] 원장4906 24/05/19 4906 9
79578 [LOL] 라이엇 글로벌 공식방송 우승콜 번역 [15] Leeka3618 24/05/19 3618 6
79577 [LOL] 역체정이 된 사나이 [147] AGRS6566 24/05/19 6566 33
79576 [LOL] 젠지, 로스터 전원 파엠팀이 되다 [17] Leeka3262 24/05/19 3262 5
79575 [LOL] LCK, 7년만에 MSI 우승!! [159] Leeka6309 24/05/19 6309 1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